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크리스찬 베일의 최고 열연 top 5(주관주의)

 
b2.jpg
 
크리스찬 베일은 제가 영화에 본격적으로 빠져드는 데 큰 영향을 준 배우들 중 한 사람입니다. 대부분의 2,30대 남성들처럼 저 역시 <프레스티지>와 <배트맨 비긴즈>에서의 남성미 넘치는 모습을 보고 관심을 갖기 시작했어요.

그런데 그의 작품들을 찾아보니, 이 전후로 <아메리칸 사이코>, <머시니스트>, <하쉬타임>, <레스큐 돈> 등 하나같이 범상치 않은 작품에서 범상치 않은 캐릭터를 연기했더라고요. 배우 본연의 모습을 지우고 배역에 몸과 마음을 온전히 몰입하는 메소드 연기를 처음 접해, 어릴 때 신선한 충격을 받았던 기억이 납니다.

자연스럽게 메소드 액팅이 궁금해졌고 그 흥미는 로버트 드니로, 알 파치노, 잭 니콜슨, 더스틴 호프만, 말론 브랜도, 필립 세이모어 호프먼 같은 전설들에게로 차례로 퍼지면서 이 시점에 제 안의 영화 세계관이 많이 확장되었죠.

아니나다를까, 크리스찬 베일은 2011년 <파이터>로 금새 오스카 위너가 되더군요. 그리고 지금까지 죽 헐리우드 최정점의 연기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현재는 다니엘 데이루이스, 에드워드 노튼, 호아킨 피닉스 등과 함께 최고의 메소드 배우 반열에 있죠.

2주 뒤에 개봉할 <포드 V 페라리>를 기다리며, 크리스찬 베일의 빅 팬으로써 그의 최고 열연 작품들을 뽑아봤습니다. 작품의 완성도보다 베일의 연기력에 초점을 맞춘 순위예요.
 
 
 

1. <파이터>, 2010
 
크리스찬 베일은 감독들의 세세한 요구까지 꼼꼼하게 수행하기로 유명하죠. 그런 그에게 실존인물 연기는 매우 잘 어울립니다. 배역의 모습이 뚜렷하면 뚜렷할수록 그가 참고할 여지도 많아지기 때문이라고 개인적으로는 생각해요.

한때 촉망받던 유망주 복서였지만 마약에 빠져 재능을 탕진한 퇴물 디키 에클런드 역을 위해, 14kg을 감량하고 탈모 헤어스타일을 만들었습니다. 여기에 완벽한 지역 악센트와 마약 중독자 연기를 더해, 그야말로 신들린 싱크로율을 보이며 커리어 최초로 아카데미 남우조연상을 수상하죠.
 
영화 전체에서 메사추세츠 로웰의 로컬 색이 강하게 드러나지만 그 중에서도 베일의 표현력은 단연 최고.
 
 
 

2. <바이스>, 2018
 
아들 부시 시절, 미국 역사상 가장 강력한 권력을 누렸던 실세 부통령 딕 체니를 연기했습니다.
 
전면에 나설 때보다 뒷공작에 능했고, 네오콘인 동시에 가족에게는 약했던 입체적인 인물을 베일 만의 방식으로 만들었어요. 이번에도 배역에 몰입하기 위해 평체에서 18kg가량을 찌우며 '악의 축' 딕 체니의 찌질함과 음흉함을 소름돋게 재현합니다.

베일의 작품을 볼 때면 매번 느끼는 점이지만, 연기를 하기 전에 몸이 먼저 연기를 하고 있어요. 그냥 가만히 있어도 몸이 무언가를 말하고 있죠. 개인적으로는 저번 아카데미 남우주연상을 수상했어도 전혀 이상하지 않다고 생각했던 명연기였습니다.
 
 
 

3. <빅 쇼트>, 2015
 
서브프라임 모기지 사태의 충격적인 진상을 고발하는 유사 다큐멘터리 장르에, 베일 혼자서 1인극을 펼치며 작품에 영화적 입체감을 부여했습니다.

실존인물인 마이클 버리를 연기하기 위해 드럼까지 배워서 직접 연주한 베일이지만, 정말로 충격적인 건 마이클 버리의 한 쪽 유리 의안을 표현함에 있어 어떠한 특수효과도 없이 한쪽 눈을 따로 움직여가며 열연했다는 것입니다. 영화를 보고나서 이 사실을 알게 되었는데, 말도 안되는 연기 디테일에 정말 할말을 잃었었네요.

