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스트림무비

로그인 해주세요.

조커...북미 첫 상영 이후 올라오는 평들 보고 있자니...

 

 

베니스 영화제에서의 유럽쪽 평론가들의 평하고

 

북미 평론가들의 평하고 너무도 눈에 띄게 달라서 의아할 수준입니다.

 

북미 평론가들이 지금 대개 영화 조커가 주는 위험성 등등에 대해 언급하면서 혹평을 해대는데...

 

읽다가 좀 짜증이 많이 나던건...

 

방금전에 로튼에 올라온 벌쳐 매거진의 데이빗 에델스타인 이 사람은 조커 평론의 서두에서부터 베니스 영화제를 돌려 까는듯한

 

말을 하더니 글 중반엔 평을 쓰는데 무슨 다른 평론가(스테파니 재커렉)의 얘기를 끌어오면서 거기에 동의한다느니 뭐니 하면서

 

...뭐하자는 짓인지. 영화 하나 깔려고 무슨 팀 태그 매치 하시나.

 

(제가 만약 저명한 평론가라면 오롯이 나의 생각에서 우러나온 표현과 나의 감상, 나의 이야기만 할텐데 말이죠.

 

저는 제가 감상한 어떤 영화의 나만의 평론을 쓰고 있는 와중에 다른 사람의 얘길 꺼내면서 동의하느니 뭐니 하는건 적어도 제 선에선

 

참으로 자존심 상하고 부끄러운 일일 것입니다. 적어도 저 자신은 말이죠.)

 

아무튼 로튼토마토는 북미 평론가들의 평론하는 모양새를 보고 있자니 이거 이러다가 썩토 될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메타크리틱은 말할 것도 없구요.

 

뭐 로튼토마토나 메타크리틱이 영화의 진리나 바이블도 아니니 신경쓸건 아니지만

 

영화 조커와 관련해서 확연히 보이는 이 평론들의 흐름을 보니 뭐랄까 참 웃길 따름입니다.

 

영화는 영화로서만 보는게 맞는거 아닌지. 평들을 보아하니 그만큼 조커라는 영화가 강렬하다는 반증이겠지만요.

좋아요 글쎄요 스팸차단 중복글 신고
2 0 0 0 0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댓글
11
notice
글을 읽고 댓글을 달지않으면, 포인트가 깎여나갑니다.
닭한마리
1등 닭한마리

주변에 말해보니 전부 영화는 영화로 봐야지..라고 하더라고요.

미국 평론가들 사이에서 상당히 논란이 심해지고 있군요.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01:56
2019.09.12.
글쓴이
¨Gentleman¨ Graham 닭한마리

데이비드 에델스타인은 글 마지막에 하는 말이... (해석이 틀렸을 수도 있습니다. 혹시 실력자분 있으시면 고쳐주시길 부탁드립니다.)

I’m not arguing that Joker will inspire killings (it might, but so might a lot of other things) — only that it panders to selfish, small-minded feelings of resentment and as such is profoundly boring. It’s a one-joke movie.
나는 조커라는 영화가 살인을 조장할 것이라 주장하는게 아닌 (그럴 수도 있다, 하지만 다른 많은 것들에 영향을 끼칠 수는 있을 것)
이기적이고 옹졸한 분노의 감정에 영합하는 영화라는 것이며, 그런건 엄청 지루하다는 것이다. 조커는 하나의 우스운 영화에 지나지 않는다.

 

 

(출처: https://www.vulture.com/2019/09/joker-2019-movie-review.html)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02:11
2019.09.12.
llody

조커가 너무 위험해서 평점을 줄수없다 이런 평도 있는데 이해가 안되요. 자기들이 무슨 사회학자들도 아니고 영화를 보고 평가하는 직업을 가진 사람은데 그런 평점은 비겁하다고 생각해요.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05:33
2019.09.12.
심인
심인

각종 대형 사건이 실제로 꽤 빈번히 일어나서 영화 속 상황이 남일이 아니고 현실에 가깝게 느껴진다면요...

그러면 좀 더 위협적으로 받아들일수밖에 없지 않을까요.

