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주관적 관점으로 본 야한영화 베스트

사실 알고 보면 야한 영화들 가운데서는 명작영화가 정말 많습니다.

그것은 완벽한 표현을 위해 성적 묘사도 서슴치 않았던 당대 예술가들의 의욕이 담긴 것으로 해석해도 무방하지요.

혹은, 아주 대놓고 야해지자고 만든 영화들도 있습니다.




<나인 하프 위크>

냉장고 에로에로씬만으로도 정말 황홀했던 이 영화는 남자나 여자나 한 번은 꿈꿔봤을 은밀한 성적판타지들을 고스란히 스크린에 옮겨놨다고 봐도 과은은 아니지요.

그 당시는 미키 루크나 킴 베신져나 정말 선남선녀들이었으니깐요.



<투 문 정션>

저는 청소년기에 셰릴리 펜이란 배우를 너무 좋아했습니다.

<트윈픽스> TV판의 영향도 있었습니다만 저 배우의 반쯤 졸린 눈와 마릴린 먼로같은 입술을 보고 있노라면 정말 후끈 달아오르지요.

이젠 나이 좀 들었겠군.....ㅠ.ㅠ



<베티 블루>

야한 영화로 분류한다는 사실이 죄송할만큼, 감각적이고 아름다운 영화입니다.

자유로운 사랑과 집착을 보여준 이 영화는 훗날 많은 야한 영화들의 모티브가 되기도 하죠.

그리고 "이런 사랑도 있다"는 사실을 제시하며 사랑의 참의미를 일깨워줍니다.

진심으로 '사랑스런 영화'라는 말을 붙여줘야 할 작품이에요.



<감각의 제국>

포르노그라피의 정치성을 여실히 드러낸 영화고요.

그리고 그만큼 '정치적인 섹스'(?)가 난무하는 영화입니다.

이 영화를 통해 당시 일본의 정치적 상황과 남녀의 사회적 지위 등을 여실히 보여줄 수 있지요.



<몽상가들>

역시 야한 영화로 보기에는 너무 진지하고 훌륭한 작품이지요.

그러나 이 영화 덕분에 우리는 에바 그린이라는 배우를 만나게 됐으니, 그 사실만으로도 베르톨루치 영감님께 감사를 드려야 하지 않을까요?




<숏버스>

네, 그래요. '야한 영화'입니다.

더러울 정도로 야한 영화죠.

그러나 영화는 묻습니다. "그게 뭐 어때서?"

야한 것, 성적 금기 앞에서도 자유로워져야 할 이유를 증명해주는 영화가 '숏버스'입니다.




<색,계>

어쩌면 이 영화때문에 이 글의 제목이 '에로영화'에서 '야한영화'로 바뀐 것이지요.

섹스의 정치학적 해석은 물론이거니와 성의 판타지까지 보여주는, 그야말로 "서태지가 밤무대 뛰는 모습"마냥 밤무대도 예술로 만들어버린 것 같은, 그런 성적판타지를 보여주는 영화입니다.

