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한국영화 레벨업..가디언, 기생충 포함 걸작 20선 특별 소개

  • 국화 국화
  • 7419
  • 71

유명평론가 엄선..1위 아가씨·2위 기생충·3위 올드보이
봉준호의 마더·살인의추억도 등재.."한국영화 더는 무시할 수 없는 힘"

 

20200214164757952pgpb.jpg

 

(서울=연합뉴스) 김서영 기자 =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이 칸영화제 황금종려상에 이어 아카데미상까지 휩쓸면서 한국영화 전반에 대한 국제적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영국 일간 가디언의 유명 평론가 피터 브래드쇼는 13일(현지시간) '한국 현대영화 명작선'이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영화 '기생충'을 비롯해 주목할만한 한국 영화 20편에 순위를 매기고 줄거리와 함께 소개했다.

 

'기생충'을 제치고 1위를 차지한 영화는 박찬욱 감독의 '아가씨'였다.

브래드쇼는 영국 작가 세라 워터스의 '핑거스미스'를 원작으로 한 '아가씨'가 거장 알프레드 히치콕 감독의 '레베카' 등과 비견할만한 작품이라고 소개했다.

그는 '아가씨'가 일제강점기를 배경으로 한 화려한 시대극이라면서 주인공인 귀족 아가씨 '히데코' 역의 배우 김민희와 하녀 '숙희'를 맡은 배우 김태리의 명연기를 언급하기도 했다.

브래드쇼는 박 감독이 '복수는 나의 것', '올드보이', '친절한 금자씨'까지 복수 3부작으로 잘 알려져 있다고 덧붙였다.

이 가운데 살아있는 낙지를 통째로 씹어먹는 충격적인 장면으로도 유명한 '올드보이'는 3위로 선정됐다.

2위는 예상대로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이다.

브래드쇼는 '기생충'이 "21세기형 노예와 계급 대한 영화이자 불평등의 근본적 문제에 관한 영화"라면서 희극적이고 익살스러운 줄거리에 예상치 못한 연민의 감정이 녹아들어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기생충'의 주연 배우인 송강호를 '한국 영화의 얼굴'이라고 묘사하며 영화 속에서 가족을 위해 옳은 일을 해야만 하는 아버지의 온화함과 페이소스를 동시에 연기한다고 말했다.

봉 감독의 전작인 '설국열차'와 '마더', '살인의 추억'도 각각 8위, 11위, 15위에 올랐다.

브래드쇼는 '설국열차'를 "가장 탁월한 작품 중 하나"라고 표현하며 수많은 팬의 사랑을 받은 영화라고 소개했다.

그는 '설국열차' 개봉 당시 배급을 담당하기로 한 할리우드의 거물 제작자 하비 와인스틴이 러닝타임을 25분가량 삭제할 것을 요구했지만, 봉 감독이 이를 거절해 해외 상영관 수가 크게 줄었다는 일화를 소개하면서 "그래도 전설은 계속된다"고 덧붙여 애정을 드러냈다.

 

출처 : https://movie.v.daum.net/v/20200214155203492

 

걸작 20선

20. Daytime Drinking (2008) 낮술

 

 

 

19. Take Care of My Cat (2001) 고양이를 부탁해

 

 

 

18. House of Hummingbird (2018) 벌새

 

 

 

17. The Day a Pig Fell Into the Well (1996) 돼지가 우물에 빠진 날

 

 

 

16. A Tale of Two Sisters (2003) 장화, 홍련

 

 

 

15.  Memories of Murder (2003) 살인의 추억

 

 

 

14. Paju (2009) 파주

 

 

 

13. Painted Fire (2002) 취화선

 

 

 

12. Peppermint Candy (1999) 박하사탕

 

 

 

11. Mother (2009) 마더

 

 

 

10. Whispering Corridors (1998) 여고괴담

 

 

 

9. The Way Home (2002) 집으로

 

 

 

8. Snowpiercer (2013) 설국열차

 

 

 

7. Secret Sunshine (2007) 밀양

 

 

 

6. Right Now, Wrong Then (2016) 지금은 맞고 그때는 틀리다

 

 

 

5. Spring, Summer, Autumn, Winter … and Spring (2003) 봄 여름 가을 겨울 그리고 봄

 

 

 

4. Poetry (2011) 시

 

