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33
  • 쓰기
  • 검색

[갈매기] 나 홀로 GV 후기?

셋져 셋져
2142 34 33

오늘 GV 들으러갔다가 대관을 하게된 사연을 올렸습니다.

영화 얘기를 할 때는 상대방이 0명이든 100명이든 상관안하지만 GV는 다릅니다.

GV는 게스트의 이야기를 들으러가는거지 제가 잡담하러 가는 곳이 아닙니다.

게다가 GV에 참석하는 게스트가 먼 길을 걸어서 왔는데 관객이 1명밖에 없다면 여러가지로 실망하지 않을까라는 생각도 들어서 그런 감정을 느끼게하고싶지 않더군요.(하지만 관객이 0명이라서 취소된 것도 가슴 아플 것 같아요😥)

바보같이 영화관에 가기 전에 판매현황을 확인했어야했는데 그렇게 안하는 바람에 괜히 부담만 가지게 되었습니다.

 

사실 해결하는 것은 간단합니다.

제가 해당 회차의 영화를 안보면 이런 부담을 느낄 필요가 없어집니다.

다만 극장이 집에서 먼데다 이대로 다른 곳에 갈 선택지도 마땅히 없었고 영화가 오늘 아니면 당분간은 보기 힘듭니다.(내년 개봉 예정)

영화는 보고싶은데 그렇다고 GV를 듣는 것은 부담스럽고....

 

그래서 직원분에게 관객이 저만 있을 경우에는 굳이 저때문에 GV를 열 필요가 없다고 전달했어요.

극장 직원분하고도 안면이 있는 사이여서 이렇게 얘기했었는데 직원분도 당황하더군요.

하필 프로그래머가 GV를 진행중이어서 도움을 요청할 수도 없다보니 상영시간 즈음에 저에게 다시 물어보러 왔습니다.

극장 직원분도 이 상황에서 감독에게 GV취소를 알리는게 상당히 어려웠던 것 같습니다.

저의 부담감때문에 괜히 극장 직원분도 곤란하게 하는 것 같아서 그냥 GV를 진행해달라고 얘기했습니다.

 

영화가 끝나고 GV시간이 되었습니다.

그런데 낯이 익은 사람이 들어옵니다.

저처럼 해당 극장의 단골 관객인데 자주 보다보니 서로 안면을 튼 사이입니다.

그분은 전 타임의 GV를 듣고 나오다가 프로그래머가 <갈매기> GV를 듣고가는게 어떻겠냐는 권유때문에 들으러왔다고 하더군요.

다행히도 이분은 몇일전에 <갈매기>를 봤기때문에 GV를 듣는데 문제가 없습니다.

그런데 이분이 <갈매기>를 볼 때도 대관했다고 하더군요....😅

 

에무시네마의 양인모 프로그래머가 진행을 하고 김미조 감독이 참석하는 GV를 2명의 관객이서 듣게되었습니다.(배급사 직원 한 분도 뒤에서 같이 들었습니다)

확실히 혼자보다 둘이라서 상대적으로 더 편하더군요.

관객이 적어서 그런지 GV하는 분들이 더 가까이에 앉아서 거리감이 느껴지지 않더군요.(왜 이렇게 가까이 오냐고 농담할 정도였습니다😄)

처음에는 양인모 프로그래머가 김미조 감독에게 이런저런 질문을 하면서 진행하다가 관객의 질문으로 넘어갔습니다.

하지만 관객이 2명이라서 그런지 질문보다는 영화에 대한 감상평을 늘어놓는 자리가 되었습니다.

다행히 다른 관객분이 이야기를 잘해주셔서 그 덕분에 GV보다 대화의 장이 된 것같아 분위기가 좋았습니다.

그렇기때문에 영화의 좋은 점뿐만 아니라 아쉬웠던 점들을 솔직하게 이야기할 수 있을 정도로 화기애애한 분위기로 흘러갔습니다.

영화는 어두웠을지 모르겠지만 의외로 GV는 웃음기가 섞인 밝은 분위기로 흘러가서 그 괴리감에 살짝 놀랐습니다.

