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심판] 영화보면서 잘못이해한 부분들이 있었네요(강스포)

37778B07-87F8-4470-B201-67891E5ACB5E.jpeg

정성일 평론가의 심판 라이브러리톡 듣고 왔는데요.

극중 재판장면에서 범인의 아버지가 양심의 가책을 느껴서 아들내외를 벌주기 위해 증언한거라고 생각했었는데 변호사와 짜고 범인에게 유리하게 증언한거였구요.

마지막 부분에 카티야가 캠핑카에 폭탄놓는 첫번째 시도를 심경의 변화로 포기한거라고 생각했었는데 새처럼 범인들이 아무것도 모르고 죽으면 안된다고 생각해서 다음번으로 연기한거라고 하셨어요.

그리고 이 영화가 실제로 일어났던 네오나치가 경찰관과 터키인들을 살해한 사건을 모티브로 만든 영화라는 것도 처음 알았어요. 무서운 나치 ㅠㅠ

이번엔 좀 짧게 하시려나 했는데 정성일 평론가님의 GV는 기본이 두시간이네요 ㅎㅎ

나오다가 처음본 모리스 엽서가 비치되어 있어서 냉큼 집어 왔어요!!

40E4243A-038D-4564-A4B0-9266379EE1FF.jpeg

 

추천인 8

  • 송씨네
    송씨네
  • LU-LA
    LU-LA

  • 시절인연
  • 홀리저스
    홀리저스

  • 뭉뭉이
  • 아침꼭챙겨먹어요
    아침꼭챙겨먹어요
  • LINK
    LINK
  • 돌멩이
    돌멩이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18

댓글을 많이 달아야 레벨업을 할수 있어요~!!
profile image
1등 Cgv채굴왕 2019.11.23. 01:46

아버지 증언이 그런 의도였나요??!!! 전 법정나와서 자기있는곳으로 한번 오라고 이야기해서 정말 아들내외를 부끄러워해서 그런줄 알았어요.
카티아 처음 포기도 인간으로 하지말아야겠다고 생각해서 포기한줄 알았는데 아니였군요.

댓글
profile image
루니엘 작성자 2019.11.23. 02:01
Cgv채굴왕
카티아에게 법정밖에서 알고 있었다고 얘기한게 그걸 시인한거라고 하시더라구요.
댓글
profile image
jah 2019.11.23. 02:04
루니엘
그럼 왜 경찰에 신고한건가요?
댓글
profile image
루니엘 작성자 2019.11.23. 02:15
jah

제가 피곤한 상태에서 영화를 봐서 놓친게 많은가보네요 ㅠㅠ 아버지가 신고해서 잡힌거였나요? 그부분은 설명을 안해주셔서 잘 모르겠는데 영화를 다시 봐야겠어요..;;

댓글
profile image
jah 2019.11.23. 03:07
루니엘
몽타쥬로 공개수배보고 얼마전 차고의 못 비료 기억해내고 아버지가 신고한거예요^^
아버지는 아들 내외와 이념갈등으로 옆집이지만 절연하고 살고 있죠.
차고는 빌려주고...
댓글
profile image
2등 워너be 2019.11.23. 01:50
음 아버지 의도가 그런거였을까요 감독 생각인지 정성일 평론가만의 생각인지 궁금하네요
댓글
profile image
루니엘 작성자 2019.11.23. 02:07
워너be
아버지 증언의 뉘앙스를 잘 해석해봐야 한다고 설명해 주셨는데 일리가 있다고 생각했어요.
댓글
profile image
3등 돌멩이 2019.11.23. 01:57

오오?? 그럼 둘이짜고 모호한 증거를 제시해서 변호사의 공격 거리를 만들어줬단 말인가봐요? 법정 밖에서는 양심의 가책이거나 또는 주인공의 맘을 교란시키려고 그런거려나요.. 생각해보면 아버지가 나서서 저런다는게 잘 안믿기긴 했지만...정말 버석버석 퍽퍽한 영화네요....
그나저나 저는 저 엽서 받으려고 모리스 또 봤는데 부럽습니다아아ㅠㅠㅠㅠㅠ

댓글
profile image
루니엘 작성자 2019.11.23. 02:10
돌멩이

네 설명을 들어 보니까 정의사도인척 연극하면서 재판을 교란시킨것 같더라구요. 모리스 엽서는 정말 생각지 못하게 득템했네요!!

