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추리 맛집 「나이브스 아웃」-리뷰(노 스포)

본래 추리는 매우 즐겁습니다. 미스터리라고 표현할 수수께끼를, 뿌려진 단서를 거두어가며 논리적으로 결말을 정당하게 획득하는 작업(!)이거든요.

물론 최근에 보자면 지나칠 정도로 식상해졌습니다. 

이유도 간단합니다. 스릴러라는 이름을 달고 나오는, 적어도 장르적인 정의에서 보자면, 몰상식한 영화가 너무나도 많아졌기 때문입니다. 

이 역시 파고 들면 답이 나옵니다.

거대 자본이 아닌 적절하게 기획할 수 있는 즉 헤게모니를 자본에게 넘겨주지 않으면서도 어느 정도 박스오피스가 이뤄졌을 경우 보상도 크기 때문에 기획이 너무 많이 되어서입니다. 쉽게 말해 공급이 수요보다 많습니다. 특히 우리나라에서는요.

이러다 보니 기본을 망각한 해괴한 스릴러 영화가 참 많아졌습니다. 관객은 맛집을 찾는 소비자와 같기 때문에 금세 외면하지요. 그러나 맛집과는 달라서 이러한 영화가 쌓이면 장사치인 가게 주인이 가게를 열 장소가 없어집니다. 이율배반적이게도 영화는 스트리트가 있다면 언제든 오픈할 수 있는 상점과 달라 내홍도 만만치 않습니다. 아마도 이러저러 이유로 스릴러 또는 미스터리 영화를 싫어하는 관객도 많으리라 예상됩니다.

downloadfile (10).jpg

나이브스 아웃입니다.

일단 맛집 냄새를 풍깁니다. 라스트제다이로 악평과 호평을 동시에 받았던 라이언 존슨이 주인입니다. 어떤 종류냐. 추리입니다. 스릴러가 아니라 추리입니다. 일반 관객은 사실 스릴러와 추리의 경계도 잘 모르는 분이 허다합니다. 호기롭습니다. 지난 10년을 돌아봐도 이 장르는 이제 사장되어 갑니다. 

반대로 메뉴를 보니 맛집 냄새가 풍깁니다. 007 다니엘 크레이그에 캡틴 크리스  에반스. 조드 장군 마이클 셰넌에 호러의 영원한 히로인 제이미 리 커티스도 보입니다. 이들 외에도 여러 유명 맛집의 메뉴들이 이 가게로 옮겨왔습니다.

 

썰 풀고. 복선 깔고. 암시 주고. 적당한 눈가림으로 흩뜨려둔 뒤. 복선은 회수하고 썰은 뒤집고. 논리로 들이밀어 "당신이 범인입니다!" 하고 밝히면 이 식당은 끝납니다. 그런데 무려130분. 

 

마치 바스커빌가의 개를 연상시키듯 커다란 개 두 마리가 달리며 시작하는 오프닝. 그리고 피를 흘리며 쓰러져 있는 85살의 미스터리 작가.

어떻게 될까요?

 

이 영화는 원작이 없었던 만큼 캐릭터 소개와 그들이 말한 정황 위주로 영상이 꼬리를 물고 이어집니다. 물론 딱 한 명. 이야기의 축이 되는 인물을 관객에게 상당수 풀어버려 관객만 미리 맛을 알게 합니다. 

 

이 영화. 도치서술 추리입니다. 

 

그리고 펼쳐지는 메뉴들의 대향연!

따봉을 연이어 붙여도 모자랄 맛집으로 메뉴들이 하나하나 등극하기 시작하더군요. 비록 스포일러라 밝힐 수는 없지만 "범인은 **에 **한다."는 법칙 하나를 놓고 봐버리면 맛의 비밀을 알게 되어 약간은 김이 샐지도 모릅니다만! 맛있는 음식은 식어도 맛있는 법입니다.

 

라이언 존슨.

라제는 라제. 용서합니다. 이 영화 간만에 만난 추리 수작입니다. 아마 "Murder by Death!"처럼 두고두고 회자되리라 예상됩니다.

