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이번 김민아씨 논란에 대한 저의 생각

6b610e58e4cb79f9e3c2141c9685bdb2.jpeg.jpg

 

 

 

(다소 두서가 없을 수도 있으니 이해해주세요)

 

솔직히 저도 '대한민국 정부' 공식 유튜브에서 하기에는 그렇게 적절하지 않았다는 말에는 동의합니다.

 

그런데 솔직히 저는 성희롱이라고 생각이 들지 않는게

 

1. 남학생분도 여유롭게 대답하면서 넘겼음

2. 남학생분과 남학생 어머니께서도 아무 의의제기 하지 않았음

3. 두달전 영상 업로드 때에도 아무 논란되지 않았음

 

이 세가지로 충분히 설명 가능합니다.

 

솔직히 이정도 드립은 그냥 남녀공학 중학교에서도 흔한 수위의 유희로

당시 영상에도 남학생분이 그정도로 생각하고 여유롭고 편하게 대답하면서 넘겼어요.

 

그리고 영상에 출연하신 남학생분의 어머니도 아무 문제삼지 않고 넘겼고

당시 댓글 여론에는 극소수의 문제제기조차도 없었는데

 

굳이 이제서야 이게 논란이 된다는 거는 솔직히 트집잡기 그 이상 그 이하도 아닌거 같네요.

 

어느정도 대본이 짜여져 있을 것이고 문제가 안될거라고 '대한민국 정부 공식 유튜브'에서 판단해서

그렇게 영상을 올렸을거 아니에요.

 

무려 대한민국 대통령을 수반으로 하는 대한민국 정부의 공식 유튜브에서 말입니다.

 

저는 비판을 할거면 김민아씨가 아닌 유튜브 관계자분들께 비판을 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미성년자'와 '성'이라는 키워드가 엮이면 매우 민감하게 바라보는 인식이 많은 우리나라 여론에서는

적어도 대한민국 정부 공식 유튜브에 올리지 말았어야 한다

 

이런 비판은 저도 어느정도 이해합니다.

 

'미성년자'와 '성'이라는 키워드가 엮이면 다짜고짜 매우 민감하게 바라보고

미성년자가 '성'이라는 키워드를 논하는 것에 대해 금기시하는 시선들이 존재하는게

아직까지는 놀랍지도 않은 일이고요.

 

 

 

저는 할 말 다해서 여기까지만 쓰겠습니다.

 

저도 이 글에 대해서 온전히 책임 질 각오하고 썼고

비판과 피드백 전부 감수하겠습니다

추천인 22

  • NeoSun
    NeoSun

  • 코난007
  • 쿡쿠랜드
    쿡쿠랜드
  • 아침꼭챙겨먹어요
    아침꼭챙겨먹어요

  • 콩나물할매

  • largepoo
  • 해피페이스
    해피페이스
  • 쮸르르
    쮸르르

  • 봄잭
  • 길가람
    길가람

  • 하늘하늘나비
  • 튤즈
    튤즈
  • 야올라프
    야올라프
  • opeter
    opeter
  • 영사남
    영사남
  • 스텔라라
    스텔라라
  • 샤프펜슬
    샤프펜슬
  • regnar
    regnar
  • 밝은_will
    밝은_will
  • 알폰소쿠아론
    알폰소쿠아론
  • 영화좋아요
    영화좋아요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61

댓글을 많이 달아야 레벨업을 할수 있어요~!!
profile image
1등 알폰소쿠아론 2020.07.01. 22:56

공감합니다. 이번 건은 좀... 문제를 만들고 싶어서 문제가 된 느낌도 나고 그러네요ㅋㅋㅠ

댓글
profile image
2등 HouseStory 2020.07.01. 22:59
뭐 그닥 관심없는 연예인이라 무관심이긴 한데, 이 사람 논란이 한두번은 아닌걸로 기억해요. 지금 되게 선을 타고있는 느낌.