댓글
profile image
LINK 2019.11.23. 02:20

두번째는 그렇게 생각하긴 했는데, 첫번째가 그런 거였다구요? @@

카티야가 '알고 있었으면 신고했을까요?'라고 물어본 건 '알았으면 아들이니깐 숨겼을거죠?'라는 의미로 물어본 것인데,

왜려 '알고 있었다'라고 한 게 '그래도 신고했을 꺼에요'라는 의미가 되서 카티야의 표정이 풀어진 거라고 생각했는데요...........
(분명 카티야가 공격적으로 부정적으로 물어봤는데, 그 답 듣고 표정이 좀 좋게 풀렸다고 보였는데..그리고, 정성일 평론가 말대로라면, 어떻게 '놀러오면 커피 한잔 드시러 오세요'라고 했을까요;;;;;)

댓글
profile image
루니엘 작성자 2019.11.23. 02:32
LINK
흠.. 설명들을땐 일리가 있는 말씀이라고 생각했는데 커피마시러 오라고 한건 또 의문이네요. 무죄 판결이된 중요한 증언이었는데 영화를 다시 봐야 의문이 풀리겠네요 ㅠㅠ
댓글
profile image
루니엘 작성자 2019.11.23. 02:40
아침꼭챙겨먹어요

카티야가 담배를 구실로 떠볼려고 물어본거고 아버지가 알고 있었다고 한게 연극인걸 시인한거라고 하셨어요. 설명들을땐 그랬구나 했었는데 다시 생각해보니까 이해가 안가는 부분도 있어서 그부분에 집중해서 영화를 다시 봐야 할것 같아요.

