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워싱턴 포스트가 분석한 기생충의 북미관객 공감포인트

워싱턴포스트(WP)는 14일(현지시간) '기생충은 한국의 불평등을 악몽처럼 그린다. 미국에서의 현실은 훨씬 더 나쁘다'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이같이 보도했다.

 

WP는 "이 영화와 거기에 담긴 메시지는 미국 관객에게 강하게 울려퍼졌고, 지난주 (아카데미)작품상 수상은 이 영화의 미국 내 영향력이 커질 것이라는 사실을 의미한다"며 "여기 미국에서의 불평등은 봉 감독의 한국보다 훨씬, 훨씬 더 심각하다"고 분석했다.

 

신문은 한미 불평등을 비교하기 위해 세계불평등데이터베이스(WID)의 통계를 인용했다. WID에 따르면 한국에서 최상위 1%가 나라 전체 부(富)의 25%를 차지하지만, 하위 50%가 소유한 재산은 2%에도 미치지 못한다.

즉, 한국 인구가 100명이라고 가정하면 파이 100조각 중 가장 부유한 1명이 25조각을 차지하고, 하위 50명이 겨우 2조각을 나눠 갖는다는 의미다.

같은 식으로 비유하면 미국의 경우 최고 부자 1명이 가져가는 파이가 39조각으로 한국보다 더 많다. 특히 하위 50명의 미국인은 단 한 조각의 파이도 가져가지 못한다. 오히려 이들은 파이를 빚진 상태다. 미국인 하위 50%의 채무 총합은 파이 한 조각의 10분의 1에 해당한다.

아카데미 감독상 수상한 봉준호 [EPA=연합뉴스]

아카데미 감독상 수상한 봉준호 

 

소득 면에서도 한국에서는 상위 1%가 전체 국민소득의 12%를 벌어들이는 반면, 미국인 상위 1%는 국민소득의 20% 이상을 벌어들인다.

 

한국의 불평등도 심각하지만 그래도 하위 50%가 뭔가 가치있는 것을 일부라도 보유한 반면, 미국에서는 같은 계층이 말 그대로 땡전 한 푼 없이 순자산 '마이너스'를 기록 중이라고 WP는 지적했다. 

 

WP는 미국에서 불평등이 커지는 상황은 결코 우연이 아니라면서 이는 의회와 부유한 후원자들이 내린 정책 결정의 직접적 결과라고 분석했다. 부유층이 자신의 권력을 이용해 더 많은 부를 축적할 수 있도록 규칙을 직접 쓰고 있다는 것이다.

 

물론 한국과 미국 사이에 공통점도 적지 않다고 신문은 지적했다. 두 나라는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으로, 낮은 실업률을 기록 중이며, 2∼3%대의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을 매년 보이고 있다. 다른 '부자 나라'들에 비해 사회안전망이 인색하다는 것도 한미 양국이 마찬가지다.

 

그러나 한국이 미국과 달리 보편적 보건의료와 노동자 계층을 위한 더 많은 지원책을 제공하고 있다는 게 큰 차이를 만들어냈다고 신문은 전했다. 미국에 없는 40주의 육아휴직, 보편적 유아교육, 3살 미만 아이에 대한 육아 보조금 등이 대표적인 사례로 꼽혔다.

아울러 한국은 미국보다 많은 법인세를 걷고, 상속세와 증여세로 거둬들이는 세입의 GDP 비중이 미국의 4배라고 WP는 지적했다. 이런 세입은 올바르게 쓰인다면 불평등을 바로잡는 데 큰 영향력을 발휘할 수 있다. 미국도 비슷한 수준의 세금을 거둔다면 부의 재분배 수준이 한국과 비슷해질 수 있다는 것이다.

 

신문은 또 한국의 높은 청년 실업률과 이로 인한 청년층의 좌절감을 소개한 뒤 "견고한 계층사회에 대한 좌절감이 봉 감독 영화의 핵심에 있다"며 "이 영화가 미국에서 환영받는 것은 많은 미국인이 자신도 관련이 있다고 생각한다는 점을 시사한다"고 평했다.

 

추천인 11

  • 다크초코
    다크초코

  • ppole
  • 시수
    시수

  • LIKE
  • Howwasyourday?
    Howwasyourday?
  • 픽팍
    픽팍
  • 찬영
    찬영

  • 앵그리드버드맨

  • bibio

  • 피에르르클레어
  • 주인공조
    주인공조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8

글을 읽고 댓글을 달지않으면, 포인트가 깎여나갑니다.
profile image
1등 주인공조 2020.02.15. 17:58
견고한 계층사회에 대한 좌절감 저도 기생충 영화의 첫번째 느낌이었는데요 ㅎㅎ 원래알던것도 누가 짚어주니까 왜케 씁슬한지 ㅋㅋ
댓글
2등 bibio 2020.02.15. 18:06
미국의 문제는 좌파라고 하는 민주당조차도 기득권세력, 무기업체, 자본가등등의 지원을 받고 있어서 사실상 좌파가 아님.. 예전 오바마때 생각해보면 일본의 로비도 엄청나고..미국정치도 참 골치아픔..의료보험이나 총기 문제를 보면 정상적인 나라가 아닌것 같은 느낌
댓글
profile image
3등 형8 2020.02.15. 18:10
돈이 돈을 끌어들이는지라..
댓글
profile image
픽팍 2020.02.15. 18:48
공감 가네요. 좋은 글 감사합니다.
댓글
컵커피 2020.02.15. 18:49