언젠간 훅갈것 같아요.
댓글
profile image
이오타 2020.07.01. 23:05
뭔일 잇나요? 저는 요즘 이런거 보면 노이즈 마케팅부터 의심가더군요
댓글
구속의모양 작성자 2020.07.01. 23:06
이오타
https://extmovie.com/index.php?_filter=search&mid=movietalk&search_target=title_content&search_keyword=%EA%B9%80%EB%AF%BC%EC%95%84&document_srl=57143729
댓글
profile image
영사남 2020.07.01. 23:09
아니 심지어 두달 전 영상이었군요?
당시도 아니고 뜬금없이 이제와서..?
댓글
영화참좋아합나당 2020.07.01. 23:10

제 생각은

'미성년자'와 '성' 이 연관되면 매우 민감해져야 되는 게 맞다고 봅니다..

댓글
구속의모양 작성자 2020.07.01. 23:15
영화참좋아합나당
하고 싶었던 말을 좀더 보충해준다면

저 두분의 대화에서 제삼자를 희롱하거나 모욕하는 발언이 아니였고 저 수위의 발언은 중고생이라면 흔히 나눌 수 있는 '성'에 대한 대화였던 수위여서 "미성년자가 '성'에 대한 대화를 나누는거 자체에 대해 민감해져서는 안된다" 였습니다.

저도 성희롱, 성폭력 등의 문제에서는 '미성년자'와 연관되면 매우 엄중하게 처벌해야한다는 입장을 가지고 있는 사람이였습니다.

혹시 저의 글의 의도가 잘못 전달되어서 불쾌하셨다면 죄송합니다.
댓글
영화참좋아합나당 2020.07.01. 23:22
구속의모양
아뇨 전혀 불쾌하지 않았습니다
저는 이 사건을 떠나서 앞으로의 일어날 사건들에서도 '미성년자'와 '성'이 연관된다면 매우 민감하게 대처해야할 것이다 라는 말로 댓글을 남긴 겁니다
이번 사건을 반면교사 삼아서요
댓글
profile image
스테이플러 2020.07.01. 23:11
이글은 끄적끄적이 더 어울리지 않을까요?
사실 이런문제 너무 피곤한데 익무만큼은 오롯이 영화이야기를 즐기고 싶네요
댓글
구속의모양 작성자 2020.07.01. 23:13
스테이플러
사실 저도 끄적게시판에 쓸까도 생각했는데 이 논란 관련 게시글이 처음으로 올라온게 영수다여서 여기 올린건데 혹시나 불편하셨다면 죄송합니다.
댓글
profile image
opeter 2020.07.01. 23:13
이제 와서 논란 조장하는 건...
댓글
profile image
alnilam30 2020.07.01. 23:14
오히려 다른 나라가 미성년자와 성에 대해 더 예민하지 않을까요?
언론이든 사법기관이든 대중이든

미성년자에게 저런 농담을 하면 안되죠

두 달 전이지만 전 오늘 처음 봤습니다
그 당시엔 이 이슈가 터질 타이밍이 안 맞았나봐요
(전달자, 시간대 등등)
댓글
profile image
알라코 2020.07.01. 23:14

미성년자의 성이 금기시 되는게 아니고 성인이 놀리듯이 미성년자에게 그런 농담을 던져서 문제가 된 것 아닌가요?

댓글
하늘하늘나비 2020.07.01. 23:16

성인이 미성년자와 대화중에 조심하고 지양해야 할 요소는 맞지만...
저 사건이 법적으로 성희롱인지 아닌지는 솔직히 당사자가 결정할 일이라고 생각합니다ㅎ 사실 내가 당사자여도 난 괜찮았는데 사과받으면 이건 뭐지 싶을듯...

댓글
profile image
alnilam30 2020.07.01. 23:23
하늘하늘나비
둘만의 개인 대화가 아니라서 문제가 더 큰거 아닐까요?
방송이고 그 파급력은 어마어마한데
저런 농담이 웃음으로 끝난다?
또래든 위와 같은 나이든
따라하는 상황이 생기고
농담을 들은 사람이 기분 나빠하면
쪼잔하다, 이런 농담도 못하게 하나
이런식으로 도리어 이상한 사람
취급 당할 수도 있겠죠
댓글
하늘하늘나비 2020.07.01. 23:29
alnilam30
유튜브는 그런 제약이 덜하고 TV보다 자유롭게 할 수 있어서 성장한 컨텐츠 아닌가요? TV 뉴스에서 그랬다면 문제가 더 커졌겠지만 파급력이 상대적으로 어마어마 하다는건 공감이 안되요 아무리 정부어쩌고 채널이라도.. 제가 유튜브를 거의 안봐서 그런지 모르지만요. 가짜뉴스도 법적 도의적 문제 제기 없이 그냥 다 나오는 게 유튜브인데...
그리고 쪼잔하다 어쩐다 하는건 또 다른 상황 속 문제고요.
댓글
구속의모양 작성자 2020.07.01. 23:30
alnilam30
1. 당사자가 당시에 불쾌한 내색을 드러내지 않았으며 오히려 여유있게 대화를 이어갔다.
2. 당사자와 당사자의 부모님 모두 문제 삼지 않았다
3. '대한민국 정부' 공식 유튜브에 올라왔을때 당시에는 아무 논란 없었다.