이런 장르로 아카데미 남우조연상 후보에 올랐을 정도로, 그의 연기가 빛납니다.
 
 
 

4. <레스큐 돈>, 2007
 
쓰다보니 지금까지 모두 실존인물을 연기한 작품들이네요. 이번엔 전쟁 포로입니다.
 
베트남 전쟁 당시 포로가 되었다 구사일생으로 탈출에 성공했던 미군 파일럿 디에터 댕글러 역을 맡았습니다.

굶주린 포로를 연기하기 위해 무려 20kg을 감량하는 걸로 모자라, 거머리에게 물려 피를 빨리고 구더기를 손으로 집어먹은 건 무척 유명하죠.
 
크리스찬 베일이 유명해진 요즈음 이 영화가 나왔다면 분명 더 큰 반향을 불러일으켰을 거라 생각합니다.
 
 
 

5. <하쉬타임>, 2006
 
드디어 실존인물이 아닌 배역입니다. 하지만 역시나 극한으로 폭주하는 예사롭지 않은 캐릭터예요.

LA 변두리의 험악한 동네에서 자란 생양아치 '짐 데이비스'란 인물이 전역한 이후 사회에 편입하고자 하는 이야기인데, 전쟁으로 인한 PTSD 때문에 점점 주변에 위험한 영향을 끼치다가 결국 걷잡을 수 없이 상황을 악화시키는 과정을 그리고 있습니다.

간단한 플롯에, 베일과 그의 캐릭터에게 많은 부분을 기댄 작품이에요. 배경이 LA니 그에 어울리는 LA 로컬 양아치의 진수를 보여줍니다. 한인가게에서 행패를 부리며 한국말(!) 하는 베일의 모습도 볼 수 있어요.
 
찾아보니 F*** 단어가 296번 나온다고 하네요. 점차 파국으로 치닫는 시한폭탄 같은 영화예요.
 
 
 

그외
 
<머시니스트>, 2004
 
크리스찬 베일의 고무줄 감량 전설의 시작을 알린 작품. 영화사상 최고 기록인 30kg을 감량합니다. 더욱 놀라운 사실은 이 작품 직전엔 <이퀼리브리엄>(2002)을, 이후엔 <배트맨 비긴즈>(2005)를 찍었다는 것. 이쯤 되면 좀 무섭네요...

내용과 결말 자체는 그다지 특출나지 않은데, 나중에 드러나는 진상이 베일의 감량과 맞물려 큰 충격을 선사합니다. 배우의 진정성 있는 연기가 평범한 작품을 특별하게 만든, 또 하나의 좋은 케이스.
 
 
 

<퍼블릭 에너미>, 2009
 
주를 옮겨다니는 전설적인 갱스터 존 딜린저(조니뎁 분)을 잡기 위해 최초로 창설된 미 연방 수사국 FBI의 요원 '멜빈 퍼비스'를 연기했습니다.
 
미국 남부 사투리를 쓰는 신사로 나오는데, 영어를 잘 모르는 사람이 봐도 확연히 느껴진다 할 정도로 다른 악센트가 인상적입니다.
 
 
 

다크 나이트 트릴로지
 
이제는 다시 볼 수 없는 크리스찬 베일 X 크리스토퍼 놀란 조합의 배트맨 시리즈입니다.
 
항상 플롯이 중심인 놀란 감독 작품의 특성상 배역을 깊이 있게 표현하는 데에는 한계가 있지만, 그럼에도 베일은 액션 블록버스터엔 과하다 싶을 정도의 열연을 펼칩니다. 저의 올타임 넘버원 '브루스 웨인'이에요.
 
 
 

<태양의 제국>, 1987
 
팬으로써 이 작품을 빼놓을 수는 없었습니다. 스티븐 스필버그와 합작한 아역 배우 베일의 출세작.
 
철없는 소년이 전쟁의 참상을 겪으며 온갖 고생 끝에 점차 성장하는 내용입니다. 어릴 때부터 배역에 몰입하는 모습이 이미 상당한 경지에 올라 있어요.
 
예전에 인상적인 아역 배우에 대한 글을 쓰면서 베일의 top 5 최고 연기에 항상 거론돼야 한다는 얘기를 했었는데 그 말이 무색해졌네요ㅎㅎ;;;
 
 
 

이밖에도 <아메리칸 사이코>, <진링의 13소녀>, <엑소더스: 신들과 왕들>, <아메리칸 허슬>, <아임 낫 데어>, <뉴 월드>, <3:10 투 유마> 등 출연 작품들의 평가를 떠나서 크리스찬 베일은 항상 좋은 연기를 보여줬습니다. 성우로 나온 <모글리: 정글의 전설>이나 <하울의 움직이는 성>마저도 베일에 대한 평가는 상당히 좋죠.