중산층의 몰락이 공통점인듯합니다 ㅜ.ㅜ

 

댓글
profile image
Howwasyourday? 2020.02.15. 19:20
기생충은 신랄할정도로 현실을 직시하게 하죠. 유머와 스릴로 표현되어 있긴 하지만, 다 보고나서 섬뜩한 느낌이 드는 이유 ㅠ
댓글
LIKE 2020.02.15. 20:06
ㅠㅠ 정말 현실을 관통하는 이야기죠...
댓글
profile image
시수 2020.02.15. 20:56
이런 분석 기사 좋네요.
잘 읽었습니다. 고맙습니다. :)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호러영화인생 가장 무서웠던 장면2가지 (살짝스포) 6 호러인생 28분 전09:41 386
best 김우빈 1억 기부 “코로나19 확산 방지·취약계층 지원 차원” [공식]  7 Gato 52분 전09:17 480
best 신혜선-배종옥 [결백] 코로나19 여파로 개봉일 연기 2 jimmani 1시간 전08:58 502
best [가오갤] 마이클 루커, 빌 클린턴 소설 원작 "대통령이 실종되다&... 3 이나영인자기 1시간 전08:24 489
best 홍상수 [도망친 여자] 로튼에 올라온 평 4개 (헐리웃 리포터 기사 등) 9 JL 2시간 전07:33 2432
best <낭만닥터 김사부2> 시청률 27.1%로 종영, 자체 최고 20 Chat-Shire 2시간 전07:25 1316
best [기생충] ‘다크 나이트’ 제치고 레터박스 최다 별점 5개 영화 등극 8 JL 2시간 전07:13 1648
best 디즈니 밥 아이거 CEO 사퇴...새 CEO 선임 6 JL 3시간 전06:54 1628
best [쥬라기 월드 3] 촬영 시작 인증..공식 제목 발표 4 JL 3시간 전06:53 1262
best 봉준호 감독이 선정한 '다음 20년을 이끌어 갈 감독 20명' 15 바이코딘 4시간 전05:40 2383
best 숨은 넷플릭스 작품 찾기에 이 영화가 빠질 수 없죠. 3 라쿠나 7시간 전02:56 2020
best [수퍼 소닉] 소닉과 그외 친구들 예상이미지 15 밍구리 7시간 전02:42 857
best 부담 없이 볼 수 있는 넷플릭스 단편 다큐멘터리 6편 3 바이코딘 8시간 전01:47 956
best [기생충] 영국 성적으로 돈내기 한 배급사 스탭들 13 알프레 8시간 전01:25 2936
best CGV 패스트오더 할인율이 굉장하네요! 37 얼죽아 8시간 전01:18 4057
best [필독] 넷플릭스 영화, 드라마 글 올리실때 참고해주세요 91 익스트림무비 19.12.13.23:36 34418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935 다크맨 18.06.19.15:52 328188
717774
image
rbb 6분 전10:03 90
717773
image
NeoSun 8분 전10:01 141
717772
image
NeoSun 9분 전10:00 62
717771
image
호러인생 28분 전09:41 386
717770
image
블러엄 33분 전09:36 241
717769
image
NeoSun 35분 전09:34 140
717768
image
NeoSun 38분 전09:31 549
717767
image
NeoSun 45분 전09:24 157
717766
image
무간도 45분 전09:24 389
717765
image
(´・ω・`) 48분 전09:21 358
717764
image
가나가 48분 전09:21 669
717763
image
왕정문 48분 전09:21 318
717762
image
쏠라시도 50분 전09:19 319
717761
image
A380 51분 전09:18 550
717760
image
Gato 52분 전09:17 480
717759
image
JL 54분 전09:15 297
717758
image
NeoSun 56분 전09:13 170
717757
image
NeoSun 1시간 전09:08 215
717756
image
JL 1시간 전09:05 428
717755
image
복싱아 1시간 전08:59 870
717754
image
jimmani 1시간 전08:58 502
717753
image
가필드 1시간 전08:56 414
717752
image
JL 1시간 전08:56 561
717751
image
겨우살이 1시간 전08:42 507
717750
image
로디 1시간 전08:40 1326
717749
image
이나영인자기 1시간 전08:37 285
717748
image
스페이드 1시간 전08:30 540
717747
image
이나영인자기 1시간 전08:24 489
717746
image
피자나라치킨공주 1시간 전08:23 905
717745
image
JL 1시간 전08:23 971
717744
image
INSSASSA 2시간 전08:02 412
717743
image
셔니슬로우 2시간 전07:57 348
717742
image
백택 2시간 전07:40 483
717741
image
JL 2시간 전07:33 2432
717740
image
Chat-Shire 2시간 전07:25 13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