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해치지않아]를 보고 주절주절(스포 있음)

poster1.jpg

 

1월 15일 개봉한 한국 코미디영화 [해치지않아]를 보고 왔습니다.

 

상당히 요상한 영화였습니다. 예고편 낚시가 장난아닌 작품이었습니다. 보고 오신 분들의 '....?'한 반응도 영화를 다 보고 나니 충분히 이해할 수 있었습니다. 이 영화는 코믹 요소를 불가피하게(?) 사용한 드라마 장르의 작품이라고 말할 수 있겠습니다. 재밌고 밝고 이따금씩 유쾌했지만 동시에 처절하고 슬프고 청승맞았습니다. 

 

movie_image (1).jpg

 

전 좋은 쪽으로 요상하다 느꼈습니다. 자본주의 사회를 살아가는 많은 을들의 애처로움을 희극적으로 표현해내니 더 슬프고 씁쓸했달까요. 이 영화에서 웃음을 유발하는 상황들 대부분이, 등장인물들에겐 살아남기 위한 몸짓입니다. 상황이 그들을 우스꽝스럽게 만들고 맙니다. 그 중심에는 돈과 생존의 문제가 있습니다. 동물원에서 펼쳐지는 상황들을 보고 있노라면 그 장면들을 마냥 웃고 넘기기에는 참 씁쓸합니다. 보통의 상업영화에서 동일한 주제를 다뤘을 때와는 결이 다른 마이너한 접근방식이 마음에 들었습니다.

 

특히 이 영화를 주인공 태수의 관점에서 보면 정말이지 눈물나는 이야기입니다. 결론적으로 영화 속에 나오는 모두들 - 심지어 동물원에 위태롭게 남아있었던 진짜 북극곰까지도 - '해치지 않아졌'지만, 유일하게 태수만이 자신 앞에 닥친 모든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그리 아둥바둥 노력해서 얻게 된 안위를 스스로 해치고 마니까요. 심지어 그런 노력으로 그에게 남은 것은.. '가짜 동물원을 운영했다'는 오명 뿐입니다. 그런 불명예스러운 얘기들을 면전에서 아무렇지 않게 입 밖으로 꺼내며 태수를 알아보는 사람들. 난감해하고 스스로를 애써 항변도 해보지만 태수는 사진을 찍어달라는 그들의 요청을 들어줍니다. 그 짧은 장면에서 태수가 동물원에 갇힌 동물과 무슨 차이가 있을까 싶으면서 엔딩의 뒷맛이 한층 더 씁쓸해졌습니다. (물론 영화는 이전까지 그랬듯 그런 쓴맛을 애써 부각시키지 않으며 엔딩은 해피엔딩에 가깝게 그려지긴 합니다.)

 

이 영화를 보고 나니 몇 주 전에 본 [시동]이 자연스럽게 떠올랐습니다. 두 영화가 제법 닮았습니다. 코믹이란 장르의 탈을 쓰고 현실의 씁쓸함을 조명하며 나름 기존의 상업영화와는 차별화된 느낌을 주기 위해 애썼다는 게 본편에 언뜻언뜻 묻어나있습니다. 다만 서사에 있어서는 [시동]은 서사의 열기를 한순간에 진화해버려서 김빠진데 비해, [해치지않아]는 이야기를 마무리하는 순간까지 은은한 일관성이 깔려있었다는 점에서 한층 더 나은 전개라고 생각했습니다. 

 

많은 분들이 좋아할 만한 코미디 영화는 아닐지도 모릅니다. 아쉬운 점도 상당헀습니다. 그렇지만 계속 생각나게 만드는 그 오묘한 매력이 있는 영화입니다. 정말 독특하고 '웃픈' 영화를 보고 싶은 분들께는 추천드려봅니다. 이런 영화에 마음 가는 거 보면 스스로도 영화 취향이 흥행과는 거리가 있는건가하는 생각을 새삼 하게 됩니다.

 

---

movie_image (2).jpg

 

* 태수 캐릭터는 [족구왕]의 홍만섭이 출세한 버전 같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같은 안재홍 배우가 연기해서 그런 것도 있었지만 로펌에서 태수가 삐딱선을 타는 대사를 칠 때 '어 저건 홍만섭 사고방식인데?' 싶었습니다. 여러모로 보는 내내 반가웠습니다. 

 

* 영화를 보고 예고편을 보니 더 슬퍼집니다. 생각해보면 이 영화는 셀링포인트를 코믹 쪽에 맞추지 않으면 대중적으로 어필할 수 있는 요소가 미약한 걸 부정하지는 못하겠습니다. 그런 탓에 예고편에 엑기스가 상당히 많이 나가버린 것 같습니다. 홍보하는 분들도 고민이 좀 있으셨을 것 같습니다. 생각해보면 탈을 쓰고 실제 동물이 있네 했던 동산 파크의 재개장과 영화의 홍보가 서로 좀 비슷해보이기도..합니다. 

