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포드vs페라리] 단언컨데 올해 저의 베스트입니다. (스크린x vs 아이맥스)

0. 

결론 = 스크린 X

원주 스크린 X vs 대구 아이맥스.. 였는데,

스크린X는 첫경험(?)이기도 해서 어드밴티지가 더 있기도 했지만,

역시 아이맥스는 관이 커야 합니다.

ㅠㅡㅠ

 

1. 추천 

이 영화를 애트모스나 M2처럼 사운드 좋은 관에서 한번 더 볼 필요가 있습니다.

일단 두 관 모두 시각적으로 만족을 줄 수 있는 곳이어서 다양하게 보실 것을 추천드립니다.

 

2. 스크린 X

와우.. 

이럴 수가.. 

처음 시작은 그냥 평범한 화면이어서..

어라.. 이거 벽에도 나온다며? 이러던 순간,

두둥!!!!

셸비가 성질내면서 부릉부릉 차를 몰고 턴을 하는데,

화면이 뚜앟~!!!

순간 시야각이 넓어지면서, 오오.. 신세계~~

 

정말 스크린X는 카레이싱, 또는 카트레이스씬에 최적화라고 단언합니다.

화면 왼쪽에서 나와 오른쪽으로 사라지는 순간,

오른쪽 화면 아래에서부터 왼쪽 화면 상단으로 빠르게 트랙을 질주하는 GT-40의 뒷태를 보는 순간,

셸비가 헨리포드 2세를 태우고 급가속과 급브레이크를 연신 밟아대며 레이싱의 오르가즘을(?) 주는 순간,

그 모든 순간들이 아름다웠습니다. 

 

가장 백미는 켄이 아들과 함께 테스트 활주로에서 석양을 바라보며 하던 대사였습니다.

포커스는 두 부자에게 맞춰져 있고, 활주로의 조명과 석양의 조화,

켄은 말합니다.

"빠른 속도로 달리면 시야가 좁아지는 게 아니라 넓게 보여."

 

좁고 어두운 극장에서 스크린 X로 넓어지는 순간,

우리는 영화라는 장르만이 줄 수 있는 새로운 영역을 볼 수 있는 거라고 확신했습니다.

MV5BM2NmNjJjNmYtZDU1Yi00NDc0LTk1MzYtYmZkZTg0ZjM2ZTllXkEyXkFqcGdeQXVyNjUwNzk3NDc@._V1_SY284_CR0,0,682,284_AL_.jpg

 

3. 아이맥스

아.... 아이맥스로 보고 스크린 X를 볼 걸 그랬어요.

게다가 용아맥으로 봤어야 하는건데,

제게 남아있는 아이맥스 예매권을 용아맥에 투자해볼까 생각중이기도 합니다.

 

물론 드넓은 화면구성비와 시원한 시야각은

데이토나와 르망을 현장감 있게 느끼기에 부족함이 없었습니다.

 

하지만 모름지기 사람이란 한계효용의 법칙을 벗어날 수 없는 법.

둔감해지기 마련이죠.

 

그래서 전,

이 영화가 레이싱 순간과 극중 중요한 순간들,

그리고 순수한 드라이버의 영혼이 자유롭게 날아다니는 순간을 보여주던

스크린 X가 더 좋습니다.

 

아직 못보신 분은 정말로 강추 드립니다.

 

차량 추격씬 있으면 무조건 스크린 X 입니다.

db2cc8d17d78ed2e70690338c464d61955b68a4ed8a5ad8b52eea0339f75deea7e6f8e24273590a0491b489386b3e295ee776d4031b2d401779953be5dc.jpg

(실제 르망 66에서는 나란히 오다가 욕심내어 질주했던 맥라렌 옹_2번호)

 

4. 영화적으로..

- 지금껏 보았던 레이싱 영화중 단연코 TOP

- 스피드 레이서를 보면서 아쉬웠던 모든 단점들을 커버한 영화, 속도감, 긴장감, 드라마, 플롯, 갈등의 개연성 등.

- 분노의 질주 Fast & Furious 보다 훨씬 더 차와 레이싱에 집중한 영화

- 러시 더 라이벌처럼 레이서들의 숙명과 대결을 다룬 드라마

- 사이버 포뮬러(애니) 처럼 제로의 영역이라는 유치한 개념이 아니라,

인간의 한계에 도전하는 순수한 인간의 모습을 그려, 숱한 남성들을 유혹할 마성의 영화

- 액션으로서도 완벽하고, 드라마로서도 완벽하며, 간간이 나오는 개그도 너무 찰져서 너무 딱인 영화

- 정말... 정말 크리스챤 베일은... 와우... 

- 제목은 '르망66'이 훨씬 더 좋았을 것 같다는 아쉬움입니다.

 

 

★★★☆

 

5. 좌석

아, 전 스크린X를 G열 9번에서 보았습니다.

정말 가운데였죠.

정면에 포커싱이 되는 위치였는데, 벽면 화면이 확장될 때는 너무 과하게 시야가 깨지거나 몰입을 방해하지 않고 딱 좋았습니다. 

