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스트림무비

로그인 해주세요.
rbb

[날씨의 아이] 국내 개봉일 확정 (+ 영화사 미디어캐슬, 배급마케팅사, 스태프 측 공식 입장 전문)

https://n.news.naver.com/entertain/movie/article/609/0000169522

 

영화 '날씨의 아이'(2019) 개봉에 부쳐

 

안녕하세요, 영화 '너의 이름은.'을 연출한 신카이 마코토 감독의 신작 '날씨의 아이'의 개봉을 준비하고 있는 영화사 미디어캐슬과 배급마케팅사, 그리고 스태프 일동입니다.

 

여러 언론 매체와 영화 업계 내에서 본 작품의 개봉일과 관련하여 많은문의를 하셨고 저희 역시 어떠한 형태로든 답변을 드리는 것이 필요하다고 판단하였습니다.

 

이에 본 영화의 개봉일이 10월 30일로 확정되었음을 알리며, 동시에 아래 내용으로 저희의 입장을 말씀드리고자 합니다.

 

최근 일본 아베 정부는 강제징용 배상에 대한 대법원의 판결을 문제 삼아 우리나라에 대해 수출을 규제하고, 이를 실행하기 위해 화이트리스트 제외라는 경제제재를 가했습니다.

 

이로 인해 자연스럽게 자발적 참여에 의한 시민운동으로써 일본 여행, 일본 소비재와 관련한 구매 자제의 분위기가 확산되었고, 문화 콘텐츠 업계에서도 이 문제를 민감하게 받아들이고 있습니다. 실제로 몇몇 일본 관련 작품이나 프랜차이즈 영화의 개봉, 공개 시기가 무기한 연기 또는 잠정 보류되기도 하였습니다.

 

올해 주요 외화 작품으로 언급되던 신카이 마코토 감독의 신작 '날씨의 아이'에도 관련된 이목이 쏠렸습니다.

 

올봄부터 10월 초 개봉을 목표로 하고 꾸준히 준비를 해오던 저희는 이러한 시국의 국민적 정서에 대해 동감하면서 조심스러운 입장과 걱정을 안아야 했고, 기본적인 마케팅도 중지한 채 상황을 지켜보았습니다.

 

국민적 정서와 사회적 분위기에 대한 존중을 해야 한다는 생각과 더불어, 무작정 개봉만 연기하는 결정 또한 책임 없는 행동이라는 생각이 공존하는 시간이었습니다. 마케팅과 홍보는 계속해서 움직일 수 없었고, 개봉일에 대한 결정은 고민에 고민을 더해만 갔습니다.

 

하지만 약속한 시기가 점점 다가오는 시점에서 저희는 결정을 내려야만 했고 수많은 고심 끝에 최대한 약속을 지키는 것으로 의견이 모아졌습니다. 그렇게 애초 계획에서 한 달 가량 늦춘 10월 30일을 개봉일로 결정하게 되었습니다. 지금 이 순간에도 여전히 저희는 이 선택이 최선인 지에 대한 확신이 없습니다.

 

처음 약속한 날짜를 지키지 못한 것에 본 영화를 기다린 팬들과 관객분들에게 송구한 마음을 전합니다. 동시에 무기한 연기나 잠정보류가 아닌 연내 개봉이라는 선택이 각 시민사회에서 벌이고 있는 캠페인과 사회적 분위기에 부합되지 않을 수 있다는 우려를 가진 많은 분들에게도 고개 숙여 송구함을 전합니다.

 

저희는 콘텐츠를 유통함으로써 회사를 유지할 수 있고, 각 콘텐츠의 계획에 따라 당장의 사업이 크게 좌우될 수 있는 상황에 놓여있습니다. 그 상황은 예측 불가능했던 지금의 사회적 분위기에서도 결국 어떤 결정을 내려야만 하는 현실로 다가왔습니다.

 

부디 일상과 직업의 업무로서 콘텐츠를 알리고 관객들과 소통함으로써 사업을 유지할 수 있는 저희의 입장을 조금이나마 너그럽게 봐 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저희는 단지, 신카이 마코토 감독의 새로운 세계가 그려진 영화 '날씨의 아이'가 젊은 청춘을 위로하고, 관객들에게 잊지 못할 감동을 선사하고자 하는 창작자 본연의 마음으로만 전해지기를 바라고 있습니다.

 

이 영화를 선택하는 것도, 이 영화를 선택하지 않는 것도 모두 존중받아야 한다고 겸허히 생각하고 있습니다. ‘콘텐츠를 콘텐츠로만 소비해 달라’는 주장도 감히 하지 않겠습니다. 이 영화가 지금의 사회상에 비추어 볼 때, 조금이라도 불편하게 느껴지신다면 얼마든지 질책해 주십시오.

 

다만, 이 영화를 보시고 시대를 살아가는 우리 청춘들에 대한 애정과 관심, 그리고 사랑에 대한 한 창작자의 예술세계가 먼저 떠오른다면 그 이야기를 조금만 나누어 주십시오.

