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봉준호: 오스카는 지역 축제잖아

07-bong-final.w570.h712.2x.jpgo2WuixtzCok2UeWcI2Owq.png

 

최근 미국의 매거진 벌처와의 인터뷰에서

"오랫동안 한국영화가 큰 영향력을 발휘했음에도 불구하고 왜 오스카상을 타지 못한 것 같냐"는 질문에 

"크게 이상할 건 없다. 오스카는 국제적인 영화제가 아니고 지역적(Local)이니까"란 답변으로 깔끔하게 일축함

 

봉감독님의 가벼운 답변에 일부 미국 영화팬들은 그동안 국제적 위상을 지닌 시상식으로 여겨지던  아카데미에 대해 생소하지만 뜻밖의 진실을 마주한듯한 반응을 보였습니다.

 

생각해보면 외국어영화상이 따로 존재한다는 것부터 이미 미국에서 제작된 영어권 영화를 중심으로만 시상한다는 걸 간접적으로 드러낸 셈이죠.

 

우리나라로 친다면 청룡영화제에서 외국어영화 부문도 같이 시상하는 것과 다를 바가 없는 겁니다

 

 

 

 

 

디카프리오7.jpg

...그리고 별로 상관은 없지만 문뜩 떠오르는 한분

 

추천인 28

  • 취존
    취존
  • 형8
    형8
  • 샤하랑
    샤하랑
  • 셋져
    셋져
  • robertdeniro
    robertdeniro
  • alnilam30
    alnilam30

  • 유노스
  • Bogaeme
    Bogaeme

  • 뿅망치
  • Howwasyourday?
    Howwasyourday?
  • 하디
    하디
  • 알폰소쿠아론
    알폰소쿠아론
  • 에라토
    에라토
  • 타미노커
    타미노커
  • substantial
    substantial
  • 영화도령
    영화도령
  • 나가라쟈
    나가라쟈
  • 한조커
    한조커
  • bk2ys
    bk2ys

  • 멜랑콜리아
  • 찬영
    찬영
  • 복싱아
    복싱아
  • sonso1112
    sonso1112
  • oneplusone
    oneplusone
  • 이마루
    이마루
  • None
    None
  • JL
    JL
  • 알모도바르
    알모도바르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49

글을 읽고 댓글을 달지않으면, 포인트가 깎여나갑니다.
profile image
1등 알모도바르 2019.10.10. 16:46

전 저 인터뷰랑 와인스타인과의 [설국열차]편집권 줄다리기 인터뷰 보고 봉준호 감독님 역시 정말 똑똑하신 분이구나.. 싶었네요ㅋㅋㅋ 너무나도 정확한 표현이죠.

댓글
profile image
Chackskellington 작성자 2019.10.10. 16:53
알모도바르
그 부분도 인상깊었습니다. 졸지에 어부가 된 봉감독님의 아버지 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알모도바르 2019.10.10. 17:05
Chackskellington
그 자리에서 아빠가 어부라고 받아칠 순발력과 재치라면 영화감독이 아니라 무슨 일을 하셨어도 성공하셨을 거예요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2등 크미 2019.10.10. 16:49
세상 쿨하시네요~
빚갚으리오씨...
댓글
profile image
Chackskellington 작성자 2019.10.10. 16:53
크미
자기나라 지역영화제에 헌신하신 분이죠 ㅋㅋ
댓글
profile image
3등 oneplusone 2019.10.10. 16:49
너무 맞는 말이죠 저 말에 놀랐다는것도 웃기긴하네요 외국어영화상이 따로 있을정도인데요ㅋㅋ
댓글
profile image
Chackskellington 작성자 2019.10.10. 16:56
oneplusone
그러니까요 ㅋㅋㅋ. 헐리우드가 세계영화 산업의 중심으로 여겨지는 사이에 아카데미 시상식도 무의식적으로 세계적인 영화제로 인식됐던 것 같습니다. 영화산업의 중심이라고 해서 영화의 중심이란 법은 없는데도요.
댓글
profile image
None 2019.10.10. 16:54
명성만 국제적이고 그들만의 리그나 다름 없는 곳이죠 뭐...
댓글
profile image
Chackskellington 작성자 2019.10.10. 16:59
None
아카데미를 지나치게 고평가하던 그동안의 기조도 어떻게 보면 문화 사대주의 현상의 일부가 아니었을까 하는 생각도 잠시 들었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Chackskellington 작성자 2019.10.10. 16:59
이마루
봉감독님 말이라 더욱 와닿는 것 같아요
댓글
profile image
sonso1112 2019.10.10. 17:02
크으........봉감독님 짱이네요 ㅎㅎㅎ
댓글
profile image
소울니 2019.10.10. 17:13
디카프리오는 왜 받았는데도 고통받는거 같죠?? ㅋㅋ
댓글
profile image
Chackskellington 작성자 2019.10.10. 17:24
소울니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런 식으로 영고라인이 될 줄은 몰랐네요
댓글
profile image
bk2ys 2019.10.10. 17:23
ㅎㅎㅎ 봉감독님의 촌철살인 위트에 박수를 ㅎㅎㅎ
댓글
profile image
Chackskellington 작성자 2019.10.10. 17:25
bk2ys
거장다운 여유와 품격이 영화뿐만 아니라 인터뷰에서도 묻어나오네요
댓글
profile image
미루스 2019.10.10. 17:23
아.. 마지막 짤의 눈망울이 짠하네요...
댓글
profile image
Chackskellington 작성자 2019.10.10. 17:26
미루스
지역 영화제 수상을 위해 힘쓴 레오를 위해 잠시 묵념(...)
댓글
profile image
한조커 2019.10.10. 17:27
위트가 장난이 아니시네요
댓글
profile image
줍줍상 2019.10.10. 17:35