Ford-v-Ferrari-Web-Cover-6e2063ce-3669-4844-a335-c69a2be8c969.jpg

 

다시 한번 익무의 은혜에 감사드리며..

애트모스관 3차도 후기 남겨볼게요.

 

추천인 2

  • 마스터D
    마스터D
  • 영화관람에티켓
    영화관람에티켓

나가라쟈 나가라쟈
33 Lv. 187669/190000P

* 사수자리 : 꿈을 좇는 모험가 / 초절정 긍정주의자

* B형 : 좋아하는 것만 한다.

* 오지라퍼 : 남을 도울 때 더 잘한다.

* ENFP : 뚜레남, 스파크형, 이기적이지만 남눈치 살짝 보고 게으른 인싸~ 

* 직장 : 아이쿱생협맨

* 취미 : 밴드동아리 완전밴드 딸기기타선수 / 마라톤 / 등산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2

글을 읽고 댓글을 달지않으면, 포인트가 깎여나갑니다.
profile image
나가라쟈 작성자 2019.12.08. 23:29
영화관람에티켓
한계에 도전하는 인간의 순수함을 그려낸 문학이라는 작품적인 성취도 상당했지만,
강렬한 카액션과 미장센, 영화라는 장르의 재미가 충분했습니다.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바이러스 소재물 중에서 최고라고 생각하는 작품 11 미녀와야수 29분 전19:54 990
best 2019년 오스카를 노렸지만 실패한 영화 Top 10 (WatchMojo 선정) 3 바이코딘 42분 전19:41 996
best cgv 실시간 관객수(남산의 부장들이 쉽게..) 19 닭한마리 55분 전19:28 1431
best 넷플릭스 1월 4주차 신작 리스트 4 JL 2시간 전18:03 1358
best [페어웰] 감독 - 마블로부터 최근 연락 받았다 3 JL 2시간 전17:25 1667
best 스타워즈 사운드트랙 잡담 3 sattva 2시간 전17:25 768
best '감기' 최근 중국 네티즌 반응 12 golgo 3시간 전17:13 3669
best 볼 작품이 가득찬 2월의 개봉기대작 23 19 sirscott 3시간 전17:01 1953
best 톰 홀랜드, 마크 윌버그 주연 '언차티드' 개봉 연기 14 (´・ω・`) 4시간 전15:33 2447
best 히가시데, 카라타 불륜 사건으로 호감도 상승한 배우 14 카란 5시간 전15:11 5141
best 태리배우가 만수무강 하시래요! 12 OMGGG 5시간 전14:53 1978
best [겨울왕국2] 아이 : 엄마, 영구동토층이랑 쇼크웨이브가 뭐야? 28 Gato 5시간 전14:29 2925
best 마이클 베이가 [나쁜 녀석들 포에버] 감독에게 한 조언 20 JL 6시간 전13:51 2966
best [필독] 넷플릭스 영화, 드라마 글 올리실때 참고해주세요 80 익스트림무비 19.12.13.23:36 20126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913 다크맨 18.06.19.15:52 311699
700582
image
순수한조이 2분 전20:21 37
700581
image
우야 11분 전20:12 151
700580
image
ddsssddff 11분 전20:12 74
700579
image
카놀라유 12분 전20:11 213
700578
image
와오리 14분 전20:09 336
700577
image
stelly 14분 전20:09 92
700576
image
러너 15분 전20:08 136
700575
image
메린이 23분 전20:00 218
700574
image
미녀와야수 29분 전19:54 990
700573
image
히키코 31분 전19:52 544
700572
image
홀리저스 37분 전19:46 175
700571
image
바이코딘 42분 전19:41 996
700570
image
닭한마리 55분 전19:28 1431
700569
image
시바견.. 1시간 전19:20 411
700568
image
미션시바견 1시간 전19:16 542
700567
image
inflames 1시간 전19:09 718
700566
image
카란 1시간 전19:06 163
700565
image
AZURE 1시간 전19:05 132
700564
image
디스테파노 1시간 전19:04 343
700563
image
Renée 1시간 전18:44 185
700562
image
모르페코 1시간 전18:41 1282
700561
image
KENDRICK28 1시간 전18:39 432
700560
image
여자친구 1시간 전18:36 365
700559
image
그리움의시작 1시간 전18:34 636
700558
image
Meerkat 1시간 전18:31 757
700557
image
日曜日式散步者 1시간 전18:27 558
700556
image
espresso 2시간 전18:22 405
700555
image
JL 2시간 전18:03 1358
700554
image
하이젠버그 2시간 전18:03 637
700553
image
DELIGHT 2시간 전17:55 1977
700552
image
해리와샐리 2시간 전17:50 180
700551
image
NeoSun 2시간 전17:49 497
700550
image
유브갓메일 2시간 전17:48 1118
700549
image
빛나 2시간 전17:35 309
700548
image
핫도그양념치킨짜장면 2시간 전17:30 2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