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교실 안의 야크> 하늘 바로 아래에 사는 사람들의 이야기(스포ㅇ)

IMG_20201023_223424_1.jpg

 

영화의 이야기는 사실 굉장히 단순합니다. 도시 선생님이 촌에 부임되서 겪는 이런저런 것들에 대한 이야기죠. 어찌보면 뻔한 이야기지만, '부탄'과 '루나나'라는 생소한 배경을 잘 이용해서 이 영화만의 매력을 담아냅니다.

 

부탄의 풍광은 익숙하면서도, 생소한 느낌입니다. 초목이나 숲은 익숙한데, 뒷배경엔 설산이 어마어마하게 펼쳐져 있으니 신기하더라고요. 거기에 안개도 많이 끼니 루나나가 마치 구름속 마을 같았습니다. 그리고 진짜 루나나에서 보이는 하늘이 가까워보인다는 느낌이 들어서 놀랐습니다. 부탄의 전통문화도 간접 체험해볼수 있었어요. 부탄의 국가를 들을 수 있고, 부탄 국기도 볼수 있어요. 부탄 전통 노래도 많이 나옵니다. 언덕 넘을때 치성드리는 건 한국에도 비슷하게 있는거라 신기했습니다. 그리고 무엇보다 부탄 전통의상이 너무 매력적이었습니다. 화려하면서도 수수한 매력이 있다고 해야할까요?

 

이 영화의 매력의 절반이 루나나의 풍광에 있다면, 나머지 절반은 인물들에서 나옵니다. 주인공 유겐 선생님은 초반엔 완전 막나갈 것처럼 삐딱하게 행동해서 뒷목 잡을 준비하면서 영화봤는데 웬걸.. 너무 착하고 시키면 시키는대로 다 하시는 분이길래 많이 웃었네요. 미첸은 산사람만의 여유가 느껴져서 호감이더군요. 노래부르는 살돈도 루나나의 순박함이 느껴져서 좋았습니다. 촌장님도 멋있었어요. 예상보다 아이들 비중이 많지는 않아서 아쉽긴 했는데요, 펨잠의 비중은 꽤 됩니다. 누누히 말하지만 펨잠은 진짜 이 영화의 보석입니다. 너무 예쁘고 귀여워요. 눈빛이 어쩜 그렇게 맑고 빛날 수 있는지 신기했어요. 뒤돌아서 도도도 뛰어가는 모습까지 너무 귀엽습니다.

 

영화는 담담하게 몇가지 이얘기를 꺼냅니다. 하나는 선생님, 둘은 야크와 인간, 마지막으로 행복에 관해서 이야기를 합니다.

 

루나나 사람들은 선생님을 '미래를 어루만지는 사람'이라 부르며 극히 존경합니다. 요즘 세상에 선생님에 대해 다시 한번 생각해 보게 되는 것 같네요.

 

제목인 '교실 안의 야크'에서 야크는 진짜 야크인 노부와, 유겐 선생님 둘을 모두 가르키는 중의적 의미로 쓰였습니다. 루나나 마을에서 야크는 굉장히 중요한 지위를 차지합니다. 젖으로 치즈를 만들고, 똥은 말려서 연료로 사용합니다. 피치못해서 도축하게 될 경우엔 마을 사람들 모두가 슬퍼합니다. 어찌보면 인간과 짐승 관계니 당연한 것임에도, 루나나 사람들은 야크를 굉장히 사랑하고 좋아하며 교감합니다. 그래서인지 촌장님은 유겐 선생님을 서슴없이 전생에 야크였을거라고 얘기합니다. 그만큼 유겐은 짧은 시간이지만 루나나를 진정 좋아해줬거든요. 그리고 살돈도 집나간 야크는 언젠간 꼭 다시 돌아온다는 의미 심장한 얘기를 하죠. 야크를 통해 루나나 사람들의 자연에 대한 애정을 보여줌과 동시에, 유겐 선생님과 루나나의 관계도 보여주는 것 같아 굉장히 마음에 든 부분입니다. 

