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기억에서 잊혀지지 않는 영화6편(약스포)

명작들도 좋지만 이상하게 기억에서 지워지지 않는 영화들도 전 정말 좋더군요..

(혹평 받은 영화도 있으니..이해 부탁드려요ㅋㅋ)

영화의 완성도와는 아무관계가 없습니다!!

common (7).jpeg

영화:피아니스트의 전설(the legend of 1900)

왜 평론가들이 안좋아하는 영화인지는 알겠지만..영화가 굉장히 서정적이고 마음을 움직이는 영화였습니다.

배에서 태어나 한번도 육지에 가보지 못한 피아노의 천재..말도 안되지만 영화제목과 정말 잘맞는 영화였고 후반부에 눈물이 나더군요.

정말 전설적인 피아노 대결 장면과 굉장히 아름다운 촬영,ost가 기억에서 지워지지 않네요.

(여주인공을 보며 피아노를 치는 장면은 그자체로 아름다웠습니다)

common (5).jpeg

영화:아수라

모든 등장인물들이 어찌되었든 악인이라는게 참 마음에 들었고 영화 전체가 힘이 들어가있고 독하더군요.

핏빛이 도는 도시의 모습도 인상깊었습니다.(영화에서 미술,촬영이 정말 좋았어요..액션이 처절하고 다이나믹 하더군요)

결국 악인들이 갈곳은 지옥이라는 결론도 참 좋았습니다..

많은 사람들에게 비난 받은 영화지만 평론가 평은 준수했고 정말 가끔씩 생각나는 영화여서 넷플릭스로 다시보기를 합니다ㅎㅎ

common (4).jpeg

영화:위대한 개츠비

화려해서 눈이 어지러울 지경까지 만들고 비극적인 결말로 끝나는 위대한 개츠비는 참..씁쓸했지만 그 느낌이 정말 좋더군요..ㅋㅋ

주인공의 공허한 느낌이 전달되었고 디카프리오의 눈빛은 아직도 기억납니다.(처음 등장하는 순간도 잊을수 없죠!)

많은 사람들과는 다르게 여주인공의 마음도 전 이해가 되었고 그래서 더 잔인한 느낌이었습니다..

(가끔 영화가 일부러 오버해서 화려한 비주얼을 보여준다음 비극적인 결말로 씁쓸한 연출을 사용했다고 의견이 있는데 저역시 그렇게 생각합니다)

그리고 음악 특히 young and beautiful은 정말이지..ㅠㅠ

common (6).jpeg

영화:스윙키즈

영화 전체적인 분위기는 저의 취향과는 달랐지만 결말은 저의 취향이었어요..화려하지만 항상 영화가 화려하게 끝나지는 않다는것 그리고 한국영화에서 보기힘든 결말이란 것도 참 마음에 들더군요.

개인적인 취향인데..저는 영화들에서 늙은 사람이 예전일을 회상하는게 참 좋더군요..

common (2).jpeg

영화:클라우드 아틀라스

6개의 서로 다른시간,서로 아무것도 연결되어 있지 않은 수많은 주인공들이 후반부에 연결되는게 정말 충격적이었고 잊기 힘드네요.

정말 천재적인 각본이라고 생각하고 굉장히 감동적인 메세지 였습니다.(이정도로 감동적인 영화는 지금도 전 본적이 없습니다.)

(서로 다른 시간에서 주인공들이 겹쳐질때 그 순간,그 느낌은 다시 느끼기 힘들겠죠..)

common (8).jpeg

영화:페인 앤 게인

마이클 베이 영화가 기억에 남는다니..(좋은 의미입니다ㅋㅋ)

(마이애미 보디빌더 3명이 어떻게 끔찍한 범죄를 저질르게 되는지의 과정을 담은 실화바탕의 영화입니다.)

아메리칸 드림이 얼마나 허망한지에 대한 메세지가 이렇게 잘 전달될줄은 몰랐습니다.

화려해서 더 씁쓸하고 무시무시한 근육(아메리칸 드림,외형)하지만 그 속은 아무것도 없는 텅 비었다는 느낌을 받았고 인상깊었어요.

