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터미네이터 시리즈 저의 순위

터미네이터는 블록버스터 시리즈중(어찌되었든)모든 세대에게 어필할수 있는 시리즈이죠.(전 4,5편 세대여서..)

이번 터미네이터 다크페이트로 새로운 3부작을 시작한다던데 기대됩니다.

(그럼 본론으로 들어가서 저의 터미네이터 시리즈 영화들의 순위를 적어보았습니다.)

common (1).jpeg

5위:터미네이터 제니시스(5편)

저의 평점:5.5/10점

영화의 실패이유:무리한 시리즈 설정파괴,후반부 망

영화에서 좋았던 점:초반부 이병헌 퇴장전 까지..

(의외로 1,2편의 설정을 잘이은 편이지만 가장큰 설정파괴와 후반부 액션 부분에서 큰 실망을 안겨주면서 흑역사가 된 영화)

2편의 속편이라 주장했지만 실패로 잊혀진 그냥저냥 액션영화.

common (3).jpeg

4위: 터미네이터3편

저의 평점:6.5/10점

영화의 실패이유: 역대급 2편에 당연히 비교당했고 허무한?결말등이 상당히 호불호가 갈림

영화에서 좋았던 점:캐릭터,액션,반전이라면 반전인 후반부

 

(의외로 괜찮은 액션 영화지만 2편에게 비교하면 상당히 아쉬운 영화.카메론 감독은 2편에서 시리즈를 끝낼려고 했지만 영화사에서 막았고 3편은 예정된 비극 같은 영화)

후반부 반전아닌 반전이..의외로 충격입니다.

(물론 2편의 속편이라 주장했지만 역시 없는 영화가 됨)

common (2).jpeg

3위:터미네이터 미래전쟁의 시작(4편)

저의 평점:7.5/10점

영화의 실패이유: 제작단계에서 결말 유출,3편의 설정을 따른 부분

영화에서 좋았던점:액션,미래의 황폐한 배경 표현,연기,영화의 그래픽

 

(정말 후반부 결말이 유출만 안되었다면 1편을 뛰어넘었을 영화..하지만 알다시피 결말을 수정되었고..결과는..)

전 4편 깜짝 놀랐어요..정말 초반부 액션이 놀랍더군요.

터미네이터 시리즈 말고 액션영화로만 본다면 수작이라 생각합니다.

(물론 없어진..잊혀진 영화)

common (5).jpeg

2위:터미네이터1편

저의 평점:9/10점

좋았던점:당시 기술력의 한계가 보이는 부분도 있지만 탄탄한 스토리,앞으로 시리즈의 기반을 만든점,캐릭터를 창조한 카메론 감독의 천재적인 능력..

(정말 전설의 시작을 만든 영화죠..영화의 액션도 액션이지만 캐릭터,영화의 배경을 창조한 카메론 감독의 천재적인 능력을 볼수있었어요.)

common (4).jpeg

1위: 터미네이터2편

저의 평점:10/10점

(왜 지금봐도 전혀 어색하지 않을까..몇십번을 봐도 안질리는 영화이고 액션장르에 큰 획을 그은 영화죠.)

앞으로 나올 터미네이터 시리즈는 당연히 절대 2편을 넘을수 없습니다..

대사면 대사,액션이면 액션,캐릭터면 캐릭터 모든게 완벽한 영화!

common.jpeg

(드디어 사라코너의 복귀가 확정된 신작 다크페이트)

이번에도 역시 2편의 속편이라 주장하는 영화지만 시사회평은 좋더군요!(다만 로튼점수등 메타점수도 봐야지 알수있습니다..)

제니시스 당시에도 사전시사회는 좋았으나 점수 공개되니 22점..

(하지만 사라코너가 괜히 복귀할까요?전 아니라 생각합니다. 분명히 뭔가 있는거 같아요)

예전 1,2편을 이어가는 영화이자 앞으로의 세대에게도 이어갈려는 시도 같은데 어떨지 궁금하네요.