야한 영화, 그 이상의 야한 영화에요.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5

댓글을 많이 달아야 레벨업을 할수 있어요~!!
1등 닥터 맨하튼 2009.06.06. 17:54
'나인하프위크' 당시 미키루크는 남자가 봐도 반할 정도 +_+
댓글
2등 rolb 2009.06.06. 19:16
말레나와 원초적 본능이 없다니...
무효!
댓글
profile image
이진상 2009.06.06. 21:01
rolb
몽상가들까진 눈물나게 아름다운 영화였다고 기억하고요....
rolb님 말씀에 동감하며,
색계는 너무나 가지런히 빗질된 겨털의 압박으로 극장에서 파안대소의 무례를 범한 아찔한 기억이..;;
댓글
3등 rolb 2009.06.06. 21:12
참고로 스기모토 아야 주연의 꽃과뱀도 추천
이건 너무 센가?
댓글
토미에 2009.06.06. 23:53
윽 저 중에 본 게 3개밖에 없잖여~ 챙겨봐야되겄구만!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조이 킹, 맥지 감독 넷플릭스 신작 출연 4 DPS 3시간 전02:28 395
best '라이온 킹' 속편 제작 발표..베리 젠킨스 감독 확정 20 goforto23 4시간 전01:06 2262
best [국제수사].. 이게 뭐유~~~~ 33 LINK 4시간 전01:06 2174
best 블룸하우스 신작 '더 크래프트' 리부트 첫 예고편/포스터 3 goforto23 4시간 전01:03 762
best 극장 좌석거리두기 현황 25 Awesome 4시간 전01:01 2011
best '담보' 실시간 예매율 1위 등극 3 PS4™ 4시간 전00:59 885
best 저랑 생일이 같은 배우들 6 수위아저씨 4시간 전00:54 551
best 오늘 힛갤에 올라온 관크 요소 모두를 커버할만한 관크 9 스펙타클3D써라운드 5시간 전00:18 1106
best 9월 29일 박스오피스 (국제수사 1위, 추석영화 모두 5위권) 29 장만월사장님 5시간 전00:01 2321
best '보건교사 안은영' 제작 발표회 사진 및 오고간 이야기 5 golgo 5시간 전23:56 788
best '그린랜드' 4DX 간단 후기 17 PS4™ 5시간 전23:48 943
best 롯데가 텐트폴 교통정리를 어떻게 할런지 궁금하네요 21 ipanema 6시간 전22:55 2111
best ‘검정고무신’ 극장판 (?) 개봉 예정 8 무비런 6시간 전22:33 2030
best ‘킹덤 오브 헤븐’ 등급 심의 들어갔네요. 11 무비런 6시간 전22:31 1513
best 재뉴어리 존스, '사랑의 불시착' 덕질 인증 2 라쿠나 7시간 전22:25 1111
best 디즈니 재팬에서 공개한 자사 영화의 새 일본 개봉일 5 이스케이프FZ 7시간 전22:16 942
best 예술영화관에서의 예상치 못한 관크 39 애옹단지 7시간 전21:57 2608
best 김보라X하시모토 아이 도쿄영화제서 대담 1 살다보니 7시간 전21:56 1156
best [날씨의 아이] 한국과 일본 블루레이 특전 영상 비교 4 이스케이프FZ 7시간 전21:32 909
best 와 진짜 관크의 한계는 어디까지일까요?! 28 이팔청춘 8시간 전21:05 2757
best [프란시스 하] 후기 - 가장 보통의 과정을 통한 현실 적응기 15 Anydevil 8시간 전21:02 637
best 다이고 코타로와 모리 나나 배우의 오랜만의 [날씨의 아이] 대담 3 스톰루이스 8시간 전20:44 619
best 이번 추석에는 가족끼리 어떤 영화를 봐야할까요;; 55 Tara 8시간 전20:40 1830
best 10월 기대작 전단지들 가져왔어요! 29 밍구리 9시간 전20:19 1877
best '국제수사' 후기 - 안타까운 '아부지돌굴러가유'... 40 happygroot 9시간 전20:05 2901
best 넷플릭스 '더 크라운' 시즌 4 첫 스틸 - 질리언 앤더슨 대... 9 goforto23 9시간 전20:02 1670
best 슬기로운 익무 생활을 위한 가이드 92 익스트림무비 20.08.11.22:38 21330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1001 다크맨 18.06.19.15:52 389599
803914
image
피어스 15.11.05.22:35 964810
803913
image
마법사 18.11.23.14:39 925395
803912
image
golgo 17.06.26.17:17 793550
803911
image
이팔청춘 16.05.11.00:37 648805
803910
image
golgo 14.06.28.18:37 613718
803909
image
민폐플린 15.10.14.15:02 573865
803908
image
윈터스본 16.05.31.12:40 431264
803907
image
포인트팡팡녀 17.02.07.15:44 420760
803906
image
gonebaby 18.08.26.10:39 398357
803905
image
다크맨 18.06.19.15:52 389599
803904
image
박노협 08.06.15.18:07 378704
803903
file
golgo 15.09.14.21:16 350520
803902
image
golgo 15.03.14.14:38 332160
803901
image
HAPPY.. 16.04.21.00:07 330498
803900
image
토리찡 14.01.16.23:17 294922
803899
image
ㅀㅀㅀ 13.12.23.03:12 273313
803898
image
제잘규 09.10.23.16:51 272236
803897
image
부두 14.11.06.22:01 269687
803896
image
Bigboss 18.05.18.12:06 267173
803895
image
Emmit 15.08.07.09:04 252525
803894
image
김치콕 14.03.20.10:39 224981
803893
image
CalvinCandie 15.11.22.18:59 222355
803892
image
키노맨 14.10.19.02:19 219420
803891
image
Zeratulish 17.02.18.01:02 218656
image
수위아저씨 09.06.06.16:01 218405
803889
image
NEil 17.05.18.00:51 213067
803888
image
fynn 18.05.05.07:00 212751
803887
image
Emmit 15.05.08.07:37 202905
803886
image
다크맨 14.12.12.11:20 198125
803885
image
샤잠 19.10.12.14:47 177818
803884
image
수위아저씨 16.03.21.04:38 176808
803883
image
이잉여어 14.02.23.20:05 173556
803882
image
수위아저씨 16.03.30.07:15 172453
803881
image
golgo 14.07.16.11:57 170286
803880
image
메론맛다시마 16.02.01.01:42 1668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