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뒤늦게 본 [다크 피닉스](약(중?)스포)

기대치가 많이 없었습니다.

대규모 재촬영을 진행한 부분이나.

이름있는 각본가의 연출작 이라는 부분이 저에게 불안 요소 였습니다.

좋은 각본가가 좋은 연출가인 경우도 너무 많았지만.

"다크 피닉스" 가 불안한 이유는 바로

저에게는 데이빗 s 고이어의 악몽이 있었습니다.

블레이드시리즈를 너무 좋아하던 저는 3편을 기대 했었습니다.

당시나 지금이나 좋은 각본을 써온 데이빗s고이어.

그래서 멋진 연출또한 기대 하였지만...

개인적으로 너무 실망스러웠기에...

 

비슷한 환경인 다크 피닉스가 그리 당기지 않았습니다.

평은 크게 신경 안쓰긴하지만...

전반적으로 좋지 못한 평도 한 몫 했구요.

 

그러다 오늘 관람하게 되었는데...

개인적으로 작품이 좋더군요...

물론 엑스맨의 영화의 마지막 이라 하기에는 아쉬움이 남겠으나..

다크피닉스라는 작품으로는 만족스러웠습니다.

다소 파격적인 메시지와 설정들이 작품의 호불호를 

나뉘게 하고, 원작팬들이 불쾌할만한 부분들도 있었지만. 

전 점점 시대에 맞춰 엑스맨의 정신을 이어나가는 시도라고 생각했습니다.

해서 결말도 좋았습니다.

액션 시퀀스 역시 절제되어있으면서 확실히 치고 빠지는 묘미가 있었고, 처음부터 끝까지 묵직한 분위기 역시 좋았습니다.

 

무엇보다 이 부분이 호불호가 될수 있겠으나.

전반부 한시간 넘는 런닝타임이 대부분 대화씬인데.

저는 이부분도 좋더군요. 사이먼 킨버그의 연출력에 놀라

그의 다음 작품이 너무 궁금해졌습니다.

 

우리와 다른 이들이 반드시 우리를 지켜주거나.

이익을 주어야만 차별받지 않는게 아니라.

그 자체로 존중 받아야 한다는 이야기나.

세대를 넘겨 또 다른 변화를 주는 결말도 좋았습니다.

 

무엇보다....엑스맨 라스트 스탠드의 악몽을 반복하지

않아서 좋았습니다...

호불호가 있겠으나, 3편에서 급 가벼워진 피날레를 보면서 많이 아쉬웠고, 저는 괜찮게 보있으나, 개인적으로 아포칼립스 보다도 더욱더 흥미롭고 재미있게 본것 같습니다. 

 

아쉬운 부분들도 있지만 매우 흥미롭고 진중하게 풀어나가는 작품의 태도와 톤이 참 좋았던 것 같습니다.

 

이럴줄 알았으면 극장에서 볼걸 그랬나 봅니다 ㅠㅠ

후반부 열차 시퀀스는 아주 인상적이었습니다!

추천인 1

  • 존도
    존도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2

글을 읽고 댓글을 달지않으면, 포인트가 깎여나갑니다.
profile image
1등 존도 2019.09.12. 19:29

결말 부분은 정말 정말 맘에 안들고 기가 막혔지만 후반부 기차에서의 액션부분은 저도 꽤 인상적으로 봤습니다. 초반부 액션 담당한 스태프들과 후반부 담당한 스태프들이 아예 다른 사람인지 의문이 느껴질정도로요 ㅎㅎㅎ 특히 매그니토와 나이트크롤러 액션이 아주 고급집니다.