 

 

3. Oldboy (2003) 올드보이

 

 

 

2. Parasite (2019) 기생충

 

 

 

1. The Handmaiden (2016) 아가씨

 

 

 

출처 : https://www.theguardian.com/film/2020/feb/13/classics-of-modern-south-korean-cinema-ranked

추천인 22


  • Trequartista
  • 스타니~^^γ????
    스타니~^^γ????
  • 피프
    피프
  • 해피엔드
    해피엔드
  • 독대
    독대
  • taxidriver
    taxidriver
  • 알프레
    알프레
  • 오미자
    오미자

  • 스코티
  • robertdeniro
    robertdeniro
  • 곰즈
    곰즈
  • 현성
    현성
  • jah
    jah
  • 이언블루
    이언블루

  • 비둘기야밥먹자꾸꾸

  • 팬지
  • 온새미로
    온새미로
  • 하디
    하디
  • 키팅
    키팅

  • L7mm

  • 클로에

  • 필리포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71

글을 읽고 댓글을 달지않으면, 포인트가 깎여나갑니다.
profile image
1등 Cgv채굴왕 2020.02.15. 10:46
봉 감독님 좋아하지만 제 취향은 깐느박입니다ㅎㅎ
댓글
profile image
국화 작성자 2020.02.15. 12:44
Cgv채굴왕
박찬욱 감독님 작품이 취향이시군요 ㅎㅎㅎ
댓글
profile image
Cgv채굴왕 2020.02.15. 12:48
국화
미장센이 정말 좋아요
류성희미술감독이 제 취향인가싶지만요 ㅎㅎ
댓글
profile image
국화 작성자 2020.02.15. 13:06
Cgv채굴왕
미장센 하나는 정말 끝내주죠. 박쥐 보고 감탄을...
댓글
2등 필리포 2020.02.15. 10:46
와 낮술이 추천되다니!!!!!
댓글
profile image
국화 작성자 2020.02.15. 12:45
필리포
저는 처음 보는 작품인데 찾아봐야겠어요~
댓글
3등 클로에 2020.02.15. 10:51
리스트 좋네요 저기서 순위가 갈리는건 개취일뿐 1~20위까지는 순위가 무의미한 명작들이네요
댓글
profile image
국화 작성자 2020.02.15. 12:46
클로에
모두 명작들이군요 :)
댓글
profile image
국화 작성자 2020.02.15. 12:47
놀도르
그렇군요! 2000년 이전 작품은 하나도 못 봐서.. 찾아봐야겠어요~
댓글
profile image
국화 작성자 2020.02.15. 12:48
조너선두번봄
엇, 그렇네요...
댓글
L7mm 2020.02.15. 10:57
파주도 있는걸 보니 신뢰가 가는 리스트네요
댓글
profile image
국화 작성자 2020.02.15. 12:48
L7mm
못 본 영화인데 명작인가보군요 :)
댓글
profile image
영화는사랑 2020.02.15. 10:57

리스트 좋네요!
개취로 넘버원은 살인의 추억입니다.

 

그리고 '곡성'은 꼭 들어가야 된다고 생각합니다.

워낙 압도적인 영화라서 해외영화 중에서 이만한 영화 드물죠.

댓글
profile image
국화 작성자 2020.02.15. 12:49
영화는사랑
곡성 무서워서 못 봤는데, 압도적인 영화군요~
댓글
profile image
키팅 2020.02.15. 11:02
시가 1위일줄 알았는데 그래도 이정도면 괜찮은듯
댓글
profile image
국화 작성자 2020.02.15. 12:50
키팅
20작품들 중 순위는 다른 분이 댓글에서 말씀하신 것처럼 개인의 취향이고, 다 좋은 작품들인 것 같아요 :)
댓글
profile image
하디 2020.02.15. 11:13
저도 아가씨가 최고!
댓글
profile image
국화 작성자 2020.02.15. 12:52
하디
최애작이 리스트와 같으시군요!
댓글
profile image
척사광a 2020.02.15. 11:14
아가씨 대신 밀정 출품한 영진위 아직도 열받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국화 작성자 2020.02.15. 12:53
척사광a
저 리스트를 보니 더 그렇네요..
댓글
profile image
온새미로 2020.02.15. 11:18

오...아가씨...

