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미묘하네 (슾 조금) 버즈오브프레이 후기 - 할리퀴이이인.... -

지극히 개인적인 후기임당

 

1. 지난 날의 수스쿼에 대한 좋지 않은 기억때문에 볼까말까 고민을 많이 했지만, 결국 봤고.. 보고 나니....  

 영화가 무슨 잘못인가.. 알면서도 당하는 내가 잘못이지 라는 생각이 듭니다. 

 함정인 걸 알면서도 보러 간 것은 마고로비의 할리퀸, 이것만으로도 충분하다는 생각이었기 때문이고, 이완맥그리거의 연기도 기대됐기 때문에 들뜬 마음으로 갔는데, 블랙마스크는 뭔가 큼직한 걸 보여줄듯 말듯 하더니 폭사해버렸고... 나머지 캐릭들은 할리퀸이 차린 밥상에 숟가락은 얹었는데, 지금에 와서는 맞고 뒹구는 악당들보다 많이 나왔다뿐이지 인상적인 매력이 없었습니다.  소매치기꼬마 대신 브루스(하이에나)가 다이아를 꿀꺽했으면 더 좋았을 것 같네요.  갈팡질팡하면서 캐릭터를 무의미하게 낭비하는 느낌입니다.  

역시 엠바고로 당일까지 묶였던 것에는 이유가 있었습니다.   

 

2. 액션씬은.. 제가 그리 깊은 지식이 없어서 조리있게 말은 못하지만. 존윅 감독이라는 수식어만으로도 기대를 했었고 좋았던 부분도 있었던 반면, 조잡스럽게? 느껴지는 부분도 있었습니다.  

 

3. 개봉 전에 혹평들을 봤었는데, 저는 원작을 접하지 않아서 비교해서 깔 것도 없고, 어떤 사상이 스며들었건 간에 잘 스며들어 재밌게 만든다면 불만없는 편이었습니다.

 그런데 이 영화는 산만한 것에 더해 그냥 재미나 긴장감으로 매료시키는게 딱히 없었습니다.  DC가 DC해버렸습니다.

재미가 없으니 몰입이 안 되고, 앞서 들었던 혹평들이 오버랩돼서 각색요소들이 편향적이고, 부자연스러럽게 여겨지기 시작하니까 

주입식 교육을 받는 느낌이었습니다. 

 

4. 초반부는 꽤 괜찮았던 것 같습니다. 그런데 이야기가 진행되면서 좀 흥미진진하다 싶으면 맥을 끊는 할리퀸의 회상? 캐릭터 부연설명이 나오는데,

다소 길어서 더 짧고 간결하게 요약할 수도 있지 않았나 싶습니다.   

회상씬이야 다른 영화에서도 많이 나오지만, 이건 이어지는 느낌이 아니라 한석봉 어머니가 가래떡 썰듯 기가막히게 끊어내는 느낌입니다.

그런데 지루해질 즘에 행복회로가 돌기 시작했는지, 이 산만하고 정신없는 전개 자체가 할리퀸의 정체성 아닌가. 이것이 진정 할리퀸무비구나 라는 생각을 했습니다.

 

5. 심의등급에 대한 의문, 스토리에 대한 의문 등등 하고 싶은 말은 더 있었지만, 생략하고 그냥 수스쿼보다 0.5 정도는 나은 것 같습니다.

수스쿼에 이어 다시 한 번 디시에게 속았습니다.  하지만 유비가 삼고초려하듯 다음에도 또 보러가겠죠......

언젠가 있을지 모를 할리퀸과의 만남은 다르길 바랍니다.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1

profile image
1등 toli 2020.02.06. 21:04
역시는 역시... DC가 DC 했군요...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45380 완전강추
image
서목양 5시간 전09:38
45379 완전강추
image
샷건맨 22시간 전16:46
45378 맘에들어
image
바다숲 1일 전23:13
45377 맘에들어
image
바다숲 1일 전23:01
45376 맘에들어
image
바다숲 1일 전17:54
45375 완전강추
image
박군93 3일 전06:35
45374 미묘하네
image
까르르마녀 3일 전05:23
45373 완전강추
image
피프 3일 전21:49
45372 맘에들어
image
테리어 3일 전16:34
45371 완전강추
image
브래드수트 4일 전14:38
45370 맘에들어
image
리얼리스트 4일 전13:52
45369 그럭저럭
image
니코라니 4일 전17:37
45368 완전강추
image
donnie 5일 전07:33
45367 그럭저럭
image
malguem 5일 전23:36
45366 완전강추
image
뎃생남 6일 전02:10
45365 맘에들어
image
박군93 6일 전21:21
45364 맘에들어
image
봉트리에 6일 전20:31
45363 그럭저럭
image
마싸 6일 전17:52
45362 그럭저럭
image
니코라니 6일 전16:59
45361 맘에들어
image
아이언보어 20.03.26.01:28
45360 맘에들어
image
마인드에이트 20.03.25.23:02
45359 돈아까워
image
박군93 20.03.25.22:27
45358 미묘하네
image
리얼리스트 20.03.25.18:36
45357 맘에들어
image
마싸 20.03.25.14:45
45356 맘에들어
image
브래드수트 20.03.25.10:48
45355 맘에들어
image
Graphic 20.03.24.22:18
45354 맘에들어
image
백택 20.03.24.16:47
45353 맘에들어
image
KCC우승 20.03.23.21:39
45352 맘에들어
image
계란여왕쥬리 20.03.23.18:56
45351 미묘하네
image
1104 20.03.23.16:26
45350 완전강추
image
무무각 20.03.23.14:09
45349 맘에들어
image
마싸 20.03.22.20:11
45348 미묘하네
image
BillEvans 20.03.22.15:11
45347 그럭저럭
image
빨간당근 20.03.21.17:25
45346 맘에들어
image
Graphic 20.03.21.00: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