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정보 시네마스코어 F를 받은 2000년 이후 영화 19편

The Wrap에서 2000년 이후 시네마스코어 F를 받은 19편의 영화를 정리했습니다

시네마스코어는 쉽게 말해 개봉주 실제 관객의 만족도를 평가한 수치이며

몇몇 극장에서만 시행하기 때문에 표본의 오류가 생길 수도 있습니다

또한 관객들에게 조사하는 것이기 때문에 전문성이나 작품성과는 다소 차이가 있을 수 있죠

다만 첫주 예상치에서 앞으로의 흥행은 어떻게 될 지 예측해볼 수 있고

해당 영화의 대중성, 오락성은 어떨지 알 수 있는 좋은 지표가 되기 때문에 많이 활용되고 있습니다.

이번엔 로튼토마토 지수 두 자리 수인 작품들에 대한 설명도 같이 번역해봤어요

원본 출처는 아래 링크입니다.

 

 

https://www.thewrap.com/cinemascore-f-grade-movies-solaris-mother/

 

 

 

cinemascore.jpg

 

대런 아러노프스키의 [마더!]는 평론가들을 양분시킨 정도였지만 개봉일에 이를 보러간 관객들은 시네마스코어 F를 줬다. 오직 소수의 영화들만 낙제점을 받는다. 하지만 이들중 얼마가 [마더!]처럼 평론가와 관객의 평이 갈렸을까?

 

 

  

beholder.jpg

[아이 오브 비홀더]

"Eye of the Beholder" (1999)

Rotten Tomatoes Score: 9%

Ewan McGregor plays a detective who goes chasing after a serial killer (Ashley Judd). 

 

 

 

lucky.jpg

[럭키 넘버]

"Lucky Numbers" (2000)

Rotten Tomatoes Score: 22%

지역 복권을 조작하려는 기상 캐스터로 존 트라볼타가 주연한 이 심각한 실수작을 노라 에프론이 감독했다.

 

 

 

lost.jpg

[엑소시즘]

"Lost Souls" (2000)

Rotten Tomatoes Score: 7%

Winona Ryder stars as a woman who has survived an exorcism but is convinced that a journalist (Ben Chaplin) will become the Antichrist -- like all journalists.

 

 

 

still-of-richard-gere-and-shelley-long-in-dr.-t-and-the-women-2000-large-picture.jpg

[닥터 T]

"Dr. T and the Women" (2000)

Rotten Tomatoes Score: 57%

리차드 기어, 헬렌 헌트, 파라 포셋조차 [닥터 T]를 F등급에서 구제할 순 없었다.

 

 

 

solaris_prog_1600x900.jpg

[솔라리스]

"Solaris" (2002)

Rotten Tomatoes Score: 66%

스티븐 소더버그 감독, 제임스 카메론 제작, 조지 클루니 주연, 스타니스와프 렘의 클래식 SF 소설 원작의 이 영화는 느긋한 속도로 개봉일 관객들을 소외시켰다. 하지만 로저 이버트와 같은 비평가들은 지적인 스토리텔링에 호평을 보냈다.

 

 

 

darkness.jpg

[다크니스]

"Darkness" (2002)

Rotten Tomatoes Score: 4%

Released on Christmas Day in the U.S., critics roundly panned the occult European horror import as a nonsensical, poorly edited mess that relied too much on jump scares. 

 

 

 

fear.jpg

[피어닷컴]

"Fear Dot Com" (2002)

Rotten Tomatoes Score: 3%

In this ripoff of "The Ring," people start dying 48 hours after they log onto a mysterious website.

 

 

 

cut.jpg

[인 더 컷]

"In the Cut" (2003)

Rotten Tomatoes Score: 34%

멕 라이언은 평론가들과 관객들에게 그녀의 옆집 아가씨(girl-next-door) 이미지와 너무나 동떨어진 연기로 무참히 공격받았다. 이 영화에서 그녀는 경찰(마크 러팔로)과의 격렬한 불륜을 시작하는 작가 역할을 맡았다.

 

 

 

alone.jpg

[어론 인 더 다크]

"Alone in the Dark" (2005)

Rotten Tomatoes Score: 1%

Christian Slater plays a paranormal investigator in an adaptation of a videogame that was reviled even more than most big-screen adaptations of videogames.