놀라는게 이해가 되긴 해요. 할리우드 영화가 전세계 영화 시장을 압도적으로 지배하고 있으니 할리우드 영화를 거의 대상으로 하는 영화제라고 해도 우린 권위있고 영향력있는 영화제야! 칸과 동등한 영화제야 이런 의식이 있던거겠죠. 미국 영화제 소개 보면 칸과 함께 ~대 영화제이다 이런 소개글 자주 보이더라구요. 미국 영화인들은 오스카상 받으면 영광일테구요. 그치만 할리우드에 잠식되지 않고 독자적인 영화시장을 가지고 있는 한국에서, 많은 영화팬을 가지고 있는 봉감독이 쿨하게 니네 영화제 상받아도 안받아도 괜찮아~이런식으로 말하니 새삼 신기한거겠죠. it's not a big deal의 뉘앙스가 그랬네요.

댓글
profile image
Chackskellington 작성자 2019.10.10. 18:27
줍줍상
그죠. 이미 세계적인 영화제에서 수상한 상황에서 지역영화제 하나에 호명된다고 호들갑 떨 필욘 없다는 태도인 것 같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substantial 2019.10.10. 17:58
그동안 오스카를 그사세로 생각하고있었는데 뼈 때리는 발언이나와서 속 시원해요 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Chackskellington 작성자 2019.10.10. 18:28
substantial
이젠 마블영화가 노미네이트 된다고 해도 다른 의미로 그러려니 할 것 같아요 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substantial 2019.10.10. 18:47
Chackskellington
마블은 진짴ㅋㅋㅋㅋㅋㅋㅋ 그나저나 저 질문했다가 뼈맞은 인터뷰어 반응이 궁금해지네옄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에라토 2019.10.10. 18:10
이제 디카프리오....놓아주도록해요ㅋ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알폰소쿠아론 2019.10.10. 18:15
한국영화가 오스카를 왜 못 탔냐는 질문은 좀 멍청하네요ㅋㅋㅋ 아카데미가 국제 영화제인가
댓글
profile image
Chackskellington 작성자 2019.10.10. 18:30
알폰소쿠아론
반대로 생각해서 로마나 문라이트가 청룡영화제나 대종상에서 수상못한 걸 보면 답이 뻔한데 말이죠 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Vortex 2019.10.10. 18:19
맞는말이긴 하네요ㅎㅎ
댓글
profile image
하디 2019.10.10. 18:28
디카프리오ㅋㅋㅋ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선우 2019.10.10. 19:09
원론적으론 그렇긴 한데.. 칸느에서 어떤 영화가 대상을 탔는지는 자국영화가 수상하지 않는 이상 거의 모르는데, 오스카 주요부문 수상작은 거의 알게 되니까요. 그 영향력은 다른 영화제 전부를 합친 정도라고 보죠.
댓글
profile image
Chackskellington 작성자 2019.10.10. 19:34
선우
그점도 어느정도는 동의하는 바입니다. 영화가 대중예술임을 고려하면 '대중' 부분에 있어서 만큼은 아카데미를 따라갈 영화제는 없다고 봐요.
댓글
profile image
소울니 2019.10.11. 08:56
Chackskellington
저도 동의해요~ 봉감독 말자체는 맞는말에 속도 시원하지만 아무래도 대중적 영향성은 오스카를 못따라잡는것도 현실이라..ㅠ
뭐니뭐니해도 할리우드가 깡패니깐요 ㅎ
댓글
profile image
mid90s 2019.10.10. 19:30
멋있네여 ㅎㅎㅎ
댓글
profile image
Howwasyourday? 2019.10.10. 19:40
맞말 ㅋㅋㅋ 너무나 당연한 말인데 신선하네요
진짜 국제영화제는 부국제 아닙니까 ㅋ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Chackskellington 작성자 2019.10.10. 20:35
Howwasyourday?
??: 영화제의 서열이 어떻게 되는 줄 아느냐! 칸이 1위, 부국제가 2위, 아카데미는 3위에 불과하다!
댓글
유노스 2019.10.10. 21:05
봉준호 감독님 화법 참 좋아요 ㅋㅋ
댓글
profile image
alnilam30 2019.10.11. 00:15
이제 슬슬 오스카도 국제적인 영화제로 가야죠!
댓글
profile image
셋져 2019.10.11. 00:26
디카프리오 : 다음 목표는 국제영화제 주연상입니다!!
댓글
profile image
형8 2019.10.11. 07:20
그쵸, 소위 세계 삼대영화제에 아카데미는 없으니까요 ㅎㅎ
댓글
profile image
아프락사스 2019.10.11. 07:59
