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기사] ‘겨울왕국2’에 광고 50개…애들 보는데 ‘청불’ 예고편도.txt

  • Gato Gato
  • 1683
  • 4

 

 

영화관 광고 20여분 간 40~50개…소비자 ‘영화광고 보지 않을 권리’ 요구
광고 매출, 영화관 주요 수익원…‘관람료 인상 가능성’에 해결 난관
‘전체관람가’ 영화 광고에 ‘청불’ 예고편…관련 개정안 표류

 

 

"아이와 함께 ‘겨울왕국2’ 더빙 버전을 보고 온 남편이 ‘극장이 좀 너무했다’고 하더라고요. 더빙 버전이면 어린이 관객이 많을텐데 굳이 욕설이 나오는 ‘청소년 관람불가’ 영화 예고편을 틀어야 했냐고요."

최근 온라인 맘카페(육아 정보 카페)에 올라온 글이다. 디즈니 애니메이션 ‘겨울왕국2’가 흥행을 이어가는 가운데 영화 상영 전 나오는 광고 영상이 부적절하다는 지적이다.

확인을 위해 4일 서울시 영등포구 롯데시네마를 찾았다. 기자가 예매한 ‘겨울왕국2’ 상영 시간은 오후 5시 30분. 상영관 입장은 그보다 10분 앞선 5시 20분부터 시작됐다. 상영관에 들어서니 이미 사전 광고 영상이 나오고 있었다. 영화 ‘천문: 하늘에 묻는다(12세 관람가)’ 예고편을 시작으로 20여 분간 무려 49개 광고가 나왔다.

 


같은 브랜드 광고가 반복적으로 나오기도 했다. 도미노피자의 경우 똑같은 광고가 연속 두 번, 커피 브랜드 네스프레소는 다른 내용의 광고가 연이어 두 번 나왔다. 배우 고소영을 모델로 내세운 화장품 브랜드 끌레드벨의 광고는 시차를 두고 세 번이나 방영됐다. 5시 41분, 광고와 예고편 영상이 모두 끝난 이후에야 본영화가 시작됐다. 예매한 영화 시작 시각(5시 30분)을 넘긴 것이다.

CGV도 상황은 비슷했다. 6시 55분에 시작하는 영화를 관람하기 위해 10분 전인 6시 45분에 상영관에 들어갔다. 이때부터 20여 분 간 40개의 광고와 영화 예고편이 나왔고, 본영화는 7시 5분쯤 시작했다.

◇ 광고 매출, 영화관 주요 수익원…‘영화 광고 보지 않을 권리’ 요구도

이런 관람 방식은 영화관의 오랜 관행으로 자리 잡았다. 이에 불만을 표하는 소비자도 적지 않다. 이날 영화관에서 만난 대학생 유민지(가명·22) 씨는 "평소에도 광고를 보고 싶지 않아서 일부러 상영 시간보다 5~10분 정도 늦게 (상영관에) 들어간다. 집에서 TV를 볼 때 광고가 나오면 채널을 돌려버리는데 영화관에서는 그럴 수도 없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한 영화관 관계자는 "본영화 시작 시간이 고지 시각보다 10분 정도 늦어지는 건 부득이하게 상영관에 늦게 입장하는 관객을 위한 ‘에티켓 시간"이라며 "실제 영화의 러닝타임과는 관련이 없다"고 설명했다. 실제로 CGV 입장권 하단에는 이런 내용을 설명하는 문구가 적혀있었다. 롯데시네마 입장권에도 "예고편 상영 등 사정에 의해 본 영화 시작 시각이 10여 분 정도 차이 날 수 있습니다"라는 글이 쓰여 있다.

다른 속사정이 있다는 분석도 있다. 광고가 영화관의 주요 수익원이란 것이다. 영화관의 수익 구조는 크게 관람료, 매점, 광고, 장비 판매 등으로 구성되는데 이 중 광고 매출이 9~10% 내외를 차지한다. 실례로 올해 3분기 연결 기준 CGV의 국내사업 부문 매출액 2821억원 가운데 광고 매출은 약 10%에 해당하는 293억원으로 집계됐다. 특히 광고 매출은 관람료와 달리 배급사와 수익을 나누지 않아 영화관 입장에선 포기할 수 없는 수익원이다.