1039860966_2719ad9d.gif

 

'고양이를 부탁해'도 있네요...Good...

댓글
profile image
국화 작성자 2020.02.15. 12:55
온새미로
고양이를 부탁해 좀 어렵다고 느꼈었는데 다시 봐봐야겠어요. 초딩때인가 본 거라...
댓글
팬지 2020.02.15. 11:19
2010년대 이전 영화가 많이 보이네요ㅎㅎ
댓글
profile image
국화 작성자 2020.02.15. 12:56
팬지
네~ 은근히 많이 보이죠ㅎㅎㅎ
댓글
Maral 2020.02.15. 11:42
전 마더가 인생영화bb
댓글
profile image
국화 작성자 2020.02.15. 12:57
Maral
마더 심오하더라고요. 제가 다 이해 못 한 느낌...
댓글
profile image
피프 2020.02.15. 15:50
Maral
마더흑백판은 대박인듯..ㅎ
댓글
profile image
oneplusone 2020.02.15. 11:58
다른 영화들도 관심 받으려나요
댓글
profile image
국화 작성자 2020.02.15. 12:58
oneplusone
저렇게 리스트로 나올 정도면 한국 영화에 대한 관심이 전반적으로 높아질 것 같습니다 :)
댓글
profile image
너꿈속 2020.02.15. 11:58
장화홍련 있어서 좋네요 ㅎㅎ 저한테는 한국영화 관심 있으면 꼭 봤으면 하는 영화 탑 쓰리에는 듭니다
댓글
profile image
국화 작성자 2020.02.15. 12:59
너꿈속
장화홍련 너무 무서워서 눈 감고 보다말다 했어요ㄷㄷㄷ
댓글
profile image
jah 2020.02.15. 12:00

낮술은 못 본...  

빨리봐야겠네요...

댓글
profile image
국화 작성자 2020.02.15. 13:00
jah
저도 낮술 못 본 작품이네요ㅠ
댓글
profile image
jah 2020.02.15. 13:05
국화
조난자들 노영석 감독작품이네요
댓글
goldenbug 2020.02.15. 12:02
역시 한국영화의 전성기는 2000 년이었던 듯....
댓글
profile image
국화 작성자 2020.02.15. 13:01
goldenbug
기생충으로 다시 한국 영화의 전성기가 부흥하길!!
댓글
profile image
현성 2020.02.15. 12:05

못본 영화가 꽤 되네요. 반성중입니다 ㅠㅠ

댓글
profile image
국화 작성자 2020.02.15. 13:02
현성
저도 못 본 영화 꽤 있어요ㅠ
댓글
profile image
곰즈 2020.02.15. 12:37
오 의외의 작품들도 보이고 신기하네요~
댓글
profile image
국화 작성자 2020.02.15. 13:02
곰즈
저는 이 글 쓰다가 처음 알게 된 작품도 있네요..
댓글
profile image
국화 작성자 2020.02.15. 13:04
robertdeniro
흥미로운 리스트죠~
댓글
profile image
국화 작성자 2020.02.15. 13:05
청량혁
파주 저는 처음 보는 작품인데, 명작인가봅니다!
댓글
profile image
오미자 2020.02.15. 13:10
리스트에 시가 있다니 너무 반갑네요.
댓글
profile image
국화 작성자 2020.02.17. 00:56
오미자
좋게 본 작품이신가보군요 :)
댓글
profile image
알프레 2020.02.15. 13:19

예전에 이동진 평론가가 유희열 라디오에서 낮술 소개한것도 재밌었어요 ㅎㅎ https://youtu.be/_ik36kafsvU

댓글
goldenbug 2020.02.15. 13:43
알프레
아.. 이거 들으니까 어떤 영화였는지 기억이 났습니다. ㅎㅎㅎㅎㅎ
댓글
profile image
국화 작성자 2020.02.17. 00:56
알프레
오오! 들어봐야겠습니다 :)
댓글
profile image
taxidriver 2020.02.15. 13:51

오 못본영화들도 많은데 봐야겠네요ㅎㅎ 이번에 기생충때문에 트위터 해외 영화광들을 많이 팔로하게 됐는데 아가씨 팬덤도 엄청 나더라고요 아직도 회자되는것에 놀랐습니다 김민희배우 팬들도 많고. 아가씨만 생각하면 참 아쉽습니다ㅠ 김지운 감독 장화홍련같은 작품 또 만들어주셨으면..

