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기생충' 일본 정식 개봉 후 관객 반응

  • golgo golgo
  • 10624
  • 35

지난 주말에 일본에서 정식 개봉됐는데.. 아직 박스오피스 결과는 발표가 안 나왔네요.

나름 일본에서 화제가 돼서 꽤 관람한 모양입니다.

 

일본의 대표 포털 사이트 야후의 네티즌 평입니다.

730명이 참여했고 평균 4.11이네요.

 

00132.JPG

 

추천수 많은 별점평의 제목들입니다.

https://movies.yahoo.co.jp/movie/368576/review/?sort=mrf&page=1

 

 

황금종려상??? ★

 

양극화를 경쾌하게 풍자한 스포일러 주의 기생 한국 이야기 ★★★★★

 

조커, 어스, 기생충, 양극화 사회의 현재 ★★★★★

 

하층민의 이야기지만, 전혀 동정이 가지 않는다. ★

 

공포의 인터폰에서 라스트까지 ★★★★★

 

이것은 현대 인간 사회의 축소도다. ★★★★★

 

졌다... <조커>보다 10배 재밌다! ★★★★★

 

한국인이 싫어졌다. ★★

 

풍족함이란 돈인가 사랑인가, 당신이라면 어쩔 텐가 ★★★★

 

양극화 사회를 그린 역작 ★★★★★

 

넘을 수 없는 경계선 ★★★★★

 

유명 한국 아이돌에게 낚이면 후회한다. ★★★★★

 

인간은 자신의 냄새를 알지 못한다. ★★★★★

 

가난하지만 멍청하지 않은 가족이 보여주는 빛나는 한때 ★★★★★

 

영화 두 편을 한번에 본 듯한 피로감 ★★★★★

 

코믹하고 재밌으면서 등골이 오싹해진다. ★★★★★

 

이란성 쌍둥이 한국과 일본 ★★★★★

 

누가 이 영화를 칭찬하는 거야? ★★

 

가난의 냄새, 비처럼 스며드는 영화 ★★★★★

 

으음, 결말은 별로 마음에 안 들어. ★★★

 

혐한일수록 꼭 봐라! ★★★★★

 

봉준호와 송강호는 믿고 본다. ★★★★★

 

아카데미상은 무리 ★★

 

한국영화의 시대다. ★★★★

 

왜 이리 평가가 높아? 평점 알바?? ★

 

스포일러 금지를 할 이유가 없어. ★★★

 

한국에선 15세 이상 관람가(수위가 높은데 일본에선 12세 관람가다) ★★★

 

“굉장해”라고밖에 할 말이 없다. ★★★★★

 

봉준호를 조심해! ★★★★

 

사람이 빡도는 이유는 만국 공통 ★★★★★

 

냄새마저 표현한 대걸작! ★★★★★

 

뒷맛이 안 좋다. ★★

 

재밌을 것 같은 이야기지만 편하게 즐기지 못한 이유 ★★★

 

가족애 같은 게 아니고? 봉준호잖아? ★★★★★

 

격차는 냄새에서부터 ★★★★★

 

가정교사판 ‘가정부는 보았다(일본 추리 드라마의 클리셰)’ ★★★★

 

도저히 못 참고 선행 상영관에서 봤습니다. ★★★★★

 

이렇게 나올 줄이야 (역시 봉준호는 천재) ★★★★★

 

대형 멀티플렉스 토호에서 매진 ★★★★★

 

전 세계의 빈곤과 격차와 자본주의의 쇠퇴 ★★

 

역시 전개가 훌륭해! ★★★★★

 

그렇게 굉장한 건가? ★★

 

평점 알바가 너무 많아 ★

 

그렇게나 좋은가? ★★

 

극상의 엔터테인먼트 ★★★★★

 

걸작, 하지만 너무 리얼해서 웃어도 되는 건지 ★★★★★

 

한국 양극화 사회의 현실 ★★★★★

 

분명 재밌지만, 모두가 둔감하고 멍청해! ★★★★

 

영화제 수상 못했다면 안 볼 영화 ★★★

 

 

