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롱샷] 딱 내 스타일의 로맨틱 코미디(환자 님 나눔)

어제 환자 님 나눔으로 롱샷 시사회를 보고 왔습니다. 

황석희 번역가님 GV까지 있어서 너무 즐겁고 좋은 시간이었어요. 

멋진 나눔해주신 환자 님, 미리 티켓 수령해주신 타비 님께 감사 드립니다. 

 

롱샷은 어린 시절 이웃집 유모와 아이로 만났던 연상녀 연상남이 나이를 든 후 재회를 하며 벌어지는 로코예요. 

여성은 미국 국무장관으로 차기 대통령을 노리고, 남성은 거침없는 칼럼니스트로 불의를 못 참는 외곬수죠. 

 

마침 둘이 만난 시점에 대선을 향한 프로젝트를 시작하며 연설 원고를 쓸 사람이 필요했던 여자는 

남자를 연설문 비서관으로 채용하고 함께 세계 방방곡곡을 다니며 프로젝트 성공을 위해 애씁니다. 

물론 그 사이에 웃픈 로맨스도 진행이 돼죠. 

 

글로 묘사하니 심심한 느낌인데, 그 면면을 보면 요절복통할 코미디예요. 

감독은 웜바디스를 연출한 사람이고, 남자는 얼굴만 봐도 웃긴 세스 로건, 여자는 망가짐을 두려워하지 않는 샤를리즈 테론이거든요.

 

영화를 좀 가려보는 타입인데, 이상하게 마음이 가고 엉망이어도 마냥 좋은 영화들이 있어요. 

정신 놓고 웃다 보면 스트레스가 풀려서 우울하거나 힘든 날 떠올리기만 해도 유쾌해지는 영화들이요.

저한테는 쥬랜더와 피너츠송이라는 영화가 그런데, 롱샷도 이 완소 리스트에 이름을 올렸습니다. 

완전 웃겨요, 너무 재밌어요!!!

 

물론 취향 및 연령대에 따라 호불호는 갈릴 것 같습니다.

90년대 향수를 바탕으로 하고 있기에 프렌즈의 피비, 보이즈투맨, 귀여운 여인 등 

다양한 그 시절 레퍼런스를 잘 모르면 재미가 반감될 수도 있어요. 

 

더불어서 미국식 유머와 최근의 페미니즘 관련 텍스트도 많아서, 

미국의 정치 상황, 트럼프와 폭스(로 대변되는 루퍼트 머독과 그의 미디어 왕국)

성 반전된 유머들을 깨알같이 읽고 즐길수록  재미가 더할 작품입니다. 

(나름대로 미국 유머나 문화를 많이 알고 즐긴다고 생각해도 낯선 이름이나 유머들이 있더라고요 ㅎㅎ) 

그렇다고 마냥 몰아치기 보다는 환경이나 정치, 종교 등 고정된 신념에 대한 의문과 상대성에 대한 포용을 재미있게 말해주기도 합니다. 

 

황석희 번역가님과의 GV도 정말 알찼어요.

극 중 세스 로건의 시그니처 복장으로 입고 오셔서(미국에서 온 오리지널 굿즈래요!!!) 등장부터 강렬했습니다.  

롱샷-이라는 제목이 저는 촬영과 관련된 용어인가? 했는데 '오르지 못할 나무' 정도의 관용어라고 하더라고요. 

그리고 이 영화의 각본을 쓴 사람들이 바로 더 포스트와 애니메이션 사우스 파크의 각본가들이라는 걸 듣고 

약빤 유머+젠더 유머가 잘 어우러진 동력을 알게 되었네요 ㅎㅎ

 

더불어 웜바디스로 영화 번역을 시작하며 커리어를 쌓았기에 더욱 이 감독과 작품이 애착이 간다는 말씀도 해주셨어요. 

수입사에서 15세 관람가 심의를 걱정하면서도 뉘앙스를 살려 욕설을 자막에 살린 것도 감사했다고요.

 

 

제가 워낙 좋아하는 장르에 배우, 스토리, 거기에 옛 추억의 노래까지 어우러져서 내내 씐나게 보고 왔습니다. 