(범죄를 코미디로 미화한 부분이 있는데 그건 사실인거 같습니다..그 부분은 마이클 베이 감독이 항상 쓰는 방식이긴 하죠ㅋㅋ)

아메리칸 드림을 비판하는 영화를 마이클 베이가 연출한적이 있다는거 자체가 지금생각하면 놀랍습니다ㅎㅎ

 

여러분은 어떤 영화가 가장 기억에 남나요?ㅎㅎ

추천인 11

  • 찬영
    찬영
  • golgo
    golgo
  • bonvoyage
    bonvoyage

  • 화이팅
  • 1839
    1839
  • 포푸
    포푸

  • caprif
  • 샐리
    샐리
  • 셋져
    셋져
  • 한솔2
    한솔2
  • 밍구리
    밍구리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25

글을 읽고 댓글을 달지않으면, 포인트가 깎여나갑니다.
profile image
1등 밍구리 2019.12.15. 00:12
아수라 진짜 재밌게봤어요 그 정우성 마지막 명대사ㅈ이나뱅뱅이다 이 ㅅㅂ아 뇌리에 강렬하게...
댓글
profile image
닭한마리 작성자 2019.12.15. 00:13
밍구리
ㅋㅋㅋ 강렬한 대사였죠ㅎㅎ
댓글
profile image
2등 모베쌍 2019.12.15. 00:12
클라우드 아틀라스는 원작을 좀 망쳤죠.공교롭게도 미관람인 피아니스트의
전설빼곤 어딘가 좀 아쉬운 영화 목록 모음 같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닭한마리 작성자 2019.12.15. 00:14
모베쌍
전 망쳤다고 생각하지는 않습니다.(엄청난 소설을 그만큼 살린것도 대단하다고 봐요)
명작이라기 보단 기억에 남는 저의 위주의 목록이어서..사실 혹평받은 영화들도 많죠ㅋㅋ
댓글
profile image
3등 한솔2 2019.12.15. 00:15
스윙키즈 재밌고 짠했는데 흥행보고 진짜 놀랬습니다ㅜㅜ
댓글
profile image
닭한마리 작성자 2019.12.15. 00:16
한솔2
12월에 가족 영화 기간에 나온게 실수였나 봅니다ㅠㅠ
정말 흥행 아쉬워요
댓글
profile image
Jyung 2019.12.15. 00:18
아수라는 정우성 시그니쳐 대사가 아직도 기억에 남아요ㅎㅎ
댓글
profile image
닭한마리 작성자 2019.12.15. 00:19
Jyung
정우성 대사가 엄청나게 강렬했죠ㅋㅋ
댓글
profile image
셋져 2019.12.15. 00:27
<아수라>의 결말 자체가 아수라장이 따로 없었죠. 다만 정우성 배우의 욕설연기는 좀 어설펐어요.
