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보테로] 뚱뚱한 사람을 그리는 화가, 보테로

  • 1104 1104
  • 1493
  • 4

평소 '보테로'라는 화가의 이름을 들었을 때 뚱뚱한 사람을 그리는 화가라는 정도만 단순히 알고 있었어요.

 

415997_539671_1449.png.jpg

 

저번주 화가 보테로에 관한 영화 '보테로'가 개봉한다는 소식을 듣고 내심 기대가 되었는데, 오늘 오랜만에 영화관을 방문해서 보고왔습니다.

영화가 개인적으로 굉장히 만족스러운 편이었고, 지금부터는 추천하는 이유를 간단히 소개하고자 합니다. ^^

 

1. 미술관에서 관람하는 것과 같은 체험감

사실 미술에 관련된 다큐멘터리를 영화관에서 거의 본 적이 없었어요. 뮤지컬, 오페라, 미술관, 박물관 체험과 같은 종류는 직접 보는게 낫다는 생각이 들었거든요.

하지만 오늘 영화를 보면서 영화관에서 미술 작품을 보는 것도 미술관에 가는 것 못지 않은 즐거운 체험이 될 수 있구나, 라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일단 굉장히 큰 화면에 보테로의 다채로운 색감과 풍만한 양감을 느낄 수 있는 작품이 가득 차서 황홀한 경험을 할 수 있고

조용하고 어두운 영화관의 분위기에서 화면에만 단독으로 집중할 수 있는 것도 감상에 큰 도움이 됩니다.

최근 만들어진 다큐멘터리라 화질도 굉장히 선명하게 볼 수 있습니다.

작품의 내용에 어울리는 사운드까지 더해져서 작품을 감상하는 데에 분위기를 더합니다. 

작가가 중요하게 그린 부분이지만 대충 보면 놓칠 수 있는 부분도 클로즈업 해주어서 새로운 시각으로 작품을 바라보는 데에도 도움이 되었습니다.

 

2409610.jpg

 

2. 도슨트와 함께하는 듯한 풍부한 배경지식 해설

가장 만족스러운 것은 그의 초기 작품부터 그의 성장기, 가족 배경, 역사적 환경 등에 대한 풍부한 해설과 함께 그의 작품을 연대기적으로 바라볼 수 있다는 것입니다.

그의 작품이 그저 뚱뚱한 사람을 그리는 재밌는 그림이라고 알고 있었던 분들도 사실 그림의 이면에는 풍부한 세계가 있다는 것을 깨달으실 수 있을 거예요.

개인적인 가족적 체험, 콜롬비아에서 일어난 비극, 또는 타지에서 일어난 학살 등을 주제로 연작을 만들기도 한 그는 세계의 다양한 나라에서 공부하며 다채로운 경험을 화폭에 담아내게 됩니다.

 

images.jpg

3. 이국의 아름다운 풍경을 담은 영화

요즘 코로나 때문에 집 밖으로도 잘 나가지 못하고 여행하기도 많이 어려운데, 이 영화는 그런 갈증에 대해서도 대리 만족을 얻을 수 있어요.

영화에 배경에는 세계의 다양한 도시들이 등장합니다.

그가 공부했던 이탈리아의 피렌체, 투스카니, 전시회를 열었던 중국, 프랑스, 그리고 콜롬비아의 보고타와 그의 고향인 메데인, 마지막에 작품활동을 하고 있는 모나코 등등. 아름다운 풍경이 가득한 나라들이 지속적으로 나와서 즐거운 눈호강을 할 수 있었습니다.

 

try-not-to-enoy-the-botero.jpg

 

4. 보테로라는 한 화가이자 한 사람의 인생관을 배울 수 있는 영화

그는 이전에는 없던 자신만의 독특한 화풍을 새롭게 만들어낸 화가입니다.

이탈리아 르네상스 시대의 풍부한 입체감에 매료되어 영감을 받기는 했지만, 뚱뚱한 인물로 그것을 색다르게 표현한다는 점에서 뛰어난 독특함을 선보입니다.

그는 젊은 시절 피카소를 동경하여 그와 대화를 나누고 싶어했지만 문전박대를 당한 경험도 있었지만,

결국에는 세계적인 거장으로 인정받아 프랑스에서 피카소의 작품과 그의 작품이 동시에 전시되는 특별전이 개최되어 세계의 주목을 받는 등 어린 시절 자신의 꿈을 이룬 사람이 되었습니다.

그의 작품이 미국에 소개되었을 때 혹평을 받고 상처를 입기도 했지만, 그렇다고 그는 자신의 화풍을 바꾸지 않았습니다.

그저 자신이 원하는 그림을 그는 끝까지 추구하였고, 그러한 끊임없는 노력이 결국 빛을 발하게 되었습니다.

무언가 남들과 다른 길을 홀로 가는 사람은 불안하고 고독할 수 있습니다.

이 영화는 그런 사람들에게도 용기를 주는 영화라고 생각합니다.

지금은 아무도 알아주지 않더라도, 돈을 벌지 못하더라도, 내가 원하는 꿈을 향해 조금씩 나아가는 사람들에게 위로를 주는 그런 영화입니다.