 

영화를 보지 못해 구체적으로 어떤 폭력 묘사가 되어 있는지 몰라서 그냥 짐작만 해봤습니다.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07:59
2019.09.12.
쇼호러

유럽에선 제 현실이 아니니 예술로만 볼 수 있었겠지만, 현 사회문제에 영향을 끼칠만한 현실 문제로 인식하는 자국인들은 당연히 평가가 다를 수 밖에 없겠죠.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08:19
2019.09.12.
배달통

북미평론가들대로라면 잔잔한 드라마 영화는 무조건 평을 좋게 주겠네요

사회공감을 넘어 세계평화에 이바지할테니 ㅡ ㅡ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09:14
2019.09.12.
신경좀끄셔
신경좀끄셔

폭력성이 짙은 영화라면 모방범죄에 대한 우려나 또는 노골적인 묘사의 불쾌감에 평이 안좋을수도 있죠

국가마다 이를 받아들이는 정서가 다를수도 있구요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09:31
2019.09.12.
차태식

최근 요 몇년간 이런 논란의 중심에 섰던 영화가 있었는지 모르겠지만 나중에 이 영화는 영화학도들에게 반드시 공부하고 참고해야할 걸작이 될꺼라고 믿습니다. 

마치 아직도 전함 포템킨이나 스탠리 큐브릭의 영화들이 회자되고 학문 연구에 참고되는것처럼 말이죠.

다 제쳐두고 얼른 상상 그 이상의 전율을 느껴보고 싶네요.^^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11:51
2019.09.12.
뇨롱
뇨롱