<위대한 개츠비>를 보고 미국은 막장 드라마도 고예산으로 찍는구나라고 감탄하면서 봤어요. 우스갯소리로 막장 드라마라고 했지만 배우들의 연기도 괜찮았고 디카프리오의 좋은 짤방을 남겼죠 ㅎㅎ
<스윙키즈>는 처음 봤을 때 충격먹었어요. 호불호가 갈리지만 개인적으로는 결말이 인상적이었습니다.
<클라우드 아틀라스>는 내용을 따라가기 어렵지만 그만큼 파고드는 재미가 있었죠. 메시지 자체가 인상적이어서 저에게도 잊혀지지 않아요.
댓글
profile image
닭한마리 작성자 2019.12.15. 00:29
셋져
정리 감사합니다ㅋㅋ(클라우드 아틀라스 정말 기억에 남는 영화입니다ㅠㅠ)
완전 공감해요ㅎㅎ
댓글
모지 2019.12.15. 00:29
위대한개츠비 재밌게봤었어요
Ost도 좋았고, 시간되면 다시 봐야겠어요
댓글
profile image
닭한마리 작성자 2019.12.15. 00:30
모지
위대한 개츠비의 ost..잊기 힘들죠ㅠㅠ
Young and beautiful이란 노래가 정말로 인상깊었어요ㅎㅎ
댓글
profile image
샐리 2019.12.15. 00:37
위대한 개츠비는 혹평이 많긴 하지만 저는 너무 좋아하는 영화예요!
연기도 음악도 그냥 다 좋아서 한동안 빠져살았었어요ㅎㅎㅎ
그래서 빅뱅 승리가 개츠비 이미지 아무데나 갖다붙일때 진짜 너무 싫었어요ㅠㅠㅠㅠㅋㅋ
(안본 두개 빼고 클라우드아틀라스, 스윙키즈, 아수라 다 재밌게 봤습니다,,ㅎ)
댓글
profile image
닭한마리 작성자 2019.12.15. 00:43
샐리
위대한 개츠비 정말 음악도 연기도 비주얼도 너무 좋았어요ㅠㅠ(빅뱅 승리가 개츠비 이미지일때 정말..영화를 보았다면 개츠비에겐 모욕에 가깝죠..)
댓글
caprif 2019.12.15. 01:08
스윙키즈 기억에 남네요. 어색한 점이 너무 많았네요.
댓글
profile image
닭한마리 작성자 2019.12.15. 01:19
caprif
스윙키즈 사실 전체적으로 보면 잘만들었다 라고 생각하진 않습니다..
다만 전 결말이 마음에 들어서 오래 기억에 남더라고요
댓글
profile image
포푸 2019.12.15. 01:25
위대한 개츠비 씁쓸하게 재밌게 봤었던 기억이 있네요
댓글
profile image
닭한마리 작성자 2019.12.15. 01:26
포푸
위대한 개츠비 특유의 씁쓸한 느낌이 정말 좋더라고요ㅎㅎ
댓글
profile image
Kimteelee 2019.12.15. 01:42
전 [아수라]가 되게 저평가 받은 영화라고 생각해요
댓글
profile image
닭한마리 작성자 2019.12.15. 01:44
Kimteelee
아수라 정말 저평가 받았다고 저도 생각합니다ㅠㅠ
댓글
profile image
1839 2019.12.15. 02:15