 

5_페르난도_보테로.jpg

 

 

 

미술 작품 보는 것에 조금이라도 관심이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즐겁고 편하게 볼 수 있는 영화 <보테로>를 추천합니다! ^^

 

 

 

 

 

추천인 5

  • 세상의모든계절
    세상의모든계절
  • 존르카레
    존르카레

  • 무비김

  • 듀기
  • golgo
    golgo

1104 1104
23 Lv. 61669/62000P

권혜정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4

댓글을 많이 달아야 레벨업을 할수 있어요~!!
profile image
1등 golgo 2020.09.28. 23:01
재밌을 것 같은 다큐네요.
댓글
profile image
1104 작성자 2020.09.28. 23:23
golgo
네 즐거운 시간이었습니다 ^^*
댓글
profile image
2등 맬론 2020.09.29. 01:50
후기 잘 읽었습니다. 보러 갈 예정인데 참고가 되네요.
댓글
profile image
1104 작성자 2020.09.29. 09:44
맬론
참고 되셨다니 기쁘네요 ^^* 재밌는 관람 하시길 바랄게요!!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10월 30일 박스오피스 15 장만월사장님 2시간 전00:01 1491
best 3박4일간의 영화 원정 무사히 다녀왔습니다 19 치즈그라탕 2시간 전23:57 1066
best [BIFF]<조제, 호랑이, 그리고 물고기들> 간단후기 8 율은사랑 2시간 전23:28 1407
best 넷플릭스 '에밀리, 파리에 가다' 시즌 2 제작 확정 6 goforto23 3시간 전23:01 918
best [위플래쉬] 할로윈 포스터 30 밍구리 3시간 전22:57 2333
best '다시봄 쿠폰' 1주차.. 3만장 넘게 쿠폰 다운로드 받아 8 PS4™ 3시간 전22:50 2164
best 단편영화 추천 005 / 곡성의 나홍진 감독의 단편영화 <한> 1 spooky0fox 3시간 전22:33 727
best 원더우먼 1984 일본은 벌써 뱃지가 나왔나봐요 ㅋ 26 mirine 4시간 전22:14 1848
best 디카프리오 팬들이 좋아할만한 사진들.. 18 mirine 4시간 전22:11 1644
best 소니, 美애니OTT '크런치롤' 인수 나서 18 PS4™ 4시간 전21:33 927
best (스포) 원더풀 데이즈 오리지널 원본 필름 실물 입니다. 4 KYND 4시간 전21:27 948
best 국내에 한번 소개되었으면 하는 대만 드라마 7 이스케이프FZ 5시간 전21:25 1223
best 현재 CGV용산 경품 현황 4 인생은아름다워 5시간 전21:22 1615
best [우리의 계절은]마지막 20분 꼭 보세요🤧 8 닭한마리 5시간 전20:55 911
best <엣지 오브 투모로우> 용포프 최고네요.. 36 Tara 6시간 전20:01 1631
best 한국 영화속에 외국인이 나온 영화 어떤게 있나요?? 23 너얼굴 6시간 전20:00 1307
best 일본의 CJ 특별전 근황 11 raSpberRy 6시간 전19:51 2466
best EXID 하니 주연작 '어른들은 몰라요', 부산영화제 2관왕 쾌거 10 sirscott 6시간 전19:44 2428
best 엣지 오브 투모로우. 용포프로 만든 대박 시퀀스 5(강스포) 6 sirscott 7시간 전19:10 1294
best 슬기로운 익무 생활을 위한 가이드 100 익스트림무비 20.08.11.22:38 23477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1012 다크맨 18.06.19.15:52 392377
815238
image
피어스 15.11.05.22:35 978148
815237
image
마법사 18.11.23.14:39 966202
815236
image
golgo 17.06.26.17:17 794520
815235
image
이팔청춘 16.05.11.00:37 648944
815234
image
golgo 14.06.28.18:37 621007
815233
image
민폐플린 15.10.14.15:02 581949
815232
image
윈터스본 16.05.31.12:40 431597
815231
image
포인트팡팡녀 17.02.07.15:44 425348
815230
image
gonebaby 18.08.26.10:39 404116
815229
image
다크맨 18.06.19.15:52 392377
815228
image
박노협 08.06.15.18:07 378747
815227
file
golgo 15.09.14.21:16 353273
815226
image
golgo 15.03.14.14:38 335900
815225
image
HAPPY.. 16.04.21.00:07 333994
815224
image
토리찡 14.01.16.23:17 295520
815223
image
제잘규 09.10.23.16:51 276366
815222
image
ㅀㅀㅀ 13.12.23.03:12 273368
815221
image
부두 14.11.06.22:01 272248
815220
image
Bigboss 18.05.18.12:06 267511
815219
image
Emmit 15.08.07.09:04 253819
815218
image
김치콕 14.03.20.10:39 225025
815217
image
CalvinCandie 15.11.22.18:59 222535
815216
image
키노맨 14.10.19.02:19 219911
815215
image
수위아저씨 09.06.06.16:01 218835
815214
image
Zeratulish 17.02.18.01:02 218686
815213
image
NEil 17.05.18.00:51 213106
815212
image
fynn 18.05.05.07:00 212816
815211
image
Emmit 15.05.08.07:37 203002
815210
image
다크맨 14.12.12.11:20 198148
815209
image
수위아저씨 16.03.21.04:38 180834
815208
image
샤잠 19.10.12.14:47 177975
815207
image
수위아저씨 16.03.30.07:15 176796
815206
image
이잉여어 14.02.23.20:05 174214
815205
image
golgo 14.07.16.11:57 170439
815204
image
민폐플린 15.10.14.12:38 1678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