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봉준호 감독의 청룡영화제 감독상 4전 5기

어제 봉준호 감독이 한국어로 만든 영화로 청룡영화상 감독상은 처음 받는다고 말했죠?

아니!!!! 봉 감독이 한국어로 만든 영화로 청룡영화상을 정말 처음 받는다고???!!!

그래서 한 번 검색해봤습니다. 근데 정말로,,,

 

(★ 봉준호 감독은 <설국열차>로 청룡영화제 감독상을 받기는 했습니다.
근데 <설국열차>는 한국어가 많지 않은 영화라,,, 온전히 한국영화라 부르기는 좀 그렇더라고요)

 

2000년 <제21회> 청룡영화상 - 신인감독상 부문

청룡사진1.jpg

류승완 감독의 <죽거나 혹은 나쁘거나>가 봉준호 감독의 <플란다스의 개>를 누르고 상을 받았네요

아;;; 제 생각엔 수긍이 어느 정도 되는 결과였습니다.

 

2003년 <제24회> 청룡영화상 - 감독상 부문
 

청룡사진2.jpg

박찬욱 감독의 <올드보이>가 봉준호 감독의 <살인의 추억>을 누르고 상을 받았네요

<살인의 추억>도 정말 잘 만든 영화지만;;; 박찬욱 감독의 <올드보이>가 칸 영화제 심사위원대상을 받은 수작인 건만큼,,,

이때도 시기가 안 좋았다고 할 수 밖에 없네요

 

 

2006년 <제27회> 청룡영화상 - 감독상 부문

청룡사진3.jpg

김태용 감독의 <가족의 탄생>이 봉준호 감독의 <괴물>을 누르고 상을 받았네요

<가족의 탄생>도 역시;;; 흥행여부에 상관없이 정말 소소하고 저예산 규모로 잘 만든 영화 맞습니다.

이때도 행운이 안 좋았다고 밖에 없을 것 같습니다.

 

2009년 <제30회> 청룡영화상 - 감독상 부문

청룡사진4.jpg

김용화 감독의 <국가대표>가 봉준호 감독의 <마더>를 누르고 상을 받았네요

저는 이 수상결과만큼은 뭔가 동의하기가 힘듭니다.

웬지 심사위원들 투표가 박찬욱 감독의 <박쥐>랑 분산되서

오히려 김용화 감독의 <국가대표>가 상을 받은 건 아닌가 생각합니다.

(이 때 심사위원들 심사결과 아시는 분 있으면 댓글 달아주세요;;; 제 갠적인 추측이라서요)

물론 <국가대표>도 잘 만든 영화이지만

<마더>와 <박쥐>를 누를 만큼의 영화미적으로 가치를 부여할 작품은 아닌것 같네요

 

이로부터 10년 후,,,,

 

2019년 <제40회> 청룡영화상 - 감독상 부문

청룡사진5.jpg

드디어!!!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이 청룡영화상 감독상을 수상하게 됩니다.

사실 칸 영화제에서도 황금종려상을 거머쥔것만 해도 한국영화 100년 역사에서 가장 의미있는 수상을 하였죠.

이것 때문에 "<기생충>이 상 받을 줄 알았는데...."라는 유행어가 생기게 됐네요

사실 <기생충>이 칸 영화제 황금종려상을 못 받았더라도 이번 청룡영화상 감독상 후보들을 보면

무조건, 반드시 <기생충>이 청룡영화제 감독상 받았어야 했네요. (같이 후보에 오른 다른 영화들을 비하하는 거는 아니지만;;;)

봉준호 감독님 축하드립니다. 4전 5기만에! 

 

20191121225006902smey.jpg

추천인 15

  • SYSTEMATIC
    SYSTEMATIC
  • 타일러Tyler
    타일러Tyler
  • robertdeniro
    robertdeniro
  • 소보르
    소보르
  • 버닝롹스타
    버닝롹스타
  • 화이트나이트
    화이트나이트
  • 쌈무
    쌈무
  • 온새미로
    온새미로
  • 리얼리스트
    리얼리스트
  • LINK
    LINK
  • 한솔2
    한솔2
  • 여자친구
    여자친구

  • 빛나

  • 니코라니
  • 올비스트
    올비스트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40

글을 읽고 댓글을 달지않으면, 포인트가 깎여나갑니다.
profile image
1등 올비스트 2019.11.22. 11:55
괴물이랑 마더때 왜 못받앗는지 이해가잘 ...
댓글
profile image
할리우드 작성자 2019.11.22. 11:58
올비스트
봉준호 감독의 <괴물>은 <살인의 추억>과 <마더>, <기생충>보다는;;;
제가 심사위원이었어도 <가족의 탄생>에 한 표 주었을 것 같습니다.

