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스트림무비

로그인 해주세요.

<예스터데이> 개봉 기념 - 비틀즈 관련 작품들 추천해봅니다

 

<예스터데이>는 비틀즈라는 역사상 가장 유명한 밴드를 주요소재로 삼은 음악, 판타지, 로맨스 영화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이왕 보는 거, 관련된 음악이나 정보를 알고 감상하면 더 감흥이 배가되겠죠? 익무에도 이번 기회에 입문하려는 분들이 꽤 계시더라고요. 그래서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비틀즈 관련 영화들을 소개해볼까 합니다.

 

 

 

 

 

b1.jpg

 

1. <비틀스: 에잇 데이즈 어 위크 - 투어링 이어즈>

 

비틀즈의 투어 시절을 다룬 다큐멘터리 영화입니다. 비틀즈가 어떻게 그리 빠른 속도로 전세계적 아이돌이 되었는지, 브리티시 인베이전이 그 당시에 어떤 의미였는지, 그로 인한 후폭풍은 어땠는지 등 비틀즈의 전성기를 잘 정리한 영화에요. 론 하워드가 연출을 맡았고 2016년에 개봉해서 그런지 음질이 굉장히 만족스러웠어요. 그래미 최우수 음악 영화상 수상작.


영화관 관람 땐 영화 끝나고 공연 실황 영상도 30여분 있었는데 블루레이나 VOD에도 포함되었는지는 모르겠네요.  당시 비틀즈가 어느 정도의 위치였는지 알고 싶은 분들은 이거 하나로 깔끔하게 끝납니다. 노래 이상으로 밴드의 역사가 궁금한 분들에게 추천!

 

참고로 개봉 즈음에 <The Beatles at the Hollywood Bowl>이라는 타이틀로 공연실황 공식 리마스터 앨범도 발매되었는데 꽤 평가가 좋습니다. 이것도 추천.

 

 

 

 

 

b2.jpg

 

2. <어크로스 더 유니버스>

 

비틀즈의 유명 곡들로 채워진 뮤지컬 영화입니다. 베트남 전쟁 같은 당시 60년대 사회상을 묘사하면서 거기에 어울리는 노래를 선곡했는데, 그 덕분에 각 노래에 대한 이해가 잘 되는 영화에요. 또한 남자 주인공 이름은 "Hey Jude"을 따서 주드, 여자 주인공은 "Lucy in the sky with diamonds"에서 딴 루시, 이런 식으로 배역 이름에도 연관을 붙여놨죠.


작품에 대한 평가는 애매한 편입니다. <위대한 쇼맨>, <레 미제라블>, <보헤미안 랩소디> 같이 음악으로 승부를 보는 영화. 국내엔 <클라우드 아틀라스>, <원 데이> 등으로 잘 알려진 짐 스터지스가 주연을 맡았고, U2의 보노, 조 코커, 셀마 헤이엑 등이 참여해 리메이크 곡들의 질이 좋습니다. 특히 보노가 부르는 "I am the Warlus"는 개인적으로 가장 좋아하는 비틀즈 리메이크 곡이에요.

 

영화 하나로, 그간 잘 몰랐던 비틀즈 유명 노래들을 들어보고 싶은 분들에게 특히 추천하고 싶어요.

 

 

 

 

 

b3.jpg

 

3. <존 레논 비긴즈 - 노웨어 보이>

 

이 작품은 이미 비틀즈 팬인 분들에게 더욱 추천합니다. 특이하게도, 존 레논이 주인공인 이 영화엔 비틀즈에 대한 언급이 단 한 차례도 안 나옵니다. 젊은 나이에 당대 최고의 스타가 되었고 지금은 전설이 된 남자의 어릴 적 성장 과정을 다룬 전기 영화기 때문이죠. 그러니까, 다스 베이더의 어린 시절을 그린 스타워즈 프리퀄 같은 개념입니다.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 <킥애스> 등으로 유명한 아론 테일러-존슨이 존 레논을 맡았고, <러브 액츄얼리>, <왕좌의 게임>, <메이즈 러너> 등에 출연한 토머스 브로디-생스터가 폴 매카트니를 연기합니다.


비틀즈 이전 이야기니 유명 곡은 거의 없다시피 하지만 그럼에도 음악 전기 영화의 본질을 잘 꿰고 있는, 잘 안 알려진 수작이에요. 음악도 좋고요. 어린 시절의 레논에게 어떤 트라우마가 있었고, 그런 그에게 음악이 어떻게 다가왔으며, 그가 왜 음악을 하게 되었는지를 설득력 있게 묘사합니다. 특히 어릴 적 헤어진 어머니 그리고 존을 키워온 이모, 갈등의 중심이 되는 이 두 배역들의 연기가 대단히 좋아요.