(1차 예고편은 별로였는데 2차 예고편부터 액션이 엄청나더군요)

제작비도 그렇고 아주 준비 제대로 한거 같긴 합니다ㅎㅎ

추천인 13


  • 클라리스스탈링
  • Nordson
    Nordson
  • 현성
    현성
  • VISION
    VISION
  • bonvoyage
    bonvoyage

  • Twice
  • mirine
    mirine
  • 백거빈
    백거빈

  • friend93
  • 한솔2
    한솔2
  • 이마루
    이마루

  • 미션시바견
  • 미녀와야수
    미녀와야수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31

글을 읽고 댓글을 달지않으면, 포인트가 깎여나갑니다.
profile image
1등 미녀와야수 2019.10.19. 18:58
갠적으론 2>3>1>5>4 입니다^^
액션만 따지면 저는 3편이 가장 우수했다고 생각해요

전체적인 완성도도 흠잡을데 없이 훌륭했다고 보구요
제가 볼때 3편은 지나치게 저평가된 수작입니다

1편은 당시엔 획기적이었겠지만 지금 보기엔
저예산의 한계가 느껴져서 영화적 재미가 솔직히 떨어지더군요
댓글
profile image
닭한마리 작성자 2019.10.19. 19:00
미녀와야수
3편 솔직하게 많이 저평가된 영화죠ㅠㅠ
1편은 기술적인 한계가 많이 보여서 약간 집중이 안되긴 했어요ㅋㅋ
댓글
kapius 2019.10.19. 20:04
미녀와야수
3편은 주인공만 제대로 캐스팅 했다면 정말 괜찮았을 수 있는 작품인데 너무 아쉬워요.
도대체 왜 그 배우들을,...
개인적으로는 1>3>2 순입니다. 4,5 는 시리즈라고 하기도 참 그래요.
댓글
profile image
파계승땡중 2019.10.19. 22:45
미녀와야수
저도 3편 괜찮았습니다 2편과 비교해서 떨어지지 않는 전형적인 헐리우드 원초적인 액션영화였죠
댓글
2등 미션시바견 2019.10.19. 19:00
사실 1,2 말고는 순위 정하는 재미조차 못 느낄 정도로 다들 밋밋합니다ㅠㅠ 4편도 맥지 말고 쌍제이 정도 감독이 맡았다면 좋았겠지만... 맥지 연출이니 결말이 원래대로였어도 큰 차이 없었을 것 같아요.
댓글
profile image
닭한마리 작성자 2019.10.19. 19:04
미션시바견
유출된 결말이 의외로 충격이긴 하더라고요..ㅋㅋ
1,2편 제외하고는 솔직히 퀄리티가 많이 떨어지죠..
댓글
profile image
3등 이마루 2019.10.19. 19:06
1,2편 말고 제일 맘에 드는 건 3편입니다 액션도 좋았고 스토리도 나쁘지는 않았는데 2편이 너무나 커서 저평가 받은게 없지는 않았죠
댓글
profile image
닭한마리 작성자 2019.10.19. 19:10
이마루
3편은 2편의 명성에 가려진 수작이죠ㅠㅜ
댓글
profile image
임시닉 2019.10.19. 19:11

사라코너 연대기는 언급도 안되는군요ㅠㅠ

제니시스 평행우주 설정원조인데; 팬필름 가까운 스타일도 그렇고.

갠적으로 3-제니시스(연대기포함)까지 딱히 우열은 못느끼겠습니다.

오히려 평행우주 설정이 생긴게 1-2를 위해선 참 다행이라는 느낌까지 있어요.

댓글
profile image
닭한마리 작성자 2019.10.19. 19:14
임시닉
사라코너 연대기도 한번 봐야겠어요ㅠㅠ
댓글
profile image
스크렛 2019.10.19. 19:31

대부분 영화팬한테는 2편은 항상 최고 5편은 항상 최악으로 남았죠...

