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우메즈 카즈오의 세례(BAPTISM OF BLOOD, 96)

  • 마에다
  • 1





원 작 : 우메즈 카즈오
감 독 : 요시하라 켄이치
출 연 : 이마무라 리에, 아키가와 리사






한때 잘 나가던 여배우가 어느덧 나이를 먹어 중년이 되고 점차 일그러져 가는 자기모습에 실망한 나머지 젊음을 되찾고자 결국엔 자기 딸의 육체와 교환을 한다는 내용입니다. 아는 의사를 꼬드겨 예술적 재능과 미모를 겸비한 중학생 딸의 뇌와 자기의 뇌를 바꿔치려는 계획을 꾸미게 되죠. 뇌를 바꿈으로 젊음을 되찼는다.... 참으로 어처구니 없는 설정입니다. 도덕적인 문제도 문제겠지만, 무엇보다 현대의학으로는 도저히 불가능한 비현실적인 것이겠죠. 하지만 영화는 영화고 실제는 실제일뿐 일일히 이것저것 다 따지고 든다면 아마도 영화라는 걸 평생 즐길 수 가 없을껍니다.





우메즈 카즈오 선생도 출연.






그러나 정작 용서가 안되는 부분은 영화적 완성도입니다. 호러의 천국 일본이라는 빽을 업고 실로 다양한 호러물이 쏟아져 나오지만 사실 양질의 작품은 손꼽을 정도 밖에 안됩니다. 대부분 함량미달의 아류들이죠. 지금 소개하는 세례 또한 그 범주에 속합니다. 뇌 교환시술시 보여주는 특수효과의 조잡성이나 어색한 배우들의 연기, 엉성한 카메라 워크등 뭐하나 맘에 드는게 없습니다. 그나마 마지막에 등장하는 반전정도가 눈에 띈다고 할까요? 허지만 그것 역시 원작자인 우메즈 카즈오의 공이지 감독의 재능이라곤 생각할수가 없겠죠.





엄청난 포스(?)를 자랑하는 뇌 교체 기계





뛰어난 외모를 지닌 그녀이지만 세월은 피해갈수없는 법





반전은 그럭저럭 볼만하다.






최근 우메즈 카즈오를 기리는 차원에서 그의 원작들의 영화화가 붐을 이룬 가운데 그 선두격작품이라는 차원에선 나름 의의가 있긴합니다. 더불어 원작호러가 전무한 우리네 현 실정에서 보면 여러모로 부럽기만 할 뿐이구요..

두 주인공의 신체교환이라는 공통된 주제로 인해 오우삼 감독의 페이스 오프가 연상되기도 하는데 비록 쟝르는 달라도 비교, 감상해보는 것도 나쁘진 않겠군요. 작품의 질을 떠나 하나의 소제가 동서양의 시각으로 어떻게 나눠 비춰질지 궁금하지 않겠습니까? 뭐 시간낭비라고 생각되시면 안보셔도 상관은 없지만 ㅎㅎㅎㅎㅎ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삭제

"우메즈 카즈오의 세례(BAPTISM OF BLOOD, 96)"

이 게시물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1등 김정남곤잘레스게레로 2008.04.05. 16:11
왼쪽녀는 예뻐보이는데 오른쪽녀는 -_-;;
같은 여자겠죠?
가슴 조물딱거리는 사진은 왜 있을까요? 하는김에 가슴수술도 하려는건강?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46507 그럭저럭
image
크레인 12시간 전13:52
46506 완전강추
image
BillEvans 15시간 전10:38
46505 그럭저럭
image
BillEvans 16시간 전09:35
46504 완전강추
image
BillEvans 1일 전19:45
46503 맘에들어
image
김프프 1일 전16:06
46502 그럭저럭
image
donnie 1일 전13:33
46501 맘에들어
image
BillEvans 1일 전09:48
46500 완전강추
image
영화취미 2일 전00:40
46499 맘에들어
image
래담벼락 2일 전23:37
46498 그럭저럭
image
BillEvans 2일 전16:07
46497 맘에들어
image
달콤한선우 2일 전11:45
46496 완전강추
image
BillEvans 2일 전11:08
46495 맘에들어
image
BillEvans 2일 전06:56
46494 완전강추
image
BillEvans 2일 전03:09
46493 맘에들어
image
1104 3일 전00:49
46492 맘에들어
image
파아란 3일 전22:29
46491 맘에들어
image
레미제라드 3일 전22:26
46490 그럭저럭
image
Arsenal 3일 전21:32
46489 그럭저럭
image
금택 3일 전21:27
46488 그럭저럭
image
donnie 3일 전21:10
46487 그럭저럭
image
달콤한선우 3일 전17:08
46486 그럭저럭
image
사과트리 3일 전13:41
46485 미묘하네
image
braeroco 3일 전12:44
46484 맘에들어
image
파아란 3일 전12:07
46483 완전강추
image
BillEvans 3일 전12:02
46482 그럭저럭
image
의견 3일 전09:27
46481 맘에들어
image
Coming 4일 전00:02
46480 맘에들어
image
얼죽아 4일 전15:53
46479 완전강추
image
나스타샤 4일 전10:57
46478 미묘하네
image
BillEvans 4일 전10:12
46477 맘에들어
image
BillEvans 4일 전07:53
46476 맘에들어
image
얼죽아 4일 전02:04
46475 맘에들어
image
이레 5일 전00:03
46474 맘에들어
image
인생은아름다워 5일 전19:45
46473 완전강추
image
달려라부메랑 5일 전16: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