만약 당사자가 당황하거나 불쾌했거나, 그 당시에도 어느정도 논란이 됬으면 저도 이 글 쓰지 않았을 겁니다.

'농담을 들은 사람이 기분 나빠하면 쪼잔하다, 이런 농담도 못하게 하나 이런식으로 도리어 이상한 사람 취급 당할 수도 있겠죠'

이 부분에서는 저도 전적으로 동의하는 바입니다
댓글
profile image
길가람 2020.07.01. 23:54
구속의모양
1. 일대일이 아닌 많은 사람들이 시청하는 채널이기에 이를 그냥 넘어갈 경우 용인하는 것이 된다고 생각합니다. 그럼 고등학생들 사이에서 비슷한 수준의 성에 대한 드립도 쳐도 되느냐? 라는 문제가 생기죠. 그래서 성과 관련된, 특히 미성년자와 관련된 유머는 일체 금지해야 한다고 봅니다. 공식 기관에서는요.

2. 이 부분도 마찬가지로, 향후 '서로가 문제삼지 않을 경우' 이런 드립을 해도 된다는 의미로 받아들여질 수 있습니다. 개그콘서트, snl에서도 마찬가지죠. 지금은 성에 대한 유머를 하는 것에 대해 굉장히 엄격해졌죠. 그래서 저런 개그 프로그램에서조차 조심하게 되고, snl은 사라졌지 않습니까. 서로가 ok여도 보는 이들이 불편하고, 그래서 공론화가 되었다고 생각합니다.

3. 이 부분은 자칫 '그때는 넘어가놓고 지금와서 왜 그러느냐'로 받아들여 질 수 있습니다. 위험한 발언이라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언제까지나 김민아님을 향한 지나친 비방과 욕설은 저도 용인되어서는 안된다고 생각합니다!
댓글
profile image
셋져 2020.07.01. 23:19

너무 김민아 아나운서 한명에게만 비판의 화살이 돌아가는 것 같은데 이것을 승인하고 올린 제작진도 책임을 져야하는게 맞다고 생각합니다.

댓글
profile image
B바라기 2020.07.01. 23:20
당사자나 보호자가 의혹을 제기하지않았고 두달이나 지났는데 굳이? 라는 생각도 듭니다...
댓글
호두스 2020.07.01. 23:20

애초에 이런 드립을 쳤어도 편집자나 채널 관리자가 알아서 컷컷해서 논란의 싹을 잘랐어야했는데 편집자도 생각이 없던거고

김민아씨도 잘한건없죠 아무리 유투브여도 정부채널이고 나름 그래도 할말못할말 가려서 해가는게 맞는데 

웃긴건 남자가 저런 드립을 쳤으면 이정도에서 끝날수있었는지.... 이런 나중에 터져버리는 케이스는  정말 일부러 누가 건드려서 화제를 돌릴려하는거 같은 느낌이 들어서 안타까울뿐입니다 김민아씨 잘나가는거 보기좋은데...

댓글
profile image
안녕하세여7 2020.07.01. 23:21
확실히 예민한 주제이기도 하고 ,
전 김민아씨 팬으로서 안타깝기도 하지만

