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젠틀맨 > 가이 리치의 진화

  • 24fps 24fps
  • 1851
  • 14

 

 

가이리치의 진화

젠틀맨은 <록 스탁 앤 투 스모킹 배럴즈>나 <스내치>를 기억하는 오랜 팬들에게 가이 리치의 귀환이란 이야기를 많이 했는데요. 그 동안 힘줘서

찍은 ‘맨 프롬 엉클’이나 ‘킹 아서’ 같은 작품이 폭망하고 재기의 기회를 디즈니가 준걸 의아하게 생각했는데 <알라딘>도 일종의 하이스트무비란

장르로 생각했을땐 가이 리치에게 맡긴 디즈니 수뇌부의 판단은 맞았던 거죠. 작품의 카테고리에 ‘Heist’가 들어가있지 않으면 당체 작품을 성공

시키지 못하는 이 특이한 감독은 갑자기 예술혼이 불타오르는지 열일중인데요. 사실 이 작품은 초기작의 완성형이라고 하기엔 조금은 다른

작품입니다. 이 작품에서 말하는 <젠틀맨>이란건 보통 그의 전작들에서 나오는 최종보스와 중간보스 캐릭터가 주인공인거든요. 일반적인

‘하이스트무비’들은 언더독이 극중 최고악당들을 통쾌하게 골탕먹이는 내용인데, 이 작품은 나를 골탕먹이려는 갖가지 무리들에게 방어하는

내용입니다. 이런 장르의 전복은 하이스트무비의 장인이니 할 수 있었던 변주이고, 애초부터 복잡하게 얽힌 실타래를 풀어나가는 특기를 가진

감독이 더욱 더 진화해서 전혀 새로운 변주곡을 보여주는거죠. 오히려 선입견때문에 지극히 뻔하겠지라고 생각할 수 있는데 이 작품의 뻔하지

않음을 직접 확인해야하는 부분인거죠. 심지어 감독의 실력은 더 노련해져서 예전엔 후반부에 항상 힘이 빠져서 마지막 모금은 꼭 김빠진 맥주를

마셔야했던 과거의 작품과 달리 탄산이 여전히 목을 따갑게 하는 청량한 마무리도 기다리고 있습니다. 일종의 진화과정의 확인인 셈인데 앞으로

어떻게 변해갈지 기대되는 감독이 되었네요.

 

젠틀맨은 조연들의 놀이터

사실 휴그랜트는 저는 ‘노팅힐’ 이후 버렸습니다. 이 배우는 더 성장할 거리도 없고 슬슬 질려졌는데 ‘노팅힐’이면 이 사람의 정점이라 생각했죠.

‘패딩턴2’로 전성기를 찍고 이 작품에서 구강액션으로 작품을 캐리합니다. 이것만으로도 볼만한거죠. 그리고 앞으로 무엇을 하고 싶어서 이런

커리어를 쌓고 있는지 궁금한 콜린 파렐. 역시나 연기의 구멍일거라 생각했지만 놀라운 연기를 보여준 헨리 골딩. 이런 배우가 어디 숨어있었나

싶은 극중 매튜매커너히의 아내역을 한 미셀 도커리에 다른 깨알같은 조연진들까지 오히려 투톱인 매튜 매커너히와 찰리허냄은 나중에 생각날

정도로 연기앙상블이 뛰어났지요. 사실 작품의 구멍도 있는 편이지만 연기로 어떻게든 만들어낸 것도 사실 그것도 감독의 능력이지요.

 

원래도 좀 타란티노랑 비슷하다고 생각해왔었는데 오락영화의 타란티노로 급 성장한 느낌이예요. 사실 전 개인적으로 ‘원어할’은 너무 무게잡는거

같아서 별로였거든요. 원숙함과 재미를 동시에 잡는건 어려운건데 ‘젠틀맨’은 여러모로 즐거운 영화였습니다.

추천인 4

  • None
    None

  • 오란씨파인애플
  • 제르다
    제르다
  • golgo
    golgo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14