 

감독님이 단국대 영화콘텐츠전문대학원에서 교육을 받았는데 상당히 엄하게 배웠다고 합니다.

거의 칭찬은 없고 쓴소리 위주였다고했는데 심지어 <갈매기>조차도 학교에서는 여기가 부족하고 연출은 이렇게 하면 안된다는 소리를 많이 들었다고 하더군요.

그래서 제가 장난삼아

 

"아니! 그렇게 쓴 소리하는 사람들한테 트로피를 보여주면서 전주국제영화제에서 대상 타 봤어요? 안 타봤으면 말을 하지 마세요🤪라고 도발해보세요!"

 

라는 김병만식 개드립을 던졌는데 뒤에 계시던 배급사 직원분도 빵 터지더군요.😁

 

아무튼 이런 소리가 나올 정도로 재미있었습니다.

 

그리고 이번 GV의 사진은 없습니다.

왜냐면 이때의 분위기는 GV보다 대화의 장처럼 느껴져서 굳이 사진을 찍어야겠다는 생각이 안들더군요.

 

P.S - GV끝나고나서 배급사 진진의 직원분이 오셔서 감사하다고 인사를 드리는데 정말 인상적이었어요😲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34

  • LuciteTokki
    LuciteTokki
  • 율독
    율독
  • opeter
    opeter
  • HouseStory
    HouseStory
  • 레히
    레히
  • None
    None
  • Anydevil
    Anydevil

  • 베니
  • 롱테이크
    롱테이크

  • 성공한인생
  • 너돌이
    너돌이
  • 코쓱모쓰
    코쓱모쓰
  • NightWish
    NightWish
  • 낡낡
    낡낡
  • B바라기
    B바라기
  • 얼죽아
    얼죽아

  • 인디애나블루스

  • 킹스맨2
  • 프림로즈힐
    프림로즈힐
  • 핀란
    핀란
  • 누누
    누누
  • 노킹온헤븐스도어
    노킹온헤븐스도어
  • 별빛하늘
    별빛하늘
  • 영원
    영원
  • 펭하
    펭하
  • 이안커티스
    이안커티스
  • 세상의모든계절
    세상의모든계절
  • deckle
    deckle
  • WinnieThePooh
    WinnieThePooh
  • 온새미로
    온새미로
  • 핏어팻
    핏어팻
  • 유러리
    유러리
  • 용산요정호냐냐
    용산요정호냐냐
  • Tara
    Tara

댓글 33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1등

허얼~ ㅋㅋㅋㅋㅋㅋㅋ GV인데 관객이 없었다니ㅠㅠ 셋져님 저번에도 이런 경우 있었지 않았나요...??? ㅋㅋㅋ 제 상황이었다면 저는 좀 뻘쭘뻘쭘 민망했을 거 같은데 셋져님이라면 분위기 메이커가 되셨을 듯해요. 근데 관객분들이 잘 찾지 않는 영화까지 보시다니- 진정한 시네필이십니다 ㅋㅋㅋ

댓글
00:29
20.11.30.
profile image
셋져 작성자
Tara

예전에 비슷한 상황을 겪었고 이번과 비슷하게 흘러갔어요.

제가 아재개그나 개드립을 많이 할 뿐 분위기 망치는데만 최적화되어있다보니 어제는 다른 관객분의 도움을 많이 받았어요.

사실 여기가 사람들이 많이 안 찾는 곳인데다가 지금 코로나도 있고 서독제, 중남미영화제, 영자원 사프디형제전으로 사람들이 몰려가다보니 그런게 아닐까라는 생각도 들어요.🤔

