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겨울왕국 2> 장문은 아니고 중문? 추천 후기!

  • 강톨 강톨
  • 710
  • 2

<겨울왕국 2> 추천 후기입니다ㅎㅎㅎ

IMG_20191123_001644.jpg
-
"더 성숙한 태도를 담아내는 스케일의 영리한 확장"
★★★★
-
서사에서 허술한 비약이 종종 보이고 전편만큼 뇌리에 꽂히는 넘버는 눈에 띄게 줄었다. 근데 이상하게도, 전편보다 훨씬 매력적으로 다가온 <겨울왕국 2>는 형보다 나은 아우의 모범적인 사례라고 말할 수 있다.
-
<겨울왕국 2>를 두고 '영리하다'고 한 까닭은 전편과의 조응, 그리고 영화 내 장치들의 노련한 배치에 기인한다. 먼저 '전편과의 조응' 측면에서 칭찬하는 까닭은 <드래곤 길들이기 3>을 보고 느꼈던 것과 같다. 1편의 얼개를 차용하여 익숙함을 가져다 주면서, 동시에 그 변주를 통해 고유한 개성을 가진다는 점에서 <겨울왕국 2>와 <드래곤 길들이기 3>는 모두 훌륭한 속편이라 말하고 싶다.
-
또 이야기하고 싶은 것은 '장치들의 노련한 배치'이다. 물론 많은 이야기를 하려다가 서사에 종종 비약이 생긴 것은 두드러지는 단점이다. 하지만 <겨울왕국 2>에는 그런 서사의 아쉬움을 구조를 통해 덮는 힘이 있다. 먼저 눈에 띄는 것은 '호러적 연출'이다. 디즈니 애니메이션과 다소 이질적일 수 있는 호러적 요소를 교묘하게 융합시켜 <겨울왕국 2>만의 어두우면서 환상적인 분위기를 자아낸다. 이런 개성적 분위기가 영화의 매력을 한층 끌어올리면서 영화의 플롯에 자연스럽게 녹아든다.
-
또 인상적이었던 것은 색채의 서사적 활용이다. 다시 말해, 색채가 영화의 스토리와 긴밀하게 연관되어 하나의 짜임새를 갖춘다는 것이다.
(여기서부터 끝 문단을 제외, 스포일러가 있습니다)
사실 영화의 배경을 보고 나서부터 직감한 것은 이 이야기를 매듭짓는 주체가 '안나'가 될 것이라는 사실이었다. 이는 전편과의 조응과도 연관이 있다. 전편의 배경은 언제나 엘사의 공간이었다. 무슨 말이냐하면 엘사의 색인 흰색과 하늘색의 공간에서 대부분의 이야기가 펼쳐졌기에 영화의 절정에서 주체는 엘사가 될 수 밖에 없다는 이야기이다.
-
이는 <겨울왕국 2>에서도 이어진다. 영화의 시작부터 아렌델은 가을을 맞이했고, 영화 대부분의 이야기가 진행되는 마법의 숲또한 가을의 색채를 띄고 있다. 결국 가을의 빛깔을 지닌 안나가 이 영화의 종지부를 찍는 인물이 될 것이란 하나의 암시이다. 공간의 색채를 서사와 연결시켜 이야기를 짠 것에 박수를 보낼 수 밖에 없는 이유이다. 그래서 안나의 공간과도 같았던 마법의 숲을 엘사가 다스리고 엘사의 공간이었던 아렌델을 안나가 다스리는 결말은 혁명적이다. 하지만 직후에 겨울이 찾아온 마법의 숲과 가을이 찾아온 아렌델을 다시 비추며 마무리하기에 자연스럽기도 하다.
-
이런 영화 내적 요소 뿐 아니라 인상적이었던 것은 미국의 자아성찰적 시선이 담긴 영화의 태도였다. 원주민과 침략자의 구도는 명백하게 미국의 과거이다. 전편에 이어 페미니즘적 태도도 여전하지만 트럼프 시대에 이렇게 미국의 과거를 얘기한다는 점에서 신선했다. 숨겼던 과거를 들여다 본 엘사가 잠시 죽었어야했던 이유도, 아렌델이 잠기더라도 댐을 부숴야헸던 이유도 결국 그 반성의 태도에 있다. 다만 아쉬웠던 것은 구 아렌델을 무너뜨리고 새롭게 재건하는 것이 아니라, 구 아렌델을 지켜낸 영화의 안일함이었다. 대중성을 위한 불가피한 선택이었을까, 아니면 이또한 영화의 능동적 결정이었을까.
-
전편보다 다층적으로 바라볼 수 있고 더 화려하고 매력적인 스케일을 선보인다는 점에서, 나아가 전편에 대한 예우까지 갖췄다는 점에서 <겨울왕국 2>는 훌륭한 속편이라 할 수 있다. 특히 그 스케일의 미장센 활용이 매우 빼어나, 전율을 일으키는 장면도 종종 있을 정도. 특별관 추천을 하자면 사운드 믹싱이 구리고 스케일이 화려하단 점에서 MX보단 아이맥스, 혹은 액션의 스펙타클이 풍부한만큼 4DX를 추천한다. 크리스토프와 올라프는 여전히 씬 스틸러. 새로 등장한 크리쳐도 너무 귀엽고, 디즈니 역시 영리하고 돈 벌 줄 안다.