논란이 계속되자 관련 법안이 발의되기도 했다. 김정우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지난해 9월 영화 상영 시간과 예고편·광고 시간을 구분해 표기하도록 하는 내용의 ‘영화 및 비디오물의 진흥에 관한 법률 개정안(영화광고 보지 않을 권리법)’을 대표 발의했다.

김 의원은 "관련 업계에서는 오래전부터 관행처럼 영화 시작 전 각종 상업광고와 영화예고를 상영해왔지만, 이는 적지 않은 비용을 지불한 소비자의 동의 없이 영화상영관 수익을 위한 상업광고 시청을 일방적으로 강제하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나 이 법안은 1년 넘게 계류 중이다. 영화관 관람료 인상 우려 때문이다. 한 업계 관계자는 "정확한 광고 시간을 고지해 사람들이 광고를 보지 않으면 당연히 광고 효과가 줄어들 것"이라며 "광고가 줄어들거나 없어질 경우 수익이 줄어든 영화관은 결국 관람료 가격 인상에 나설 가능성이 크다"고 했다.

◇ 영화 예고편 ‘선정성’ 논란도…관련 개정안은 국회서 계류

영화관 광고를 둘러싼 논란은 이뿐만이 아니다. ‘겨울왕국2’는 전체관람가 영화로, 남녀노소를 불문한 전 세대 관객을 사로잡고 있다. 그런데 ‘겨울왕국2’ 상영관의 광고 중에는 수위를 아슬하게 넘나드는 것들이 있었다. ‘15세 관람가’ 영화 ‘시동’의 예고편에서는 ‘삐’ 묵음처리와 함께 "도와줘야지 X끼야"라는 욕설이 섞인 대사가 나왔다. 심지어 ‘청소년 관람 불가’ 등급인 넷플릭스 영화 ‘6언더그라운드’ 예고편도 흘러나왔다.

 

1.png.jpg

 

지난 4일 서울시 영등포구 롯데시네마의 ‘겨울왕국2’ 상영관에서 본영화 시작 전 광고 중 ‘청소년 관람불가’ 등급 판정을 받은 넷플릭스 영화 ‘6언더그라운드’ 예고편이 나오고 있다. /이선목 기자

 


실제 소비자 사이에서도 불만이 제기되고 있다. 한 온라인 맘카페 회원은 "‘겨울왕국2’를 보고 왔는데 한 예고편에서 ‘18’ 같은 욕설이 나오더라"며 "사실 장난감 광고 같은 것도 부담인데 욕설이 섞인 영화 광고가 나오는 건 말이 안 된다"고 지적했다. 이에 다른 회원들도 "(영화관 광고가) 너무 자극적이라 아이의 눈을 가려준 적도 있다" "아이들 영화는 광고를 빼야 한다"고 댓글을 달았다.

영화관 광고 영상 수위를 둘러싼 논란이 처음은 아니다. 또 다른 맘카페 회원은 "메가박스에서 전체관람가 영화 ‘그린치’를 봤는데 광고 상영 중에 청소년 관람불가 등급의 기괴한 호러영화 예고편이 나와 재빨리 아이의 눈을 가려줬다"며 "완전히 무방비한 상태에서 그런 영상을 보여줄 뻔했다"고 불만을 터뜨렸다. 이외에 "‘뽀로로 극장판’을 보러 갔다가 성인 나체와 적나라한 대사가 나오는 청소년 관람 불가 영화 ‘튤립피버’ 예고편이 나오는데 아이들이 ‘저건 뭐야~’라고 물어봐 난처했다"는 글도 있었다.