 

올해 다섯 손가락 안입니다. 가장 장르적이며 가장 대중적인 동시에 카타르시스라는 단어에 명백히 부합합니다. 앞에 깔았던 전제를 이제 가져옵니다. 

추리는 매우 즐겁습니다!

 

추천합니다. 이 영화. 추리 맛집입니다. 거듭! 라이언 존슨. 용서합니다. 그리고 속편을 벌써 기대합니다. 브누아 블랑. 본래 명탐정은 얻어터지다 마지막에 한 방 먹이는 법입니다. 다시 블랑의 활약을 보고 싶습니다. 강력하게.

 

추천인 7

  • 소보르
    소보르
  • 이팔청춘
    이팔청춘
  • 돌멩이
    돌멩이
  • 작은평화
    작은평화
  • 하비에르
    하비에르
  • 선바람
    선바람
  • golgo
    golgo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13

글을 읽고 댓글을 달지않으면, 포인트가 깎여나갑니다.
profile image
1등 golgo 2019.11.20. 23:24

글 맛깔나게 잘 쓰셨네요. 영화 꼭 보겠습니다.^^

Murder by Death.. 5인의 명탐정.. 그 영화 진짜 재밌죠.

댓글
profile image
소설가 작성자 2019.11.20. 23:26
golgo
아유. 감사해요. 지하철에서 썼어요. 이제 내립니다. 들어갑니다.

밤이 늦었는데 하루 마무리 잘하십시오.
댓글
profile image
2등 선바람 2019.11.20. 23:30
와..진짜 논리정연하게 잘써주셨네요.. 저도 보고배워야할정도로.. 나이브스 아웃 정말 재밌었어요!
댓글
profile image
소설가 작성자 2019.11.20. 23:38
선바람
에긍...뭔가 죄송하네요. 지하철에서 후다닥 쓴 거라.

뭐 그렇고ㅡ 나이브스 아웃. 와 진짜 재밌게 봤어요. ㅋㅋㅋ 재관람 해야죠.
댓글
profile image
소설가 작성자 2019.11.20. 23:52
하비에르
ㅋㅋㅋㅋㅋㅋㅋㅋ 유쾌했어요. KFC!!!
댓글
profile image
돌멩이 2019.11.21. 00:00
맛있는 음식 비유 찰떡이네요! 식어도 맛있지만 아직 못보신 분들은 식기 전에 관람하시길 바랍니다ㅎㅎ
댓글
profile image
소설가 작성자 2019.11.21. 00:27
돌멩이
그죠? 식기 전에 관람 필!!!

좋은 밤 되십시오.
댓글
profile image
이팔청춘 2019.11.21. 00:46
블랑 시리즈 저도 간절히 원합니다!!!!
너무 진지하지 않아서 좋았어요!!! 유쾌하고 지루하지 않게 볼수있더라구요^^
잘 읽고 갑니다!!
댓글
profile image
소설가 작성자 2019.11.21. 00:54
이팔청춘
그쥬? 너어무~~~ 심각하지도 않고...또 유쾌하고 적당히 탐정이 뻘 짓도 하고요... ㅎㅎㅎㅎㅎ
댓글
profile image
소보르 2019.11.21. 00:48

기대치가 높으면 또 별로라고 느낄수도 있을거 같아요 ㅎㅎ

댓글
profile image
소설가 작성자 2019.11.21. 00:53
소보르
네. 맞는 말씀이세요. 제 주변에는 이 영화를 엔드게임 마냥 기다리는 분도 계시거든요. 아마 많이 실망하시겠죠??