기회가 되면 보고 또 보고 싶어요. 

무엇보다 샤를리즈 테론이... 와, 진짜 뭐 먹으면 저러나 싶게 예뻐요. 

망가져도 아름답고 우아해요!

세스 로건도 그다지 관심 있는 배우는 아니었는데 어느 순간 핸섬해 보이고 ㅋㅋㅋ

 

저 이 영화 너무 좋아요. 

포스터 봤을 때 이미 마음이 갔지만, 보고 나니 또 보고 싶네요. 

남은 시사회 이벤트 몽땅 신청할 예정입니다. 

 

로맨틱 코미디 좋아하는 분들, 

특히나 90년대의 문화를 좋아하는 분들에게 적극 추천 드려요! 

라이언 킹 보고 그 담주엔 롱샷 봅시다!!! 

롱샷 만세! 

 

 

 

유쾌상쾌한 영화 미리 볼 수 있는 기회 주신 환자 님, 다시 한 번 감사드립니다!!! 

 

KakaoTalk_20190621_134223736.jpg

 

 

추천인 4

  • 타비
    타비
  • 셋져
    셋져
  • 유브갓메일
    유브갓메일
  • 애플민트T
    애플민트T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10

댓글을 많이 달아야 레벨업을 할수 있어요~!!
profile image
하비에르 작성자 2019.06.21. 14:15
유브갓메일
추천! 추천! 기분 안 좋은 날 보면 더 좋을 듯요 ㅎㅎ
댓글
profile image
2등 셋져 2019.06.21. 14:31

지금 보면 세스 로건의 복장이나 인상착의도 영화상 철저히 계산되었다는 것을 느낄 수 있어요.

특히 특정 신에서 보면 정말로 감탄하게 되더라구요.

댓글
profile image
하비에르 작성자 2019.06.21. 17:09
셋져

세스 로건의 후줄근한 복고룩 보는 맛도 있었네요 ㅎㅎ 전통의상도 빵빵 터졌어요 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3등 타비 2019.06.21. 16:52

저두 신이 났던.. 1인이요 ㅎㅎ

담주 시사회 꼭 당첨되어서 또 보러가요ㅎ

어제 즐거웠습니당 

댓글
profile image
하비에르 작성자 2019.06.21. 17:10
타비

정말 씐나서 봤네요! 취향 맞는 분과 함께 봐서 더 즐거웠어요 ㅎㅎ 고맙습니다! n차 꼭꼭!

댓글
profile image
타비 2019.06.27. 23:40
하비에르

하비에르님 이번주 시사 보셨어요? 

전 오늘 3회차 했어요 ㅎㅎㅎㅎㅎㅎㅎ

담주에도 가고싶지만... 그땐 한국에 없어서..또르르륵 

또 봐서 신나서 댓글 달고 가요 ㅎㅎㅎ

댓글
profile image
하비에르 작성자 2019.06.28. 20:21
타비

아이코 이제야 댓글 봤네요! 전 아직 2차 전이요ㅠㅠ 익무 단관 노려봅니다 ㅋㅋㅋㅋㅋㅋ 타비 님 많이 부지런하고 바쁘신 분!!! 댓글 보니 저도 영화 생각나 기분 좋아지네요 ㅎㅎ 얼른 2차 해야지!!! 외쿡 잘 다녀오세요! 