근데 <마더> 때는 못 받은 게 저도 동의가 너무 힘드네요
댓글
profile image
ArtfulCinema 2019.11.22. 18:29
할리우드
그게 아니라 당시 김태용 감독은 봉준호 감독과 1표차로 수상한겁니다. 봉준호의 모든 작품 연출력은 항상 독보적이었죠. 대신 대종상에서는 감독상을 수상하고 가족의 탄생이 작품상 가져갔고요
댓글
profile image
2등 줍줍상 2019.11.22. 11:57

호호호 정리 감사드려요ㅎㅎㅎㅎ 이렇게 보니까 받고싶으실만 하네요! 다 아쉽게 놓쳤으니//그리고 뭔가 마더는 작품상을 받아서 감독상을 다른 감독에게 준 느낌이 들기도 하네요.괴물도 그렇구요! 

댓글
profile image
할리우드 작성자 2019.11.22. 12:07
줍줍상
송강호 배우님의 작품상 수상 소감 때 "자막을 안 봐도..." 이런 말을 했지요.
그래서 <설국열차>보다는 <기생충>의 수상이
한국영화 100년사에서 더 의미 있던 것 같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3등 할리우드 작성자 2019.11.22. 12:01
봉준호 감독은 <설국열차>로 청룡영화제 감독상을 받기는 했습니다.
근데 <설국열차>는 한국어가 많지 않은 영화라,,, 온전히 한국영화라 부르기는 좀 그렇더라고요
댓글
니코라니 2019.11.22. 12:02
가족의 탄생한테 밀린 거는 납득이 가는데...국가대표한테 밀린 거는 참.....하긴 이번 신인 감독상도 <<벌새>>김보라 감독님이 아니라 <<엑시트>>의 이상근 감독님이 받은거 보면, 확실히 청룡영화상은 어느정도 흥행이 되야 수상가능성이 높은 것 같네요.
댓글
profile image
할리우드 작성자 2019.11.22. 12:05
니코라니
심사위원들 투표결과 보니까,,,
<네티즌>으로 나와았는 투표 결과는 <엑시트>, <스윙키즈> 더라고요...
심지어 작품상 투표결과에도 심사위원들 전원 <기생충>인데
네티즌 투표로는 <엑시트>가...
아이돌 팬덤이 영화상 수상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걸 알았습니다.
댓글
뽕쮼호 2019.11.22. 13:55
니코라니
마지막줄...괴물은 1301만 가족의탄생은 20만인데 괴물이 밀렸으므로 마지막줄은 아닌듯요
댓글
profile image
SamAndSuzy 2019.11.22. 12:06
다른 경우는 수긍이 가는데 30회는 정말 절레절레네요..😕
댓글
profile image
할리우드 작성자 2019.11.22. 12:11
SamAndSuzy
개봉 10주년 마더 사진집 굿즈도 나오는 이 때에;;;
저도 이 때는 수긍이 안 되더라고요
댓글
profile image
여자친구 2019.11.22. 12:06
설국열차는 한국 영화 맞습니다

한국어가 조금 나오나

제작한 회사의 국가를 따르는 게 일반적인 구분법입니다
댓글
profile image
할리우드 작성자 2019.11.22. 12:10
여자친구

네 저도 압니다. 근데 이게,,, 한국계 미국인인 마동석 주연 영화를 볼 때는 전혀 그렇지 않은데(당연히 한국말을 하니까)
같은 미국인인 크리스 에반스가 메인 주연인 설국열차를 보면 "한국영화인가...?"라는 생각이 드는 거는 어쩔 수 없더라고요

댓글
profile image
여자친구 2019.11.22. 12:24
할리우드

배우 국적은 상관 없어요

프랑스 배우가 헐리웃 진출해서 영화 찍어도 프랑스 영화는 아닙니다

 