 

그리고 행복. 부탄은 행복해서 유명한 나라긴 한데 리뷰 쓸 겸 찾아보니 좀 이상하긴 하더군요. 행복지수라는 말 자체가 아이러니하죠. 행복이라는게 그렇게 자로 딱 잴 수 있는게 아닐텐데 국가는 대체 무슨 기준으로 국민의 행복을 재단하는걸까요. 실제로 도시의 유겐은 전혀 행복해 보이지 않았죠. 하지만 루나나의 유겐은 정말 행복해 보입니다. 사실 어느정도는 작위적으로 느껴질 수도 있는 부분이긴 합니다. 좋아하던 음악도 못듣고, 친구도 없이, 불마저도 야크똥으로 피워야 되는 마을에서 행복할 수 있을까? 대체 무엇이 바뀌어서 루나나의 유겐은 행복해진걸까? 솔직히 저도 잘 모르겠어요. 하지만 루나나의 사람들은 너무 행복해 보였다는 건 확실히 말할 수 있어요. 그리고 그런 사람들과 함께라면 당연 행복해지지 않을까 생각이 듭니다.

 

솔직히 말하자면, 현실에 만족하라는 얘기를 좋아하지 않습니다. 가진 사람들의 입에 발린 말이 아닐까 생각했거든요. 그런데 교실안의야크를 보고 나니 이런 저런 생각들이 많아지네요. 루나나 사람들은 정말 행복해 보였거든요. 그것이 시나리오대로의 연기였을지, 아니면 정말이었을지는 모르겠지만, 실제라고 믿고싶네요. 그만큼 스크린 안의 그들은 너무 행복해 보여서 조금은 부러웠고, 또 조금은 반성했습니다.

추천인 6


  • madman56
  • Sayatnova
    Sayatnova
  • 인간실격
    인간실격
  • Y9B2G
    Y9B2G
  • 네잎클로버
    네잎클로버
  • golgo
    golgo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4

댓글을 많이 달아야 레벨업을 할수 있어요~!!
profile image
1등 golgo 2020.10.23. 22:44
애초에 가진 게 적고, 다른 곳의 다른 사람들이 얼마나 가졌는지조차 모르면 그만큼 쉽게 만족해서 행복해질 것 같아요.
댓글
김날먹 작성자 2020.10.23. 22:47
golgo
안그래도 부탄 위키에 그런 얘기가 있더라고요. 부탄이 개방될수록 불행지수가 높아지고 있다.
사실 이 얘기도 본문에 넣으려고 했는데 동심 파괴(?)적인 느낌이 들어서 일단은 뺐습니다.
따로 글 적어야 할 것 같아요ㅋㅋ
댓글
profile image
2등 네잎클로버 2020.10.23. 22:47

영화가 참 좋긴 했는데 말씀하신 것처럼 행복지수에 대한 의문도 들고 아무리 보람있는 교사일을 한다 해도 저는 거기서 편히 못 살 거 같아서 동화를 보는 느낌으로 보았습니다.