 

결과를 떠나 이 영화가 현 시국의 어떤 화두로 각인되기를 바라지 않습니다. 절대적인 반대가 두렵고 걱정되는 만큼 누군가로부터 특별한 지지를 기대하지 않습니다. 또한, 저희의 이러한 입장이 모두에게 이해받을 수 있다는 생각도 하지 않습니다.

 

그저 저희의 이러한 어쩔 수 없었던 직업적 선택에 대해 약간이라도 불편하실 모든 분들에게 최소한의 양해를 구하고 싶었습니다.

 

감사합니다.

 

2019년 9월 11일,

 

영화사 미디어캐슬 과 '날씨의 아이' 배급마케팅 스태프 일동 올림

 

-

10월 30일 확정입니다.

좋아요 글쎄요 스팸차단 중복글 신고
21 0 0 0 0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댓글
35
notice
글을 읽고 댓글을 달지않으면, 포인트가 깎여나갑니다.
1등 PS4™

터미네이터 떄문에 imax 상영은 어떻게 될지..궁금하군요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13:34
2019.09.11.
Supervicon
Supervicon

아이맥스 개봉 없을것 같네요 나중에 재개봉이나 기획전으로 해줄듯 합니다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13:55
2019.09.11.
TOTTENHAM
TOTTENHAM

음...진짜 사안이 사안이지만 관련업종 관계자분들도 걱정이많으셨나보네요ㅜㅜ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13:57
2019.09.11.
Renée
Renée

개봉을 아예 안 할 수도 없고... 민감한 문제라 고민 많이 했을 것 같아요. 이런저런 생각이 들게 하는 글이네요. 조용히 응원합니다.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13:58
2019.09.11.
샤프펜슬
샤프펜슬

이후 ‘온다’, ‘너와 파도를 탈 수 있다면’ 개봉일정도 확정되기를 부디 바랍니다.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14:17
2019.09.11.
가니
가니

네이버뉴스 댓글에 반응이 살벌하네요...ㄷㄷ ㅠㅠ

IMAX로 꼭 보고 싶은데 ㅠㅠ 가망이없으려나요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14:51
2019.09.11.
nono
nono

글만 봐도 굉장히 고심 많이 한 티가 나네요 ㅠㅠ 그래도 개봉일 확정되서 다행입니다!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17:47
2019.09.11.
소울니
소울니

아맥개봉은 힘들지 싶네요...ㅠㅠ 나중에 기획전이라도 꼭 해주기를.... 아베 개객기...ㅠ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18:33
2019.09.11.
콘택트
콘택트

입장은 알겠지만, 과연 대중은 어떤 선택을 할지 장담할 수 없네요.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14:21
2019.09.12.
2작사
2작사

