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스포)위플래쉬의 결말은 해피엔딩일까?

1.결론부터 말하면 나는 아니라고 생각한다.

주인공의 각성으로 자신의 꿈을 이룬것 같지만 연주 중반 문틈사이로 앤드류를 걱정스럽게 지켜보는 아버지의 모습과 마지막의 둘의 표정을 보고 앤드류는 '천재'가 아닌 '괴물'이 된것같은 느낌이 들었다.

 

2.감독이 인터뷰에서 이후의 플래쳐와 앤드류의 관계에 대하여 ''플레쳐는 영원히 그가 승리했다고 여길 것이고 앤드류는 슬프고 공허한 빈 껍데기 인간이 되어 30의 나이에 약물 과다복용으로 죽겠죠. 이후에 대해서는 저는 아주 어두운 관점을 가지고 있습니다.''라고 말했다.

(링크: https://screencrush.com/whiplash-damien-chazelle/)

감독은 처음부터 배드엔딩을 생각해둔것 같다.

 

3.마지막 부분에서 플래쳐가 'GOOD JOB'이라고 외쳤다는 이야기가 있다.

플래쳐가 가장 싫어하는말이라고 했는데 말한걸 보니 앤드류를 정말로 인정한것이 아닐까 생각하게 된다.

이렇게 보면 또 앤드류는 인정을 받은것이니 해피엔딩으로 생각할수도있다.

이렇게 애매모호한 이야기들을 담아낸 덕에 어느 관점에서 보느냐에 따라서 결말이 달라지는 좋은 영화같다.

 

4.댓글로 익무님들의 생각을 알려주세요!

241AD34355180DD505.jpeg.jpg

추천인 25

  • 아트매니아
    아트매니아

  • madman56
  • 제임슈딘
    제임슈딘
  • 조선왕조실룩샐룩.
    조선왕조실룩샐룩.
  • WinnieThePooh
    WinnieThePooh
  • 데눅스
    데눅스

  • Decan
  • 해니니
    해니니
  • 송씨네
    송씨네

  • 조아삼

  • 빛나
  • 포커페이스
    포커페이스
  • nashira
    nashira
  • Anydevil
    Anydevil
  • 백택
    백택
  • 인생은아름다워
    인생은아름다워
  • 핀란
    핀란
  • 소보르
    소보르
  • 퓨리
    퓨리
  • MarriageStory
    MarriageStory
  • 솔라시네마
    솔라시네마
  • 샤프펜슬
    샤프펜슬
  • golgo
    golgo

  • 맹린이
  • 코큰이최고
    코큰이최고

기억제거기 기억제거기
18 Lv. 31734/32490P

프사 바꿨습니당다라랑당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32

댓글을 많이 달아야 레벨업을 할수 있어요~!!
profile image
기억제거기 작성자 2020.10.31. 19:22
코큰이최고
저도 그냥 아버지는 아들의 실력에 오열하신거고 앤드류는 각성한거라고 생각하고싶네요ㅠ
댓글
profile image
2등 golgo 2020.10.31. 19:25
인간미는 사라진 천재 아티스트가 나오겠구나 싶었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3등 샤프펜슬 2020.10.31. 19:29
전 감독이 의도적으로 그 지점에서 영화를 마무리했다고 생각해요. 앤드류 인생의 정점에서 영화를 끝마침으로써, 그 이후의 삶을 상상하게 만드는 거죠. 관객이 이 영화에서 무엇을 보느냐에 따라, 상상하는 뒷이야기는 천차만별일 테고요
댓글
profile image
기억제거기 작성자 2020.10.31. 19:30
샤프펜슬
관객이 뒷이야기를 상상하게 만드는 좋은 영화같아요 ㅎ
댓글
profile image
윈터1314 2020.10.31. 19:30

감독피셜 배드엔딩이라ㅠㅠ 앤드류가 30살전에 결국 약물중독으로 죽을꺼라니ㅠㅠ 저도 해피는 아닌거같아요..