많이 안좋네요...실제 사회에 어떤 영향을 줄지는 모르겠지만 영화는 영화로만 봤으면...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12:08
2019.09.12.
로그인 후 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취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스튜디오 지브리 (Studio Ghibli)』 영화 중 최고는? [15] newfile Tarantinoesque 59분 전 484
best 씨네마 포 에서 구매 한 굿즈 들 [5] newfile 삼대독자 1시간 전 772
best 각 나라별 2019 아카데미 국제 장편영화상 출품 신청 영화(... [9] new 에이드리언 2시간 전 1268
best 작은영화관이라고 들어보셨나요?! [18] newfile 주땡 2시간 전 1323
best 오늘 톰하디의 생일입니다!!! [14] newfile 김하디 3시간 전 677
best [조커] 국내판 새 포스터 [11] newfile (´・ω・`) 3시간 전 2241
best 익무 리뉴얼 게시판 테스트 해주세요 [39] new 다크맨 4시간 전 1613
best [본드 25] 므흣 장면 [23] newfile Roopretelcham 4시간 전 3608
best 『해리포터 (Harry Potter)』 시리즈 영화 중 최고는? [32] newfile Tarantinoesque 4시간 전 1493
best 오늘도 즐거운 호러패밀리. [12] newfile 사다코언니 5시간 전 830
best 9월 14일 토요일 추석특선영화 시청률 1위는? [11] new friend93 5시간 전 1792
best [엔드게임] 로다쥬와 여성 어벤저스들 건배 비하인드 영상 [7] newfile JL 5시간 전 6533
best [벌새] 7만 돌파 (이번 역시! 참신한 축하 셀카) [24] newfile Roopretelcham 5시간 전 1703
best '유열의 음악앨범' 정지우 감독 인터뷰 [18] updatefile 익스트림무비 19.09.14. 4514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850] update 다크맨 18.06.19. 239559
643299 백석은 여전히 전단지 중복 배치가 심하네요 [2] 홀리저스 19.09.12. 604
643298 [미녀삼총사(리부트)] 내일, 뮤직비디오 함께 사운드트랙 공... [4] file 크리처도마 19.09.12. 850
643297 에드가 라이트의 [카메라를 멈추면 안돼] 평 [15] file JL 19.09.12. 3095
643296 (수정) [미드웨이] 새 예고편, 엔터테인먼트 투나잇에서 조... [2] file 크리처도마 19.09.12. 478
643295 [라스트 크리스마스] 새 예고편, 오늘 중 공개될 예정! [3] 크리처도마 19.09.12. 366
643294 매덕스, [아버지 브래드 피트와 무슨 일이 있었는지 알지 못... [3] file 이나영인자기 19.09.12. 3937
643293 [샹치] 감독 - 양조위는 만다린 통해 아시아에 대한 편견을 ... [12] file JL 19.09.12. 2913
643292 프레디 하이모어 주연 [굿 닥터] 시즌3 예고편 이나영인자기 19.09.12. 322
643291 알렉산더 스카스가드, 스티븐 킹 원작 TV시리즈 [더 스탠드]... [6] file 이나영인자기 19.09.12. 1278
643290 제임스 카메론의 <엔드게임> 1위에 대한 반응: 안도 [26] file 미션시바견 19.09.12. 2760
643289 토니의 마크 85 아머의 원래 용도 [1] file JL 19.09.12. 1365
643288 [조커] 감독 - 3개월간 호아킨 피닉스집으로 가서 설득하여 ... [9] file JL 19.09.12. 2915
643287 루소 감독 - 실버 서퍼/판포나 대규모 우주 영화 할수있다면... [4] file JL 19.09.12. 1557
643286 헨리 카빌 [위쳐] 12/17 넷플릭스 공개 [2] file JL 19.09.12. 2230
643285 추석이라 시간도 많은데 볼영화는 없네요 [7] 치카리 19.09.12. 843
조커...북미 첫 상영 이후 올라오는 평들 보고 있자니... [11] ¨Gentleman¨ Graham 19.09.12. 4629
643283 멀티플렉스 중 어디를 선호하시나요? [51] 아평 19.09.12. 2158
643282 [유열의 음악앨범] GV때 질문 정말 많았어요 [10] file 토미미 19.09.12. 1421
643281 타짜보고왓숩니다 [2] 영찔이 19.09.12. 1138
643280 타짜 : 원 아니고 짭 [2] 톰하듸 19.09.12. 1632
643279 보리스 칼로프가 이런 영화에도 나왔군요 [1] file spacekitty 19.09.12. 360
643278 추석에 가족끼리 볼 만한 외화 좀 추천해주세요~~ [4] 아믈랭 19.09.12. 343
643277 [비뚤어진집] 배우들 외모가 좋아요 [1] 토미미 19.09.12. 649
643276 [틴스피릿] 포토티켓 나눔 인증 (MW님 나눔) [1] file 놀란 19.09.12. 304
643275 타짜3_원아이드잭 이분때문에 다시 보고 싶네요 [7] file 인사팀장 19.09.12. 3042
643274 포토티켓 수정 부탁드립니다...! [2] file INSSASSA 19.09.12. 584
643273 [나쁜 녀석들 더 무비 ] 덜 다크해도 가벼운 액션 오락영화... file 팝콘조아 19.09.12. 512
643272 날씨의 아이 배급에서 메가박스 플러스엠이 빠졌다면 [2] 박엔스터 19.09.12. 1267
643271 타짜 , 힘을내요 미스터리 무대인사 file 글동이 19.09.12. 831
643270 저는 CGV 자정 관객수 2부 리그(?)를 가져와봤어요 [8] file waterfall 19.09.12. 1341
643269 피규어 컬렉션! [6] file spacekitty 19.09.12. 803
643268 추석 3인방 12일 CGV 자정 관객수 [9] file rbb 19.09.12. 1801
643267 CJ는 올해 크게 망한게 없는 해네요 [20] skypco 19.09.12. 3430
643266 MCU속 캡틴 아메리카 변천사.jpg [1] file JL 19.09.12. 1718
643265 영화관 3사 어플 한국영화 3개 평점 [4] skypco 19.09.12. 1902
검색

스킨 기본정보

colorize02 board (rawdell)
2017-03-02
colorize02 게시판

사용자 정의

1. 게시판 기본 설정

게시판 타이틀 하단에 출력 됩니다.

일반 게시판, 리스트 게시판, 갤러리 게시판에만 해당

2. 글 목록

기본 게시판, 일반 게시판,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3. 갤러리 설정

4. 글 읽기 화면

기본 10명 (11명 일 경우, XXXXX 외 1명으로 표시)

5. 댓글 설정

일정 수 이상의 추천을 받은 댓글에 표시를 합니다.

6. 글 쓰기 화면 설정

글 쓰기 폼에 미리 입력해 놓을 문구를 설정합니다.

7. 사용자 커스텀

글 쓰기 폼에 미리 입력해 놓을 문구를 설정합니다.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