이런 문제가 계속되는 것은 허술한 영상물 등급 규정 때문이다. 영상물등급위원회에 따르면, 영화 상영등급은 영화진흥법에 따라 △전체관람가 △12세 이상 관람가 △15세 이상 관람가 △청소년 관람 불가 △제한상영가 등 5등급으로 나눈다. 그러나 영화관에서 상영되는 영화 예고편 영상은 △전체관람가 △청소년 관람 불가 2등급으로만 분류하고, 예고편 이외에 영화관에서 상영되는 상업용 광고는 전체관람가 등급 판정만 가능하다. 영화 예고편의 경우 2011년 관련 법안이 개정되며 청소년 관람불가 등급이 추가된 것이다. 기존에는 상업용 광고처럼 영상 등급을 아예 분류하지 않았다.

롯데시네마 측은 "넷플릭스 광고는 영화 예고편이 아닌 상업용 광고로 분류돼 논란이 발생한 것 같다"며 "광고주 측의 협조를 구해 고개들의 의견을 최대한 반영할 것"이라고 밝혔다.

큰 문제가 없다는 의견도 있다. 한 업계 관계자는 "보통 예고편은 인터넷 포털사이트나 TV 등에도 노출되기 때문에 최대한 자극적인 내용을 배제해 제작된다"며 "영화관 광고 편성 단계에서도 본영화 등급이 전체관람가인 영화에 청소년 관람불가 예고편을 상영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등급 판정을 거쳤기 때문에 법적 문제가 없다는 것이다. 그러면서 "전체관람가인 영화는 말 그대로 전 연령이 모두 보는 건데 이미 정제된 예고편을 배제하는 건 성인 관객들에게 또 다른 역차별이 될 수 있다"라고 했다.

문제 해결은 쉽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최근 국회에선 관련 개정안이 잇따라 발의됐다. 조경태 자유한국당의원은 지난 7월 예고편의 상영등급도 5등급으로 나누고 예고편 영화의 상영등급은 본영화의 상영등급과 동일한 등급으로 분류하도록 하는 개정안을 발의했다. 박경미 더불어민주당 의원도 지난 10월 본편의 영화가 청소년 관람불가 상영등급을 받은 경우 예고편 영화는 같은 등급을 받도록 하는 내용의 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 그러나 두 개정안 모두 아직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에 계류돼 있다.

관련 실무 기관인 영상물등급위원회도 난처한 입장을 표했다. 한 위원회 관계자는 "‘겨울왕국2’ 개봉 전 각 영화관에 광고 편성에 주의할 것을 권고했다"면서도 "법안이 표류하는 상황에서 이를 법적으로 제재할 방법은 없다"고 말했다.

[이선목 기자 letswin@chosunbiz.com]
 

-----------------------------------------------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1&oid=366&aid=0000456073

 

웃긴 건 광고 넣는다고 티켓 값 안 올리고 있던 것도 아닌데, 아무 생각없이 이런저런 광고 넣는 것도 참 꼴사납네요.

하루빨리 관련 법안이 통과되었으면 합니다.

추천인 2

  • KENDRICK28
    KENDRICK28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4