추천인 14

  • 아화인
    아화인
  • gkdlgh
    gkdlgh
  • raSpberRy
    raSpberRy
  • 모닝라떼
    모닝라떼
  • SPP
    SPP
  • 이마루
    이마루
  • 비상식량
    비상식량
  • 타누키
    타누키
  • Howwasyourday?
    Howwasyourday?
  • 솔방울
    솔방울
  • caihong
    caihong
  • 이스케이프FZ
    이스케이프FZ

  • 피에르르클레어

  • 돈뭉치

golgo golgo
87 Lv. 3306539/3500000P


익스트림무비 스탭
영화, 영상물 번역 / 블루레이, DVD 제작
영화 관련 보도자료 환영합니다 email: cbtblue@naver.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35

글을 읽고 댓글을 달지않으면, 포인트가 깎여나갑니다.
1등 돈뭉치 2020.01.14. 11:52

중간은 찾아볼수없는 호붏호가..

댓글
profile image
golgo 작성자 2020.01.14. 11:53
돈뭉치
자기랑 안 맞아서 불호로 깎는 거야 어쩔 수 없다 해도.
일부러 트집 잡으려는 초딩들이 보이죠.^^;
댓글
2등 피에르르클레어 2020.01.14. 11:53
이번 오스카 후보지명소식을 일본 배급측인 TV도쿄가 많이 활용하여 홍보에 도움이 됐으면 좋겠군요.ㅎㅎ
댓글
profile image
golgo 작성자 2020.01.14. 11:53
피에르르클레어
효과가 엄청날 거 같아요.
댓글
profile image
3등 이스케이프FZ 2020.01.14. 11:56
아카데미도 6개 부문 노미네이트 되었겠다 이 기세로 TV 도쿄하고 현지 배급사에서 열일좀 해줬으면 하네요 ㅎㅎㅎ
댓글
profile image
caihong 2020.01.14. 11:58
한국인이 왜 싫어지는지 ㅋㅋ 혐한인데 뭐하러 보라하는건지 이해는 안되네요.
댓글
profile image
golgo 작성자 2020.01.14. 11:59
caihong
영화 한편에 그 나라가 싫어지면...대체 어쩌란 건지 말이죠.^^;;;
댓글
profile image
하루탕 2020.01.14. 12:05
caihong
영화 자체에대한 혹평이면 이해를 하겠는데
저 한줄평은 정말 밑도끝도 없네요;;
댓글
profile image
솔방울 2020.01.14. 12:06
몇몇개는 그냥 싫어하는 듯 한데 그와중에 한국인이 싫어졌다는 평은 좀 웃기네요ㅡㅡㅋㅋ
댓글
profile image
golgo 작성자 2020.01.14. 12:07
솔방울
정말 어처구니가 없죠.ㅎㅎ
댓글
profile image
타조융털 2020.01.14. 12:13
호불호 나뉘는 영화라 생각하지만

하층민의 이야기지만, 전혀 동정이 가지 않는다. ★

이 평은 너무 영화를 이해 못한 것 같네요
댓글
profile image
Howwasyourday? 2020.01.14. 12:16
맥락없는 혐오는 여기나 저기나 마찬가지군요
몇몇 열폭을 숨기지 못하는 댓글들은 꼬시기도하네요 ㅋㅋ
댓글
profile image
타누키 2020.01.14. 12:17
오오~ 전 동정이 가지 않아서 좋았네요. 드디어 이런 영화가~
댓글
스폰지죽 2020.01.14. 12:21
묘하게 열폭 심하네요 알바타령하는 댓글은 영화 본 건지 의문스럽구요 그냥 한국이 싫어서 잘 나가는게 맘에 안드는건아닌지 ㅡㅡㅋ
댓글
profile image
겨우살이 2020.01.14. 12:30
그냥 참고만....어디나 네이버평마냥 이상한 사람들은 있겠지요
댓글
profile image
이마루 2020.01.14. 12:34
평 하나가 웃기네요 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SPP 2020.01.14. 12:34

포탈 반응이 멀쩡하면 그것도 신기한 일일 듯 하네요

댓글
profile image
아트아빠2 2020.01.14. 12:39
흥행성적도 괜찮은가요?
아카데미 버프도 조금 받겠네요.
불법다운로드는 거의 안보는 나라니 늦게 개봉했어도 큰 문제는 없겠네요.
댓글
profile image
golgo 작성자 2020.01.14. 12:41
아트아빠2
아직 결과 안나왔어요.
댓글
profile image
raSpberRy 2020.01.14. 12:45

'한국인이 싫어졌다'인데 별점은 두 개인게 코미디네요 (싫으면 하나만 주든가 ㅎㅎㅎ)

《어느 가족》 보고 일본인이 싫어지진 않았는데 ㅎㅎ

댓글
풀꽃 2020.01.14. 12:47

'혐한이면 꼭 보라'는 말은 영화 자체가 한국 사회의 어두운 면을 보여주기 때문인지도 모르겠군요.