댓글
friend93 2019.10.19. 19:52
저는 개인적으로 2 > 1 > 3 > 5 > 4 입니다.
1, 2는 명작이고 3도 나름 수작 이상이라고 생각합니다.
4, 5는 음... 그냥 말 안 하겠습니다. 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닭한마리 작성자 2019.10.19. 19:56
friend93
4,5편은 역시 혹평이 많은거 같아요ㅠㅠ
댓글
profile image
푸로도 2019.10.19. 19:56
터미네이터는 결국 1편이냐 2편이냐의 산택이 아닐까 싶어요. 1편의 세계관이 너무 충격적이기도 해서 닭이나 달걀이냐 문제에요
댓글
profile image
닭한마리 작성자 2019.10.19. 19:59
푸로도
1편도 정말 명작이죠.
1,2편중 최고를 고르기는 어려운 부분이 있죠ㅎㅎ
댓글
profile image
아프락사스 2019.10.19. 20:04

전 3~5, 사라코너 연대기 중 5가 그나마...

물론 최고는 1편과 2편... 그리고 절대 넘을 수 없는 벽이...

댓글
profile image
닭한마리 작성자 2019.10.19. 20:06
아프락사스
1,2편은 정말 넘기힘든 벽이죠..(사실 불가능 아닐까 싶어요..)
댓글
profile image
닭한마리 작성자 2019.10.19. 20:07
나가라쟈
3편 최악이라는 평도 많았던거 같아요..ㅎㅎ
댓글
profile image
백거빈 2019.10.19. 20:11
2 > 1 > 4 > 3 > 5 저는 이렇게요.
댓글
profile image
닭한마리 작성자 2019.10.19. 20:15
백거빈
4편 의외로 잘만들었죠ㅎㅎ
댓글
profile image
mirine 2019.10.19. 20:28
다 보긴 했는데 역시

2편이 최고죠 ^^
댓글
profile image
닭한마리 작성자 2019.10.19. 20:34
mirine
정말 역시 2편이 최고죠ㅎㅎ
댓글
Twice 2019.10.19. 20:34
T2 는 넘사벽인건 맞는거 같아여 ㅋㅋ 개인적으로 타이타닉과 더불어 90년대 작품 베스트 입니다.
댓글
profile image
bonvoyage 2019.10.19. 21:11
4편을 보다 만 관계로 제외하고 순위를 매기자면 2>=1>3>>>5예요. 그 시절에 저런 영화를 낼 생각을 했다는 걸 보면 제임스 카메론이 참으로 대단한 연출자라는 게 실감나요.
댓글
쟈보텐더 2019.10.19. 22:31
1>2>3>5>4. 순이네요. 예전에는 2가 최고였는데
시간이 흐를수록 1이 더좋더군요. 여운도 길고
그리고 무엇보다 그 공포감!!
댓글
profile image
현성 2019.10.20. 04:02

4편 액션은 멋있었어요. 갠적으로 1,2,4,3,5입니다.