글을 읽고 댓글을 달지않으면, 포인트가 깎여나갑니다.
profile image
2등 KENDRICK28 2019.12.08. 21:05
그냥 이말저말 다 책임회피급으로밖에 안보이는 느낌. 우린 조치하는데 얘들이 안해주는데? 이런느낌...저걸 일일이 신경쓰기 힘들죠. 광고안틀면 요금인상간다. 어차피 요금인상은 계속할거면서 아닌척하는것도 웃기네요
댓글
3등 Wanniously 2019.12.08. 22:12
광고 한 100개 볼테니까 티켓가격 3천원 정도 다운시켜달라하면 안할거면서..
댓글
uanext 2019.12.09. 14:18
청불 예고편은 너무했네요!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넷플릭스, 지브리 스튜디오 애니메이션 방영 기념 영상 공개 4 피에르르클레어 55분 전21:00 833
best '지푸라기..' 아티스트콜라보 전시회 모습입니다. 9 소원 1시간 전20:27 393
best 고개 숙인 남자들 23 셋져 1시간 전20:23 1362
best [넷플릭스_드라큘라]명대사 모음(2화 업뎃 중) 6 peachland 2시간 전19:53 307
best [닥터 스트레인지 2] 촬영일자 및 로케이션 공개 7 JL 2시간 전19:46 1455
best 오랜만에 익무님들과 이 장면 같이 보고싶습니다 ㅠ 23 ArtfulCinema 2시간 전19:15 1823
best 2010년대 최악의 호러 영화 Top 10 (WatchMojo 선정) 18 바이코딘 3시간 전18:48 1654
best 일본 [미드소마] 뱃지 13 카란 3시간 전18:46 1930
best 요즘 영화 굿즈 근황.JPG 47 라차가 3시간 전18:41 4079
best 남산의 부장들 오리지날 티켓 이미지 나왔네요! 62 tae_Dog 3시간 전18:20 3040
best [타오르는 여인의 초상] 좋아하는 장면들.gif (스포, 스압) 10 루니엘 3시간 전18:27 1212
best 윤계상, 임지연 주연 [유체이탈자] 개봉 준비 13 rbb 3시간 전18:24 1865
best [남산의 부장들] 오리지널 티켓 이미지 공개 28 슬옹am 3시간 전18:07 2068
best 엠파이어지 선정 21세기 최고 영화 Top 10 16 JL 4시간 전17:06 3595
best 2020년 설특선영화 라인업 확정 목록입니다.ㅎ ( 케이블 제외 ) 60 disneylove 4시간 전17:05 3215
best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아트콜라보 수상작 전격 공개 7 슬옹am 4시간 전17:04 731
best 봉준호를 심하게 좋아하는 라이언 존슨 감독(나이브스 아웃)ㅋㅋㅋ 41 알프레 5시간 전16:36 9786
best [기생충] 시상식 레이스 현재까지 수상 현황 (133관왕) 14 왕정문 5시간 전16:35 3043
best 마틴 스콜세지 신작에 로버트 드니로 출연 예정 31 (´・ω・`) 5시간 전16:13 3615
best [기생충] 수상으로 인해 시상식 아시아인들이 모두 감격 (LA Times) 16 JL 6시간 전15:46 6052
best 남산의 부장들... 첫날 관객수 맞춰볼까요 43 다크맨 12시간 전09:09 3019
best [필독] 넷플릭스 영화, 드라마 글 올리실때 참고해주세요 76 익스트림무비 19.12.13.23:36 19277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910 다크맨 18.06.19.15:52 309782
698439
image
Roopretelcham 1분 전21:54 16
698438
image
FilmWhatElse 2분 전21:53 82
698437
image
하느 4분 전21:51 57
698436
image
얼죽아 6분 전21:49 165
698435
image
흐린날씨 13분 전21:42 106
698434
file
NeoSun 15분 전21:40 370
698433
image
Roopretelcham 16분 전21:39 89
698432
image
필리포 17분 전21:38 460
698431
image
NeoSun 17분 전21:38 292
698430
image
NeoSun 17분 전21:38 114
698429
image
bluesky334 30분 전21:25 97
698428
image
죄많은소년 30분 전21:25 382
698427
file
NeoSun 38분 전21:17 354
698426
image
푸른미르 39분 전21:16 423
698425
image
이나영인자기 40분 전21:15 145
698424
image
해오평석 43분 전21:12 310
698423
image
아지뱀 50분 전21:05 1011
698422
image
카신 52분 전21:03 598
698421
image
피에르르클레어 55분 전21:00 833
698420
image
스페이드 1시간 전20:55 655
698419
image
이나영인자기 1시간 전20:54 1066
698418
image
BlockBusted 1시간 전20:51 557
698417
image
테리어 1시간 전20:50 623
698416
image
척사광a 1시간 전20:50 1324
698415
image
Ando 1시간 전20:48 176
698414
image
소원 1시간 전20:46 665
698413
image
스톰루이스 1시간 전20:42 460
698412
image
루니엘 1시간 전20:40 647
698411
image
최연어 1시간 전20:30 932
698410
image
소원 1시간 전20:27 393
698409
image
셋져 1시간 전20:23 1362
698408
image
핫도그양념치킨짜장면 1시간 전20:17 216
698407
image
승원이 1시간 전20:13 306
698406
image
네오룸펜 1시간 전20:10 586
698405
image
소원 1시간 전20:08 2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