글을 읽고 댓글을 달지않으면, 포인트가 깎여나갑니다.
profile image
1등 golgo 2020.02.27. 12:51

헨리 골딩은 <크레이지 리치 아시안>으로 데뷔했던 걸로 아는데 대단한 잠재력 가진 배우죠.^^

댓글
profile image
24fps 작성자 2020.02.27. 13:01
golgo
사실 전 <크레이지 리치 아시안>에선 헨리골딩만 좀 구멍이었거든요. 이번에 연기잘하는거보고 깜짝 놀랬어요~
댓글
profile image
2등 제르다 2020.02.27. 12:53
연기 앙상블이 정말 뛰어났죠..
댓글
profile image
24fps 작성자 2020.02.27. 13:01
제르다
그 맛이 제일 좋았던거 같아요~
댓글
profile image
3등 moviemaniac 2020.02.27. 13:10
가이리치가 제일 잘하는 모습으로 복귀해서 더 좋아요~
댓글
profile image
24fps 작성자 2020.02.27. 14:17
moviemaniac
전 '알라딘'은 아쉬웠는데 '젠틀맨'은 좋더라구요~
댓글
오란씨파인애플 2020.02.27. 13:11
휴 그랜트 보자마자 패딩턴 2 생각했는데 역시나 ㅋㅋㅋ
이 작품에서도 좋은 연기 보여주신다니 기대되네요 ㅋ
댓글
profile image
24fps 작성자 2020.02.27. 14:18
오란씨파인애플
패딩턴2는 거의 휴그랜트쇼여서 저런 연기 또 못보나했는데 여기서 또 볼수 있어서 좋았어요. ㅋㅋ 일단 사람 홀리는 입담이 생겼다는게 놀라웠구요~
댓글
profile image
24fps 작성자 2020.02.27. 14:19
선바람
굉장히 상남자영화인데 그게 크게 티가 안난게 대단했어요!
댓글
profile image
None 2020.02.27. 14:31
젠틀맨 너무 재밌어요 지금 시국이 아니면 꽤 흥행할텐데 ㅜㅜ 아쉬워요
댓글
profile image
24fps 작성자 2020.02.27. 19:48
None
그니까요. 깨알요소도 많아서 인기 있었을텐데...
댓글
씨네갱스터 2020.02.27. 14:44
젠틀맨 지금 개봉해서 너무 아쉬운 스코어를 내고있죠 ㅠㅠ
댓글
profile image
24fps 작성자 2020.02.27. 19:48
씨네갱스터
성적이 제일 아쉽죠.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반도' 예고편 공개 소식에 대한 일본 네티즌 반응 5 golgo 33분 전10:45 428
best 키 170cm라는 김다미 전신샷 몇장 5 인사팀장 47분 전10:31 929
best 영국에서 흔한 배우들 17 LifeonMars 52분 전10:26 987
best 포커스픽처스, 4월 매주 월요일 페이스북으로 무료 영화상영(고스포드... 1 이나영인자기 1시간 전10:15 191
best 앤드루 로이드 웨버 '지저스 크라이스트 슈퍼스타' 유튜브서... 8 빛나 1시간 전09:53 456
best 코로나 시국 휴 잭맨 부부 및 마고 로비 근황 11 JL 1시간 전09:23 1736
best '노 타임 투 다이' 대니얼 크레이그 & 레아 세이두 애쉬... 1 NeoSun 2시간 전09:14 568
best [넷플릭스] [사냥의 시간] 박해수 스틸컷 3 rbb 2시간 전09:12 759
best 정해인, 탈영병 잡는 군인 이야기 [D.P]로 넷플릭스행 10 jimmani 2시간 전09:04 1893
best 할리퀸의 에그 샌드위치를 만들었습니다...(약혐) 9 스크렛 2시간 전08:58 738
best [샤잠] 데이빗 샌드버그 감독의 새 호러 단편 온라인 공개 2 JL 3시간 전07:44 455
best <씨네큐> 한국 범죄 영화 4편 재개봉 예정 11 rbb 3시간 전07:23 1993
best [콜바넴] 속편 발표..티모시 샬라메, 아미 해머등 1편 출연진 전원 복귀 21 JL 4시간 전06:28 3165
best [설국열차] 새 트레일러 공개..2주 앞당겨 공개 발표 6 JL 5시간 전06:17 2166
best 새 넷플릭스 시리즈 ‘헐리우드’ 스틸 공개 1 Paynelim 5시간 전06:15 1190
best 게임 [라스트 오브 어스 2] 연기 발표..새 스크린샷 공개 9 JL 5시간 전05:42 1490
best 제이크 질렌할의 물구나무 서서 옷입기 챌린지 2 JL 5시간 전05:26 1323
best 넷플릭스 영화, 드라마글 올릴 때 주의사항 34 익스트림무비 20.03.14.21:16 6141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939 다크맨 18.06.19.15:52 349826
729555
image
인사팀장 1분 전11:17 17
729554
image
인사팀장 14분 전11:04 276
729553
image
장만월사장님 14분 전11:04 153
729552
image
무비런 17분 전11:01 275
729551
image
삼대독자 17분 전11:01 100
729550
image
이스케이프FZ 18분 전11:00 143
729549
image
인사팀장 20분 전10:58 240
729548
image
플라시보 21분 전10:57 129
729547
image
golgo 33분 전10:45 428
729546
image
come0908 37분 전10:41 298
729545
image
moviework 44분 전10:34 498
729544
image
무비한걸음 44분 전10:34 379
729543
image
인사팀장 47분 전10:31 929
729542
image
rbb 48분 전10:30 378
729541
image
LifeonMars 52분 전10:26 987
729540
image
golgo 54분 전10:24 327
729539
image
네오룸펜 1시간 전10:17 92
729538
image
이나영인자기 1시간 전10:15 191
729537
image
장만월사장님 1시간 전10:14 643
729536
image
JL 1시간 전10:08 425
729535
image
영화매니악 1시간 전10:05 181
729534
image
율은사랑 1시간 전10:00 128
729533
image
A380 1시간 전09:54 412
729532
image
빛나 1시간 전09:53 456
729531
image
아이럽무비 1시간 전09:50 116
729530
image
스톰루이스 1시간 전09:32 390
729529
image
인생은아름다워 1시간 전09:23 115
729528
image
JL 1시간 전09:23 1736
729527
image
포인트팡팡녀 1시간 전09:19 327
729526
image
NeoSun 2시간 전09:17 247
729525
image
NeoSun 2시간 전09:14 568
729524
image
rbb 2시간 전09:12 759
729523
image
mirine 2시간 전09:10 1374
729522
image
jimmani 2시간 전09:04 1893
729521
image
스크렛 2시간 전08:58 7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