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정보 '미드소마' 아리 에스터 감독이 팬들의 궁금증에 답하다

  • golgo golgo
  • 6304
  • 24

640.jpg

 

<미드소마> 아리 에스터 감독이 일본의 공식 트위터 계정을 통해 일본 팬들의 질문을 받아서 답한 내용이 올라와서, 우리말로 옮겨봤습니다. 답변이 좀 두루뭉실한 느낌이...^^;

 

https://eiga.com/news/20200325/8/

 

Q: 본인이 가장 무섭다고 생각하는 건 뭔가요?

 

모퉁이 같은 데서 기다리고 있는 건 무엇이든 무서워요.

 

Q: 본인의 실연담이 <미드소마>를 만드는 계기가 됐다고 하는데, 과거 연인이었던 분은 영화를 봤나요? 어떻게 받아들였을까요?

 

짐작도 못 하겠습니다.


Q: 호르가를 방문하고도 살해당하거나 그들과 한패가 되지 않고 살아 돌아갈 방법이 있다면 알려주세요.

 

호르가 사람들의 눈에 띄지 않는다면 가능성이 있다고 생각합니다.

 

Q: 신전의 양옆에 있는 파란 시트 같은 건 뭔가요?

 

그건 작물이 햇빛에 닿지 않게끔 하는 농법에 쓰는 겁니다.

 

Q: <베니스에서의 죽음>(1971)에 (미소년으로) 나왔던 비에른 안드레센을 캐스팅한 이유와 촬영 당시 어땠는지 이야기해주세요.

 

그는 세상에서 가장 잘생긴 사람이기 때문이죠! 또 저는 <베니스에서의 죽음>의 열렬한 팬이기도 합니다. 그는 훌륭한 사람이라서 함께 작업할 수 있었던 건 최고의 경험이었죠.

 

72684994_714027349077326_3460954676891588708_n.jpg

 

Q: 호르가의 여성들이 ‘핫’하는 호흡법이 인상적이었습니다. 그건 어딘가의 전통을 참고한 것인가요? 아니면 숨겨진 의미가 있는 건가요?

 

그건 호르가 사람들이 의식에 쓰는 곡을 만든 합창작곡가 제시카 케니가 고안한 것입니다. 그녀는 종교음악을 전문으로 하는 뛰어난 아티스트죠.

 

Q: 대니가 5월의 여왕을 뽑는 춤 대회에서 졌다면 어떻게 됐을까요?

 

좋은 질문이네요. 어떻게 됐으려나...

 

Q: 엔딩곡 “The Sun Ain't Gonna Shine (Anymore)”를 가장 잘 알려진 ‘워커 브라더스’의 버전이 아닌 프랭키 밸리의 버전을 사용한 이유는 뭔가요?

 

저는 워커 브라더스의 팬이라서 (멤버인) 스콧 워커가 사망했을 때 무척 슬펐습니다. 하지만 프랭키 밸리의 버전이 영화의 엔딩 크레딧에 딱 어울린다고 느꼈죠.

 

Q: 일본에 왔을 때 “이것을 영화로 만들고 싶다”는 식으로 영감을 받은 장소나 일화가 있었나요?

 

“교토의 호센인(액자 정원으로 유명한 사찰)을 방문했을 때 큰 감명을 받았습니다. 그밖에도 일본에서 많은 영감을 받았습니다. 특히 가부키를 보러 간 것은 정말로 제 인생을 바꾸었다고 생각합니다.