댓글
profile image
국화 작성자 2020.02.17. 00:57
taxidriver
아직도 팬덤이!! 아가씨가 괜히 1위 한 게 아닌가봐요~
댓글
profile image
국화 작성자 2020.02.17. 00:59
스탠리큐브릭
복수는 나의 것.. 좋아하시는군요ㅜ
댓글
화이팅 2020.02.15. 14:24
크흐.. 20편 모두 다 본 명작들이네요 ㅎ
댓글
profile image
국화 작성자 2020.02.17. 00:59
화이팅
20편 다 보셨다니 대단하세요!
댓글
profile image
독대 2020.02.15. 14:49
좋은 영화 많네요^^
댓글
profile image
국화 작성자 2020.02.17. 01:00
독대
상위 20위 영화니 다는 못 봤지만 다 의미 있는 영화들 같아요 :)
댓글
profile image
피프 2020.02.15. 15:51

물론 다 좋은 영화들이지만 이 분이 아직 못 본 한국 영화들이 많은듯 ㅎㅎ

댓글
profile image
국화 작성자 2020.02.17. 01:01
피프
저분이 한국 영화 더 많이 보시고 50위까지도 정리해주셨으면 좋겠네요ㅎㅎㅎ
댓글
profile image
2작사 2020.02.15. 15:57
우리나라 영화를 이렇게까지 본 해외 평론가라니 관람 스펙트럼이 엄청 넓나 봅니다
댓글
profile image
국화 작성자 2020.02.17. 01:02
2작사
한국 사람들도 다 보지 못한 작품이 많을 것 같은데, 우리나라 영화에 관심이 많으신 분 같아요~
댓글
profile image
스타니~^^γ???? 2020.02.15. 19:05

영어 제목을 "Classics of modern South Korean cinema – ranked!"으로 했음에도 다소 글의 편중성이 있네요
예를 들어 봉준호 감독의 최애 작인 김기영 감독의  '하녀'(1960)작이 빠진 것도 다분히 매우 주관적인 한국영화 사랑법인 듯합니다...ㅎ

댓글
profile image
국화 작성자 2020.02.17. 01:03
스타니~^^γ????
앗! 그러네요! 하녀가 없다니... 조만간 더 보시고 순위가 바뀌실지도요ㅎㅎㅎ
댓글
profile image
moviemaniac 2020.02.15. 19:30
한국 영화가 발전했다고 느낀게 탑20 순위로는 충분하지 않다고 생각하고 탑50정도면 적당하다 생각됩니다 언급이 없는 영화들이 많다고 생각되요
댓글
profile image
국화 작성자 2020.02.17. 01:04
moviemaniac
댓글로 여러 익무인들이 말씀해주셨듯이 20개는 너무 부족한 것 같다는 생각에 공감합니다 :)
댓글
Trequartista 2020.02.15. 20:21
이번을 계기로 한국 영화가 더욱더 알려졌으면 좋겠네요ㅎ
댓글
profile image
국화 작성자 2020.02.17. 01:05
Trequartista