댓글
profile image
기억제거기 작성자 2020.10.31. 19:31
윈터1314
감독이 라라랜드감독이라는게 믿기지 않을정도 였어요.....그런 어두운 엔딩이라니
댓글
profile image
윈터1314 2020.10.31. 19:32
기억제거기
근데 라라랜드도 해피는 아니지 않나요????ㅎㅎㅎㅎㅎㅎㅎ
댓글
profile image
기억제거기 작성자 2020.10.31. 19:39
윈터1314
그래도 스토리 전개는 밝은 편(?) 이였지 않나요ㅎㅎ
엔딩은 뒤통수를 맞았지만ㅋㅋ
댓글
profile image
W001 2020.10.31. 19:32

저는 위플래쉬라는 영화에서 개인적으로 놀랐던점은 처음부터 끝까지 플레쳐의 광기와 악의 면모를 일관적으로 보여줬다고 느낀점이었어요 보통은 특히 예술영화의 경우 플레쳐 역할의 이런 광기가 초반에는 주인공에게 시련으로써 분노와 의지의 동기가 되는건 거의 99퍼센트가 해당되지만 주인공과 관객이 갈수록 이런 플레쳐 역할의 대상을 이해하고 나중에는 서로 공감과 교감으로 어떤 팀 처럼 되는 내용이 대부분이라고 생각했었는데 위플래쉬는 처음부터 끝까지 플레쳐의 악을 그대로 유지하고가더라고요 특히 마지막 jvc에서 공연들어가기전에 여기서 찍히면 그들은 평생 그걸 기억한다고 말하고 무대위에서 신곡꺼내면서 엿먹어봐라하는거보고 정말...정말 충격이었거든요...ㅋㅋㅋㅋㅋㅋ 학교 제적도 놀랐는데 그건정말 앤드류 앞의 평생에서 아예 음악을할수있는 기회를 영영 없애버리려고 했다는게 빡느껴지면서 정말...정상인의 사고로는 정말... 놀라운 인간임을 다시한번느꼈네요ㅋㅋㅋㅋ 저도 감독말처럼 그 후의 앤드류가 행복했을지는 잘모르겠어요 사실 3번은 플레쳐의 인정?이라는 해석은 공감이 안되는데 마지막 장면이 앤드류가 시련을 극복하고 앞으로 승승장구로 향하는길이 아니라 정말 얼마남지않은 불꽃이 퍽터지면서 마지막으로 빛나는순간처럼 느껴지기도했고 영화에서 앤드류는 플레쳐를 만난이후부터 정신적으로 병들어가고있다는걸 너무 잘 보여주기도 해서요... 영화를 잘아는편은 아니지만 개인적으로는 이렇게느꼈었네요ㅎㅎ.. 잘만든영화는 맞는것같아요 예전에 집에서보고도 충격이었는데 이번 재개봉으로 영화관에서볼수있어 너무행복합니다..ㅋ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제로니모 2020.10.31. 19:36
앤드류 인생에서 영화 마지막 공연같은 연주는 다시는 못보여주겠죠.....그래서 그때 느낌은 못잊는데 다시 돌아갈수도 없고...결국엔 배드엔딩으로 죽을 것 같네요
댓글
profile image
J.Cole 2020.10.31. 19:41
아무리 생각해도 소름돋고 기분 나쁜 엔딩이에요
댓글
profile image
솔라시네마 2020.10.31. 19:42
전 플래쳐에게 해피엔딩이라고 생각했습니다. 엿먹이려고 올려논 무대에 괴물이 되어버린 앤드류가 있었고 플래쳐는 음악학교에서 목표로 삼던 찰리 파커를 만들어냈으니까요ㅠㅠ 마지막에 플래쳐의 미소에서 그가 해냈다, 이겼다 라는 감정을 느꼈네요ㅠㅠ
댓글
profile image
소보르 2020.10.31. 19:46
앤드류는 후에 학원을 차리고 레슨비로 돈벌다가 자기 얘기를 시나리오로 써서 데미안 셔젤 감독에게 들고가는????
댓글
profile image
클랜시 2020.10.31. 19:51
처음 개봉했을 당시 한국부모들이 저걸 해피엔딩으로 해석하고 역시 스파르타 교육이 최고구나라며 애들 데리고 정신교육용으로 재관람하러 다녔다는 괴담이 떠돌았었죠.
댓글
profile image
LINK 2020.10.31. 21:13
클랜시
진짜 무서운 괴담...
댓글
profile image
핀란 2020.10.31. 19:53

영화 이후에.. 분명 감독님이 예상한 그대로 앤드류는 마지막을 맞이하겠지만 ㅠ 저는 그 본인에게는 해피엔딩이라고 봅니다. 어차피 대단한 사람이 되고 싶어했고 일찍 죽더라도 오래도록 기억되는 쪽이 좋다고 했으니.. 만약에 그때 아버지와 돌아갔더라도 공허하고 미련이 남는 인생을 살았을거라;;