(가족 구성원이 모두 백수일 정도로 경쟁•격차 사회, 기생, 찜찜한 결말 등)
꼭 한국에서 '일본침몰' 영화를 환영한 것처럼요.

댓글
profile image
golgo 작성자 2020.01.14. 12:52
풀꽃
본문 자체에 한국을 직접적으로 비하하는 내용은 없어요.
양극화 사회에 대한 절망감을 비꼬는 메시지가 담겼고, 대단히 훌륭한 걸작이라고 했네요.
https://movies.yahoo.co.jp/movie/368576/review/649/?c=21&sort=mrf
댓글
풀꽃 2020.01.14. 12:54
golgo

전 일본 영화 커뮤니티 사이트(필름스마켓이었나?)에서 그런 비슷한 맥락의 몇몇 글들을 봐서요.

댓글
profile image
golgo 작성자 2020.01.14. 12:56
풀꽃
예. .일본 매체들도 그렇고, 기생충 관련 일본 기사 포탈 댓글을 봐도. <기생충>에 그려진 한국이 (일본보다) 안 좋은 사회다는 식으로 몰아가는 분위기가 있더라고요.
댓글
profile image
맛동산 2020.01.14. 12:49
마지막에 영화제 수상안했다면 안볼영화??? 참나......;;그리고 별세개?
댓글
profile image
believe 2020.01.14. 13:26
일본도 평점알바 얘기하는 사람들이 있군요
댓글
profile image
gkdlgh 2020.01.14. 13:29
영화를 과연 보기는 했을까싶은 net멍청이들이 역시 많네요
일본의 net상황을 여실히 보여주는 ㅋㅋ
그냥 배아파서 저런다고 생각하면 될듯해요
댓글
profile image
2작사 2020.01.14. 13:55
그래도 대부분 인정해주는 분위기네요 ㅎㅎ
댓글
profile image
아화인 2020.01.14. 14:18
야후재팬에 상주중인 험한들도 있을거고 마구잡이로 싫다 소리 하는 경우도 있을거고 영화가 정말 취향이 아니었을 수도 있지만, 대부분의 평을 보면 별점 1개의 평은 구체적인 내용이 없이 그저 싫다거나 왜 인기가 많냐는 투덜거림 뿐이네요. 참고할 가치가 없는 수준입니다ㅋㅋ
댓글
Liveis 2020.01.14. 15:32
뭐 어디나 반응은 비슷하긴 한데 그래도 평점은 어마무시함
댓글
profile image
소울니 2020.01.14. 16:03
어디에나 있는 평점알바무새 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네잎클로버 2020.01.15. 18:16