아무래도 저런 주제는 예민하게 다룸으로써
미성년자는 성인이 지켜줘야한다 라는 암묵적 제어장치 역할을 하는게 아닌가 싶어요
댓글
그녀HER 2020.07.01. 23:29
두달이나 지났는데 왜 지금 와서야 논란거리가 된거냐고 생각하시는 분들은 도대체 어떻게 받아들여야 해요? 그럼 잘못된 과거 일은 과거 일로 냅두고 다시 끄집어 내면 안된다는건가요? 잘못된거면 나중에라도 비판 받는게 마땅한거죠 그리고 본인이 그냥 아무생각 없이 넘어갔다고 하더라도 일단 시청자들도 불쾌감을 느낄 정도로 선을 넘은거잖아요 그것도 전세계 누구라도 볼 수 있는 유투브로 공개가 된건데요
댓글
구속의모양 작성자 2020.07.01. 23:47
그녀HER
-당사자가 아무 문제삼지 않음
-업로드 당시에도 일절 논란없었음과 동시에 당시 시청자들은 '불쾌감을 느끼짐 않았음'

잘못된 과거의 일이라도 비판받아야 생각하지만 이번 사건은 위에 두가지 이유로 동의하지 못해서 이 글을 올린겁니다.....
댓글
그녀HER 2020.07.02. 00:42
구속의모양

아니 그니까 지금 같은 말 계속 하고 있잖아요 당시에는 불쾌감을 안느꼈지만 지금은 느낀다고요................잘못된 과거 일이라도 비판 받아야된다면서요..........................

댓글
profile image
길가람 2020.07.01. 23:33

무엇이든 '공'자가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공중파, 공식 기관, 공무원. 유독 작은 흠에도 큰 논란이 발생하는 곳이 바로 '공'자 가 들어간 곳들이죠. 이런 곳들에는 다른 곳보다 더 엄격한 도덕적 잣대가 적용됩니다. 당연한 거죠.


방송에 나온 내용도 같다고 봅니다. 애초에 이렇게 불편하다고 느끼는 사람도, 그렇지 않다고 느끼는 사람이 섞여서 존재한다는 것만으로도 충분히 문제제기의 필요성이 있는 내용이라고 생각됩니다. 해당 학생과 부모님이 불편함을 느낀 여부와 관계없이 많은 사람들이 보는 영상이고, 이를 문제제기 없이 넘어간다면 다른 영상이나 활동에서도 '서로가 불편함만 없으면' 이를 계속 쓸테니까요.


그럼 이런 드립을 서슴없이 치는 다른 유튜버들은 왜 질책하지 않느냐? 이는 그들은 일반인이기 때문입니다. 이런 공적인 일과 엮일 일이 없는, 익무에서 활동하는 저희와 마찬가지인 사람들이죠. 그래서 선을 왔다갔다하는 드립도 서슴없이 하는 겁니다. 하지만 만약 이들이 공중파에 나오거나 공공기관과 협업하여 무언가를 진행한다면 이들 역시 엄격한 잣대를 피할 수 없겠죠.


결론적으로, 충분히 문제가 있는 내용이었습니다. 그리고 그에 대한 책임은 대본에 있는 내용이었다면 이를 작성한 주최 측에, 만약 대본이 아닌 김민아님의 애드립이었다면 김민아님과 영상 검수자에게 있겠죠.

댓글
profile image
길가람 2020.07.01. 23:35
길가람
딱딱한 말투 죄송해요😭 어디까지나 건설적인 의견이고, 구속님 의견도 충분히 이해됩니다👍 긍정적인 토론의 장으로 발전했으면 좋겠네요.
댓글
profile image
이름없는자 2020.07.01. 23:35
더 생각해봐야 할 것은 만약 남자 아나운서가 여자 중학생한테 저런 농담을 했다면 겨우 '논란' 수준에서 끝났을까 하는 점이죠. 남자의 성을 지나치게 가볍고 무례하게 다루는 지금 미디어의 성향에 이골이 난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는 이상, 이런 방송은 논란이 일어날 가능성이 높다는 걸 사전에 인지했어야 해요. 이 문제에서 제작진 또한 비판을 피해갈 수 없다고 생각합니다.
댓글
vlflt 2020.07.02. 00:01
이름없는자
이런거엔 답글안다세요 ㅋㅋ
댓글
구속의모양 작성자 2020.07.02. 00:03
vlflt
글에는 언급 안했지만 "남자 아나운서가 여자 중학생한테 저런 농담했다면 이정도로 안끝났을걸?" 이런걸로 논쟁은 펼치고 싶지 않았습니다. 저도 이름없는자님의 '남자의 성을 지나치게 가볍고 무례하게 다루는 지금 미디어의 성향에 이골이 난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는 이상, 이런 방송은 논란이 일어날 가능성이 높다는 걸 사전에 인지했어야 해요.' 에 대해 동의하고 공감합니다.

