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겨울왕국 2> 장문은 아니고 중문? 추천 후기!

  • 강톨 강톨
  • 533
  • 2

<겨울왕국 2> 추천 후기입니다ㅎㅎㅎ

IMG_20191123_001644.jpg
-
"더 성숙한 태도를 담아내는 스케일의 영리한 확장"
★★★★
-
서사에서 허술한 비약이 종종 보이고 전편만큼 뇌리에 꽂히는 넘버는 눈에 띄게 줄었다. 근데 이상하게도, 전편보다 훨씬 매력적으로 다가온 <겨울왕국 2>는 형보다 나은 아우의 모범적인 사례라고 말할 수 있다.
-
<겨울왕국 2>를 두고 '영리하다'고 한 까닭은 전편과의 조응, 그리고 영화 내 장치들의 노련한 배치에 기인한다. 먼저 '전편과의 조응' 측면에서 칭찬하는 까닭은 <드래곤 길들이기 3>을 보고 느꼈던 것과 같다. 1편의 얼개를 차용하여 익숙함을 가져다 주면서, 동시에 그 변주를 통해 고유한 개성을 가진다는 점에서 <겨울왕국 2>와 <드래곤 길들이기 3>는 모두 훌륭한 속편이라 말하고 싶다.
-
또 이야기하고 싶은 것은 '장치들의 노련한 배치'이다. 물론 많은 이야기를 하려다가 서사에 종종 비약이 생긴 것은 두드러지는 단점이다. 하지만 <겨울왕국 2>에는 그런 서사의 아쉬움을 구조를 통해 덮는 힘이 있다. 먼저 눈에 띄는 것은 '호러적 연출'이다. 디즈니 애니메이션과 다소 이질적일 수 있는 호러적 요소를 교묘하게 융합시켜 <겨울왕국 2>만의 어두우면서 환상적인 분위기를 자아낸다. 이런 개성적 분위기가 영화의 매력을 한층 끌어올리면서 영화의 플롯에 자연스럽게 녹아든다.
-
또 인상적이었던 것은 색채의 서사적 활용이다. 다시 말해, 색채가 영화의 스토리와 긴밀하게 연관되어 하나의 짜임새를 갖춘다는 것이다.
(여기서부터 끝 문단을 제외, 스포일러가 있습니다)
사실 영화의 배경을 보고 나서부터 직감한 것은 이 이야기를 매듭짓는 주체가 '안나'가 될 것이라는 사실이었다. 이는 전편과의 조응과도 연관이 있다. 전편의 배경은 언제나 엘사의 공간이었다. 무슨 말이냐하면 엘사의 색인 흰색과 하늘색의 공간에서 대부분의 이야기가 펼쳐졌기에 영화의 절정에서 주체는 엘사가 될 수 밖에 없다는 이야기이다.
-
이는 <겨울왕국 2>에서도 이어진다. 영화의 시작부터 아렌델은 가을을 맞이했고, 영화 대부분의 이야기가 진행되는 마법의 숲또한 가을의 색채를 띄고 있다. 결국 가을의 빛깔을 지닌 안나가 이 영화의 종지부를 찍는 인물이 될 것이란 하나의 암시이다. 공간의 색채를 서사와 연결시켜 이야기를 짠 것에 박수를 보낼 수 밖에 없는 이유이다. 그래서 안나의 공간과도 같았던 마법의 숲을 엘사가 다스리고 엘사의 공간이었던 아렌델을 안나가 다스리는 결말은 혁명적이다. 하지만 직후에 겨울이 찾아온 마법의 숲과 가을이 찾아온 아렌델을 다시 비추며 마무리하기에 자연스럽기도 하다.
-
이런 영화 내적 요소 뿐 아니라 인상적이었던 것은 미국의 자아성찰적 시선이 담긴 영화의 태도였다. 원주민과 침략자의 구도는 명백하게 미국의 과거이다. 전편에 이어 페미니즘적 태도도 여전하지만 트럼프 시대에 이렇게 미국의 과거를 얘기한다는 점에서 신선했다. 숨겼던 과거를 들여다 본 엘사가 잠시 죽었어야했던 이유도, 아렌델이 잠기더라도 댐을 부숴야헸던 이유도 결국 그 반성의 태도에 있다. 다만 아쉬웠던 것은 구 아렌델을 무너뜨리고 새롭게 재건하는 것이 아니라, 구 아렌델을 지켜낸 영화의 안일함이었다. 대중성을 위한 불가피한 선택이었을까, 아니면 이또한 영화의 능동적 결정이었을까.
-
전편보다 다층적으로 바라볼 수 있고 더 화려하고 매력적인 스케일을 선보인다는 점에서, 나아가 전편에 대한 예우까지 갖췄다는 점에서 <겨울왕국 2>는 훌륭한 속편이라 할 수 있다. 특히 그 스케일의 미장센 활용이 매우 빼어나, 전율을 일으키는 장면도 종종 있을 정도. 특별관 추천을 하자면 사운드 믹싱이 구리고 스케일이 화려하단 점에서 MX보단 아이맥스, 혹은 액션의 스펙타클이 풍부한만큼 4DX를 추천한다. 크리스토프와 올라프는 여전히 씬 스틸러. 새로 등장한 크리쳐도 너무 귀엽고, 디즈니 역시 영리하고 돈 벌 줄 안다.