유명 아이돌은 대체 누군가요 ㅋㅋ 설마 최우식 배우 말하는 거?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1월 24일 박스오피스 (남산의 부장들 100만 돌파, 해치지않아 100만 돌파) 21 rbb 1시간 전00:00 2162
best 어떤 영화든 모든 관객의 입맛에 맞추기는 어려운 거 같습니다. 29 nono 2시간 전23:39 2086
best [듄] 첫 푸티지 추가 반응 19 JL 2시간 전23:12 2760
best 불륜 배우들 영화 '아사코' 일본 평점 사이트 근황 20 golgo 3시간 전22:35 3409
best [스파이 지니어스]애니의 한계를 뛰어넘은 놀라운 영화(장단점 총정리) 16 닭한마리 3시간 전22:29 1395
best [디즈니] 중국의 설 기념 영화 포스터 6 모킹버드 3시간 전22:29 1523
best 펌) 카라타 에리카 일본 방송 근황 jpg feat한국 11 초코바나나우유 4시간 전21:32 4940
best 잘 안 알려진 좋아하시는 한국영화 하나만 꼽아주시겠어요? 52 아타 5시간 전20:20 2428
best 물들어올때 노젓는 ‘기생충’ 협찬 가구회사 12 NeoSun 5시간 전20:11 4266
best 커트니 콕스는 미드 "프렌즈" 마지막회 촬영전 사진을 처음 ... 3 이나영인자기 5시간 전20:09 2069
best [페인 앤 글로리] 간략후기 12 jimmani 6시간 전19:48 1209
best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 LA타임즈 화보 7 Roopretelcham 6시간 전19:14 1617
best [왕좌의 게임] 조지 R.R 마틴, "내 소설은 드라마와 다른 엔딩으... 9 이나영인자기 6시간 전19:11 1818
best [남산의 부장들] 누적관객수 100만 돌파 32 rbb 6시간 전19:00 3200
best (약스포?) 작은아씨들 간단후기 10 KENDRICK28 7시간 전18:35 1347
best [피아니스트의 전설] IMDB 트리비아 (짧음주의) 2 바이코딘 7시간 전18:01 550
best [기생충] 저번에 여행 갔다가 찍은 사진이 기억나네요. 23 밖에비온다 7시간 전17:56 3331
best 콜린 트레버로우 - [스타워즈 9] 컨셉아트 가짜 아니며 사실이다 11 JL 7시간 전17:55 2507
best 산타바바라 영화제 감독상 수상한 봉준호 - 인터뷰 사진/내용 3 JL 8시간 전17:32 2090
best 1월 24일 (금) 넷플릭스 업데이트 작품들 14 (´・ω・`) 8시간 전17:26 2651
best 점프 스케어 쫄보들을 위한 구원의 사이트 10 2작사 8시간 전17:12 1377
best 중국 정부, 우한 폐렴 감염지 모든 영화관 강제 영업금지 폐쇄명령 24 KarlH. 9시간 전16:49 3274
best [주디] 탁월한 르네 젤위거의 연기와 마지막 여운 2 JL 9시간 전16:42 1128
best 이완 맥그리거 - [오비완 캐노비] 촬영 내년초 예정..각본 좋다 3 JL 9시간 전16:14 1514
best [필독] 넷플릭스 영화, 드라마 글 올리실때 참고해주세요 80 익스트림무비 19.12.13.23:36 20041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912 다크맨 18.06.19.15:52 311588
700404
image
구름이누나 7분 전01:45 62
700403
image
동길동 25분 전01:27 495
700402
image
인데이 32분 전01:20 408
700401
image
호냐냐 43분 전01:09 418
700400
image
최연어 45분 전01:07 771
700399
image
인데이 46분 전01:06 764
700398
image
인데이 50분 전01:02 365
700397
image
무간도 55분 전00:57 246
700396
image
Anydevil 59분 전00:53 268
700395
image
st95911 1시간 전00:48 165
700394
image
히키 1시간 전00:47 473
700393
image
흐린날씨 1시간 전00:41 105
700392
image
아인EIN 1시간 전00:34 930
700391
image
이신헌 1시간 전00:28 322
700390
image
DELIGHT 1시간 전00:27 375
700389
image
2작사 1시간 전00:22 310
700388
image
트로이카 1시간 전00:18 1239
700387
image
박엔스터 1시간 전00:13 898
700386
image
크리스피크림도넛 1시간 전00:12 666
700385
image
콘택트 1시간 전00:07 210
700384
image
JL 1시간 전00:06 263
700383
image
막시무스 1시간 전00:04 605
700382
image
SplendorABC 1시간 전00:04 155
700381
image
cock 1시간 전00:00 1067
700380
image
흐린날씨 1시간 전00:00 172
700379
image
rbb 1시간 전00:00 2162
700378
image
영화당 1시간 전00:00 2601
700377
image
st95911 1시간 전00:00 571
700376
image
아지뱀 1시간 전23:53 1305
700375
image
러너 2시간 전23:52 806
700374
image
밍구리 2시간 전23:48 792
700373
image
스티븐킴 2시간 전23:43 552
700372
image
주인공조 2시간 전23:42 383
700371
image
국화 2시간 전23:42 275
700370
image
nono 2시간 전23:39 20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