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넷플릭스 - 러브버드] 간략후기

  • jimmani jimmani
  • 3548
  • 10

MV5BYWVlMTg5YzctMzI0Mi00MWU1LTlkYTItNTU0NDBkNDEzZGE3XkEyXkFqcGdeQXVyODk4OTc3MTY@._V1_SY1000_CR0,0,676,1000_AL_.jpg



5월 22일 전세계에 공개된 넷플릭스 코미디 영화 <러브버드>를 보았습니다.

본래 파라마운트 배급으로 4월 북미 개봉이 예정되었으나 코로나19 영향으로 넷플릭스에 공개되었는데,

배우들의 인지도나 장르 특성을 따졌을 때 그랬다면 국내 극장에서는 보기 어려웠을 듯 하고

결과적으로는 넷플릭스로 이렇게 빠르게 볼 수 있게 된 게 다행인 것 같습니다.

<빅 식>의 감독과 주연 배우가 다시 뭉쳐 만든 이 복합 장르의 코미디 영화는

거창하고 살벌한 소재 속에서 배우들이 펼치는 기상천외한 코미디로 독특한 매력을 발산합니다.

 

다큐멘터리 감독 지브란(쿠마일 난지아니)과 광고회사 직원 레일라니(이사 레이)는

정반대의 성격을 지닌 서로에게 이끌려 뜨거운 연인 사이가 되었지만 4년만에 서로에게 질리고 맙니다.

차를 타고 이동하던 중 더 이상은 안되겠다 싶어 서로에게 이별을 고한 직후 그들은 살인 누명을 쓰게 됩니다.

이별한지 1분이나 됐을까 하는 시점에 사건이 터지는 바람에 관계를 정립하는 게 헷갈리는 두 사람이지만,

어쨌든 같이 쓴 누명을 벗고자 그들은 살인 사건의 배후를 어쩌다가 캐기 시작합니다.

살인 사건의 진상을 파고들면서 '막장'이라고 불러도 될 만한 진실이 드러나지만 이 영화에서는 중요하지 않습니다.

영화의 핵심은 서로 못 잡아먹어 안달인 이별 직후 남녀의 어디로 튈지 모르는 만담입니다.

슬랩스틱보다는 현란한 입담으로 극을 장악하는 주인공들의 입담은 생각 이상의 활약을 보이는데,

국내 인지도가 그리 있지 않은 배우들의 다분히 미국적인 코미디임을 예상했다가 꽤나 많이 웃었습니다.

 

두 사람은 자기가 잘 알고 잘 할 줄 아는 것에 대해서는 누가 그만하라고 하지 않는 이상 수다가 끊이질 않습니다.

지브란은 누가 리얼리티에 몰두하는 다큐멘터리 감독 아니랄까봐 수시로 눈앞의 사물에 대한 장황설을 늘어놓고,

레일라니는 그런 지브란의 과도한 '리얼리티 추구'에 질려 하면서 공격적인 입담과 빠른 결단력으로 압도합니다.

이렇듯 캐릭터가 뚜렷한 커플이지만 현실에서 살인 누명을 쓸 거라곤 생각도 않고 살아왔을 보통 사람들이기에,

누명을 쓴 후 돌입하게 되는 일 하나하나가 어설프고 쭈뼛거리기 짝이 없습니다.

반면 어쩌다가 고삐 풀린 마냥 터져나오는 입담은 극의 리듬을 안드로메다로 보낼 법한

무한 루프를 시전하고, 미처 기대치 않았던 유머 타율을 발휘하며 보는 이를 실실거리게 합니다.

 

사건의 진상은 생각보다 큰 규모를 드러내지만 영화는 그것까지 명명백백하게 보여줄 생각은 없어 보입니다.

영화 속 두 주인공 커플의 입장에서 봤을 때는 그 정도까지 파고들어가기에 담력과 추진력도 부족할테고요.