추천인 2

  • golgo
    golgo
  • 어둠의다크
    어둠의다크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2

댓글을 많이 달아야 레벨업을 할수 있어요~!!
profile image
1등 golgo 2019.11.23. 08:45
아렌델 파괴되면 디즈니 애니일 수가 없어서 놔둔 걸거예요.^^
댓글
profile image
강톨 작성자 2019.11.23. 08:52
golgo
그렇겠죠...?ㅋㅋㅋㅋㅋㅋ
나름 혁명을 기대했는데 살짝 아쉬웠습니다😂😂😂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밤쉘 영화도 좋고 엔딩크레딧이 좋네요. 4 sirscott 18분 전16:18 415
best 기생충 디오라마 캐릭터 뱃지 세트 실물 후기 41 태태보라해찜 1시간 전15:31 1922
best 현시각 용산 7F 상황입니다 67 쀼쀼 2시간 전13:55 6170
best [이누나키 마을] 을 잇는 시미즈 다카시 감독 신작 [주카이 마을] 5 스톰루이스 2시간 전13:37 771
best 구글 플레이에 올라온 '언더워터' 상황 18 서율 3시간 전13:22 2410
best 김대명-송윤아 주연 [돌멩이] 관람등급 심의 완료 7 jimmani 3시간 전13:18 1178
best 190억 제작비.. '반도'의 손익분기점이 250만인 이유 19 PS4™ 3시간 전13:00 3717
best [분화구의 두 사람] 블러.. 블러.. 블러.. 블러.. 3 플라시보 4시간 전12:11 1075
best 주연 배우 혼자 캐리하는 영화들 31 알폰소쿠아론 4시간 전12:10 2888
best CGV 아트하우스 ‘연상호 특별전’ 17 무비런 4시간 전11:48 3365
best 일본 핫토이매장 하라주쿠 토이사피엔스 최근 모습들 (스압) 3 NeoSun 5시간 전11:22 1050
best [CGV][밤쉘] 아티스트 뱃지 전국 품절 여부 정리(예정)글 61 라차가 5시간 전11:11 4124
best 넷플릭스 '365일' 주연배우 억대 모델 계약..인생역전 스토리   8 goforto23 5시간 전11:02 2221
best CGV 본사 영사기술팀으로부터 CGV 용산아이파크몰점 IMAX LASER관의 스... 123 마그누센 5시간 전10:46 7563
best 돌비 시네마 홍보사진 속 상영관은 코엑스점이 아닙니다. 15 마그누센 5시간 전10:41 2435
best 넷플릭스 영화, 드라마글 올릴 때 주의사항 50 익스트림무비 20.03.14.21:16 25450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963 다크맨 18.06.19.15:52 364885
764132
image
선통물천 1분 전16:35 7
764131
image
샤레이드 1분 전16:35 17
764130
image
비카인드 1분 전16:35 32
764129
image
Quril 2분 전16:34 111
764128
image
콩국수땡길나이 3분 전16:33 77
764127
image
세티 4분 전16:32 143
764126
image
홀리저스 6분 전16:30 583
764125
image
SB 8분 전16:28 435
764124
image
ipanema 9분 전16:27 2130
764123
image
우즈마키 10분 전16:26 102
764122
file
샤프펜슬 13분 전16:23 1986
764121
image
JAY19 14분 전16:22 406
764120
image
Meerkat 14분 전16:22 259
764119
image
수쨩 18분 전16:18 213
764118
image
sirscott 18분 전16:18 415
764117
image
golgo 20분 전16:16 2364
764116
image
수위아저씨 22분 전16:14 2323
764115
image
블라즈코비츠 22분 전16:14 454
764114
image
Renard 25분 전16:11 404
764113
image
아케 28분 전16:08 393
764112
image
e260 30분 전16:06 534
764111
image
숨결군 30분 전16:06 362
764110
image
락산 30분 전16:06 515
764109
file
NeoSun 31분 전16:05 150
764108
image
tara 33분 전16:03 229
764107
image
robertdeniro 35분 전16:01 296
764106
image
한량요원 35분 전16:01 364
764105
image
goforto23 36분 전16:00 177
764104
image
구속의모양 40분 전15:56 821
764103
image
라온제나 41분 전15:55 777
764102
image
NeoSun 45분 전15:51 787
764101
image
NeoSun 52분 전15:44 301
764100
image
NottingHill 57분 전15:39 437
764099
image
NeoSun 57분 전15:39 224
764098
image
NeoSun 58분 전15:38 3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