 

추천인 15


  • 막동이

  • Trequartista

  • 버터치킨
  • 하비에르
    하비에르
  • 사라보
    사라보

  • 멜랑콜리아

  • 아크맨
  • Autumn.
    Autumn.
  • 라이트하우스
    라이트하우스
  • 앨리스7
    앨리스7
  • 에라토
    에라토
  • spacekitty
    spacekitty
  • LinusBlanket
    LinusBlanket

  • 젊은이를위한나라도없다
  • LINK
    LINK

golgo golgo
87 Lv. 3317535/3500000P


익스트림무비 스탭
영화, 영상물 번역 / 블루레이, DVD 제작
영화 관련 보도자료 환영합니다 email: cbtblue@naver.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24

글을 읽고 댓글을 달지않으면, 포인트가 깎여나갑니다.
profile image
1등 LINK 2020.03.25. 12:27
@@ 헉 저 할부지가 비요른 안데레센이었다니 ㄷ ㄷ
댓글
profile image
3등 2작사 2020.03.25. 12:31
다른 감독의 작품에 대해서 말할 땐 엄청 분석적이고 자세히 언급하던데 본인 작품은 말을 많이 아끼는 군요 ㅎㅎ
댓글
MJ 2020.03.25. 12:51
뭐죠 저 심드렁한 말투는 ㅎㅎㅎ
댓글
profile image
24fps 2020.03.25. 13:00
관객에게 해석의 여지를 주고 싶다 정도로 정리했으면 어땠을까 싶네요. 아리에스터의 일본배경영화면 나름 흥미롭겠어요.
댓글
profile image
golgo 작성자 2020.03.25. 13:06
젊은이를위한나라도없다
저도 그렇게 보이더라고요.^^
댓글
profile image
LinusBlanket 2020.03.25. 13:10
엔드 크레딧에 깔린 'The Sun Ain't Gonna Shine (Anymore)' 선곡에 대한 질문은 워커 브라더스 버전을 30초만 들어봐도 안 나왔을 질문일텐데 ㅋ 리듬이 빨라서 영화랑 안 어울리거든요. 반면 프랭키 밸리의 오리지널 버전은 목가적인 분위기가 나서 완벽히 조응하고.
댓글
profile image
spacekitty 2020.03.25. 13:40

어느 평론가인지 잊었는데 감독이 인터뷰에서 하는 말을 너무 믿지 말라고 하더군요 저도 동의하는 편..

댓글
profile image
에라토 2020.03.25. 14:32
흥미로웠던 영화였기에 반가운맘에 읽어내려간것과 달리 내용은 없네요 ;; ㅠㅠㅠ

안드레센이 젤 충격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사진속 저 이미지만 알았는데 ㅋㅋㅋㅋ 그의 노년의 모습이라 생각하니 최후가 또 다르게 느껴지네요
댓글
profile image
golgo 작성자 2020.03.25. 14:33
에라토
한때의 미모, 젊음이 덧없다는 걸 상징한 캐스팅이 아닌가 생각해요.^^;
댓글
profile image
앨리스7 2020.03.25. 15:43
미드소마 보고서 라톡도 들었기에 감독님께서는 무슨 말씀하셨나 궁금했는데 큰 내용은 없는거 같네요^^;;; 번역해주셔서 잘 읽었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가나가 2020.03.25. 18:27
어떻게 됐으려나라니 ㅋ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Autumn. 2020.03.25. 19:46
진짜 시큰둥한 답변이네요ㅋㅋㅋ
댓글
아크맨 2020.03.25. 21:25
질문자체가 전문적질문이 아니라서 대답이 건성한거 같아요
댓글
profile image
사라보 2020.03.25. 23:40
비에른 안드레센 자녀는 어떻게 생겼을까 문득 그 생각이
댓글
쿠파 2020.03.26. 02:02
어떻게 됐으려나 ㅋㅋㅋㅋㅋ
댓글
버터치킨 2020.03.26. 02:20