댓글
00:35
20.11.30.
profile image 2등
소중한 경험 하셨네요 갈매기도 참 좋게 봤는데 개봉을 하는군요 다행입니다 배급사는 어딘가요?
댓글
00:30
20.11.30.
profile image
셋져 작성자
핏어팻
끝나고 배급사 직원분이 감사하다고 인사하러 오셨는데 그때 급하게 듣느라 확실하지 않지만 진진이었던걸로 기억해요.
댓글
00:40
20.11.30.
profile image 3등
갈매기요? 시얼샤 로넌이랑 아네트 베닝 나온 2년 전 영화 그 갈매기요? ㅎㅎㅎ
그때도 영화 절반은 졸았던 기억이 나는군요.....ㅠㅠ
댓글
00:35
20.11.30.
profile image
셋져 작성자
WinnieThePooh
해외영화말고 국내영화 <갈매기>요.
조금 헷갈릴만 하겠더군요 ㅠㅠ
댓글
00:41
20.11.30.
profile image
셋져

아.....ㅎㅎㅎㅎㅎㅎㅎㅎㅎ

찾아보니..... 오늘 관객수 단 1명의 관객이 바로 셋져님이셨군요.....^^;;

 

갈매기.jpg

댓글
00:49
20.11.30.
profile image
셋져 작성자
WinnieThePooh
허얼! 이렇게 나오는군요!ㄷㄷㄷ
댓글
00:51
20.11.30.
profile image
글 덕분에 영화 알아가네요~ 당황스러우셨을텐데 즐거운 시간이셨다니 정말 다행입니다!
댓글
00:36
20.11.30.
profile image
셋져 작성자
유러리
올해 전주국제영화제 대상을 탄 작품들은 내년에 극장에서 정식개봉할 거라고 하니 기대해주세요😊
댓글
00:41
20.11.30.
profile image
영화가 제목 따라가서 외롭군요. 나중에 단편영화 나 홀로 대관 만들 때 경험을 살려 출연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댓글
00:36
20.11.30.
profile image
셋져 작성자
deckle
감독도 안톤 체호프를 좋아하다보니 나름 거기에 맞게 만들었다고하더군요.
연기는 안되요😖
댓글
00:42
20.11.30.
profile image
부딪혀보니,,, 해피엔딩!
이런거죠!
이젠~ 두 명의 관객으로도 즐기시는 여유가 보입니다ㅡ !
ㅎㅏ ㅎㅏ ㅎㅏ🙆
댓글
00:38
20.11.30.
profile image
셋져 작성자
세상의모든계절
관객의 수보다 그곳의 분위기가 어떤가가 더 중요하다고 생각해요.
다행히 이번에는 다른 관객분 덕에 화기애애하게 흘러갔어요.
댓글
00:43
20.11.30.
profile image
관객이 적어 안타깝긴하지만... 특별한 추억으로 기억되실 것 같아 부럽네요😎
댓글
00:44
20.11.30.
profile image
셋져 작성자
펭하
하지만 사람이 적을 때 비로소 솔직하고 진솔해지는 순간도 있다고 생각합니다😎
댓글
00:46
20.11.30.
profile image
단국대 영화컨텐트전문대학원 졸업작품들은 개인적으로 믿음이 가요.
[갈매기]는 광복절 집회만 아니였어도 명씨네에서 이미 봤었을텐데.. ㅠㅠ
배급사가 진진이군요. 좀 기다리면 되겠군요.

학교나 수상경력에서 [갈매기]의 1년 선배격인 [흩어진 밤]은 도대체 언제 개봉을 할 것인지..
문승아 배우 보고 싶어요.
댓글
00:55
20.11.30.
profile image
셋져 작성자
플라시보

<갈매기>라는 작품조차 칭찬보다는 부족한 점만 계속 지적할 정도면 여기서 단련된 학생들은 대단하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그나마 어제 배급사 직원분이 직접 오셔서 인사할 정도면 나름 이 작품에 거는 기대가 있다고 느껴지더군요.