추천인 2

  • 라일라커
    라일라커
  • mvlike
    mvlike

흔들리는꽃 흔들리는꽃
28 Lv. 90198/100000P

화려하게 무사하게.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2

댓글을 많이 달아야 레벨업을 할수 있어요~!!
profile image
1등 mvlike 2020.01.21. 03:11
맞습니다. 그 오묘한 매력 땜에 재관람도 재미있게 봤었네요. 감독의 전작들도 흥미가 생깁니다!
댓글
profile image
흔들리는꽃 작성자 2020.01.21. 14:23
mvlike
저도 아직 호평을 받은 그 두 편을 못봤는데 챙겨봐야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이 작품도 싫지는 않지만 감독만의 독특함을 느끼기에는 어딘가 허전한 영화였어서요.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일터에서 봅시다 (덴젤워싱턴 레전드 수상소감) 14 leodip19 53분 전21:14 647
best 넷플릭스 '맹크' 엠파이어지 새 스틸 6종 4 goforto23 1시간 전20:47 650
best [게드전기]심각하긴 하네요😰 20 닭한마리 1시간 전20:43 1061
best 정유미 ‘보건교사 안은영’ 포스터 촬영현장 스틸 & 영상 - SOOP매... 3 NeoSun 2시간 전19:34 519
best 이시하라 사토미 결혼발표! 5 빨간당근 2시간 전19:27 1665
best 박스오피스 하루 천하 한국 영화들 4 friend93 2시간 전19:24 1626
best 동네 극장의 인심 덕에 마음이 넉넉해지네요 9 박엔스터 3시간 전18:51 2161
best 내~몸이 좋아진다~ 좋아진다~ ♬ 넷플릭스 <보건교사 안은영> 리뷰 12 쭈ccu미 3시간 전18:25 703
best 창살 속의 혈투 간단후기 6 R.. 4시간 전17:51 400
best 레고 블랙위도우 SDCC 한정판 8 밍구리 4시간 전17:47 1130
best '담보' 간단 후기 7 PS4™ 4시간 전17:45 1439
best 나훈아 콘서트 핑크머리 기타누나 5 인사팀장 4시간 전17:44 1753
best [넷플릭스] 보건교사 안은영 1화 리뷰 (스포, 움짤) 2 Quril 4시간 전17:41 500
best SBS 드라마 <펜트하우스> 유진 스틸 2 듀크카붐 4시간 전17:37 505
best 이안 감독-마크 월버그 썰😅(ft.호아킨 피닉스) 10 닭한마리 4시간 전17:34 1730
best 수현, 엄마 됐다..출산 후 아기 손 사진 공개 6 국화 5시간 전16:53 2726
best 슬기로운 익무 생활을 위한 가이드 94 익스트림무비 20.08.11.22:38 21429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1001 다크맨 18.06.19.15:52 389764
804510
image
밍구리 2분 전22:05 34
804509
image
영원 6분 전22:01 67
804508
image
DELIGHT 7분 전22:00 126
804507
image
아스티아 11분 전21:56 455
804506
image
nomadl 12분 전21:55 151
804505
image
FROZEN2 15분 전21:52 110
804504
image
까멜 18분 전21:49 105
804503
image
초코우유 30분 전21:37 478
804502
image
golgo 31분 전21:36 548
804501
image
낡낡 36분 전21:31 786
804500
image
B바라기 39분 전21:28 233
804499
image
샌드맨33 42분 전21:25 198
804498
image
스페이드 46분 전21:21 652
804497
file
leodip19 53분 전21:14 647
804496
image
박엔스터 54분 전21:13 485
804495
image
미스터스타벅 56분 전21:11 163
804494
image
밍구리 58분 전21:09 1097
804493
image
hansolo 59분 전21:08 284
804492
image
못생긴놈발언권없음 1시간 전21:05 796
804491
image
희라 1시간 전21:03 173
804490
image
안톤조커 1시간 전21:01 260
804489
image
이돌이 1시간 전21:01 368
804488
image
샌드맨33 1시간 전20:58 179
804487
image
희라 1시간 전20:54 156
804486
image
콩국수땡길나이 1시간 전20:52 160
804485
image
ReMemBerMe 1시간 전20:51 847
804484
image
goforto23 1시간 전20:47 650
804483
image
Meerkat 1시간 전20:47 438
804482
image
nomadl 1시간 전20:46 88
804481
image
오래구워 1시간 전20:46 430
804480
image
Sarabande 1시간 전20:43 909
804479
image
닭한마리 1시간 전20:43 1061
804478
image
인사팀장 1시간 전20:39 695
804477
image
NeoSun 1시간 전20:36 519
804476
image
e260 1시간 전20:35 1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