다만 저는 이 논쟁을 남녀갈등이 아닌 인간 대 인간 이 관점에서 두고 설명하고 싶었기 때문에 답글을 달기에 신중했던거고요.
댓글
영화내추럴 2020.07.02. 13:30
이름없는자
이게 정답입니다.저런 농담을 남자가 여자에게 절대로 하면 안되는 것처럼 이제 여자도 남자에게 절대로 하면 안됩니다. 예전과는 세상이 달라진걸 인정할수밖에 없어요. 해당발언을 한 김민아 아나운서와 이걸 묵인하고 올렸던 제작진 모두가 비판받고 반성해야 된다고 봅니다.
댓글
profile image
GY 2020.07.01. 23:37
두달이 지나건 말건, 잘못한건 당연히 바로잡아야죠. 굳이? 이제서야? 상당히 위험한 발언입니다.
댓글
구속의모양 작성자 2020.07.01. 23:40
GY
저도 잘못된건 두달이 지나든 두해가 지나든 바로 잡아야 된다고 생각하지만 위에 다른 분들 답글에도 언급했듯이

-당사자가 아무 문제삼지 않음
-업로드 당시에도 일절 논란없었음

물론 경솔한 사건이였지만 이 시점에서 터지는 거는 '트집잡기'의 느낌도 없지 않아 있다고 생각해서 쓴 글이였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GY 2020.07.02. 00:05
구속의모양
경솔한 사건이라고 생각하시면 굳이 이제서야라는 말을 안쓰시는게 맞는거 같은데요..그리고 당사자가 문제삼던말던 전혀 상관없어요. 성인여자가 중학생상대로 저런발언 한거 그 자체가 중요한겁니다.만약 당사자가 문제삼았다고 해도 '객관적'으로 봤을때 문제없는 발언이면 욕 안먹죠. 근데 저 발언은 누가봐도 경솔하잖아요. 그리고 도대체 '업로드 당시에도 일절 논란이 없었음' 이게 뭔상관이지 모르겠어요. 그 '당시'에만 넘어가면 다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댓글
vlflt 2020.07.01. 23:53
핀트 못잡으시네요
누가 처벌하라고했어요??? 성희롱으로 처벌할지 말진 피해자 당사자 판단인거고
정부채널에서 미성년자 대상으로 하지말았어야 할 발언들인게 펙트고 본인도 인정하는데 왜 님이 문제없다고 그러세요?? 이건 한국아니고 미국이라도 문제됨. 솔까 이게 문제없다고 여길정도면 잠재적으로 위험한사람임
댓글
구속의모양 작성자 2020.07.01. 23:56
vlflt
저도 첫줄에서 정부채널에서 하기에는 부적절한 발언이였다는걸 첫줄에 언급했습니다.
'이렇게까지 욕먹을거는 아닌거 같다. 너무 문제를 만들기 위한 문제다' 이런 의도로 쓴건데 불쾌하셨다면 죄송합니다.
댓글
profile image
길가람 2020.07.01. 23:56
vlflt
너무 흥분하지 마세요😭😭 어디까지나 의견을 공유하는 곳이니 작성자님에 대한 무리한 이야기는 삼가해주셨으면 해요
댓글
vlflt 2020.07.01. 23:58
길가람

굳이 이 시점에 예민한 사항으로 글쓰시면서 그정도 각오는 했어야죠 제가 쌍욕한거도 아니고

댓글
구속의모양 작성자 2020.07.02. 00:01
vlflt
각오하고 글썼습니다. 두 분 말씀 다 어느정도 동감합니다 ㅠㅠ
댓글
popo4 2020.07.02. 00:23