댓글
김날먹 작성자 2020.10.23. 22:49
네잎클로버
그렇죠~ 동화죠....
동화라고 생각하지만 그러기엔 루나나 사람들이 진짜 너무 행복해 보여서요, 진짜라고 믿고 싶더군요.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서스페리아> 각본가이자 다리오 아르젠토의 페르소나였던 다리... 1 MovieLover 1시간 전00:53 542
best 가지고 있는 블루레이, 스틸북 정리! Part.1 8 paulhan99 2시간 전00:26 612
best 아트하우스 클럽 뉴스레터 12월호 소식. 38 숨결군 2시간 전00:25 2070
best 뜬금없이 올려보는 소장중인 좋아하는 영화들의 블루레이 인증샷들 16 라차가 2시간 전00:06 777
best 11월 26일 박스오피스 4 울버햄튼 2시간 전00:05 1193
best 농심 '너구리' 연매출 1000억 돌파, 영화 속 '짜파구리... 6 sirscott 3시간 전23:39 1010
best 이제훈 배우의 제작사 하드컷에서 준비중인 작품들 8 살다보니 3시간 전23:00 2071
best 더 프롬 공식 예고편 5 영사관 3시간 전23:00 901
best CGV 인생로코 기획전 3작품 간단소감 22 서율 4시간 전22:43 1590
best '곡성' 김환희, 한양대 연극영화과 21학번 새내기 된다…수시... 11 국화 4시간 전22:35 1962
best 펀치드렁크러브.. 이 영화를 사랑하지 않을수가 없네요 (스포x) 21 ipanema 4시간 전21:59 1719
best (스포) <지옥의 묵시록> 후기 13 한KYU 5시간 전21:44 1017
best 12월 개봉영화 기대작 22 데임타임 6시간 전20:45 1686
best 배우 김우빈, 영화 촬영 + 공식 SNS 개설 8 friend93 6시간 전20:44 2225
best 쥬라기공원 틴케이스 예쁘네요 17 rhea 6시간 전20:10 2118
best 감독도 놀란 어느 두 팬의 덕밍아웃.jpg 13 이스케이프FZ 6시간 전20:07 3409
best 과소평가된 넷플릭스 오리지널 영화 35편 (IndieWire 선정) 12 바이코딘 6시간 전20:04 3316
best 2020년 지상파 3사 연예대상 예측 14 영사남 7시간 전19:39 2806
best [지옥의 묵시록 파이널컷]전쟁의 혼령과 아이컨텍 해버린 기분 3 필름사랑 7시간 전19:39 1009
best 최근 중고로 구매한 타이틀... 10 DPS 7시간 전19:18 1592
best 리즈 아메드 역대급 연기 'Sound of Metal' 로튼지수/주요평  10 goforto23 7시간 전18:51 1304
best 슬기로운 익무 생활을 위한 가이드 102 익스트림무비 20.08.11.22:38 25240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1021 다크맨 18.06.19.15:52 394331
824726
image
청잉 7분 전02:43 67
824725
image
포커페이스 28분 전02:22 190
824724
image
아루마루 56분 전01:54 458
824723
image
호두집사 1시간 전01:28 494
824722
image
초보영화꾼 1시간 전01:17 307
824721
image
래담벼락 1시간 전01:05 653
824720
image
등불 1시간 전01:04 143
824719
image
셋져 1시간 전01:01 174
824718
image
누리H 1시간 전00:58 578
824717
image
얼죽아 1시간 전00:53 198
824716
image
MovieLover 1시간 전00:53 542
824715
image
무비B 2시간 전00:48 857
824714
image
paulhan99 2시간 전00:45 226
824713
image
무비B 2시간 전00:43 428
824712
image
paulhan99 2시간 전00:35 271
824711
image
카르마 2시간 전00:29 225
824710
image
paulhan99 2시간 전00:26 612
824709
image
숨결군 2시간 전00:25 2070
824708
image
LinusBlanket 2시간 전00:24 383
824707
image
김라티 2시간 전00:18 166
824706
image
라차가 2시간 전00:06 777
824705
image
울버햄튼 2시간 전00:05 1193
824704
image
KYND 2시간 전23:55 400
824703
image
푸른창호 3시간 전23:42 285
824702
image
sirscott 3시간 전23:39 1010
824701
image
PS4™ 3시간 전23:37 429
824700
image
호두집사 3시간 전23:36 807
824699
image
푸른창호 3시간 전23:32 1391
824698
image
e260 3시간 전23:29 751
824697
image
듀으듀 3시간 전23:28 376
824696
image
데헤아 3시간 전23:08 358
824695
image
얼죽아 3시간 전23:08 1105
824694
image
살다보니 3시간 전23:00 2071
824693
image
영사관 3시간 전23:00 901
824692
image
내꼬답 3시간 전22:59 8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