엔딩 크레딧을 제외하면 80분 남짓으로 매우 짧은 러닝타임을 지닌 영화이다보니

그런 사건의 자초지종을 소상히 보여줄 시간이 없고 그래서 어느 순간 '뭐 이런 이야기가...' 싶기도 하지만,

'잉꼬'(와 동시에 '열렬히 사랑하는 커플')를 뜻하는 제목처럼 조잘거림이 끊이지 않는

주인공들의 구강 티키타카가 그처럼 널뛰는 스토리마저도 웃어 넘기게 합니다.

 

<러브버드>에서 두 주연 배우의 기량이 기여하는 부분은 막대합니다.

우리에게는 마블 <이터널스>에서 마동석 배우와 함께 출연하는 것으로도 잘 알려진

파키스탄계 코미디 배우 쿠마일 난지아니는 매사에 너무 진지하고 진실성만 추구해서

오히려 순간순간이 말도 안되는 사건 속에서 파열음을 내는 기묘한 유머감각을 발휘합니다.

그런 한편 어설프게 대담해 보이려는 태도에서 비롯되는 통제 불능 수다도 큰 웃음을 자아냅니다.

미국에서 TV 코미디 시리즈로 잘 알려진 이사 레이는 우리나라에 거의 알려지지 않은 배우로

저도 이 영화를 통해 처음 봤지만 시원시원하면서도 과장되지 않은 코믹 연기가 보통이 아니었습니다.

두 배우가 장면마다 뿜어내는 수다만으로도 오디오가 빌 틈이 없는데,

그러다가도 어느 순간 꽤 애틋한 로맨틱 코미디 분위기를 그럴싸하게 연출하니 신통했습니다.

넷플릭스의 보호 아래 한글 자막 또한 거침없는 육두문자 묘사로 이들의 대화를 더욱 차지게 그렸습니다.

 

배우와 감독의 전작 <빅 식>을 생각한다면 <러브버드>는 한없이 얕은 영화일 수 있습니다.

4년 연애 끝에 서로의 모든 것에 질려 입만 열면 쏘아붙이는 남녀의 모습 이후 살인사건이 펼쳐지면서

일어나는 거의 모든 에피소드들이 비현실적이고, 거기서 펼쳐지는 주인공들도 활약이라기보다 소동을 벌이죠.

때문에 통찰력 있는 성인용 로맨틱 코미디를 바란다면 이 영화가 상당히 실망스러우시겠지만,

집에서 가벼운 먹거리와 함께 낄낄거리며 볼 수 있는 영화를 원하신다면 이 영화가 적격일 것입니다.

 

+ 미국의 인기 리얼리티 쇼인 <어메이징 레이스>에 대해 미리 알고 보시면 더 좋습니다.

 

추천인 5

  • 픽팍
    픽팍
  • 라이트하우스
    라이트하우스
  • 밍구리
    밍구리
  • 온새미로
    온새미로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10