국내에서 다음 달에 개봉하는 <포드 V 페라리>도 국내외에서 반응이 무척 좋아 기대되네요. 비교적 무명일 때부터 응원했던 팬으로써, 앞으로도 지금처럼 훌륭한 커리어를 계속 이어갔으면 좋겠습니다.
 
 
 
m.gifapsy.gif
bs.giftdk.gif
 

추천인 10

  • 찬영
    찬영
  • Roopretelcham
    Roopretelcham
  • bonvoyage
    bonvoyage
  • 픽팍
    픽팍
  • SYSTEMATIC
    SYSTEMATIC

  • caprif
  • Storm
    Storm
  • 온새미로
    온새미로
  • oneplusone
    oneplusone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25

댓글을 많이 달아야 레벨업을 할수 있어요~!!
profile image
1등 oneplusone 2019.11.21. 21:24
순위에 제가 좋아하는 영화들 있네요ㅎㅎ 연기 최고에요 진짜
댓글
미션시바견 작성자 2019.11.21. 21:26
oneplusone
정말 대단한 배우죠ㅎㅎ 포드v페라리도 무척 기대됩니다ㅠ
댓글
profile image
oneplusone 2019.11.21. 21:36
미션시바견
맞아요 영화 보고 나면 지인들에게 꼭 보라고 영업해요ㅋㅋ
댓글
profile image
2등 온새미로 2019.11.21. 21:51

베일 형님...ㅎㄷㄷ...

 

이분의 연기는 미션임파서블~~~

 

살아있는 레쟌드 액터죠...^^#

댓글
미션시바견 작성자 2019.11.21. 21:58
온새미로
정말 좋아하는 배우입니다ㅎㅎ
댓글
profile image
3등 Storm 2019.11.21. 21:54

이퀄리브리엄때를 잊지 못하겠던데..

이 영화는 순위에 없군요
안타깝습니다 ~ㅎ

댓글
미션시바견 작성자 2019.11.21. 21:58
Storm
이퀼리브리엄에서도 겁나 멋졌죠ㅎㅎ
댓글
profile image
Storm 2019.11.21. 21:59
미션시바견
뭘 좀 아시는군요~~ㅎㅎ
댓글
profile image
온새미로 2019.11.21. 22:01
Storm
111111111111
ㄴ저도 이퀼ㅠㅠ...
ㄴ재개봉 가즈아...
댓글
caprif 2019.11.21. 21:55

역시 태양의 제국 빼놓지 않으셨네요. 다크나이트 아메리칸 사이코. 최근에 본 파이터 등등 좋은 영화 정말 많었네요. 안 본 작품도 많고요.

