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주관적 관점으로 본 야한영화 베스트

사실 알고 보면 야한 영화들 가운데서는 명작영화가 정말 많습니다.

그것은 완벽한 표현을 위해 성적 묘사도 서슴치 않았던 당대 예술가들의 의욕이 담긴 것으로 해석해도 무방하지요.

혹은, 아주 대놓고 야해지자고 만든 영화들도 있습니다.




<나인 하프 위크>

냉장고 에로에로씬만으로도 정말 황홀했던 이 영화는 남자나 여자나 한 번은 꿈꿔봤을 은밀한 성적판타지들을 고스란히 스크린에 옮겨놨다고 봐도 과은은 아니지요.

그 당시는 미키 루크나 킴 베신져나 정말 선남선녀들이었으니깐요.



<투 문 정션>

저는 청소년기에 셰릴리 펜이란 배우를 너무 좋아했습니다.

<트윈픽스> TV판의 영향도 있었습니다만 저 배우의 반쯤 졸린 눈와 마릴린 먼로같은 입술을 보고 있노라면 정말 후끈 달아오르지요.

이젠 나이 좀 들었겠군.....ㅠ.ㅠ



<베티 블루>

야한 영화로 분류한다는 사실이 죄송할만큼, 감각적이고 아름다운 영화입니다.

자유로운 사랑과 집착을 보여준 이 영화는 훗날 많은 야한 영화들의 모티브가 되기도 하죠.

그리고 "이런 사랑도 있다"는 사실을 제시하며 사랑의 참의미를 일깨워줍니다.

진심으로 '사랑스런 영화'라는 말을 붙여줘야 할 작품이에요.



<감각의 제국>

포르노그라피의 정치성을 여실히 드러낸 영화고요.

그리고 그만큼 '정치적인 섹스'(?)가 난무하는 영화입니다.

이 영화를 통해 당시 일본의 정치적 상황과 남녀의 사회적 지위 등을 여실히 보여줄 수 있지요.



<몽상가들>

역시 야한 영화로 보기에는 너무 진지하고 훌륭한 작품이지요.

그러나 이 영화 덕분에 우리는 에바 그린이라는 배우를 만나게 됐으니, 그 사실만으로도 베르톨루치 영감님께 감사를 드려야 하지 않을까요?




<숏버스>

네, 그래요. '야한 영화'입니다.

더러울 정도로 야한 영화죠.

그러나 영화는 묻습니다. "그게 뭐 어때서?"

야한 것, 성적 금기 앞에서도 자유로워져야 할 이유를 증명해주는 영화가 '숏버스'입니다.




<색,계>

어쩌면 이 영화때문에 이 글의 제목이 '에로영화'에서 '야한영화'로 바뀐 것이지요.

섹스의 정치학적 해석은 물론이거니와 성의 판타지까지 보여주는, 그야말로 "서태지가 밤무대 뛰는 모습"마냥 밤무대도 예술로 만들어버린 것 같은, 그런 성적판타지를 보여주는 영화입니다.