한편, 필생의 라이벌이자 파트너인 폴 매카트니의 만남도 빼놓을 수 없죠. 성향이 전혀 다른 이 둘의 경쟁 심리 묘사도 흘륭합니다. 미성년 술담배는 기본이고 허세 부리기 좋아하며 누구에게도 지기 싫어하는 껄렁껄렁한 양아치 로큰롤 밴드 리더 존, 양아치 그룹에서 음주 대신 티-타임을 가지려 하고 꼬맹이 영국 신사마냥 항상 깔끔한 캐주얼 수트 차림의 로큰롤 신동 폴... 물과 기름같이 안 어울려 보이는 이 두 사람이 서로의 음악적 재능을 알아보고, 비슷한 상처를 공유하며 점차 엮이게 되는 과정이 무척 흥미진진해요.


개인적으로 저는 이전부터 비틀즈의 음악을 좋아하는 팬이었지만, 이 영화를 보고 나서는 각 맴버들의 톡톡 튀는 개성에도 깊이 빠졌습니다. 유일한 단점은 번역 제목이 심히 배트맨 짝퉁 영화 같은 느낌을 준다는 것. 원제는 노래 "Nowhere man"에서 따온 그냥 <Nowhere boy>. 강력 추천!

 

 

 

 

 

b4.jpg

 

4. <조지 해리슨 - 물질 세계에서의 삶>

 

무려 마틴 스코세이지가 연출을 맡은 조지 해리슨 다큐멘터리 영화입니다. 전반부는 비틀즈 시절, 후반부는 솔로 활동 시절을 다뤘어요. 전반부는 사실상 밴드 전체를 다뤘다고 봐도 무방합니다. 희대의 두 천재 싱어-송라이터 존과 폴 사이에 가려졌던 또다른 천재 조지를 조명하는 다큐에요.

 

비틀즈 활동 후반부에는 작곡 능력이 일취월장하기 시작했고, 그래미 상을 11차례 수상하고 로큰롤 명예의 전당에 들어가는 등, 조지 해리슨은 밴드 해체 이후에 더욱 빛을 발한 케이스죠.


영화의 장점은 풍부한 러닝타임, 단점도 풍부한 러닝타임입니다. 자그마치 3시간 28분. 다만 감독이 감독이니만큼 지루하지 않고 몰입감이 좋으니 조금 시간적 여유가 있으신 분들에게 추천합니다.

 

 

 

+

 

b5.gif

b6.gif

 

- 맥주 마실래?
- 난 차가 좋은데

 

<노웨어 보이>에서 소년 존과 소년 폴의 첫 만남ㅋㅋㅋ
 

좋아요 글쎄요 스팸차단 중복글 신고
8 0 0 0 0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1. b1.jpg (File Size: 36.5KB/Download: 0)
  2. b2.jpg (File Size: 39.4KB/Download: 0)
  3. b3.jpg (File Size: 84.2KB/Download: 0)
  4. b4.jpg (File Size: 38.7KB/Download: 0)
  5. b5.gif (File Size: 967.7KB/Download: 0)
  6. b6.gif (File Size: 526.7KB/Download: 0)
댓글
22
notice
글을 읽고 댓글을 달지않으면, 포인트가 깎여나갑니다.
글쓴이
미션시바견 소로롤

저도 재개봉했을때 영화관 가서 재밌게 봤습니다. 근데 워낙 유명하기도 하고 오래 전 영화라 뺐어요ㅎㅎ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15:11
2019.09.12.
raSpberRy
3등 raSpberRy

《조지 해리슨 - 물질 세계에서의 삶》은 넷플릭스 쓰시는 분들은 14일까지 보실 수 있고요

전 저 리스트 중에서 《어크로스 더 유니버스》 추천합니다. 줄리 테이머의 과잉이라는 혹평이 많았지만 언젠가는 재평가 되리라 믿으며...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15:10
2019.09.12.
글쓴이
미션시바견 raSpberRy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ㅎㅎ

 

확실히 과잉이긴 한데 전 새롭고 좋았어요ㅋㅋㅋ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15:12
2019.09.12.
JL
JL

저는 맨처음 나온 다큐가 젤 좋더군요 ~ 의외로 재밌고 실제 인물들의 모습과 성격도 보이고 ~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15:15
2019.09.12.
caprif

help! 1965

magical mystery tour 1967

yellow submarine 1968

let it be 1970

th u.s. vs john lennon 2006

produced by george martin 2011

rock show 2013

 

언급되지 않은 작품들 중 추천입니다. 