댓글
profile image
SYSTEMATIC 2019.11.21. 22:29
바이스는 아무것도 모르고ㅇ봤었는데 최근에 베일이라는거 알고ㅇ진짜 놀랐어요ㄷㄷ
댓글
미션시바견 작성자 2019.11.21. 22:42
SYSTEMATIC
배역에 헌신하는 모습이 정말 대단하죠ㅎㅎ
댓글
profile image
픽팍 2019.11.22. 00:44
연기 진짜 징글징글하게 잘 하는 배우죠.
댓글
미션시바견 작성자 2019.11.22. 01:28
픽팍
볼 때마다 감탄 나오게 만드는 배우예요ㅎㅎ
댓글
화이팅 2019.11.22. 03:39
최근의 바이스에선 몰라보겠더라구요 대단한 배우입니다
댓글
미션시바견 작성자 2019.11.22. 03:45
화이팅
정말 배역에 몰입한 게 느껴지죠ㅎㅎ
댓글
JL 2019.11.22. 22:23
하쉬 타임은 못 봣네요 ~ ㅎ
댓글
미션시바견 작성자 2019.11.22. 22:29
JL
베일 연기 좋아하신다면 추천드립니다ㅎㅎ 블루 칼라 아메리칸 사이코 같은 느낌이에요.
댓글
profile image
bonvoyage 2019.11.22. 23:20
크리스찬 베일은 공포스러울 정도로 늘 연기가 좋아요. <바이스>로 무조건 아카데미 남우주연상을 수상했어야 하는 건데.ㅠ
(크리스찬 베일이 수상 실패한 건 거의 국제재판소 고소감이라고 우스갯소리 한 번 해봅니다.ㅎㅎ)
댓글
미션시바견 작성자 2019.11.22. 23:36
bonvoyage
라미 말렉도 물론 좋았지만 베일의 클라스는 정말 범접이 안되는 레벨이었다고 생각해요ㅎㅎ
댓글
profile image
리에멜트 2019.11.22. 23:28
전 아메리칸 싸이코가........ 최고였던 거 같아요
댓글
미션시바견 작성자 2019.11.22. 23:37
리에멜트
아역배우가 성인 돼서 보여준 충격의 연기였다죠ㅎㅎ 많은 분들이 아직도 최고로 치시는 것 같아요.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오늘 견자단 오라버니도 생일이시네요 ㅎㅎ 4 호냐냐 9분 전08:42 108
best [강철비2: 정상회담] 제작기 영상 2 스톰루이스 27분 전08:24 222
best 윌 스미스 인스타 근황 6 이스케이프FZ 59분 전07:52 960
best 이시이 유야 감독 신작, 한국 올로케이션 촬영 진행 5 스톰루이스 1시간 전07:43 979
best ' 배트우먼' 새 주인공 배우 발표 9 goforto23 1시간 전07:37 1417
best 방탄소년단, [오직 그대만] 일본 리메이크 주제가 참여 이스케이프FZ 1시간 전07:03 424
best 칸예 웨스트, 백악관 조직은 와칸다 왕국에서 영감받아 구성 5 goforto23 2시간 전06:06 815
best 런던공원에서 공개 데이트중인 크리스 에반스/릴리 제임스 4 goforto23 3시간 전05:26 1256
best 유니버셜스튜디오 호러 [캔디맨] 10월 16일로 개봉 연기... 4 밍구리 5시간 전03:02 509
best 할로윈 킬스 소름돋는 티저 공개 6 스테이플러 5시간 전02:56 728
best 블룸하우스 [할로윈 킬스] 2021년 10월로 연기.... 존 카펜터 트윗 6 밍구리 6시간 전02:19 562
best 공포영화가 아닌 영화에서 무서웠던 장면들 3 DAVONID 7시간 전01:31 744
best 놀라운 연기를 했지만 오스카상 후보에 못오른 배우들 10인 1 NeoSun 7시간 전01:03 902
best 넷플릭스 영화, 드라마글 올릴 때 주의사항 50 익스트림무비 20.03.14.21:16 25383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963 다크맨 18.06.19.15:52 364824
763879
image
NeoSun 1분 전08:50 14
763878
image
golgo 7분 전08:44 96
763877
image
호냐냐 9분 전08:42 108
763876
image
golgo 11분 전08:40 229
763875
image
영소남 17분 전08:34 310
763874
image
김프프 20분 전08:31 228
763873
image
goldenbug 20분 전08:31 296
763872
image
e260 21분 전08:30 82
763871
image
마롱~마롱~ 22분 전08:29 73
763870
image
스톰루이스 27분 전08:24 222
763869
image
샤레이드 30분 전08:21 364
763868
image
겨우살이 35분 전08:16 347
763867
image
goforto23 38분 전08:13 246
763866
image
표크넹 45분 전08:06 730
763865
image
이스케이프FZ 59분 전07:52 960
763864
image
스톰루이스 1시간 전07:43 979
763863
image
goforto23 1시간 전07:37 1417
763862
image
goforto23 1시간 전07:18 517
763861
image
해오평석 1시간 전07:09 810
763860
file
e260 1시간 전07:05 563
763859
image
숭사마 1시간 전07:04 325
763858
image
이스케이프FZ 1시간 전07:03 424
763857
image
쪼율쪼아!♥♥ 1시간 전06:58 241
763856
image
동네청년 2시간 전06:29 515
763855
image
goforto23 2시간 전06:06 815
763854
image
goforto23 3시간 전05:47 1311
763853
image
솔라시네마 3시간 전05:44 907
763852
image
goforto23 3시간 전05:29 429
763851
image
goforto23 3시간 전05:26 1256
763850
image
goforto23 3시간 전05:13 288
763849
image
레지어스 3시간 전04:53 676
763848
image
레지어스 4시간 전04:47 1648
763847
image
패르페투아 4시간 전04:37 964
763846
image
플라시보 4시간 전04:22 281
763845
image
inflames 4시간 전04:17 2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