댓글
profile image
Antigone 2019.06.22. 23:47

다음 시사회 같이해요~ 예전추억을 돋게하는 음악이 참 좋앗는데 ㅎ

댓글
profile image
하비에르 작성자 2019.06.23. 00:25
Antigone

응모는 해뒀는데 영 소식이 없네요 ㅎㅎ ㅠ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전주국제영화제 1일차 관람후기 21 굥필름 6시간 전00:23 1394
best 5월 28일 박스오피스 8 rbb 7시간 전00:00 1217
best 영화 '기생충'의 CG 24 카르마 7시간 전23:54 1895
best 사라진 시간 신규 스틸컷들 7 moviework 7시간 전23:50 686
best 2020년 5월 다섯째 주(27, 28, 29일) 개봉작 12편, 멀티플렉스 3사 기... 10 박엔스터 7시간 전23:36 1113
best 아마존 프라임 - 6월 업데이트 예정 작품 리스트 5 Cookie 7시간 전23:33 929
best [JIFF] '홀아비의 탱고와 뒤틀린 거울' 후기 14 수수스스 7시간 전23:11 650
best <초미의 관심사> 심상치 않더니 예사롭지 않군요 16 KimMin 8시간 전22:56 2107
best 대륙의상 입은 아이유 13 NeoSun 8시간 전22:48 2404
best 강원도 리조트에 특이한 상영관이 오픈하네요 8 한스딤머 8시간 전22:15 1137
best 전주영화제 ‘와일드 구스 레이크’ 온라인 상영본에 워터마크 노출 24 샤프펜슬 9시간 전21:40 2214
best cgv도 띄어앉기 방식이 바뀌나봐요? 21 하루연어 9시간 전21:14 3689
best 은근 많은 마고 로비 닮은 배우들 34 LifeonMars 10시간 전20:53 2596
best 익무분들이 생각하는 끝내주는 클라이막스를 가진 영화는 무엇인가요? 65 케일라 10시간 전20:48 1725
best 조진웅 주연 '사라진 시간' 메인 예고편 공개 16 무비런 10시간 전20:04 2097
best 감독 비주얼 중 최상위 중 한 분이라 생각하는 감독 ~ 25 옵티머스프라임 11시간 전19:44 3467
best [그집] CGV 에그 지수 12 rbb 11시간 전19:43 1256
best ‘사운즈 한남 오르페오’ 가는 길 16 KimMin 11시간 전19:33 1405
best CGV 이벤트 최고의 흑역사 61 한스딤머 11시간 전19:21 4295
best 씨네Q 신도림 <색, 계> <연인> 재개봉 17 백택 11시간 전19:09 1602
best 넷플릭스 종료 예정작 11 은은이가 11시간 전19:08 2345
best 웨스 앤더슨 감독 [프렌치 디스패치], 토론토 국제 영화제 초청 13 Cookie 11시간 전19:08 1038
best 넷플릭스 영화, 드라마글 올릴 때 주의사항 43 익스트림무비 20.03.14.21:16 17480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954 다크맨 18.06.19.15:52 359104
746784
image
SONGA 48분 전06:15 231
746783
image
SONGA 54분 전06:09 104
746782
image
SONGA 1시간 전06:01 96
746781
image
조선동화상보존소 2시간 전04:54 375
746780
image
문돌이 2시간 전04:25 260
746779
image
Story 2시간 전04:20 153
746778
image
goldenbug 3시간 전03:37 370
746777
image
밍구리 3시간 전03:21 246
746776
image
오일러 3시간 전03:15 545
746775
file
귀잠이 3시간 전03:05 543
746774
image
goldenbug 4시간 전03:03 352
746773
image
NeoSun 4시간 전02:32 183
746772
image
NeoSun 4시간 전02:31 350
746771
image
NeoSun 4시간 전02:23 247
746770
image
NeoSun 5시간 전01:59 211
746769
image
바이코딘 5시간 전01:59 224
746768
image
바이코딘 5시간 전01:42 137
746767
image
고까루 5시간 전01:37 120
746766
image
허니버터췹 5시간 전01:34 604
746765
image
NeoSun 5시간 전01:33 335
746764
image
국화 5시간 전01:25 426
746763
image
캠핑삼겹살 5시간 전01:14 1719
746762
image
스티븐킴 5시간 전01:08 429
746761
image
jimmani 5시간 전01:07 256
746760
image
안녕하세여7 6시간 전00:59 142
746759
image
IMAX보단MX 6시간 전00:58 1287
746758
image
SONGA 6시간 전00:55 399
746757
image
모킹버드 6시간 전00:48 414
746756
image
공포스릴러가찐 6시간 전00:47 294
746755
image
율은사랑 6시간 전00:45 342
746754
image
바이코딘 6시간 전00:44 380
746753
image
영덬스클럽 6시간 전00:33 765
746752
image
쿨스 6시간 전00:26 268
746751
image
굥필름 6시간 전00:23 1394
746750
image
온새미로 6시간 전00:20 19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