댓글
profile image
인생은아름다워 2020.10.31. 19:55
앤드류는 최고 경지의 연주를 해냈고 플래쳐는 그런 연주를 끌어낸 셈이니 그순간은 두 사람에게 해피엔딩이 아닐까요.
댓글
젊은날의링컨 2020.10.31. 19:55
꿈이 삶보다 큰 사람의 비극이라고 저는 생각합니다.
마지막이 good job 이였다는 말은 흥미롭네요. 다만 감독이 그것을 보여주지 않았다는 걸 생각하면 배드엔딩이라고 봅니다.
댓글
profile image
백택 2020.10.31. 19:58
적어도 주인공 본인이 바란 결말이 아니었을까, 생각해 봅니다.
댓글
profile image
Anydevil 2020.10.31. 19:59

저는 왠지 미리 복선처럼 언급한 플레쳐의 자살한 제자인 케이시처럼 되지 않았을까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러면서 케이시도 앤드류처럼 플레쳐에게 한방 제대로 먹이는 인생무대를 선사하지 않았을까라는 생각도 들었고요. 결국 그 뒤를 잇는 여러 사람이 나오면서 이런 악순환이 반복되는 현실을 감독이 비판하려고 한 것이 아닌가 싶었네요.

댓글
profile image
nashira 2020.10.31. 20:16

드러머로서의 성공과 자기만족이냐, 주변과 어우러지는 따뜻하고 평온한 삶이냐...
중에 어느걸 중요시 하는가에 따라 갈리겠죠...
끔찍하게 무섭고 똘끼 가득한.. 내인생을 좌지우지하는 권력자가,
나를 비슷한 똘끼와 실력에 대한 애정?으로 강하게 푸쉬할 때...
경험상... 엄청난 두려움, 증오와 함께 서로에 대한 짠한 연민, 동질감이 실제로 공존하더군요... (이런게 애증인가...)
근데 자기만족과 성공에 대한 욕구가 꾸준히 자신을 휘감고 있지 않으면...
멘탈이 조금이라도 약해지는 한순간에 무너지기 마련입니다.

댓글
profile image
포커페이스 2020.10.31. 20:29
보는 사람이 행복을 어디에서 찾느냐에 따라 해피엔딩이 될수도 배드엔딩이 될수도 있다고 생각해요. 등장인물들의 입장에선 해피엔딩인것 같구요.
댓글
profile image
ha_park 2020.10.31. 21:13
동전의 양면같지 않을까요? 자신을 잃어가는 것엔 마이너스겠지만, 실력으로서는 정점을 찍게 되니 플러스이고... 에효 ㅋㅋㅋ 근데 저라면 저렇게 살고 싶진 않네요?ㅋㅋㅋ
댓글
Decan 2020.10.31. 21:38

저는 해피엔딩보단 배드엔딩이 더 잘어울리지 않나 싶습니다 ㅎㅎ

댓글
profile image
WinnieThePooh 2020.10.31. 23:20
실제 상황이었다면..... 플레처에게도 해피(?)한 상황이겠죠?
하지만 저는 그 마지막 장면을 보고 플레처라는 인물에게 더욱 경악하고 말았지요....
저 인간 정말 무서운 인간이구나.... 자신을 엿먹이는 상황까지 반전으로 자신에게 유리하게 만드는....
반대로 앤드류는 엿먹이려다가 도리어 이를 이용하려는 플레처의 모습에 더 좌절하게 됐을지도....ㅠㅠ
댓글
profile image
cusie 2020.11.01. 02:11