박중훈이 미국 진출하면 미국 영화이고요

댓글
profile image
한솔2 2019.11.22. 12:11
살인의추억 때가 진짜 운이 나쁘셨군요 왜 하필 올드보이와~~^^;;
댓글
profile image
싶플 2019.11.22. 12:12
24회랑 30회 후보 클라스차이 보소
댓글
profile image
할리우드 작성자 2019.11.22. 12:13
싶플
네 정말 클래스 차이가 있네요
댓글
profile image
리얼리스트 2019.11.22. 12:37
할리우드
꽃다운 시절 2003년 후보들이라 ㅎㅎ 대단했죠 ㅎㅎ
댓글
profile image
할리우드 작성자 2019.11.22. 13:26
리얼리스트
그 때가 한국영화가 태동과 중흥이 있었던 시기 같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할리우드 작성자 2019.11.22. 13:25
무비먼트
저도;; 지금생각하면 보이콧할 수 있는 사안인 것 같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LINK 2019.11.22. 12:29
국가대표 때는 정말 이해가 안 되네요..;;
댓글
profile image
리얼리스트 2019.11.22. 12:37
<괴물> 때 김태용 감독이 받았네요 ㅎㅎ
근데 <마더>보다 <국가대표>라니 ..
당시 봉준호 감독 <마더>가 좀 청룡에서 대접을 못받아서 아쉬웠어요
<내사랑내곁에>의하지원 이 <마더>의 김혜자를 밀어낼만했나?
<국가대표>의 김용화 감독이 <마더>의 봉준호감독을 밀어낼만했나? 하면 좀 이상했던 기억이 납니다 ㅠ
댓글
profile image
할리우드 작성자 2019.11.22. 13:25
리얼리스트
진짜 10년 전 수상결과는 뭔가 너무 납득이 안 되더라고요
댓글
profile image
쌈무 2019.11.22. 12:44
이렇게 정리해주시니 정말 감사드립니다.
이런 게시물땜에 익무를 못끊네요ㅎㅎ
저도 마더 수상 불발이 제일 의아하네요 할리우드님 분석에 동의합니다. 박쥐랑 표가 분산되는 바람에 그랬을거라고밖에 생각이 안드네요.
근데 궁금한게..설국열차가 100% 한국자본이 맞나요? 외국자본이 있다면 비율이 어떻게 되는지 궁금하네요.
댓글
profile image
할리우드 작성자 2019.11.22. 13:01
쌈무
헐리웃 시장을 노리고 만들고 개봉한 영화라;;; 하지만 전액 한국자본 같지는 않네요,,,
옥자도 미국 돈이 들어간 걸 보면요
댓글
안톤조커 2019.11.23. 07:37
쌈무
순제작비 436억 전부 cj가 지출했습니다.
본래 헐리우드 자본 유치하려 했는데 실패해 cj가 통 크게 지출한 것으로 압니다
다만 스탭의 일부팀이 체코 제작팀이라 분류할 때 영화 국적을 한국 쳬코라 표기하기도 하지만 자본으로 보나 제작으로 보나 한국영화라고 생각됩니다.
댓글
profile image
화이트나이트 2019.11.22. 12:54
가끔씩 이해가 안 되는 수상이 있긴 합니다. 어쨌든 축하드립니다 봉감독님
댓글
profile image
할리우드 작성자 2019.11.24. 00:01
버닝롹스타
Congratulation!

Congratulation!
댓글
profile image
라쿠나 2019.11.22. 13:29
황금종려상 아니었으면 이번에도 못 받았겠네요. 주최사가 스포츠조선이라
댓글
oriental 2019.11.22. 22:28
라쿠나
에이.. 그건 아니다.. 스포츠조선.. ㅎㅎ
댓글
profile image
할리우드 작성자 2019.11.24. 00:00
라쿠나
그렇지는 않은 것 같습니다. 평상시 조선일보 사설 기준으로 보면 <택시운전사> <1987>은 상 받으면 안 되는 영화죠
댓글
profile image
차태식 2019.11.22. 14:15
국가대표는 당시 흥행 성적 덕을 좀 많이 본거 같네요. ㅎㅎ
댓글
profile image
할리우드 작성자 2019.11.24. 00:00
SYSTEMATIC
저도 너무 납득이,,,ㅠㅠ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관객들의 큰 호응을 받은 영화들 2 빽투더퓨쳐 2시간 전07:06 490
best 골든 글로브 후보발표 5가지 특징 2 JL 2시간 전06:21 564
best 한눈에 보는 2019 디즈니 흥행 현황.jpg 4 JL 2시간 전06:19 925
best 2020년 오스카에서 무시당하면 안 될 21편의 훌륭한 인디영화 (IndieWi... 3 바이코딘 5시간 전03:20 784
best 12월 9일 박스오피스 18 rbb 9시간 전00:00 2415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895 다크맨 18.06.19.15:52 284947
679370
image
영화야호 5분 전09:11 72
679369
image
Oliver 6분 전09:10 748
679368
image
rbb 9분 전09:07 125
679367
image
NeoSun 11분 전09:05 59
679366
image
Roopretelcham 12분 전09:04 87
679365
image
NeoSun 12분 전09:04 125
679364
image
유브갓메일 15분 전09:01 173
679363
image
소울메이트 18분 전08:58 120
679362
image
rbb 30분 전08:46 449
679361
image
호랑이기운이솟아나요 33분 전08:43 132
679360
image
NeoSun 35분 전08:41 109
679359
image
마리아노 37분 전08:39 183
679358
image
(´・ω・`) 40분 전08:36 119
679357
image
이스케이프FZ 56분 전08:20 594
679356
image
네오룸펜 1시간 전08:02 350
679355
image
머핀 1시간 전08:00 312
679354
image
JL 1시간 전07:54 549
679353
image
fayeyes 1시간 전07:52 413
679352
image
JL 1시간 전07:48 1225
679351
image
rbb 1시간 전07:48 585
679350
image
껌냥 1시간 전07:48 388
679349
image
(´・ω・`) 1시간 전07:48 423
679348
image
머핀 1시간 전07:41 241
679347
image
JL 1시간 전07:38 745
679346
image
머핀 1시간 전07:31 159
679345
image
fayeyes 1시간 전07:25 406
679344
image
NeoSun 1시간 전07:22 346
679343
image
껌냥 2시간 전07:13 490
679342
image
JL 2시간 전07:10 738
679341
image
제이블로CT(구크리처도마) 2시간 전07:10 409
679340
image
빽투더퓨쳐 2시간 전07:06 490
679339
image
머핀 2시간 전07:05 371
679338
image
JL 2시간 전06:56 451
679337
image
JL 2시간 전06:21 564
679336
image
JL 2시간 전06:19 9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