저도 기생충을 계기로 한국 영화가 더 널리 알려졌으면 하는 바람이 있습니다ㅎㅎㅎ

댓글
peppersalt 2020.02.16. 02:21
아가씨는 당시 아카데미 외국어 영화상 출품작으로 선택되지 않은것에 논란이 있지만 선택이 됐어도 논란이 적지않았을겁니다. 왜색이 짙은데 한국영화 대표로 출품되어도 괜찮은가 하는 문제가 끊임없이 제기됐을거라고 봐서요. (생각해보면 인물들의 상황이 반대지점에 있는 밀정이 출품된것도 뭔가 상징적이군요)
별개로 영화적 완성도 면에선 이견의 여지없이 잘 만들었다고 생각하지만요
댓글
profile image
국화 작성자 2020.02.17. 01:06
peppersalt
댓글 써 주신 것 보니 공감이 되네요. 상징적이기도 하고요ㅎㅎㅎ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노 타임 투 다이] 북미 극장 러닝타임 공개..역대 최장 29 JL 1시간 전00:26 1619
best 2월 26일 박스오피스 (인비저블맨 1위) 20 rbb 1시간 전00:00 1930
best 메가박스 티켓의 변천사(2003~2020) 지류에서 오리지날 까지. 63 tae_Dog 2시간 전23:30 1726
best 집안의 가보 (feat.기생충) 22 TomHardy 2시간 전23:24 2021
best 조니 뎁 더 썬지와의 재판때문에 런던고등법원에 모습을 나타냈습니다 6 영화9856848 2시간 전23:23 750
best (마롱~마롱~님 나눔) [인비저블 맨] 엘리자베스 모스 연기만으로도 강추 5 JL 3시간 전22:35 445
best 3월 겟나인 - 그레타 거윅 특별전 22 모베쌍 3시간 전22:32 1581
best 《2020 베를린 국제 영화제》 경쟁 부문 스크린데일리 7일차 별점 (홍... 17 rbb 3시간 전22:10 2262
best 손에꼽히는 멋진 전단지.. 39 돈뭉치 3시간 전22:05 2832
best '기생충' 봉준호 감독, 송강호 일본 무대인사 영상(+ 초난강) 16 golgo 3시간 전21:54 1932
best 해리포터 아즈카반의죄수 포스터 2종 17 돈뭉치 3시간 전21:45 1879
best 기생충 한정판 Lp 구입후기 입니다. 21 칠리새우 4시간 전21:23 1799
best 돌이켜보면 개봉운이 정말 없었던 애니영화 20 박엔스터 4시간 전20:48 3078
best [넷플릭스] 소피아 릴리스 주연 "아이 엠 낫 오케이" 로튼지수 12 이나영인자기 4시간 전20:45 1711
best 홍상수 영화 로튼토마토 지수 모음 9 왕정문 5시간 전20:43 2059
best 오늘은 기생충 스카이 피자에서 피자를 먹고 왔습니다 33 rhea 5시간 전20:40 3489
best 붉은돼지 액자 포스터가 도착했네요! 13 영소남 5시간 전20:21 1063
best '이장' 언론 시사 참석자 필독(코로나19 확진자 동선 관련) 20 익무노예 5시간 전19:47 2535
best 3월 최고의 기대작은? 40 nono 7시간 전18:42 1875
best 매드맥스 4DX 개봉 관련 정보... 56 다크맨 10시간 전15:44 4027
best [필독] 넷플릭스 영화, 드라마 글 올리실때 참고해주세요 91 익스트림무비 19.12.13.23:36 34602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935 다크맨 18.06.19.15:52 328365
718226
image
밍구리 24분 전01:20 211
718225
image
강톨 32분 전01:12 530
718224
image
전설의감자탕 33분 전01:11 256
718223
image
왕정문 38분 전01:06 292
718222
image
바이코딘 39분 전01:05 353
718221
image
JL 40분 전01:04 82
718220
image
왕정문 41분 전01:03 230
718219
image
미대미대 47분 전00:57 889
718218
image
데이비스 47분 전00:57 214
718217
image
Graphic 48분 전00:56 79
718216
image
바이코딘 51분 전00:53 73
718215
image
밤밤밤 51분 전00:53 426
718214
image
튤즈 55분 전00:49 390
718213
image
페린느 57분 전00:47 251
718212
image
죄많은소년 57분 전00:47 589
718211
image
인상옥 59분 전00:45 331
718210
image
온새미로 1시간 전00:40 716
718209
image
놀도르 1시간 전00:39 298
718208
image
라인하르트012 1시간 전00:37 225
718207
image
NeoSun 1시간 전00:36 140
718206
image
막시무스 1시간 전00:35 586
718205
image
소울메이트 1시간 전00:28 163
718204
image
Storm 1시간 전00:27 204
718203
image
NeoSun 1시간 전00:27 258
718202
image
JL 1시간 전00:26 1619
718201
image
NeoSun 1시간 전00:23 219
718200
image
영화감상중 1시간 전00:22 389
718199
image
우히린 1시간 전00:20 565
718198
image
버블티라떼 1시간 전00:17 741
718197
image
NeoSun 1시간 전00:16 196
718196
image
JL 1시간 전00:15 351
718195
image
NeoSun 1시간 전00:14 516
718194
image
아이엠부자 1시간 전00:13 385
718193
image
Storm 1시간 전00:12 406
718192
image
닭한마리 1시간 전00:07 6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