댓글
01:00
20.11.30.
profile image
특별한 경험을 하셨네요. 그만큼 또 기억남고 소중한 시간이 되셨던 것 같습니다. ^^ 영화 <갈매기> 기억해 두고 개봉하면 보러 가야겠습니다.
댓글
01:06
20.11.30.
profile image
셋져 작성자
누누
아쉬운게 있다면 사인을 받고싶었는데 준비물을 준비못해서 받지 못했어요.
다른 관객분은 메모지에라도 사인을 받았는데 저는 영화에 관련된 물건에 받는 것을 선호하는 타입이다보니 선뜻 사인요청을 하기 어렵더군요.
아마 개봉할 때 전단지나 포스터가 나올텐데 그때는 거기에 사인받으러 가려고요. ^^
댓글
01:17
20.11.30.
profile image
오붓해서 좋긴한데.. 솔직히 한두명이면 그냥 취소하는게 더 낫다싶긴 하네요 ㅠ 그래도 혼자가 아니라서 덜 뻘쭘해서 다행 ㅎㅎ
댓글
01:32
20.11.30.
profile image
셋져 작성자
핀란
결과가 좋아서 다행이지만 아니었으면 얼마나 살 떨렸을지....
그래서 혼자서도 잘 듣는 사람이 되었으면 좋겠어요. 분위기라도 잘 띄우는 ㅎㅎ
댓글
01:40
20.11.30.
체호프 연극 어쩌고 하니 궁금해지긴 합니다. 사실 gv 사람 수 모자라면 초대권을 풀든 지나가는 관객 잡든 어떻게든 채우던데 그런 건 안됐나봐요. 어쨌든 잘 들으셨다는 글 보니 왠지 제가 안심이 됩니다 ㅎㅎ
댓글
01:43
20.11.30.
profile image
셋져 작성자
킹스맨2
감독이 살던 동네에 안톤 체호프 극장이 있는데 여기 극단 단원 분들을 영화에 캐스팅했다고 하더군요.
전날에 확인했을 때만 해도 관객들이 있었는데 무슨 이유인지 당일날에는 아무도 없더군요...😨
댓글
01:51
20.11.30.
profile image
나중에 오신 그분이 안 계셨음 어땠을지도 궁금해지네요. 어쨌든 셋져님 개그도 통하고 훈훈한 분위기에서 진행된 것 같으니 해피엔딩이겠죠?ㅎㅎ
댓글
03:27
20.11.30.
profile image
셋져 작성자
낡낡
나중에 오신 분 아니었으면 제가 즐기기 어려웠을거라고 생각해요.
어쨌든 해피엔딩 해피엔딩🤗
댓글
12:28
20.11.30.
profile image
와 색다르고 특별한 경험이셨겠어요ㅎㅎ 두고두고 기억에 남을만한.. 저까지 마음이 좋아지네요
댓글
04:19
20.11.30.
profile image
셋져 작성자
몰리스
가독성이 안좋게 썼는데도 불구하고 좋게 봐주셔서 감사해요
댓글
12:29
20.11.30.
profile image

그 이후 어땠는지 후기 궁금했었는데 다행이네요. 다른 관객분 오셔서 셋져님 부담감은 덜했겠어요 그래도 특별한 경험을 하셔서 이번 영화는 더욱더 뜻깊은 영화가 되겠군요!☺️