저도 남성여성 문제로 끌고가고 싶진 않지만 솔직히 30대남자 아나운서가 여중생에게 똑같은 행동을했다면 글쓴이분이 이런글을 쓰지도 않았을거고 만약 똑같은 논조로 쓰셨다면 여기 40개의 댓글은 공격으로 가득했겠죠. 굳이 남녀 바꿔서 생각해보라는 댓글을 부득이 쓸수밖에 없는건 이렇게 비교를 해줘야 이번 사건이 잘못됬다는걸 깨닫는 사람들이 있기 때문이죠 굳이 바꿔서 생각해보란 소리를 하지 않아도 잘 못된걸 아는 사람들에겐 말할필요도 없는거고요. 1~2 학생과 부모님이 항의하지 않았다 : 당사자들이 성희롱으로 느끼지 않았다고해도 유튜브 공개영상으로 올린거니 보는 사람들이 불편했다면 문제가 되는겁니다. 그렇게치면 드라마에서 배우들은 연기일뿐인데 우리가 보기 불편하면 민원넣잖아요?? 마찬가지입니다 심지어 이건 합의하에 연기된 상황도 아니죠. 성희롱이고 아니고의 문제가 아니라 보는사람이 성희롱으로 받아들일수 있는 상황을 만들었다가 포인트고요. 3 이제와서 문제가된다?? 남성의 성문제라 두달씩이나 지난 이제와서야 문제가 된걸 더 문제로 생각하셔야 정상입니다 성별이 바뀌었다면 올라온 당일 문제가 됐겠죠. 물론 대부분의 성문제 피해자가 여성이니 여성문제가 더 민감한건 사회 정서상 정상입니다만 미성년자 문제 잖아요 설마 16세 소년소녀들에게까지 남자가 여자보다 성적으로 덜 민감해야 한다 말하고 싶은신게 아니라면 두달 지났으니 뒤늦은 트집이란 생각보단 애들한테까지 남녀 나눠서 덜민감하고 더민감했던 우리 사회가 반성해야죠

댓글
울트라마린 2020.07.02. 05:22
popo4

222 사실상 두 달이나 지났는데 이제서야?라는 말은..
이렇게 큰 일이 도대체 왜 이제서야 터진거야?가 맞지..
두 달이나 지났는데 왜 굳이 지금 난리들이냐? 이건 아니라고 보네요.

지금껏 성과 관련된 문제에서 후자의 논리가 과연 존중받았을까요? 특히나 이번 경우는 어른에 의해 미성년자에게 다소 노골적이기까지 한 성희롱이, 그것도 공개적으로,  공적인 채널을 통하여 가해진 것입니다. 그런데 생각보다 이해하시는 분들이 많네요..
정말 우리도 모르게 남녀 성별을 나누어 덜 민감하고 더 민감하게 받아들이고 있었는지도 모르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댓글 써주신 내용 모두 공감합니다.

댓글
profile image
herosaul 2020.07.02. 01:37
그냥 간단한겁니다. 글쓴 당신도 결국 남자의 성은 존중되지 않고 짓밟혀도 무관하다고 여기는 여타 사람들과 다를 바가 없다는 점입니다. 당사자가 문제시하지 않았다구요? 만약 문제시했다면요? 아니 그것보다 남자들이 그런 취급을 받았을때 정당하게 문제를 제기할 분위기는 되나요? 성인도 제대로 못하는데 미성년자가 제대로 표현할 수 있겠어요? 당신은 다른 생각을 한게 아니고 틀린 생각을 한겁니다. 만약 반대였으면 그 채널 폐지되고 당사자는 사법처리됐을걸요? 그냥 드라마일뿐인 편의점 샛별이에 대해서도 수없는 민원이 빗발치는데 이건 실제상황이니까요. 여자들의 성인지감수성이 존중받아야한다면 남자도 그래야합니다. 그동안 모두 비뚤어져있던것 잘 압니다만 이제라도 모두 바로잡는것이 맞죠. 이제 되도않는 성드립은 어디서도 보고싶지않네요.
댓글
oriental 2020.07.02. 04:07

김민아라는 여성은 무슨일을 하는사람인지 궁금하네요. 연예인은 아닌것 같은데..

댓글
profile image
괴짜 2020.07.02. 04:59
저는 문제 된다고 생각하는데요, 남학생은 그순간 엄청 당황 했을거라 생각합니다, 그리고 방송인데 성희롱 한거랑 전혀 다르지않다 생각합니다
김민아 가 남자고 남학생이 여학생 이였다면 이게 과연 괜한 논란일까 싶네요
댓글
profile image
호미s 2020.07.02. 08:50
왜 지난 일을 이제서 터트리냐? 이 말은 전혀 공감 못 하겠네요. 처음부터 끝까지 무공감 투성이지만
댓글
profile image
백색왜성 2020.07.02. 10:19

굳이 이제서야라는 말은 수많은 미투운동이나 제임스건 트윗사건 등 역시 마찬가지가 되버리죠. 그 사건들은 심지어 수십년 전 일도 있는데 굳이 이제서야라고 할 수 있으신가요? 그 사건들도 그런 생각이시면 더 할 말은 없습니다.