비틀즈와 멤버 관련 다큐와 극영화가 20여편이 넘더군요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15:35
2019.09.12.
글쓴이
미션시바견 caprif

앨범 제목대로 나오는 영화들도 다 보고 싶은데 찾는 게 힘드네요ㅎㅎ 정보 감사합니다:)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15:55
2019.09.12.
글쓴이
미션시바견 영화관람에티켓

둘 다 다큐멘터리 영화로 제작된 거라 퀄리티 좋고 재밌어요ㅎㅎ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16:26
2019.09.12.
LifeonMars
LifeonMars

조지를 너무 사랑하는 1인으로서 마틴 스콜세이지의 다큐는 넘나 고마웠던ㅜㅜ보면서 계속 눈물을 흘렸네요 ㅜㅜ몬티 파이튼 영화가 그저 보고 싶어서 집을 저당 잡혀 가면서까지 자금을 대주고 세싱에서 가장 비싼 티켓 값이라 얘기하던 유머 넘치는 조지ㅜㅜ링고가 조지 병문안 갔을 때 링고 딸이 뇌종양이 있어서 가봐야 한다고 하니깐 다죽어가는 와중에 “내가 같이 가줄까”했던 스윗 조지 ㅜㅜㅜ그게 둘의 마지막 대화라는게 너무나 슬펐어요 ㅜㅜ늘 “조용한 비틀”이라 묘사되지만 다른 멤버 누구보다도 가장 열정 넘치고 베풀었던 사람은 그밖에 없던거 같네요 ㅎㅎ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17:05
2019.09.12.
글쓴이
미션시바견 네오룸펜