 

 

 

wolfcreek.jpg

[울프 크릭]

"Wolf Creek" (2005)

Rotten Tomatoes Score: 53%

이 잔혹하게 폭력적인 공포영화는 고문당하는 여성에 대한 묘사로 큰 혹평을 받았다. 하지만 다른 평론가들은 소름끼치게 만드는 대담함과 의지로 이 영화를 방어했다. 평이 양극화되는 이 영화는 호러 팬들에게 약간의 컬트적 인기를 끌었다.

 

 

 

bug-movie.jpg

[버그]

"Bug" (2006)

Rotten Tomatoes Score: 61%

[버그]의 반응은 [마더!]의 반응과 유사했다. 칸 영화제 관객들은 충격을 받고 평이 갈렸지만, 평론가들은 강렬한 두 주연 애슐리 쥬드와 마이클 섀넌의 연기에 찬사를 보냈다. 하지만 극장에서 개봉했을 때, 관객들은 가장 끔찍한 방식으로 고통받았다. 

 

 

 

wicker.jpg

[위커 맨]

"The Wicker Man" (2006)

Rotten Tomatoes Score: 15%

1973년 오리지널 [위커 맨]은 컬트 클래식으로 취급된다. 이 영화는 평론가들에게 의도치 않은 농담처럼 보였으며 '놀라울 정도로 너무 나쁜(so-bad-its-good)' 영화로 컬트적 인기를 끌었다.

 

 

 

2007_i_know_who_killed_me_004.jpg

[나는 누가 날 죽였는지 알고 있다]

"I Know Who Killed Me" (2007)

Rotten Tomatoes Score: 7%

This psychological thriller wasn’t screened in advance for critics, and when reviews did come out, they were not kind to Lindsay Lohan’s performance. “I Know Who Killed Me” went on to win eight Razzies, including Worst Picture.   

 

 

 

disaster.jpg

[디재스터 무비]

"Disaster Movie" (2008)

Rotten Tomatoes Score: 1%

Kim Kardashian may have been the biggest star in this failed spoof of the disaster-movie genre with possibly the least original movie title ever.

 

 

 

james-mardsen-cameron-diaz-the-box.jpg

[더 박스]

"The Box" (2009)

Rotten Tomatoes Score: 45%

제임스 마스던과 카메론 디아즈가 혼란스러운 두뇌게임 속에서 특이한 상자를 받게 된다. [도니 다코] 감독 리차드 켈리의 작품으로, 영화 팬들은 이 상자를 열지 않는 걸 선호했다.

 

 

 

devil.jpg

[데빌 인사이드]

"The Devil Inside" (2012)

Rotten Tomatoes Score: 6%

2012 brought a trio of CinemaScore flunkies. First was the hated “Devil Inside,” which pretended to be a documentary and ended with a link to a website to encourage viewers to learn more about the film’s paranormal incidents. Audiences chose to log off instead. 

 

 

 

silent.jpg

[사일런트 하우스]

"Silent House" (2012)

Rotten Tomatoes Score: 41%

선댄스 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에서 프리미어 시사회를 가진 후, [사일런트 하우스]는 몇몇 평론가들에게 후에 오스카를 받은 [버드맨]처럼 원테이크 방식을 사용한 것으로 호평을 받았다. 하지만 [더 박스]나 [데빌 인사이드]처럼 영화의 수익은 시네마스코어처럼 참담했다.

 

 

 

brad-pitt-james-gandolfini-killing-them-softly.jpg

[킬링 소프틀리]

"Killing Them Softly" (2012)

Rotten Tomatoes Score: 74%

칸에서 이 어두운 범죄 스릴러를 본 평론가들은 브래드 피트의 연기와 영화 내 자본주의의 절망적인 묘사를 정말 좋아했다. 하지만 [킬링 소프틀리]는 자본주의를 따라가지 못했다. 이 영화가 미국에 갔을 때, 오바마의 TV 연설에 대해 피트가 "미국은 국가가 아니다. 비즈니스일 뿐이다"라고 발언하자 이 영화는 끝났다. 미국인들은 이 발언을 전혀 환영하지 않았다. 

 

 

 

mother.jpg

[마더!]