댓글
profile image
Nordson 2019.10.20. 04:30
2-다크페이트(예상)-1-3–4-5폐기작3편 TX배우연기는 잘하긴 했지만 T-1000보다 하자스러운 성능그리고 약점 등 말아먹은 개연성이 시리즈를 꼬여버린 케이스인것같음 그외는 다좋았던것같음 나머지 4/5는 왜 초중반까지 재미있게 만들어놓고 그이후로 노잼 혹은 유치한 스토리 무능한 빌런의 시너지를 이룬 영화 마땅히 폐기됬을만한 작품으로 느껴지긴했음
댓글
클라리스스탈링 2019.10.20. 19:20
저랑 같네요ㅎ 3편 아쉬웠는데 미래전쟁의시작은 재밌게 봤던 기억이 나네요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곽철용과 함께하는 타짜1 상영회 초청 이벤트 23 다크부츠 1시간 전18:22 1319
best 디즈니 코리아 관계자가 전망한 디즈니플러스 국내런칭 37 PS4™ 1시간 전18:06 2512
best [스쿠비!] 1차 예고편 4 (´・ω・`) 1시간 전18:00 375
best 안나 켄드릭 주연 디즈니+ [노엘] 첫 해외언론 리뷰 7 이나영인자기 1시간 전17:36 966
best [기생충] 이탈리아 박스오피스 첫주 7위, 독일 10위 7 fayeyes 2시간 전17:06 1219
best 엄청난 클라스의 포스터 디자이너를 발견했네요 (스압) 11 NeoSun 3시간 전16:32 2198
best CGV 겨울왕국2 '올라프 램프가습기' 실물 영상 19 핫도그양념치킨짜장면 3시간 전16:24 3102
best [호크아이] 추가 컨셉아트 2종 (호크아이/케이트 비숍) 7 JL 3시간 전16:20 1490
best 롯데시네마 아기상어 팝콘통 콤보 11/15 발매 17 알린이 3시간 전16:02 1617
best [팔콘과 윈터솔져] 디즈니+에서 공개된 첫 이미지 (+지모) 15 JL 4시간 전15:17 2988
best 겨울왕국2 콤보 정리 35 삼대독자 4시간 전14:55 4464
best 영화 투자사에서 가장 선호한다는 여배우 투탑... 56 온새미로 4시간 전14:36 5810
best 이영애 주연 [나를 찾아줘] 손익분기점 21 rbb 5시간 전14:26 3135
best 이번주 일본 박스오피스 -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 1위로 데뷔 8 스톰루이스 5시간 전14:10 807
best [가십걸] 리부트는 백인을 제외하고 퀴어 요소가 포함될 것이다 13 이나영인자기 5시간 전13:55 1552
best [미녀 삼총사] 북미 첫 시사 반응 모음 (+레드카펫 현장모음) 34 JL 5시간 전13:53 3384
best [조여정] 박진영 뮤직비디오 출연 7 인사팀장 6시간 전13:21 2289
best 제11회 수위아저씨 필림 어워즈 '올해의 외국감독' 현재까지... 8 수위아저씨 6시간 전12:46 868
best 어그로 강퇴... 관련 필독해주세요 135 다크맨 1일 전16:39 7887
best 마카오국제영화제 홍보대사 '수호'에게 질문하세요. 13 익무노예 1일 전00:03 5008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883 다크맨 18.06.19.15:52 261809
667178
image
Twice 2분 전19:33 56
667177
image
루니엘 4분 전19:31 60
667176
image
leodip19 4분 전19:31 65
667175
image
chan 5분 전19:30 37
667174
image
Musgraves 6분 전19:29 18
667173
image
도또관 7분 전19:28 103
667172
image
우미노 7분 전19:28 24
667171
image
friend93 7분 전19:28 99
667170
image
피아노걸 15분 전19:20 66
667169
image
맛난거 15분 전19:20 78
667168
file
이마루 17분 전19:18 184
667167
image
NeoSun 17분 전19:18 228
667166
image
토미미 18분 전19:17 51
667165
image
NeoSun 18분 전19:17 86
667164
image
(´・ω・`) 19분 전19:16 426
667163
image
JL 20분 전19:15 289
667162
image
NeoSun 20분 전19:15 106
667161
image
깨방정 20분 전19:15 368
667160
image
Likeit 23분 전19:12 52
667159
image
NeoSun 23분 전19:12 45
667158
image
알래스카불곰 27분 전19:08 89
667157
image
KYND 27분 전19:08 139
667156
image
사슴눈망울 30분 전19:05 97
667155
image
NeoSun 30분 전19:05 96
667154
image
승원이 33분 전19:02 77
667153
image
NeoSun 36분 전18:59 460
667152
image
에이드리언 43분 전18:52 148
667151
image
션님 44분 전18:51 70
667150
image
밖에비온다 45분 전18:50 292
667149
image
NeoSun 50분 전18:45 145
667148
image
abcxyz 53분 전18:42 730
667147
image
은령 53분 전18:42 285
667146
image
golgo 55분 전18:40 514
667145
image
NeoSun 55분 전18:40 188
667144
image
friend93 1시간 전18:35 1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