댓글
10:12
20.11.30.
profile image
셋져 작성자
None
한 명의 힘이 얼마나 큰지를 실감했어요.
어떤 영화를 보았느냐도 중요하지만 그 시간을 어떻게 보냈느냐도 중요하다고 생각해요.
특별한 경험을 했을 때 더 오랫동안 기억에 남더군요.😊
댓글
12:33
20.11.30.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영화수다 TV카테고리 -> 드라마수다로 변경합니다 31 다크맨 다크맨 2일 전22:21 4146
공지 차단하기 기능 교체 되었습니다. 65 다크맨 다크맨 4일 전19:41 11612
HOT 1월 17일 박스오피스 7 paulhan paulhan 1시간 전00:00 797
HOT CGV 콘솔 게임 대관 후기. 재밌었습니다! 가볼만 합니다. 49 타오러유 1시간 전23:24 3530
HOT (장문)CGV 콘솔게임 대관 후기. 쓰레기입니다. 가지마세요 81 나나나다사닷 6시간 전18:14 12845
HOT 극장판 시로바코 블루레이 왔습니다. 7 홀리저스 홀리저스 1시간 전23:32 439
HOT 용아맥 1.43:1 후기 KTX왕복 비용 아깝지 않네요! 20 가니 가니 1시간 전23:20 1209
HOT 남자배우들의 중년미가 너무 멋있고 좋아요 😍 42 leodip19 leodip19 2시간 전22:33 1932
HOT 기차장면 보고 영화제목 맞히기 46 해일해일헤일리 2시간 전22:18 1610
HOT 기억제거기의 인생 게임 TOP 5(온라인 게임 포함) 7 기억제거기 기억제거기 3시간 전21:50 694
HOT 오늘이 가기 전에 보면 좋을 영화 1 텐더로인 텐더로인 3시간 전21:34 687
HOT 라이카 시네마에 갔다 왔습니다. 1 송씨네 송씨네 3시간 전21:15 869
HOT 지방인 용산 극강의 IMAX 첫 체험 후기입니다. 9 하울e 하울e 3시간 전21:20 1217
HOT 롯데시네마 파주아울렛,주엽점 휴점및폐점 8 파주맨 4시간 전20:40 1949
HOT 크런치롤 선정 2020년 전세계에서 가장 인기 있는 애니메이션 3 풍류도인 5시간 전20:11 1402
HOT 익무님들 기억에 남는 가장 야한 영화는 뭔가욤? ( ͡° ͜ʖ ͡°)♥ 43 완두콩콩맛ICECREAM 완두콩콩맛ICECREAM 5시간 전20:00 3009
HOT 다크나이트 보고 용아맥 액자 수령 후 기차 안 개봉! 40 유이 유이 5시간 전19:38 1960
HOT [러브 익스포져]4시간이 순삭되는 기적 13 닭한마리 닭한마리 5시간 전19:20 1157
HOT 해외에서 여러번 리메이크된 한국영화들 21 알폰소쿠아론 알폰소쿠아론 6시간 전18:44 2747
889751
normal
inflames inflames 15분 전00:56 137
889750
image
파르페틱 16분 전00:55 306
889749
image
빙티 빙티 20분 전00:51 366
889748
image
누누 누누 52분 전00:19 272
889747
normal
펭수엣헴 펭수엣헴 59분 전00:12 271
889746
image
로스트지겐 1시간 전00:07 697
889745
image
공기프로젝트 공기프로젝트 1시간 전00:03 252
889744
image
영사남 영사남 1시간 전00:01 858
889743
image
paulhan paulhan 1시간 전00:00 797
889742
normal
세를 세를 1시간 전23:49 866
889741
image
golgo golgo 1시간 전23:45 472
889740
image
홀리저스 홀리저스 1시간 전23:32 439
889739
image
타오러유 1시간 전23:24 3530
889738
image
가니 가니 1시간 전23:20 1209
889737
normal
곰모닝 곰모닝 1시간 전23:19 513
889736
normal
reo 1시간 전23:12 736
889735
normal
탕웨이 탕웨이 2시간 전23:11 824
889734
image
스페이드 2시간 전23:10 846
889733
normal
마스터피스 마스터피스 2시간 전23:09 918
889732
image
hyundg0608 hyundg0608 2시간 전23:04 382
889731
normal
actor☆ 2시간 전23:01 546
889730
normal
종이빨대 종이빨대 2시간 전23:00 898
889729
image
환풍기 환풍기 2시간 전22:56 764
889728
normal
탕웨이 탕웨이 2시간 전22:40 916
889727
image
제임스카메라 제임스카메라 2시간 전22:39 471
889726
image
leodip19 leodip19 2시간 전22:33 1932
889725
normal
레일트레인 레일트레인 2시간 전22:30 625
889724
normal
더블샷 2시간 전22:29 762
889723
normal
아싸리무비시청 아싸리무비시청 2시간 전22:29 685
889722
normal
moonriver moonriver 2시간 전22:27 1250
889721
image
해일해일헤일리 2시간 전22:18 1610
889720
normal
라면머그랑 라면머그랑 2시간 전22:15 783
889719
image
판다소라 판다소라 3시간 전22:05 1195
889718
image
파르페틱 3시간 전22:03 489
889717
image
리얼쿄 리얼쿄 3시간 전22:00 15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