"mother!" (2017)

Rotten Tomatoes Score: 68%

제니퍼 로렌스와 하비에르 바르뎀 주연의 이 대런 아러노프스키의 공포영화는 평론가들을 크게 둘로 나뉘게 했다. 하지만 관객들은 아니었다. 영화의 충격적이고 폭력적인 클라이맥스는 관객들을 뼛속까지 요동치게 만들었다.

 

 

 

 

 

일단 전 본 게 [마더!]밖에 없네요;;

다른 영화 보신 분들 평은 어떨지 궁금합니다

추천인 29

  • 소넷89
    소넷89
  • 유네르
    유네르
  • 시나몬롤
    시나몬롤
  • 할린퀸젤
    할린퀸젤
  • Logan7
    Logan7
  • 굥필름
    굥필름
  • None
    None
  • 셋져
    셋져
  • 사라보
    사라보
  • 하이젠버그
    하이젠버그
  • 올비스트
    올비스트
  • 피클주
    피클주
  • (´・ω・`)
    (´・ω・`)
  • 하이데
    하이데
  • 나가라쟈
    나가라쟈
  • 씬레드
    씬레드
  • 하디
    하디
  • WinnieThePooh
    WinnieThePooh

  • caprif

  • hwangjaey
  • 리얼리스트
    리얼리스트
  • 알모도바르
    알모도바르
  • 사다코언니
    사다코언니
  • 찬영
    찬영
  • MovieLover
    MovieLover
  • 알폰소쿠아론
    알폰소쿠아론
  • 소설가
    소설가
  • golgo
    golgo
  • 스테이플러
    스테이플러

바이코딘 바이코딘
39 Lv. 281418/300000P

죽는 날까지 하늘을 우러러
한점 부끄럼이 없기를.
잎새에 이는 바람에도
나는 괴로워했다.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37

글을 읽고 댓글을 달지않으면, 포인트가 깎여나갑니다.
profile image
1등 경운기폭주족 2019.11.17. 15:33
저도 본게 마더밖에없지만 마더가 여기에 끼일정도로 별로였나 싶네요
댓글
profile image
2등 golgo 2019.11.17. 15:34
마더 좋았는데..^^;
댓글
profile image
3등 소설가 2019.11.17. 15:41
본 것조차 까먹었던 영화도 있었군요. 그냥 휙...스쳐가버린 영화들...
댓글
profile image
알폰소쿠아론 2019.11.17. 15:48

<마더!>는 별 5개짜리였습니다.

<사일런트 하우스>도 개인적으로 나쁘지 않게 봤어요 ㅎㅎ

댓글
profile image
MovieLover 2019.11.17. 16:06
<마더!>는 진짜 이해안가네요 진짜 흥미진진했던걸로 기억나는데
댓글
profile image
사다코언니 2019.11.17. 16:13
헛. 저는 '솔라리스' 좋았는데 ㅠㅠ 원작보다 영 모자랐던 이유일까요. 이런이런.
댓글
profile image
알모도바르 2019.11.17. 16:14
[마더] 생각보다 논쟁적인 영화도 아니었는데, 왜 여기에 있죠😅

와 고 제임스 갠돌피니가 브래드 피트랑 영화 찍은 적도 있군요.
댓글
profile image
리얼리스트 2019.11.17. 16:48
<킬링 소프틀리>, <마더>외에는 다피해갔네요 ㅋㅋ 갑자기 <리얼>이나 <자전차왕>도 평가를 받으면 F를 받을지 궁금하네요 ㅎ
댓글
caprif 2019.11.17. 17:05
닥터t 동의합니다. 리차드 기어와 로버트 알트먼 팬인데 엄청 당황했네요
댓글
profile image
WinnieThePooh 2019.11.17. 17:13
마더....
익무 시사회 후 전부 흥분해서 극호들을 날리시는데
저 손자 거품물고 악평을 쏟아냈던 기억이....ㅋㅋㅋ
역시나 저는 보통의 관객 취향이 맞나봅니다...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하디 2019.11.17. 17:16
마더!는 좋았고 킬링 소프틀리는 나름 좋게 봤었네요
댓글
profile image
씬레드 2019.11.17. 18:07
몇몇 작품들은 작품 자체가 망작이라기 보다 대중들이 당혹해할 만한 요소가 있어서 f를 받은 것 같네요. 전 개인적으로 솔라리스와 킬링 소프틀리 괜찮았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하이데 2019.11.17. 21:59