 

피아니스트의 전설 저도 무척 좋아하는 영화예요

댓글
profile image
닭한마리 작성자 2019.12.15. 02:17
1839

피아니스트의 전설에서 올려주신 장면도 정말 명장면이죠ㅎㅎ(판타지 같은 느낌이어서 더 좋았던거 같습니다)

댓글
화이팅 2019.12.15. 04:44
피아니스트의 전설 ..그리고 위대한 게츠비 .
공감합니다
댓글
profile image
bonvoyage 2019.12.15. 07:20
<스윙키즈> 빼고 다 봤네요.
<피아니스트의 전설>은 왜 주인공이 그런 선택을 하는지가 납득이 잘 안 됐지만 영상미와 엔니오 모리코네 옹의 음악, 팀 로스의 연기가 기억에 남아요.
<아수라>는 결국 그런 결말로 치달으면서 주인공들이 "우리 정말 웃기지 않냐?" 라고 자조하는 느낌이 좋더군요. 그리고 정우성이라는 배우에 대한 인식도 이 영화 덕에 바뀌기도 했어요. 뒤늦게 봤지만 재미있었습니다.
<위대한 개츠비>로 라나 델 레이라는 가수를 처음 알게 돼서 기뻤고, <클라우드 아틀라스>는 분량은 적었어도, 당시 3년만에 연기에 복귀한 휴 그랜트가 의외로 악역도 잘 할 수 있는 걸 볼 수 있어서 기억에 남아있어요.
댓글
profile image
golgo 2019.12.15. 08:47
아수라 넷플릭스로 다시 보는데. .황정민 연기는 정말.. 괴물이더라고요.^^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톰 홀랜드 신작 촬영 마지막날 인증샷 5 JL 1시간 전22:34 1032
best 퀸 공연 여운땜에 보랩 포티모은걸 꺼내봤어요 12 곰즈 1시간 전22:16 807
best 외국인 관크 참...ㅜㅜ 22 FilmWhatElse 1시간 전21:53 2812
best ???: 니가 좀 주로 얘기해 (기생충 SAG 수상 후 프레스 인터뷰 중) 10 아지뱀 2시간 전21:05 3609
best 넷플릭스, 지브리 스튜디오 애니메이션 방영 기념 영상 공개 8 피에르르클레어 2시간 전21:00 1625
best '지푸라기..' 아티스트콜라보 전시회 모습입니다. 12 소원 3시간 전20:27 810
best 고개 숙인 남자들 31 셋져 3시간 전20:23 2580
best [넷플릭스_드라큘라]명대사 모음(2화 업뎃 중) 6 peachland 3시간 전19:53 672
best [닥터 스트레인지 2] 촬영일자 및 로케이션 공개 11 JL 3시간 전19:46 1996
best 오랜만에 익무님들과 이 장면 같이 보고싶습니다 ㅠ 23 ArtfulCinema 4시간 전19:15 2225
best 2010년대 최악의 호러 영화 Top 10 (WatchMojo 선정) 21 바이코딘 4시간 전18:48 2015
best 일본 [미드소마] 뱃지 18 카란 4시간 전18:46 2460
best 요즘 영화 굿즈 근황.JPG 49 라차가 4시간 전18:41 4830
best 남산의 부장들 오리지날 티켓 이미지 나왔네요! 65 tae_Dog 5시간 전18:20 3411
best [타오르는 여인의 초상] 좋아하는 장면들.gif (스포, 스압) 10 루니엘 5시간 전18:27 1418
best 윤계상, 임지연 주연 [유체이탈자] 개봉 준비 17 rbb 5시간 전18:24 2189
best [남산의 부장들] 오리지널 티켓 이미지 공개 50 슬옹am 5시간 전18:07 2333
best 엠파이어지 선정 21세기 최고 영화 Top 10 18 JL 6시간 전17:06 3933
best 남산의 부장들... 첫날 관객수 맞춰볼까요 45 다크맨 14시간 전09:09 3185
best [필독] 넷플릭스 영화, 드라마 글 올리실때 참고해주세요 76 익스트림무비 19.12.13.23:36 19289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910 다크맨 18.06.19.15:52 309801
698476
image
맛좋은수박 2분 전23:38 47
698475
image
믹스커피 7분 전23:33 168
698474
image
시바견.. 7분 전23:33 86
698473
image
연어참치광어회 9분 전23:31 170
698472
image
살다보니 10분 전23:30 203
698471
image
처니리 11분 전23:29 117
698470
image
모지 18분 전23:22 148
698469
image
밍구리 22분 전23:18 342
698468
image
밍구리 25분 전23:15 431
698467
image
부락 36분 전23:04 849
698466
image
엘산나 47분 전22:53 659
698465
image
관리해서생긴일 47분 전22:53 155
698464
image
선호 48분 전22:52 780
698463
image
SlowlyButSurely 48분 전22:52 987
698462
image
칠성동익스트림 48분 전22:52 422
698461
image
waterfall 49분 전22:51 381
698460
image
peachland 49분 전22:51 124
698459
image
땀돌이 50분 전22:50 1108
698458
image
하늘하늘나비 55분 전22:45 702
698457
image
KENDRICK28 1시간 전22:38 521
698456
image
관리해서생긴일 1시간 전22:35 1844
698455
image
무지한무지 1시간 전22:35 236
698454
image
별명을입력해주세요 1시간 전22:34 1337
698453
image
JL 1시간 전22:34 1032
698452
image
희빈마마 1시간 전22:30 384
698451
image
가지가지 1시간 전22:29 700
698450
image
stelly 1시간 전22:21 1660
698449
image
연어참치광어회 1시간 전22:19 496
698448
image
JL 1시간 전22:18 1369
698447
image
곰즈 1시간 전22:16 807
698446
image
진영인 1시간 전22:13 819
698445
image
송씨네 1시간 전22:12 961
698444
image
회색고양이 1시간 전22:04 541
698443
image
하이르 1시간 전22:01 197
698442
image
곰모닝 1시간 전22:00 8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