결국 이중잣대가 문제라고 생각합니다. 다른 분들도 언급하셨듯이 남녀가 바뀐 경우에는 논란이 훨씬 컸겠죠. 어느 성별이든 관련 없이 문제가 없든지 아니면 둘다 있든지 해야할 것 같아요. 

댓글
donwver 2020.07.02. 10:55
적절하냐 부적절하냐 사이에선 부적절한 발언이긴 하지만 저도 당사자와 관계자들이 서로 해결해야 할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모멸감을 줄 만한 수준의 대화도 아니였고 가벼운 농담 정도였으면요.
댓글
OOOOO 2020.07.02. 11:31

단순하게 성별을 바꿔서 사회적으로 문제가 되지 않으면, 이건 논란거리가 안됩니다.
사회적 합의가 어느정도 이뤄진 것이라 봐야 하니까요

하지만 남자연예인이 여중생에게 같은 말을 했다면 사회적 매장을 당합니다.
그런 관점에서 문제가 되는거라고 생각합니다.

 

여자연예인은 남중생에게 성적인 이야기를 하는게 문제가 안된다면

나중에 어떤 불순한 의도로 어떤 여성이 남중생에게 성희롱을 해도

문제 삼을 수 없게 되니까요

댓글
야채비빔밥 2020.07.02. 14:44
남자 아나운서가 여자 중학생한테 혼자 집에 있을 때 뭐해?라고 자꾸 자위를 연상케하는 유도심문을 던지기라도 하면 온언론 여성단체 정권에서 득달같이 달려들거 같은데.. 여자 아나운서와 남자 중학생 관계라 대충 냄비만 들썩하고 넘어갈 듯.
댓글
야채비빔밥 2020.07.02. 14:46
야채비빔밥
아 정부 유튜브넼ㅋㅋ 현정권의 시각을 제대로 보여준다고 생각합니다..
댓글
야채비빔밥 2020.07.02. 14:50
https://www.youtube.com/watch?v=qqu1IDS-NxE

3분 36초에 처음 만난 남성한테 팬티는 뭐입으셨어요? ㅋㅋㅋ 이걸 남자입장에서 바라보십시오 가능한가. ㅋㅋ
댓글
콩나물할매 2020.07.02. 15:41
진짜 성희롱 하는 새끼들한테는 솜방망이 처벌하면서 에휴 ㅉㅉㅉ
댓글
profile image
쿡쿠랜드 2020.07.02. 17:08
공감해요. 이번 건은 저도 트집잡기라고 생각합니당 하지만 저 김민아님 평소 발언 수위는 쫌 위험해 보이시더라구요. 이번 계기로 조심하셔야 할 듯 해용
댓글
eerie 2020.07.02. 19:15
이 글을 보면서 우리사회의 성인지감수성에 대한 잣대가 얼마나 편의주의적이고 여성중심적인지 깨닫게 되네요. 2개월이나 지났는데 뭔대수냐는 마인드는 도대체..
댓글
profile image
Mamp 2020.07.02. 20:49

동의합니다 

저도 이 글 접하기전에 요즘에 일어난 일인줄 알고

생각이 다른 사람들도 있으니 논쟁이 될수도 있다 생각했는데 

두달전에 있는 일을 구지 끄집어내는건

사람 하나 흠집 내려는 목적을 가지고 한 보도라고 밖에 생각 되지 않네요 

 