전 마더!만 봤는데 안타깝게도(?) 취향저격이라 한번 더 봤어요.ㅎㅎ데빌 인사이드 스틸컷이 강렬하네요ㅎㅎ

댓글
profile image
Vortex 2019.11.18. 09:36
본게 하나도 없네요ㅋㅋ
댓글
profile image
(´・ω・`) 2019.11.18. 10:12
본게 하나도 없네요 마더 빼고는 다 처음 들어보는 영화들..
댓글
profile image
피클주 2019.11.18. 10:12
오 아직까진 본 게 하나도 없네요 ㅠㅠ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아믈랭 2019.11.18. 10:14
최근작이라 그런지 저도 마더!는 봤네요ㅋㅋ
댓글
profile image
오잉오잉 2019.11.18. 10:35
마더! 말고는 아는 영화가 없네요. 하지만 마더!도 안 봤습니다. 제 취향 아닐 것 같아서요. 무서운 거 싫어요.ㅠㅠ
댓글
profile image
차태식 2019.11.18. 10:36
한 80% 본거 같네요. 마더는 F학점짜리 영화는 아니었는데 희안하네요. ㅎㅎ
댓글
profile image
사라보 2019.11.18. 12:06
전 킬링 소프틀리 좋았어요
댓글
profile image
셋져 2019.11.18. 13:15
디재스터 무비는 정말로 제목처럼 되었네요;;;
댓글
profile image
None 2019.11.18. 13:30
아니 마더 진짜 재밌게 봤는데 .,.. ㅜㅜ
댓글
profile image
바람코지 2019.11.18. 14:42
다행히 다 피해갔네여ㅎㅎ 근데 아이오브비홀더는 나쁘지 않았는데 음..
댓글
profile image
굥필름 2019.11.18. 15:57
본 작품은 [마더!] 하나, 들어본 작품은 [솔라리스], [킬링 소프틀리] 밖에 없어요... ㅋㅋ 거의 다 처음 보는 작품들이네요 ㅠㅠ
댓글
profile image
Logan7 2019.11.18. 17:26
마더! 말고는 전부 본 적 없는 작품들이네요 ㅎㅎ
댓글
profile image
할린퀸젤 2019.11.18. 17:27
<버그> 개인적으로 페이보릿 영화였어요.
댓글
profile image
시나몬롤 2019.11.18. 17:34
아이 오브 비홀더 좋은데.. 애슐리쥬드 미모보는 재미가!
댓글
profile image
유네르 2019.11.18. 17:38
아는건 솔라리스, 킬링 소프틀리, 마더!뿐이네요 마더!는 저랑은 안맞았는데 저정도까진 아니었고 킬링 소프틀리는 생각보다 괜찮더군요.
댓글
profile image
mid90s 2019.11.18. 17:45
목록에 있는 몇몇 영화들 보려고 했었는데 다시 고민이 되네요 ㅋㅋ
댓글
profile image
시바견.. 2019.11.18. 22:21
F받은 것들도 함 봐야겠네요 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소넷89 2019.11.18. 22:45
개봉안한것도 많네요 마더는 최애작인데 ㅋㅋㅋ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한국 / 미국 박스오피스 (12/6~8) 피프 5분 전16:33 66
best [나이브스 아웃] IMDB 트리비아 (스포일러) 2 바이코딘 14분 전16:24 161
best [컨텐더스 뉴욕] 행사에 참석한 배우/감독들 (feat.기생충) 3 fayeyes 21분 전16:17 338
best 국내 외화 박스오피스 top10.jpg 6 아침꼭챙겨먹어요 33분 전16:05 467
best 포드V페라리 IMAX 간략후기 18 R.. 1시간 전15:02 986
best US위클리 선정 2019년 TOP 10 영화 6 fayeyes 1시간 전14:53 1558
best 릴리 제임스, "<레베카> 리메이크 촬영 이후 공황 장애에 ... 22 미션시바견 2시간 전14:34 1882
best [겨울왕국 2], 3주 연속 일본 박스오피스 1위 7 이스케이프FZ 2시간 전14:03 697
best [마카오영화제] 5일차(2019.12.08) 데일리 3 쿨스 2시간 전13:54 531
best 오늘자 봉준호X송강호X제이크 질렌할 13 ArtfulCinema 2시간 전13:49 2950
best [마카오영화제] 개막 4일차 후일담 (12월 8일) 9 jimmani 3시간 전13:34 656