기대치를 어디에 두라고 조언할까요?
댓글
profile image
소보르 2019.11.21. 10:55
소설가
그냥 평범한 추리 영화보다 조금 낫다 정도가 현실적인 기대치에 맞을거 같아요 ㅎㅎ 저도 그정도 기대치로 봤다가 재밌게 봤거든요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마카오영화제] 강렬한 시청각 체험... '라이트하우스' 8 다크맨 35분 전11:10 419
best 판빙빙 LA 코리아 타운 목격.jpg 5 아침꼭챙겨먹어요 45분 전11:00 1136
best 라이언 레이놀즈 ...브라질 코믹콘 무대 붕괴 사고로 다칠뻔 (영상) 5 JL 47분 전10:58 1106
best [마카오영화제]퍼스트러브 레드카펫-미이케다카시감독.쿠보타 마사타카 4 쿨스 1시간 전10:41 202
best [쥬만지 : 넥스트 레벨] 로튼에 올라온 첫 평 2개 4 JL 1시간 전10:35 1261
best 갤 가돗 ‘원더우먼 1984’ 브라질코믹콘 인터뷰 영상, 사진 1 NeoSun 1시간 전10:19 606
best 뉴욕 온라인 비평가 협회, 뉴욕 비평가 협회 작품상 vs 아카데미 작품상 6 fuzoo111 1시간 전09:50 920
best 영등포cgv 내복 수령 꿀팁 5 오잉오잉 2시간 전09:18 1543
best 워싱턴DC 비평가 협회 후보 ( 기생충 7개 부문 후보 ) 2 얏호!!! 2시간 전09:13 706
best 대부분 n차 관람하기 쉬운 영화들은... 8 크리스피크림도넛 2시간 전09:06 946
best 이쯤에서 보는 겨울왕국2의 흥행 추이. jpg 7 A380 2시간 전08:50 1445
best [남산의 부장들] 순제작비 (+ 예상 손익분기점).. 그 외 200억대 영화들 13 rbb 3시간 전08:16 1929
best [어스] 윈스턴 듀크,[조커] 재지 비츠 주연 SF "나인 데이즈&quot... 1 이나영인자기 3시간 전07:46 472
best 뉴욕 온라인 비평가 협회 - [기생충] 작품상등 3관왕 11 JL 5시간 전06:25 1916
best [이터널스] 첫 푸티지/[블랙 위도우] 새 푸티지 내용 공개 2 JL 6시간 전05:15 1341
best [겨울왕국 2] 디즈니 스튜디오 아티스트들이 그린 작품들 2 머핀 7시간 전04:26 999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895 다크맨 18.06.19.15:52 283661
678643
image
Roopretelcham 2분 전11:43 22
678642
image
Sonmi 4분 전11:41 22
678641
image
NeoSun 18분 전11:27 118
678640
image
NeoSun 20분 전11:25 75
678639
image
구속의모양 32분 전11:13 482
678638
image
쿨스 32분 전11:13 99
678637
image
유브갓메일 35분 전11:10 229
678636
image
목표는형부다 35분 전11:10 58
678635
image
다크맨 35분 전11:10 419
678634
image
쿨스 38분 전11:07 63
678633
image
JL 41분 전11:04 209
678632
image
JL 44분 전11:01 193
678631
image
회색고양이 44분 전11:01 229
678630
image
아침꼭챙겨먹어요 45분 전11:00 1136
678629
file
NeoSun 47분 전10:58 214
678628
image
JL 47분 전10:58 1106
678627
image
NeoSun 48분 전10:57 227
678626
image
NeoSun 56분 전10:49 174
678625
image
쿨스 1시간 전10:41 202
678624
image
JL 1시간 전10:35 1261
678623
image
스타크킬러 1시간 전10:30 745
678622
image
NeoSun 1시간 전10:19 606
678621
image
아트매니아 1시간 전10:15 76
678620
image
복싱아 1시간 전10:05 435
678619
image
클로에 1시간 전10:02 516
678618
image
아이럽무비 1시간 전09:54 230
678617
image
NeoSun 1시간 전09:53 370
678616
image
fuzoo111 1시간 전09:50 920
678615
image
Musgraves 2시간 전09:34 111
678614
image
인자세번 2시간 전09:24 207
678613
image
새봄밥 2시간 전09:22 647
678612
image
오잉오잉 2시간 전09:18 1543
678611
image
얏호!!! 2시간 전09:13 706
678610
image
크리스피크림도넛 2시간 전09:06 946
678609
image
ovo 2시간 전08:54 3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