글 정말 잘 썼네요... 배급사 입장에선 최선의 선택이었다고 생각합니다. 물론 그에 대한 흥행성적은 온전히 본인들이 감당해야할 몫이겠지만요 ㅠㅠㅠ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16:06
2019.09.12.
로그인 후 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취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스튜디오 지브리 (Studio Ghibli)』 영화 중 최고는? [15] newfile Tarantinoesque 1시간 전 498
best 씨네마 포 에서 구매 한 굿즈 들 [5] newfile 삼대독자 1시간 전 789
best 각 나라별 2019 아카데미 국제 장편영화상 출품 신청 영화(... [9] new 에이드리언 2시간 전 1284
best 작은영화관이라고 들어보셨나요?! [18] newfile 주땡 2시간 전 1343
best 오늘 톰하디의 생일입니다!!! [14] newfile 김하디 3시간 전 677
best [조커] 국내판 새 포스터 [11] newfile (´・ω・`) 3시간 전 2249
best 익무 리뉴얼 게시판 테스트 해주세요 [39] new 다크맨 4시간 전 1617
best [본드 25] 므흣 장면 [23] newfile Roopretelcham 4시간 전 3618
best 『해리포터 (Harry Potter)』 시리즈 영화 중 최고는? [32] newfile Tarantinoesque 4시간 전 1496
best 오늘도 즐거운 호러패밀리. [12] newfile 사다코언니 5시간 전 833
best 9월 14일 토요일 추석특선영화 시청률 1위는? [11] new friend93 5시간 전 1794
best [엔드게임] 로다쥬와 여성 어벤저스들 건배 비하인드 영상 [7] newfile JL 5시간 전 6607
best [벌새] 7만 돌파 (이번 역시! 참신한 축하 셀카) [24] newfile Roopretelcham 6시간 전 1703
best '유열의 음악앨범' 정지우 감독 인터뷰 [18] updatefile 익스트림무비 19.09.14. 4518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850] update 다크맨 18.06.19. 239559
643090 <엑시트> 900만 관객 돌파 감사 댄스 영상 [11] 라온제나 19.09.11. 1733
643089 벌새 아트나인 테이프패키지 1분내 매진 [6] 유마경 19.09.11. 1000
643088 원데이프리패스 사용시 팀헛슨 19.09.11. 357
643087 나쁜녀석들 더무비 후기 [7] file 삼대독자 19.09.11. 2400
643086 요즘 시사회는 그림의떡이네요 ㅋㅋㅋ [1] 버츠비립 19.09.11. 642
643085 크리스찬 베일 - [조커] 빨리 보고싶다..호아킨은 최고배우 [15] file JL 19.09.11. 3754
643084 그것 두번째 이야기 보러왔습니다~(나도밤나무님 나눔) file 오징징 19.09.11. 144
[날씨의 아이] 국내 개봉일 확정 (+ 영화사 미디어캐슬, 배... [35] rbb 19.09.11. 4202
643082 타짜 : 원 아이드 잭 보고 나왔어요~ (노스포) [1] leodip19 19.09.11. 2026
643081 타짜 보면서 뭔가 타짜+도둑들이라 생각했는데 file 빛나 19.09.11. 1420
643080 [와인스타인] 모모 프리미어 상영회 안내 file Yolo 19.09.11. 274
643079 [우리집] 엽서 증정 이벤트 [3] file Yolo 19.09.11. 775
643078 부국제 초청 넷플릭스 영화 [결혼 이야기] [두 교황] 국내 ... [4] file jimmani 19.09.11. 1860
643077 북미평론지 조커평가모음(삭제했어요~) [13] 클로에 19.09.11. 2145
643076 [2019년 추석 TV 영화 편성표] [3] 흐린날씨 19.09.11. 1537
643075 NEW 버틸수 있을까요? [11] 룡호충 19.09.11. 3611
643074 [씨네큐브] 특가상영 및 경품 증정 이벤트 [5] file 마리아노 19.09.11. 928
643073 알리시아 비칸더 바벨운동짤 [2] file NeoSun 19.09.11. 970
643072 그것2 조금 불편한점(약스포) [5] 갇김치 19.09.11. 1196
643071 [블라인드멜로디] 어제 드디어 보고왔습니다. [4] 라니라니 19.09.11. 394
643070 타짜 원아이드잭이요 타짜2 안 보고 보면 안될까요? [15] LuciteTokki 19.09.11. 1329
643069 [오늘의 발리우드] 《블라인드 멜로디》 전국 시간표 (9월 1... [11] file raSpberRy 19.09.11. 564
643068 매트릭스처럼 이 작품도 20주년 재개봉 했으면.. [5] file 옵티머스프라임 19.09.11. 1077
643067 자끄 드미 특별전, 추석 연휴 확대 상영 [2] file Roopretelcham 19.09.11. 761
643066 [애드 아스트라]브래드 피트와 함께 하는 고독한 우주여행 [9] file 인생은아름다워 19.09.11. 645
643065 [100일동안 100가지로 100퍼센트 행복찾기] 1주차 상영관 안내 [2] file Roopretelcham 19.09.11. 516
643064 앳 퍼스트 라이트 이 영화 왠지.. [1] file 소넷89 19.09.11. 391
643063 71회 칸영화제 주목할만한 시선 대상작 [경계선] 국내 메인 ... [6] file 머핀 19.09.11. 2067
643062 양자물리학 시사회 후기 (온새미로님 나눔) [1] 우미노 19.09.11. 511
643061 [타짜] 쿠키있습니다(스포) [4] 투덜이스머프 19.09.11. 1475
643060 [포드 V 페라리] 개봉 일정 연기 [15] file rbb 19.09.11. 1572
643059 마동석 '나쁜녀석들' 홍보 [2] file NeoSun 19.09.11. 1094
643058 모영화감독 처음본 여성에게 자러가자 성추행 수사중 [8] file 푸루스 19.09.11. 3109
643057 [TV 카테고리] 또 조작하는 MNET file 푸루스 19.09.11. 1144
643056 [단독]아놀드 슈왈제네거, 4년만에 내한 확정…21일 입국→1박... [22] file (´・ω・`) 19.09.11. 3786
검색

스킨 기본정보

colorize02 board (rawdell)
2017-03-02
colorize02 게시판

사용자 정의

1. 게시판 기본 설정

게시판 타이틀 하단에 출력 됩니다.

일반 게시판, 리스트 게시판, 갤러리 게시판에만 해당

2. 글 목록

기본 게시판, 일반 게시판,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3. 갤러리 설정

4. 글 읽기 화면

기본 10명 (11명 일 경우, XXXXX 외 1명으로 표시)

5. 댓글 설정

일정 수 이상의 추천을 받은 댓글에 표시를 합니다.

6. 글 쓰기 화면 설정

글 쓰기 폼에 미리 입력해 놓을 문구를 설정합니다.

7. 사용자 커스텀

글 쓰기 폼에 미리 입력해 놓을 문구를 설정합니다.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