댓글
뭉뭉이 2019.11.23. 03:21
아빠는 악의가 없었는데 그 허점을 교묘하게 변호사가 이용한 느낌이더라구요 ㅠㅠ 다시 한번 봐야겠네요
댓글
profile image
홀리저스 2019.11.23. 04:29
와 놀랐습니다. 저도 잘 못 생각하고 있었네요
글 잘 읽었습니다.
댓글
시절인연 2019.11.23. 04:47
정성일 평론가가 하는 해석도 하나의 견해라고 봐야 겠죠. 감독하고 대담했든지 감독 인터뷰든지의 근거가 있다면 좀 더 신빙성이 있겠지만요.
댓글
profile image
LU-LA 2019.11.23. 04:48
범인 아버지가 열쇠를 아무나 가져갈 수 있다는 빌미를 준 것 같기도 하네요.. 생각해보니 변호사가 그거 가지고 계속 물고 늘어진 것 같기도 하구요.. 새는 그런 의미인지 몰랐는데 이건 맞는 것 같네요ㅎㅎ 나치고투더헬
댓글
profile image
랑게르한스 2019.11.23. 12:03
음..저는 첫번째는 약간 비약이라고 생각되기는 하네요. 그정도로 의심할 만한 근거를 영화에서는 보기 어려웠던 것 같아요. 두번째는 그렇게 생각할 수도 있겠다 싶기는 하네요 ㅎㅎ 저는 보는 당시에는 죄없는 새가 죽으면 어떡하지 하는 생각과 함께 순간 마음이 약해지는 심경의 변화가 아닐까 생각을 했었네요.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라오어2] 메타크리틱 유저 점수 긍정적 리뷰 47%가 가짜로 판명 3 바이코딘 38분 전15:01 660
best 메가박스 <반도> 무빙 포스터가 바뀌었네요! 17 라온제나 46분 전14:53 1393
best 기생충 연출 개인적인 생각(스포) 8 젊은날의링컨 1시간 전14:22 1051
best '미녀와 야수' 재개봉 홍보 이미지 공개 13 PS4™ 1시간 전13:54 1816
best CGV ‘스폰지밥 콤보’ 런칭 42 무비런 1시간 전13:41 2661
best 페이트 스테이 나이트 헤븐즈필 제3장 9월 국내 개봉 5 이스케이프FZ 2시간 전13:14 684
best 배우 박중훈 어머니의 명언... 22 온새미로 2시간 전12:56 2871
best [더 위치 The Witch, 2015] IMDB 트리비아 (스포) 6 바이코딘 3시간 전12:34 835
best [비밀의 숲 2] 조승우 스틸 11 ipanema 3시간 전12:18 1856
best '반도', 예매율80%·예매량 13만 돌파..2020년 신기록 19 선통물천 3시간 전11:56 1829
best 차은우 안오니까 공부나 해라 17 푸루스 4시간 전11:15 4281
best [Bifan] '성형수' 초간단 리뷰 9 수위아저씨 4시간 전10:47 1782
best "사랑하는 엄마가" 나야 리베라, 4세 아들 구하고 익사... 5... 25 jimmani 4시간 전10:42 3010
best 지난주말 북미 VOD 매체별 영화 Top 10 (올드가드) 2 goforto23 5시간 전10:00 1174
best 김고은 중국팬들이 제작해준 영화캐릭터 레고미니피규어들 세트 9 NeoSun 5시간 전09:53 2342
best 소년시절의 너 홍보사의 포토샵 27 ReMemBerMe 5시간 전09:44 3148
best '올드가드' 꾸잉역 응오타인번이 공개한 세트장 비하인드샷 5 NeoSun 6시간 전09:08 1123
best 넷플릭스 영화, 드라마글 올릴 때 주의사항 50 익스트림무비 20.03.14.21:16 26393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965 다크맨 18.06.19.15:52 365716
766094
image
샤레이드 방금15:39 9
766093
image
moviedick 13분 전15:26 173
766092
image
wodo 14분 전15:25 411
766091
image
라온제나 14분 전15:25 385
766090
image
paulhan99 14분 전15:25 185
766089
image
conecho 18분 전15:21 458
766088
image
jah 23분 전15:16 807
766087
image
우즈마키 24분 전15:15 256
766086
image
nashira 28분 전15:11 286
766085
image
성공하고싶은인생 30분 전15:09 548
766084
image
욘두해요 34분 전15:05 746
766083
image
FROZEN2 36분 전15:03 628
766082
image
바이코딘 38분 전15:01 660
766081
image
spacekitty 43분 전14:56 306
766080
image
라온제나 46분 전14:53 1393
766079
image
goforto23 55분 전14:44 242
766078
image
온새미로 57분 전14:42 616
766077
image
유닉아이 1시간 전14:38 382
766076
image
e260 1시간 전14:36 556
766075
image
sirscott 1시간 전14:35 573
766074
image
바이코딘 1시간 전14:35 835
766073
image
Sharkkk 1시간 전14:31 1105
766072
image
월계수 1시간 전14:28 598
766071
image
golgo 1시간 전14:24 791
766070
image
젊은날의링컨 1시간 전14:22 1051
766069
image
e260 1시간 전14:21 509
766068
image
박엔스터 1시간 전14:19 195
766067
image
DPS 1시간 전14:17 1398
766066
image
NeoSun 1시간 전14:13 269
766065
image
푸른창호 1시간 전14:06 919
766064
image
golgo 1시간 전14:06 615
766063
image
흔들리는꽃 1시간 전14:05 589
766062
image
클로에 1시간 전14:02 335
766061
image
인생은아름다워 1시간 전14:02 338
766060
image
스타크킬러 1시간 전14:02 1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