댓글
profile image
tae_Dog 작성자 2019.09.13. 07:56
존도

기차시퀀스가 재촬영 분량이라고 해서 걱정을 많으했는데... 이렇게 잘 뽑혔을줄은 몰랐습니다!^^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본드25] 플롯 유출을 막기 위해 3개의 엔딩 촬영/감독만이 어떤 엔딩... 3 이나영인자기 22분 전19:23 200
best 드디어 배급사란에 변화가 생겼네요 (폭스->디즈니) 4 박엔스터 1시간 전18:45 776
best 임모탄 조(?) 일본 방문 예정 7 에이드리언 1시간 전18:28 1000
best 20191021 영화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 레드카펫 사진(15p) 18 raindrop06 1시간 전18:07 573
best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 첫 CGV 골든 에그 지수 14 (´・ω・`) 1시간 전18:02 1852
best 내가 좋아할 영화, 사랑할 영화 6 텐더로인 2시간 전17:28 962
best 프라임1 스튜디오 "페니 와이즈" 대형 피규어 발매 9 카란 2시간 전16:50 1123
best 올해 가장 아름다웠던 엔딩들 TOP10 50 강톨 3시간 전16:31 3016
best 최근 발표된 예고편의 오역이 눈에 띄네요. 27 sonso1112 3시간 전16:30 1812
best 회사 회식 중 갑자기 정우성이 나타나 쏘맥 타주고 사라짐 50 인사팀장 4시간 전15:44 5361
best [기생충] 영국독립영화상(BIFA) 국제독립영화상 부문 1차 후보 지명 5 fayeyes 4시간 전15:09 1568
best [날씨의 아이] 팜플렛 내용과 감상 정리 (Supervicon님 나눔)(스포) 11 네잎클로버 4시간 전15:01 713
best [스타워즈: 라이즈 오브 스카이워커] 메인 예고편 7 (´・ω・`) 5시간 전14:29 853
best 다른듯 비슷하게 다가오는 마음 아픈 대사 한마디.. 13 mirine 5시간 전14:21 2192
best 넷플릭스가 변하려고 하나봅니다... 독점 소유 말고 좋은 콘텐츠 수급.. 14 리에멜트 6시간 전13:33 4248
best [스타워즈 9] 새 트레일러에서 알려진 새 사실 10가지 8 JL 6시간 전13:18 2012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870 다크맨 18.06.19.15:52 250078
658964
image
미션시바견 1분 전19:44 4
658963
image
leodip19 1분 전19:44 11
658962
image
빙하 4분 전19:41 74
658961
image
제주간고등어 8분 전19:37 59
658960
image
처니리 12분 전19:33 84
658959
image
와우와우와우 14분 전19:31 83
658958
image
처니리 15분 전19:30 53
658957
image
JL 16분 전19:29 69
658956
image
처니리 18분 전19:27 62
658955
image
처니리 20분 전19:25 79
658954
image
이나영인자기 22분 전19:23 200
658953
image
R.. 22분 전19:23 179
658952
image
(´・ω・`) 23분 전19:22 303
658951
image
에이드리언 23분 전19:22 102
658950
image
nn 24분 전19:21 185
658949
image
처니리 24분 전19:21 115
658948
image
선우 25분 전19:20 345
658947
image
raSpberRy 30분 전19:15 113
658946
image
이나영인자기 32분 전19:13 89
658945
image
레일트레인 35분 전19:10 531
658944
image
오나일 37분 전19:08 167
658943
image
이나영인자기 41분 전19:04 145
658942
image
abcxyz 42분 전19:03 298
658941
image
영화관람에티켓 43분 전19:02 271
658940
image
형8 43분 전19:02 457
658939
image
삼대독자 43분 전19:02 116
658938
image
잭슨젝슨 52분 전18:53 430
658937
image
IMAX 55분 전18:50 116
658936
image
박엔스터 1시간 전18:45 776
658935
image
이오타 1시간 전18:42 368
658934
image
스페이드 1시간 전18:33 348
658933
image
theBoss 1시간 전18:32 623
658932
image
에이드리언 1시간 전18:28 1000
658931
image
JL 1시간 전18:26 384
658930
image
소울메이트 1시간 전18:23 2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