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디에고] 단평 - 역시 축구와 관련해서 이탈리아는 좋아하기 힘드네요

common-1.jpeg

 

'디에고 마라도나'의 성공과 실패를 조명한 다큐멘터리 <디에고>를 보고 왔습니다. 요즘 한국 축구가 2002년 이후로 최고의 붐을 일으키고 있어서 관심이 부쩍 높아지던 찰나에 가장 유명했던 축구선수 관련 다큐멘터리가 나온다고 해서 기대하고 있던 작품입니다. FULL HD를 넘어 UHD로 중계화면을 보는 요즘 시대에 80년대 SD 화질을 대형 스크린으로 보고 있자니 눈의 피로가 몰려오는 건 어쩔 수 없지만, 역동적이면서 판타스틱한 마라도나의 스페셜 영상들에 눈뽕 제대로 받고 왔습니다^^ (저 당시에는 저 화질을 당연한 걸로 알고 봤었을 텐데, 새삼 우리가 얼마나 축복 받은 시대에 살고 있는지 ㅎㅎ)

 

그저 그런 팀이었던 '나폴리'를 세리에A 리그 우승과 UEFA컵(지금의 챔피언스리그 유로파리그)우승으로 이끌었던 전설적인 영웅이자 전인미답의 신계에 머물렀던 사나이 마라도나가 어떻게 마약 스캔들로 자멸하게 되는지 그 흥망성쇠를 가감없이 그대로 보여주고 있는데, 특히 마약 스캔들 이면에 작용 했던 이탈리아 사람들의 썩은 본성을 다루고 있어서 더 흥미로웠습니다. 이전 까지는 단순히 스스로 관리를  못해서 스스로 자멸한 천재로만 기억하고 있었지만, 그를 인생 내리막길로 떠밀고 각도를 가파르게 더한 자들은 다름 아닌 그를 메시아로 숭상했던 나폴리 사람들과 이탈리아 사람들 이었습니다. 90년 이탈리아 월드컵 준결승에서 맞붙었던 홈팀 이탈리아와 아르헨티나는 연장 접전 끝에 승부차기까지 가는데 마라도나의 결승 승부차기 골로 이탈리아가 탈락하게 됩니다. 아이러니하게도 당시 준결승전이 열리고 있던 경기장은 나폴리의 홈인 산시로 경기장 이었고 대부분의 사람들이 마라도나를 신처럼 떠받들던 열성적인 팬 이었죠. 하지만 이 사건 이후로 마라도나는 순식간에 역적이 되고 맙니다. 지난 6년여간의 공로가 한줌 재로 변하는데는 한골이면 충분 했습니다. 이쯤에서 생각나는 한국 축구 선수가 있지요? 안정환이 2002년에 연장 골든볼로 이탈리아 탈락시키고 페루자에서 방출된 사건 다들 기억 하실 겁니다. 축구를 순수한 스포츠로 즐기지 못하고 못난 국민 감정으로 똘똘 뭉친 이탈리아 사람들,, 그러고 보면 지금 저질스런 인종차별이 가장 심한 리그가 이탈리아 리그 입니다. 민족 문화 소양 자체가 한참 모자란 불쌍한 사람들... 그들이 정말 마라도나가 마약하는 것을 몰랐을까요? 다 알면서도 묵과 해 줬던 이탈리아인들이 순식간에 돌변해서 축구계 고위 인사부터 사법부까지 전부 마라도나를 생매장하기위해 똘똘 뭉치는 모습은 정말 역하더군요. 물론 근본적으로는 마라도나가 자기 관리를 못한 잘못이 가장 크지만, 한 때 사랑하고 응원했던, 심지어 신처럼 받들어 모셨던 자신들의 우상을 이리 쉽게 팽하는 것을 보고 있자니 화가 나더군요. 아마도 안정환이 오버랩 돼서 더 그랬던 것 같습니다.

 

암튼 축구 좋아하시는 분들과 마라도나를 더 알아보고 싶으신 분들에게 적극 추천드립니다. 86년 월드컵 영국 VS 아르헨티나 전에서의 하프라인 폭풍질주 장면 같은 아드레날린 뽐뿌 오는 스페셜 영상들이 중간 중간 많이 나와서 재밌으실 거에요^^

추천인 4

  • 네잎클로버
    네잎클로버
  • golgo
    golgo
  • 알폰소쿠아론
    알폰소쿠아론
  • 크리스피크림도넛
    크리스피크림도넛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7

글을 읽고 댓글을 달지않으면, 포인트가 깎여나갑니다.
profile image
충정지애 작성자 2019.12.04. 00:25
크리스피크림도넛
축잘알 이든 아니든 '마라도나'는 누구나 아는 인물이기에 다들 한번 쯤 보셔도 재밌으실 것 같아요 ㅎㅎ
댓글
profile image
2등 알폰소쿠아론 2019.12.04. 00:41

저도 2시간 넘게 저화질 화면 보고 있어서 그런가, 다른 영화 봤을 때보다 굉장히 피곤한 느낌이 들더라고요ㅋㅋㅋ
본문 내용 중에 사알~짝 수정하고 싶은 부분은, UEFA컵은 현재 유로파리그의 전신입니다ㅎㅎ 챔피언스리그의 전신은 유러피언 컵이구요.