그래서 우리나라에서 대서특필하는 것이 황당한 일이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2019년 12월 둘째 주(11, 12일) 개봉작 19편 정리 7 박엔스터 3시간 전00:41 725
best 4dx로 포드v페라리 봤는데 보는 내내 짜증났어요... 33 stelly 4시간 전00:18 2719
best 한국에서 제일 큰 영화 시상식 갖고 노는 봉준호 감독 9 ArtfulCinema 4시간 전00:00 2303
best 12월 10일 박스오피스 (겨울왕국2 1100만 임박) 20 rbb 4시간 전00:00 1754
best 넷플릭스, 폴 매카트니 저서 [High In The Clouds] 애니메이션 제작 4 머핀 4시간 전23:50 489
best [악인전], [사자] 독일판 비주얼 6 카란 5시간 전23:24 1670
best 뉴욕타임즈 선정 2019년 최고의 배우 10인 11 씬레드 5시간 전23:18 1860
best 로자먼드 파이크 주연 [레이디오액티브] 최신 스틸 2 머핀 5시간 전22:46 992
best 최근에 받은 소소한 굿즈들 6 아지뱀 5시간 전22:41 1161
best [남산의 부장들] 공식 시놉시스 19 rbb 6시간 전21:42 3154
best 굉장한 걸작은 아니지만 보석처럼 반짝이는 데뷔작들 10편 29 햇볕 7시간 전21:29 2407
best 이번 12월달 가장 기대하는 영화 어떤거 있으세요? 31 별이빛나는밤 7시간 전21:04 1657
best '우아한'의 2010-2019 연도별 베스트 영화 19 우아한 7시간 전21:00 1389
best 호기심 많은 개그맨 5 Roopretelcham 7시간 전20:44 2114
best 이번주 북미 개봉영화들 상당히 좋아보이네요 그렇지만...jpg 8 척사광a 7시간 전20:43 1747
best [마카오영화제] 폐막식에 참석한 윤아 7 jimmani 8시간 전20:14 1361
best 새로운 감각! '제 3국' 애니메이션들 10선 29 알폰소쿠아론 8시간 전19:53 1339
best 1990년대 국내 박스오피스 TOP 20 8 블루스 8시간 전19:53 848
best [쥬만지 넥스트 레벨] 로튼지수 및 평 모음 16 JL 8시간 전19:46 3252
best 나오미 와츠 둘째 아들 16 Awesome 9시간 전19:03 3115
best 훌륭한, 어느 면에선 미친 데뷔작을 만들어낸 감독들 27 sirscott 9시간 전18:51 3511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895 다크맨 18.06.19.15:52 285403
679793
image
머핀 1분 전04:32 3
679792
image
머핀 3분 전04:30 14
679791
image
머핀 8분 전04:25 45
679790
image
JL 13분 전04:20 96
679789
image
머핀 15분 전04:18 98
679788
image
머핀 19분 전04:14 69
679787
image
Supervicon 1시간 전03:25 145
679786
image
Supervicon 1시간 전03:22 156
679785
image
엘도 1시간 전03:18 164
679784
image
바이코딘 1시간 전03:12 229
679783
image
머핀 1시간 전03:09 191
679782
image
SEOTAIJI 1시간 전03:00 135
679781
image
제노비오 1시간 전03:00 171
679780
image
막시무스 1시간 전03:00 127
679779
image
SEOTAIJI 1시간 전02:44 291
679778
image
이카로스 1시간 전02:37 350
679777
image
충정지애 2시간 전02:08 130
679776
image
DELIGHT 2시간 전01:46 472
679775
image
순수한조이 3시간 전01:21 666
679774
image
옵티머스프라임 3시간 전01:20 764
679773
image
모킹버드 3시간 전01:20 383
679772
image
모베쌍 3시간 전01:16 171
679771
image
머핀 3시간 전01:13 385
679770
image
fayeyes 3시간 전01:11 532
679769
image
홍홍라니 3시간 전01:10 808
679768
image
하늘하늘나비 3시간 전01:03 705
679767
image
021_263 3시간 전00:57 822
679766
file
NeoSun 3시간 전00:55 304
679765
image
박엔스터 3시간 전00:41 725
679764
image
바이코딘 3시간 전00:41 923
679763
image
gyedo 3시간 전00:36 537
679762
image
김엄지 3시간 전00:36 428
679761
image
fayeyes 4시간 전00:32 388
679760
image
살다보니 4시간 전00:32 353
679759
image
Sonmi 4시간 전00:31 5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