야한 영화, 그 이상의 야한 영화에요.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5

글을 읽고 댓글을 달지않으면, 포인트가 깎여나갑니다.
1등 닥터 맨하튼 2009.06.06. 17:54
'나인하프위크' 당시 미키루크는 남자가 봐도 반할 정도 +_+
댓글
2등 rolb 2009.06.06. 19:16
말레나와 원초적 본능이 없다니...
무효!
댓글
profile image
이진상 2009.06.06. 21:01
rolb
몽상가들까진 눈물나게 아름다운 영화였다고 기억하고요....
rolb님 말씀에 동감하며,
색계는 너무나 가지런히 빗질된 겨털의 압박으로 극장에서 파안대소의 무례를 범한 아찔한 기억이..;;
댓글
3등 rolb 2009.06.06. 21:12
참고로 스기모토 아야 주연의 꽃과뱀도 추천
이건 너무 센가?
댓글
토미에 2009.06.06. 23:53
윽 저 중에 본 게 3개밖에 없잖여~ 챙겨봐야되겄구만!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얼마 전...몸 관리를 잘해서 '대역' 루머 돌았던 대배우... 8 온새미로 27분 전12:38 804
best '사냥의 시간' 개봉과정과 '1917' 평행이론 (스포) 4 사냥할시간 31분 전12:34 461
best 조지 클루니 부부 - 코로나 실직 헐리웃 종사자위해 100만불 기부 JL 39분 전12:26 167
best ‘걸즈 앤 판처 총집편 4DX’ 마우스패드 실물샷 + 초단평 2 무비런 42분 전12:23 290
best 에즈라 밀러 팬 실랑이 사건 - 경찰 조사/피해자 고소 없이 마무리 수순 7 JL 1시간 전11:17 1552
best 디즈니 플러스 한국 지사 2월에 오픈 10 mcfly 1시간 전11:08 2177
best 유명한 고전영화들 개봉당시 극장앞 풍경들 모음 - '대부' &... 15 NeoSun 2시간 전10:46 1220
best [2020.03.29] 영화 이장 시네마톡 영상입니다. 6 무지개과자 2시간 전10:25 341
best 4월 이후 디즈니-폭스 영화 국내 개봉 라인업 33 jimmani 2시간 전10:20 2458
best '사냥의 시간'을 만들기까지 상당히 고생한 윤성현 감독 33 PS4™ 2시간 전10:19 3498
best 탤런트 이창훈...상대역 배우들...ㅎㄷㄷ... 22 온새미로 3시간 전10:04 2497
best 다미다미 김다미 오늘생일 김다미 6 수위아저씨 3시간 전09:54 866
best 마크 러팔로, 코로나19로 일거리 끊긴 스태프 지원펀드 조성 12 sirscott 3시간 전09:53 978
best 넷플릭스 측 "'사냥의 시간', 법원 판단 존중해 10일 ... 34 rbb 3시간 전09:14 5087
best [로건], [데드풀] 재개봉 예정 29 rbb 3시간 전09:11 2596
best 자렛 레토의 [기생충] 관람평 12 JL 3시간 전09:08 2710
best [날씨의 아이] 배경이 된 '요요기 회관' 건물 근황 4 스톰루이스 4시간 전08:55 1021
best 이정현 '리미트' 주연 캐스팅, 유괴범과 사투 벌인다(공식) 8 rbb 4시간 전08:14 1465
best 자렛 레토와 [기생충] 함께보기 이벤트 개최 4 JL 5시간 전08:02 1983
best 플로렌스 퓨가 남친과 사귀는거 상관말라고 올렸네요 8 Paynelim 5시간 전07:22 3469
best 울버린이 되어버린 크리스 프랫 3 Paynelim 6시간 전06:54 1887
best 넷플릭스 영화, 드라마글 올릴 때 주의사항 35 익스트림무비 20.03.14.21:16 6822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941 다크맨 18.06.19.15:52 350419
730977
image
피어스 15.11.05.22:35 879090
730976
image
golgo 17.06.26.17:17 786624
730975
image
이팔청춘 16.05.11.00:37 647596
730974
image
마법사 18.11.23.14:39 602184
730973
image
golgo 14.06.28.18:37 548069
730972
image
민폐플린 15.10.14.15:02 511538
730971
image
제니퍼 14.09.01.11:47 440128
730970
image
윈터스본 16.05.31.12:40 428884
730969
image
포인트팡팡녀 17.02.07.15:44 395913
730968
image
박노협 08.06.15.18:07 378331
730967
image
gonebaby 18.08.26.10:39 356334
730966
image
다크맨 18.06.19.15:52 350419
730965
file
golgo 15.09.14.21:16 325901
730964
image
HAPPY.. 16.04.21.00:07 308714
730963
image
golgo 15.03.14.14:38 305619
730962
image
토리찡 14.01.16.23:17 289298
730961
image
ㅀㅀㅀ 13.12.23.03:12 272512
730960
image
Bigboss 18.05.18.12:06 264792
730959
image
부두 14.11.06.22:01 257224
730958
image
Emmit 15.08.07.09:04 249305
730957
image
제잘규 09.10.23.16:51 245165
730956
image
김치콕 14.03.20.10:39 224304
730955
image
CalvinCandie 15.11.22.18:59 220952
730954
image
Zeratulish 17.02.18.01:02 218327
image
수위아저씨 09.06.06.16:01 215720
730952
image
NEil 17.05.18.00:51 212771
730951
image
키노맨 14.10.19.02:19 212268
730950
image
fynn 18.05.05.07:00 212154
730949
image
Emmit 15.05.08.07:37 202310
730948
image
다크맨 14.12.12.11:20 197855
730947
image
샤잠 19.10.12.14:47 177008
730946
image
golgo 14.07.16.11:57 168802
730945
image
이잉여어 14.02.23.20:05 167018
730944
image
메론맛다시마 16.02.01.01:42 164338
730943
image
golgo 15.06.02.19:06 1561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