앤드류 본인에겐 그 순간만큼은 해피엔딩이었겠지만, 미래는 결국 베드엔딩으로 이어질 것 같네요.
극중에서 연습하는걸 보면 재즈 밴드 드러머인데 수업때를 제외하면 다른 사람과 합주연습을 한번도 하지않고 오직 혼자서 속주만 줄창 연습하더군요.
재즈바 근처에서 길거리에 앉아서 플라스틱 통으로 속주를 하는 사람의 모습이 앤드류의 미래를 보여주는 느낌이 들었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제임슈딘 2020.11.01. 04:00
cusie
와 이렇게 볼수도 있겠군요 ㅜㅜ 되게 예리한 해석이네요
댓글
profile image
RoM 2020.11.01. 11:53
그 순간 앤드류는 승리, 플레처는 패배지만 인생 전체로 보면 승패는 정반대겠죠.
플레처는 자기를 물먹일 정도로 괴물이 돼 버린 걸보며 자기 철학이 승리했음에 쾌감을 느꼈을 거 같고 앤드류는 더 이상 그 같은 경험을 못 하고 진짜 마약 중독자로 끝날 거 같은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배우 김우빈, 영화 촬영 + 공식 SNS 개설 4 friend93 27분 전20:44 425
best 쥬라기공원 틴케이스 예쁘네요 10 rhea 1시간 전20:10 803
best 과소평가된 넷플릭스 오리지널 영화 35편 (IndieWire 선정) 4 바이코딘 1시간 전20:04 1066
best 2020년 지상파 3사 연예대상 예측 10 영사남 1시간 전19:39 1366
best [지옥의 묵시록 파이널컷]전쟁의 혼령과 아이컨텍 해버린 기분 2 필름사랑 1시간 전19:39 671
best 최근 중고로 구매한 타이틀... 7 DPS 1시간 전19:18 891
best 리즈 아메드 역대급 연기 'Sound of Metal' 로튼지수/주요평  8 goforto23 2시간 전18:51 831
best [썸머 85] 투명 포토카드 증정 이벤트 (씨네큐브 프리미어) 14 얼죽아 2시간 전18:42 886
best 영화, 드라마는 분량이 긴 게 좋다. vs 짧은 게 좋다. 41 spooky0fox 2시간 전18:21 1375
best [킹덤 오브 헤븐] 레트로 전단 엽서 찍어보았습니다 [+관련 소식] 22 라차가 2시간 전18:21 1038
best 왕가위 감독 [화양연화 리마스터링] 국내 등급 심의중 7 이스케이프FZ 3시간 전17:57 1070
best 디즈니, 코로나 장기화에 내년 상반기 3만2000명 정리해고 9 햇밤 3시간 전17:56 1635
best [프리키 데스데이 순한맛] 개봉 준비 23 ipanema 3시간 전17:37 2667
best 씨네큐 신도림 굿즈 현황 (11월 26일 오후 5시 기준) 1 KYND 3시간 전17:35 704
best 씨네큐 파이트 클럽 포스터 받았습니다! 3 KYND 3시간 전17:23 723
best ‘더 프롬’ 국내 공식 캐릭터 포스터 3종 5 영사관 4시간 전17:00 1138
best 《인셉션》의 대사 옮기기 8 토레타냠 4시간 전16:22 1135
best 슬기로운 익무 생활을 위한 가이드 102 익스트림무비 20.08.11.22:38 25230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1021 다크맨 18.06.19.15:52 394307
824651
image
R.. 10분 전21:01 77
824650
image
자몽향 12분 전20:59 332
824649
image
닭한마리 13분 전20:58 181
824648
image
키라라 14분 전20:57 159
824647
image
이스케이프FZ 14분 전20:57 128
824646
image
데헤아 16분 전20:55 199
824645
image
Mr.Hall 17분 전20:54 305
824644
image
토레타냠 21분 전20:50 192
824643
image
펭하 21분 전20:50 55
824642
image
테리어 22분 전20:49 161
824641
image
애옹단지 24분 전20:47 101
824640
image
키키키키 25분 전20:46 227
824639
image
아인EIN 25분 전20:46 275
824638
image
데임타임 26분 전20:45 213
824637
image
friend93 27분 전20:44 425
824636
image
목소리 30분 전20:41 82
824635
image
유닉아이 30분 전20:41 109
824634
image
e260 32분 전20:39 173
824633
image
raSpberRy 39분 전20:32 322
824632
image
NeoSun 43분 전20:28 254
824631
image
노킹온헤븐스도어 45분 전20:26 199
824630
image
필링 46분 전20:25 614
824629
image
Meerkat 51분 전20:20 790
824628
image
edan 53분 전20:18 254
824627
image
Supervicon 54분 전20:17 371
824626
image
밖에비온다 55분 전20:16 368
824625
image
유니어미 1시간 전20:11 668
824624
image
rhea 1시간 전20:10 803
824623
image
성실 1시간 전20:10 406
824622
image
이스케이프FZ 1시간 전20:07 798
824621
image
온새미로 1시간 전20:05 255
824620
image
바이코딘 1시간 전20:04 1066
824619
image
peacherry 1시간 전20:03 157
824618
image
bangtong36 1시간 전19:59 300
824617
image
빨리와줘 1시간 전19:59 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