전 노웨어 보이 보고 좋아졌습니다ㅎㅎ 폴 매카트니가 어렸을 적에 딱 저랬을 것 같은 느낌을 많이 받았어요.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22:55
2019.09.12.
로그인 후 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취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다크 피닉스> 삭제된 엔딩 [11] new MovieLover 53분 전 1077
best 『스튜디오 지브리 (Studio Ghibli)』 영화 중 최고는? [18] newfile Tarantinoesque 1시간 전 628
best 씨네마 포 에서 구매 한 굿즈 들 [5] newfile 삼대독자 2시간 전 937
best 각 나라별 2019 아카데미 국제 장편영화상 출품 신청 영화(... [9] new 에이드리언 2시간 전 1407
best 작은영화관이라고 들어보셨나요?! [21] newfile 주땡 3시간 전 1510
best 오늘 톰하디의 생일입니다!!! [14] newfile 김하디 4시간 전 718
best [조커] 국내판 새 포스터 [12] newfile (´・ω・`) 4시간 전 2402
best 익무 리뉴얼 게시판 테스트 해주세요 [39] new 다크맨 5시간 전 1639
best [본드 25] 므흣 장면 [23] newfile Roopretelcham 5시간 전 3804
best 『해리포터 (Harry Potter)』 시리즈 영화 중 최고는? [32] newfile Tarantinoesque 5시간 전 1547
best 오늘도 즐거운 호러패밀리. [12] newfile 사다코언니 5시간 전 871
best 9월 14일 토요일 추석특선영화 시청률 1위는? [11] new friend93 6시간 전 1873
best [엔드게임] 로다쥬와 여성 어벤저스들 건배 비하인드 영상 [7] newfile JL 6시간 전 7251
best '유열의 음악앨범' 정지우 감독 인터뷰 [18] updatefile 익스트림무비 19.09.14. 4556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850] update 다크맨 18.06.19. 239565
643378 곽철용 마포대교 애드립.jpg [12] file 아침꼭챙겨먹어요 19.09.12. 4667
643377 [타짜: 원 아이드 잭] 잘 보겠습니다 (낡낡 님의 나눔) [2] file 도또관 19.09.12. 235
643376 올해 추석 3대 영화 다 봤는데.. 솔직히 작년 추석보다 낫네요 [5] 박엔스터 19.09.12. 2710
<예스터데이> 개봉 기념 - 비틀즈 관련 작품들 추천해... [22] file 미션시바견 19.09.12. 1456
643374 [나쁜 녀석들-더 무비] 봤습니다 [3] file 영사남 19.09.12. 744
643373 [타짜 3] 다시 보면 하고 싶은 짓? (처음 보실 분도 참고하... [4] 목표는형부다 19.09.12. 811
643372 20자평과 평론가 [5] ghgffgfc 19.09.12. 761
643371 [타짜: 원 아이드 잭] 보고 왔습니다. [2] file 스톰루이스 19.09.12. 700
643370 [오늘의 발리우드] 《블라인드 멜로디》 전국 시간표 (9월 1... [20] file raSpberRy 19.09.12. 711
643369 [버티고] 제작보고회 일정 및 추가 스틸컷 [5] file 주디닉 19.09.12. 541
643368 추석영화3편 전부 최악은 아니네요(추천,총정리) [25] file 닭한마리 19.09.12. 4952
643367 타짜:원 아이드 잭 보러왔습니다 (낡낡님 나눔) [2] file PS4™ 19.09.12. 239
643366 테렌스 하워드 - 연기 은퇴하겠다 [3] file JL 19.09.12. 2934
643365 OCN 드라마 '모두의 거짓말' 티저 & 캐릭터 ... [2] file Roopretelcham 19.09.12. 892
643364 9월 11일 수요일 추석특선영화 시청률 1위는? [1] friend93 19.09.12. 884
643363 [아이리시맨] 북미 등급 심의 완료 [6] file JL 19.09.12. 1054
643362 [1947 보스턴] 크랭크인 : 하정우,배성우 만남 [7] file 인사팀장 19.09.12. 2026
643361 타짜 티켓은 그냥 포기하면 편할려나요... [1] file DucK 19.09.12. 1092
643360 익무분들은 영화 소장용 vod파일을 어디에 보관해놓으시나요? [7] 라온제나 19.09.12. 643
643359 제가 아쿠아맨을 8번 본 이유 [2] file 가스파엘 19.09.12. 2106
643358 나탈리 포트먼 SF 신작 [Lucy in the Sky] 첫 시사반응 [8] file JL 19.09.12. 2699
643357 헤이리시네마 전단지 현황 [2] file 홀리저스 19.09.12. 674
643356 명절때 꼭 생각나는 영화! 극장에서 보고 소리질렀던❤ mp4 [1] file 달콤멘토 19.09.12. 683
643355 오..의외로 고퀼입니다..^^ [10] file 이신헌 19.09.12. 2403
643354 [뷰티풀 보이] 관람 전 알아두면 좋은 정보 [4] file Roopretelcham 19.09.12. 1026
643353 [벌새] 현장 이벤트 (강릉독립예술극장 신영) file Roopretelcham 19.09.12. 389
643352 오스카 후보에 올랐던 역대 코믹북 영화 10편 [7] file JL 19.09.12. 2393
643351 토이스토리 4K 스틸북 영국판 [2] file NeoSun 19.09.12. 414
643350 [타짜 원아이드잭]연휴 시작으로 타짜!!! file 붉은머리영화소년 19.09.12. 478
643349 올해 극장에서 본 가장 머리아팠던 영화(혐 주의) [14] file 크리스피크림도넛 19.09.12. 2938
643348 혹시 타란티노 감독 신작 원스어폰어타임인할리우드 보신 분... [2] 프레디줼 19.09.12. 677
643347 벌새 54,187 관객수 우리집 44,432 관객수를 돌파 하였습니다. [22] 소울메이트 19.09.12. 840
643346 [존윅3] 감독, [4편 복귀를 말하기는 이르다/좋은 캐릭터가 ... [12] file 이나영인자기 19.09.12. 1830
643345 [퍼펙트맨] 현장 스틸 file Roopretelcham 19.09.12. 416
643344 100일 동안... 봤습니다 [15] file Twice 19.09.12. 1641
검색

스킨 기본정보

colorize02 board (rawdell)
2017-03-02
colorize02 게시판

사용자 정의

1. 게시판 기본 설정

게시판 타이틀 하단에 출력 됩니다.

일반 게시판, 리스트 게시판, 갤러리 게시판에만 해당

2. 글 목록

기본 게시판, 일반 게시판,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3. 갤러리 설정

4. 글 읽기 화면

기본 10명 (11명 일 경우, XXXXX 외 1명으로 표시)

5. 댓글 설정

일정 수 이상의 추천을 받은 댓글에 표시를 합니다.

6. 글 쓰기 화면 설정

글 쓰기 폼에 미리 입력해 놓을 문구를 설정합니다.

7. 사용자 커스텀

글 쓰기 폼에 미리 입력해 놓을 문구를 설정합니다.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