best 용산 가시면 다들 점심이나 저녁 어디서 드시나요?? 36 TraxX 3시간 전13:31 1844
best 사탄선정 올해의 명대사 21 텐더로인 3시간 전13:10 2723
best '포드 V 페라리' 캐롤 셸비가 한국말 한 이유? 43 golgo 3시간 전12:45 5228
best 요즘 박보영이 푹빠진 스타 12 푸루스 4시간 전12:25 3664
best 기생충이 작품상을 못 받은 뉴욕 비평가 협회 어워즈 관련 흥미로운 사... 13 fuzoo111 4시간 전12:23 2754
best [마카오영화제] 신과함께 3,4편 ' 김용화 감독 ' 개봉은 2년... 13 Supervicon 4시간 전12:14 2069
best [미드웨이]국내,해외후기로 알아보는 약간의 정보들(약스포) 16 닭한마리 4시간 전12:13 692
best [6 언더그라운드] 라이언 레이놀즈의 스나이더컷 조크 4 JL 4시간 전12:07 966
best 티모시 지각 ㅋㅋ 다들 티모시 보는 눈빛이 18 복싱아 4시간 전12:05 2035
best '포드 V 페라리' 네이버 명대사 (의외로 멀쩡..?) 14 golgo 4시간 전11:57 1283
best <포드 V 페라리> 후기 - 심장을 울리는 역대 최고의 레이싱 드라... 6 미션시바견 5시간 전11:25 953
best 비평가 협회상에서 갑자기 뜨는 배우들 두명 13 fayeyes 5시간 전10:51 3072
best 갤 가돗 주연 '원더 우먼 1984' 1차 예고편 20 (´・ω・`) 6시간 전10:31 2187
best [원더우먼 1984] 트레일러에서 알려진 새사실 10가지 17 JL 6시간 전10:29 2803
best 12월 [겨울왕국2] 익무평점 설문 결과 및 당첨자 안내 12 인사팀장 6시간 전10:05 822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895 다크맨 18.06.19.15:52 284707
679096
file
NeoSun 2분 전16:36 38
679095
image
토레 2분 전16:36 14
679094
image
핀란 4분 전16:34 70
679093
image
NeoSun 5분 전16:33 44
679092
image
피프 5분 전16:33 66
679091
image
천사희망 11분 전16:27 42
679090
image
셋져 14분 전16:24 165
679089
image
Gato 14분 전16:24 231
679088
image
바이코딘 14분 전16:24 161
679087
image
복싱아 15분 전16:23 191
679086
image
푸른창호 17분 전16:21 79
679085
image
fayeyes 21분 전16:17 338
679084
image
돈뭉치 21분 전16:17 49
679083
image
JL 21분 전16:17 162
679082
image
아침꼭챙겨먹어요 33분 전16:05 467
679081
image
핫도그양념치킨짜장면 34분 전16:04 222
679080
image
어등용문 41분 전15:57 134
679079
image
스티비원더걸스 42분 전15:56 547
679078
image
핀란 45분 전15:53 550
679077
image
스타크킬러 48분 전15:50 352
679076
image
하이퍼스페이스 53분 전15:45 358
679075
image
R.. 54분 전15:44 258
679074
image
오블리비아테 1시간 전15:26 1290
679073
image
인생은아름다워 1시간 전15:26 510
679072
image
우아아악 1시간 전15:25 719
679071
image
NightWish 1시간 전15:23 158
679070
image
살인의추어탕 1시간 전15:23 123
679069
image
해오평석 1시간 전15:20 1184
679068
image
settembre 1시간 전15:17 241
679067
image
영화는사랑 1시간 전15:17 131
679066
image
머핀 1시간 전15:13 186
679065
image
R.. 1시간 전15:02 986
679064
image
마크월버그 1시간 전14:58 947
679063
image
fayeyes 1시간 전14:53 1558
679062
image
라파라파 1시간 전14:52 1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