댓글
profile image
충정지애 작성자 2019.12.04. 00:52
알폰소쿠아론
그렇군요,감사합니다! 전 매번 헷갈리네요^^; 근데 다시 검색 해 보니까 UEFA컵이 유로피언컵 보다 아래인 건 맞는데, 당시에 유로피언컵은 각 리그 1위팀만 나가고 2위부터는 4위는 싹 다 UEFA컵으로 나갔기에 엄밀하게 챔피언스리그와 유로파리그로 대칭 되지는 않는 것 같아요. 사실상 UEFA컵이 챔스 느낌 이랄까요^^;; 전문가들도 오히려 소수의 1위들만 싸우는 유로피언컵 보다 UEFA컵을 더 인정 했다는 평도 보이네요 ㅎㅎ
댓글
profile image
알폰소쿠아론 2019.12.04. 00:56
충정지애
지금의 유로파리그랑은 위상으로 보나 흥행으로 보나 격이 다르다고는 하더라고요ㅎㅎ
댓글
profile image
3등 golgo 2019.12.04. 08:45
이탈리아가 과거에도 그랬었군요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봉준호&송강호 일본 방문 결정 6 카란 34분 전09:36 544
best [4DX] '겨울왕국' 1, 2편 4DX 패키지 & 4DX 싱어롱 상영... 13 무비런 50분 전09:20 1198
best [센스8] 토비 오누미어, 워쇼스키 [매트릭스4] 출연한다 1 이나영인자기 1시간 전08:49 369
best 브래드 피트, "나는 데뷔초에 사람들의 관심을 피해 마약에 빠져 ... 4 이나영인자기 1시간 전08:28 1077
best [기생충]과 [타오르는 여인의 초상] 배우들 단체샷 3 JL 1시간 전08:18 1139
best 이성민 주연 [미스터 주] 티저 포스터 공개 10 rbb 2시간 전08:05 1591
best [기생충] 호주 아카데미 국제 시상식 4개 부문 후보 2 fayeyes 2시간 전08:02 651
best 엘리자베스 헐리, "남자배우 중에 매튜 매커너히가 키스를 가장 ... 3 이나영인자기 2시간 전07:25 1211
best 제임스 완 감독 호러 신작 촬영 종료 1 JL 2시간 전07:22 695
best 잭 블랙 - 은퇴 고려중...영화 1편만 더 하고 싶어 8 JL 3시간 전07:07 1842
best [부고] 스웨덴 듀오 록시트의 보컬 마리 프레드릭슨이 암투병 끝에 61... 2 이나영인자기 3시간 전06:41 556
best 타란티노 - [킬빌 3] 구상완료...차기작으로 검토중 19 JL 4시간 전05:31 1954
best '더 플레이리스트' 선정 2019년 최고의 무비 트레일러 20편 2 머핀 4시간 전05:26 597
best 헐리웃 리포터 선정 지난 10년간 최악 영화 10편 10 JL 5시간 전05:04 1437
best 키이라 나이틀리 주연 [미스비헤이비어] 첫 스틸 5종 공개 1 머핀 5시간 전04:37 352
best 지하철 타고 지미 팰런 쇼 출근했던 티모시 샬라메 4 머핀 5시간 전04:25 1462
best 봉준호 감독 출연 지미 팰런 쇼를 본 크리스 에반스 반응 12 머핀 5시간 전04:18 2718
best [마카오영화제] 기생충 봉준호 감독 2018 아시안 블록버스터 필름 수상... 2 Supervicon 6시간 전03:22 887
best 2019년 여성 배우들 최고의 영화 연기 베스트 20 (IndieWire 선정) 10 바이코딘 6시간 전03:12 672
best [기생충] 아프리칸 아메리칸 평론가 협회 2개 부문 수상 5 fayeyes 8시간 전01:11 1009
best 12월 10일 박스오피스 (겨울왕국2 1100만 임박) 22 rbb 10시간 전00:00 2440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896 다크맨 18.06.19.15:52 285762
679847
image
Supervicon 1분 전10:09 2
679846
image
NeoSun 4분 전10:06 30
679845
image
(´・ω・`) 10분 전10:00 160
679844
image
무비런 10분 전10:00 305
679843
image
gdgrg 12분 전09:58 212
679842
image
푸른창호 13분 전09:57 131
679841
image
아트매니아 14분 전09:56 274
679840
image
삼대독자 22분 전09:48 290
679839
image
ilicic 26분 전09:44 363
679838
image
안셀 27분 전09:43 229
679837
image
카란 34분 전09:36 544
679836
image
fayeyes 46분 전09:24 182
679835
image
무비런 50분 전09:20 1198
679834
image
herosaul 1시간 전09:05 551
679833
image
NeoSun 1시간 전09:00 489
679832
image
(´・ω・`) 1시간 전08:59 204
679831
image
disneylove 1시간 전08:52 119
679830
image
소울메이트 1시간 전08:52 212
679829
image
deckle 1시간 전08:51 568
679828
image
chlekek05 1시간 전08:49 1337
679827
image
이나영인자기 1시간 전08:49 369
679826
image
NeoSun 1시간 전08:47 169
679825
image
네오룸펜 1시간 전08:42 116
679824
image
NeoSun 1시간 전08:41 256
679823
image
NeoSun 1시간 전08:40 193
679822
file
NeoSun 1시간 전08:39 212
679821
image
NeoSun 1시간 전08:37 409
679820
image
NeoSun 1시간 전08:35 87
679819
image
JL 1시간 전08:34 354
679818
image
FrozenJaina 1시간 전08:28 247
679817
image
이나영인자기 1시간 전08:28 1077
679816
image
(´・ω・`) 1시간 전08:25 901
679815
image
JL 1시간 전08:18 1139
679814
image
rbb 2시간 전08:05 1591
679813
image
fayeyes 2시간 전08:02 6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