댓글을 많이 달아야 레벨업을 할수 있어요~!!
1등 JL 2020.05.23. 13:00
해외평처럼 두 배우가 끌고 가는군요 ~~
댓글
profile image
jimmani 작성자 2020.05.23. 13:01
JL
두 배우의 역량이 대단했습니다 ㅎㅎ
댓글
profile image
2등 밍구리 2020.05.23. 13:34
쿠마일 난지아니는 이터널스로 곧 이름 더 알리실거같아요 답답한 부분은 없나요?
댓글
profile image
jimmani 작성자 2020.05.23. 14:31
밍구리
허무하다 싶게 속전속결입니다 ㅋㅋ
댓글
profile image
3등 라이트하우스 2020.05.23. 13:54
[빅 식] 정말 좋아하는데, 쿠마일 난지아니 나온다니 기대되네요.^^
댓글
profile image
jimmani 작성자 2020.05.23. 14:31
라이트하우스
<빅 식>과는 상당히 결이 다른 영화일 듯 합니다 ㅎㅎ
댓글
profile image
픽팍 2020.05.23. 17:32
저는 진짜 너무 재미없어서 좀 화난...
댓글
profile image
jimmani 작성자 2020.05.23. 18:57
픽팍
기대없이 봐서 마냥 웃었네요 ㅎㅎ
댓글
profile image
golgo 2020.05.23. 19:19
어메이징 레이스..검색해봐야겠네요^^
댓글
profile image
jimmani 작성자 2020.05.24. 20:46
golgo
꽤 유의미하게 영화에 등장합니다 ㅎㅎ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2020년 6월 첫째 주(4일) 개봉작 6편, 멀티플렉스 3사 기획전 정리 박엔스터 17분 전10:37 189
best 익무인들은 어떻게 극장을 즐기고 있나요? 89 다크맨 12시간 전22:19 3787
best '극장판 시티헌터' 6월 18일 CGV 개봉 5 golgo 1시간 전09:43 691
best '깡 신드롬' 비, 진짜 '새우깡' 모델 됐다…CF 섭... 13 gonebaby 1시간 전09:20 1830
best [ 테넷 ] 여전히 7월17일 개봉 계획이라고 시네마크 CEO 언급 3 NeoSun 1시간 전09:14 727
best [레고 어벤져스] 어벤져스 타워 상세이미지 공개 8 밍구리 2시간 전08:37 891
best 윤아 라디오 방송 현장 6 e260 2시간 전08:37 677
best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이정재 스틸 2종 12 rbb 2시간 전08:29 874
best 임상수 신작 [헤븐: 행복의 나라로] 해외 포스터 2종 13 rbb 2시간 전08:23 1108
best [반도] 칸 공식 마크 포스터 2종 8 rbb 2시간 전08:19 1239
best [던전 앤 드래곤 리부트] 제작 근황 2 밍구리 5시간 전05:04 824
best 디즈니, 흑인 인권 단체에 24억 기부 2 Cookie 7시간 전03:21 843
best 넷플릭스 영화, 드라마글 올릴 때 주의사항 44 익스트림무비 20.03.14.21:16 18056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956 다크맨 18.06.19.15:52 359630
748965
image
NeoSun 6분 전10:48 117
748964
image
푸루스 13분 전10:41 188
748963
image
NeoSun 14분 전10:40 71
748962
image
rbb 15분 전10:39 359
748961
image
박엔스터 17분 전10:37 189
748960
image
rbb 21분 전10:33 139
748959
image
PS4™ 24분 전10:30 261
748958
image
TomHardy 31분 전10:23 322
748957
image
아기천국 41분 전10:13 290
748956
image
golgo 42분 전10:12 178
748955
image
이스케이프FZ 43분 전10:11 274
748954
image
다크맨 12시간 전22:19 3787
748953
image
온새미로 48분 전10:06 270
748952
image
deckle 57분 전09:57 150
748951
image
포말 59분 전09:55 309
748950
image
golgo 59분 전09:55 128
748949
image
자방 1시간 전09:51 158
748948
image
현성 1시간 전09:50 398
748947
image
박엔스터 1시간 전09:49 593
748946
image
로또1등되게해줘 1시간 전09:45 605
748945
image
golgo 1시간 전09:43 691
748944
image
아다대대 1시간 전09:43 358
748943
image
청량혁 1시간 전09:39 246
748942
image
NeoSun 1시간 전09:28 225
748941
image
4d 1시간 전09:26 399
748940
image
hdj0201 1시간 전09:24 724
748939
image
gonebaby 1시간 전09:20 1830
748938
image
NeoSun 1시간 전09:20 197
748937
image
NeoSun 1시간 전09:17 215
748936
image
Roopretelcham 1시간 전09:17 145
748935
image
golgo 1시간 전09:17 188
748934
image
NeoSun 1시간 전09:14 727
748933
image
수위아저씨 1시간 전09:12 246
748932
image
율은사랑 1시간 전09:11 315
748931
image
타비 1시간 전09:10 3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