인터뷰 재밌는데요ㅋㅋㅋ전형적인 느낌이 아닌 가끔 이런 인터뷰도 괜찮네요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더 참혹해진 역대 최저 주말관객수 경신 - 그래도 10만 붕괴만은 면했다? 12 WinnieThePooh 7시간 전00:09 1768
best 4월 5일 박스오피스 11 rbb 7시간 전00:00 1468
best 로다쥬 ‘사랑해 3000’ 포스터 11 JL 7시간 전23:53 1766
best 보면서 체험할수 있는 영화들 10선 13 R.. 7시간 전23:46 1265
best 뽑은 포티중 가장 맘에 드는 포티들 31 밍구리 8시간 전22:26 1518
best 저스틴 비버의 친목질(할리우드 정상 배우들과😎) 20 닭한마리 9시간 전22:15 2945
best 오늘자 [코미디 빅리그] 문세윤 조이서 분장... 13 밍구리 9시간 전22:13 4260
best [인상적인 2019 한국독립영화] '윤희에게' 후기 (스포) 3 샤프펜슬 9시간 전21:39 583
best 시무라 켄 사망 이유 15 아트매니아 9시간 전21:33 4822
best 패티 젠킨스, "원더우먼 3편이 가능하다면 새로운 세계를 다루고 ... 6 이나영인자기 10시간 전21:11 1442
best 롯데시네마 "20살 롯시의 인생영화"기획전 예정인가봅니다 27 스타크킬러 10시간 전20:41 3152
best 음성지원류 갑, ‘성대모사하는 사람 걸리면 다 죽는다’ 6 NeoSun 10시간 전20:17 2003
best 올릴 글이 없어 한번 해보는 2020년 1~3월 관람영화 결산 8 gwajang 11시간 전20:10 611
best 제 방 근황.jpg 37 장만월사장님 11시간 전20:00 3717
best 1985년 첫 마블코믹스 영화 레드소냐 전단지입니다 24 부릉이 11시간 전19:40 2318
best 코난 3형제(?) 14 셋져 12시간 전18:52 1402
best [킹덤 2] 김은희 작가가 중전에게 보낸 글 (feat 대본집) 6 JL 12시간 전18:32 3032
best 여의도 벚꽃축제 온 엘사와 안나 22 한스딤머 13시간 전18:12 4267
best 2010년 이후 역대 4월 영화 관객수 8 PS4™ 13시간 전18:12 1663
best 지브리 내 훈훈한 4형제 19 에필로그 13시간 전18:06 2134
best 넷플릭스 영화, 드라마글 올릴 때 주의사항 34 익스트림무비 20.03.14.21:16 6477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940 다크맨 18.06.19.15:52 350175
730165
image
JL 20분 전06:55 108
730164
image
JL 27분 전06:48 106
730163
image
JL 36분 전06:39 90
730162
image
Paynelim 1시간 전06:11 246
730161
image
JL 1시간 전06:01 185
730160
image
마츠다류헤이@ 1시간 전05:55 95
730159
image
JL 1시간 전05:52 202
730158
image
월계수 4시간 전03:03 442
730157
image
BBEEAANN 4시간 전02:38 239
730156
image
옵티머스프라임 6시간 전00:53 646
730155
image
무비런 6시간 전00:52 1143
730154
image
소울메이트 6시간 전00:25 254
730153
image
데헤아 6시간 전00:21 262
730152
image
rbb 7시간 전00:11 1141
730151
image
JL 7시간 전00:09 1346
730150
image
WinnieThePooh 7시간 전00:09 1768
730149
image
rbb 7시간 전00:00 1468
730148
image
JL 7시간 전23:53 1766
730147
image
씨네 7시간 전23:47 582
730146
image
JL 7시간 전23:47 552
730145
image
R.. 7시간 전23:46 1265
730144
image
BeamKnight 7시간 전23:44 520
730143
image
옵티머스프라임 7시간 전23:44 576
730142
image
듀기 7시간 전23:22 157
730141
image
크리스피크림도넛 7시간 전23:22 532
730140
image
찌롱이 8시간 전23:09 1162
730139
image
트러스트 8시간 전23:03 973
730138
image
맹구s 8시간 전22:34 1522
730137
image
밍구리 8시간 전22:26 1518
730136
image
Born본 8시간 전22:22 226
730135
image
gwajang 8시간 전22:19 532
730134
image
닭한마리 9시간 전22:15 2945
730133
image
여자친구 9시간 전22:15 193
730132
image
밍구리 9시간 전22:13 4260
730131
image
앨리스7 9시간 전22:09 3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