추천인 2

  • golgo
    golgo
  • 어둠의다크
    어둠의다크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2

글을 읽고 댓글을 달지않으면, 포인트가 깎여나갑니다.
profile image
1등 golgo 2019.11.23. 08:45
아렌델 파괴되면 디즈니 애니일 수가 없어서 놔둔 걸거예요.^^
댓글
profile image
강톨 작성자 2019.11.23. 08:52
golgo
그렇겠죠...?ㅋㅋㅋㅋㅋㅋ
나름 혁명을 기대했는데 살짝 아쉬웠습니다😂😂😂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올해 최고의 영화10편(저의 선택) 25 닭한마리 5시간 전00:08 2036
best 12월 9일 박스오피스 14 rbb 5시간 전00:00 1833
best 2019-2020 오스카레이스 12월 초반점검 (1) 작품상, 감독상, 각본상 7 AndrewNeiman 5시간 전23:48 1641
best 여지껏 관크 중 최고는.. 진짜.. (19금) 영혼파괴주의 43 사슴눈망울 5시간 전23:40 4747
best 소노 시온 첫 미국 진출 영어 영화 <Prisoners of Ghostland> 소... 13 너그나 6시간 전23:02 1507
best 위트콜렉션 인피니티워 스틸북 A1타입 왔네요(사진다수) 9 Sonmi 6시간 전23:00 583
best CGV 다이어리 샀어요!! ㅋㅋ 19 루니엘 6시간 전23:00 2088
best [고스트 버스터즈 : 애프터 라이프] 첫 공식 트레일러 16 JL 6시간 전23:00 2068
best 브라질에서 공개된 블랙 위도우 포스터, 영어 제목으로 바꿔봤습니다. 8 sonso1112 6시간 전22:55 986
best 골든글로브 후보리스트 중 흥미로운 사실 16 샤프펜슬 6시간 전22:35 2590
best 기생충 골든글로브 각본상 오른게 고무적인 이유 11 딥티크 7시간 전22:26 3312
best 골든 글로브 - [기생충] 총 3부문 후보..전체 리스트 27 JL 7시간 전22:19 5023
best 원더우먼, 베이비 드라이버 소식에 더 소중해진 굿즈 21 아지뱀 8시간 전21:10 2624
best 쥐도 새도 모르게 개봉하는 이번주 한국영화.jpg 22 척사광a 8시간 전21:01 3975
best 배우 김우빈, 3년 만에 팬미팅! 7 friend93 8시간 전21:00 1260
best 요 근래 영화들이 평도 좋고 다 재밌네요 24 Sonmi 8시간 전20:34 2406
best [마카오영화제] 줄리엣 비노쉬 봤습니다. 22 jimmani 9시간 전19:50 1323
best [포드 V 페라리] 특별관 n차를 하게 만드네요 (MX-IMAX-4DX 완주) 5 서율 9시간 전19:45 891
best [마카오영화제] 줄리에트 비노쉬 컨버세이션 진행중 입니다 4 Supervicon 10시간 전18:38 753
best [007 노 타임 투 다이] 국내 1차 예고편 공개 9 rbb 11시간 전18:05 1826
best AP통신 선정 2019년 최고의 영화 10편 7 fayeyes 11시간 전17:54 2089
best [나이브스 아웃] IMDB 트리비아 (스포일러) 9 바이코딘 13시간 전16:24 1714
best 12월 [겨울왕국2] 익무평점 설문 결과 및 당첨자 안내 18 인사팀장 19시간 전10:05 1190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895 다크맨 18.06.19.15:52 284882
679336
image
JL 방금05:29 5
679335
image
오블리비아테 14분 전05:15 32
679334
image
머핀 14분 전05:15 52
679333
image
머핀 18분 전05:11 45
679332
image
머핀 28분 전05:01 147
679331
image
오블리비아테 35분 전04:54 84
679330
image
머핀 1시간 전04:18 103
679329
image
머핀 1시간 전04:07 61
679328
image
SEOTAIJI 1시간 전04:03 174
679327
image
오블리비아테 1시간 전03:40 216
679326
image
바이코딘 2시간 전03:20 292
679325
image
미션시바견 2시간 전03:12 182
679324
image
헌터 3시간 전02:13 625
679323
image
Quril 3시간 전02:02 413
679322
image
히키 3시간 전01:56 352
679321
image
펭귄미나리 3시간 전01:55 379
679320
image
대나무지렁이 3시간 전01:52 580
679319
image
인사팀장 3시간 전01:49 267
679318
image
TraxX 3시간 전01:48 272
679317
image
jah 3시간 전01:48 347
679316
image
이돌이 3시간 전01:39 197
679315
image
sirscott 3시간 전01:35 154
679314
image
fayeyes 3시간 전01:32 269
679313
image
Jyung 4시간 전01:27 665
679312
image
fayeyes 4시간 전01:19 670
679311
image
스티비원더걸스 4시간 전01:16 402
679310
image
VLIND 4시간 전01:15 211
679309
image
소호소호 4시간 전01:15 323
679308
image
찰알 4시간 전01:11 123
679307
image
NeoSun 4시간 전01:07 148
679306
image
VLIND 4시간 전01:03 386
679305
image
포인트팡팡녀 4시간 전01:02 665
679304
image
NeoSun 4시간 전00:59 437
679303
image
fayeyes 4시간 전00:57 582
679302
image
롯시vip 4시간 전00:55 1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