71B31883-CF8E-47A4-AD7F-61D5C5E09F6A.gif

댓글
알로하7 2020.07.02. 22:07

예전엔 저것보다 더 심한 성적 농담도 많았기에 오히려 문제의식이 없으신 것 같습니다
요즘 문제되는 여성 관련 발언들도 10년전 쯤에는 아무 문제의식이 없는 경우가 많았죠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강철비2' 정우성X신정근 무대인사 직찍(노킹온헤븐스도어님... 3 스타벅스 46분 전11:42 481
best 9월 개봉 쏠림 너무 심하네요 47 알모도바르 1시간 전11:27 2660
best [단독] 송강호, 신연식 감독 '거미집' 대신 '1등'... 8 ipanema 1시간 전11:07 1729
best 최고의 넷플릭스 오리지널 영화 Top 20 (WatchMojo 선정) 7 바이코딘 1시간 전11:05 862
best [CBS] CSI 속편 "CSI : Vegas" 길 그리섬, 사라 시들 복귀 ... 7 이나영인자기 1시간 전11:02 633
best 현재 시청률 20%대를 유지하는 일본 드라마 13 카란 1시간 전10:47 2194
best 한국 드라마, 영화의 수준이 높은 이유(일본 기사) 8 golgo 2시간 전10:20 1007
best 안락사를 소재로 한 일본 범죄 스릴러 [닥터 데스의 유산: 블랙 파일] ... 4 스톰루이스 2시간 전09:58 613
best [니켈로데온] 스폰지밥 스핀오픈 시리즈 제작 발표 1 이나영인자기 2시간 전09:35 722
best '하워즈 엔드' 재개봉 메인 포스터 5 golgo 2시간 전09:33 872
best '다만 악..' 이정재, 박정민 '두시탈출 컬투쇼' 출연 5 golgo 2시간 전09:29 724
best 놀란, 새 편집감독에게 " 테넷이 역대 가장 어려운 작업이라 경고... 7 goforto23 3시간 전09:03 2036
best [담보] 박소이 스틸 2종 8 ipanema 3시간 전08:55 1306
best [국제수사] 스페셜 포스터 공개 4 ipanema 3시간 전08:31 1472
best 홍상수 신작 [도망친 여자] 보도 스틸 10종 4 ipanema 4시간 전08:24 1514
best [뮬란] 9월 국내 개봉 확정...메인 포스터 공개 22 DPS 4시간 전08:12 3256
best [승리호] 김태리 스틸컷 3종 11 ipanema 4시간 전08:09 1954
best 기생충에 나오는 집과 비슷한 카페! 21 영화이즈마이라이프 4시간 전08:04 2707
best 6월달에 5 짱제니 4시간 전07:59 610
best 해외 아티스트가 만든 기발한 영화 뱃지들 8 DAVONID 5시간 전06:59 1570
best 넷플릭스 영화, 드라마글 올릴 때 주의사항 64 익스트림무비 20.03.14.21:16 30239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979 다크맨 18.06.19.15:52 368746
779686
image
DPS 3분 전12:25 188
779685
image
알모도바르 3분 전12:25 70
779684
image
수리랑 9분 전12:19 395
779683
image
Sayatnova 18분 전12:10 493
779682
image
속왕 20분 전12:08 397
779681
image
PS4™ 20분 전12:08 240
779680
image
척사광a 22분 전12:06 404
779679
image
JAY19 23분 전12:05 693
779678
image
ipanema 24분 전12:04 308
779677
image
하이르 25분 전12:03 464
779676
image
살다보니 33분 전11:55 726
779675
image
sirscott 37분 전11:51 348
779674
image
데헤아 39분 전11:49 516
779673
image
나의뮤즈 41분 전11:47 377
779672
image
이나영인자기 41분 전11:47 266
779671
image
무비 42분 전11:46 302
779670
image
이안커티스 45분 전11:43 323
779669
image
스타벅스 46분 전11:42 481
779668
image
닢시 46분 전11:42 324
779667
image
무비런 46분 전11:42 804
779666
image
밍구리 49분 전11:39 707
779665
image
NeoSun 50분 전11:38 144
779664
image
hera7067 53분 전11:35 157
779663
image
후훗 54분 전11:34 460
779662
image
제르본타 55분 전11:33 407
779661
image
hera7067 56분 전11:32 217
779660
image
hera7067 58분 전11:30 201
779659
image
NeoSun 59분 전11:29 95
779658
image
알모도바르 1시간 전11:27 2660
779657
image
클랜시 1시간 전11:27 255
779656
image
아스티아 1시간 전11:21 1737
779655
image
데헤아 1시간 전11:17 636
779654
image
사슴눈망울 1시간 전11:14 675
779653
image
ipanema 1시간 전11:07 1729
779652
image
바이코딘 1시간 전11:05 8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