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검객> 많은 결점과 하나의 특장점 (디바와의 비교)

 

원래 <검객>은 볼 계획이 없었는데 호평이 많아서 어제 호기심에 갔다왔어요ㅋㅋㅋ 

 

장혁 배우는 인생작 '추노' 이후 활동이 다소 잠잠하게 느껴졌었는데, 이번 영화에서 외형으로는 '대길이'와 가장 닮은 배역으로 돌아왔네요 ㅎㅎ

 

제작진이 '검술 액션'이란 볼거리에 모든 노력을 쏟아부은 듯한 영화였고, 나머지 부분에선 아쉬운 점이 좀 많았습니다. 

 

러닝타임의 절반을 넘기고서야 본격적인 액션이 시작되고, 그 전까지는 구구절절 배경과 인물 관계를 대략 소개합니다. 악당은 이렇게 나쁜 놈들이다... 주인공의 사연은 어쩌구저쩌구... 양반들의 음모가 주절주절.... 어떻게 보면 전력질주하기 전의 준비운동인데 그게 너무 길어요 ㅠㅠ 긴 시간을 할애한 그런 갈등을 종반에 제대로 매듭짓지도 않았고요. 

 

이런 영화에서 스토리가 뛰어나기를 기대하는 사람은 거의 없겠지만, 그걸 감안해도 쓸데없이 번잡하고 재미없는 이야기였습니다. <존 윅>, <테이큰>처럼 '단순하고 쉽고 빠른 플롯'이라는 액션영화의 정석적인 미덕은 없죠. 

 

배우들의 연기도 썩 좋았다고 하긴 어려웠네요. 꽤 많은 장면에서 작위적이고 힘이 너무 들어간 연기를 하는 느낌이었고, 대화를 주고받을 때의 리듬감은 더 별로였어요. 

 

그리고 영화의 미술이나 의상, 세트... 그런 요소를 뭉뚱그려 아마 프로덕션 디자인이라고 하죠? 전체적인 때깔이 좋은 편이 아닙니다. 사극이라면 으레 있기 마련인 장대한 풍경이나 예쁜 영상미, 시대를 재현한 재미난 볼거리 같은건 거의 없어요. 어쩔수 없는 부분이겠지만 비교적 없는 형편에 찍은 티가 종종 나더라고요ㅠ 

 

6C26C303-4CBE-4219-B4A5-AC8CF03F44C3.jpeg

하지만 검술 액션!! 이 영화를 선택해 극장을 찾은 모든 관객들이 기대한 그 한가지 특장점만큼은 확실한 포만감을 줍니다 ㅋㅋ

 

액션에 최소한의 당위성을 부여하는 내러티브 뿐 아니라, 영화의 모든 디테일이 이 검술 액션 하나를 멋지게 살리기 위해 희생된건가 의심될 정도로 제작 여력이 몰빵된 듯한 액션이었네요. 

 

가장 눈에 띈 특징은 검이 부딪힐 때의 사운드였는데요, 초반 맛보기로 보인 결투 씬에서 쨍쨍 소리에 정말 깜짝 놀랐습니다. 관객을 초장부터 압도할 만한 효과음이고, 우수한 타격감까지 자연히 따라붙습니다. 

 

격투 장면에서 합을 주고받는 속도감도 마음에 들었습니다. 여기선 무술 팀의 기여 뿐 아니라, 빠르고 현란하게 액션을 담아 템포를 끌어올린 촬영에도 공을 돌릴수 있을것 같네요. 배우들의 몸놀림을 정직하게 보여주진 않아도 보는 관객들의 눈은 분명 더 즐겁죠. 

 

고증 따윈 개나 줬더라도 나름대로 액션의 패턴을 다채롭게 만드는 악당들의 다양한 무장과 디자인에도 눈이 갔습니다. 많은 부분에서 감독이 <레이드>를 인상깊게 봤나 생각이 들기도 했습니다. . 

 

마지막으로 물건너 온 '월클' 액션배우 조 타슬림과 장혁의 뛰어난 액션 소화력에 다시 한번 감탄하게 되었구요. 

 

한국 액션 역사에 길이 남을 정도는 아닐지라도, 이만하면 모두에게 쏠쏠한 쾌감을 주는 액션영화라고 할수 있겠습니다 ㅎㅎ

 

92091575-6E09-4704-A324-287C2CFB1744.jpeg

 

따로 리뷰를 남긴 <디바> 얘기를 다시 꺼내보는 이유는, 두 영화에 대한 감상이 많은 부분에서 대조가 되었기 때문입니다. 

 

<디바>는 주연 배우들의 연기도 좋았고, 화면 때깔도 좋았고, 제법 인상적인 연출도 많았지만, 후반부 내러티브가 감당을 못하고 무너져 결국 마지막에 남은 감상이 분명하지 않게 되었습니다. '그래서 뭐..? 이게 다인가?' 싶었더랬죠. 

 

반면 <검객>은 솔직히 액션 말고는 제 마음에 드는 구석이 거의 없었는데도 그 액션 하나 호쾌하게 잘뽑히니 비교적 괜찮은 평을 남기게 되네요. 

 

장점이 많지만 '한방'이 딱히 없었던 영화와, 단점 투성이지만 '한방'은 확실했던 영화의 비교랄까요. 때로 장점 하나를 최대한 살리는게 더 의미 있는 결정일 수도 있다는 생각을 다시 하게 되었습니다. 

 

추천인 17

  • 네잎클로버
    네잎클로버

  • nashira
  • 알수없다
    알수없다
  • HouseStory
    HouseStory

  • Trequartista
  • 만이
    만이
  • 마스터D
    마스터D
  • 존르카레
    존르카레
  • 자르다니
    자르다니
  • 롱테이크
    롱테이크
  • 퓨리
    퓨리
  • 한솔2
    한솔2
  • 스타니~^^v
    스타니~^^v
  • golgo
    golgo
  • A열중앙관객
    A열중앙관객
  • 진:카피바라
    진:카피바라
  • B바라기
    B바라기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8

댓글을 많이 달아야 레벨업을 할수 있어요~!!
profile image
1등 golgo 2020.09.25. 21:58
액션이 스토리의 단점을 커버해주는군요.
댓글
profile image
알폰소쿠아론 작성자 2020.09.25. 22:01
golgo
완벽히는 아니지만, 이 정도면 선방한것 같습니다 ㅎㅎ
댓글
profile image
2등 A열중앙관객 2020.09.25. 22:01

그러게요. 한가지라도 몰빵을 제대로 하니 개봉일에 두작품을 연달아 본 1ㅅ으로서 검객이 최소한 추석시즌을 위한 영화라는 것애 대한 이견은 피할수 없지만 나름 깔끔하고 호쾌하고 괜찮더라구요.
그리고 말씀하신대로 저도 장혁 배우와 극 마지막에 대적했던 그 외국배우가 너무 눈에 들어와서 다시 찾아 봤네요.

댓글
profile image
알폰소쿠아론 작성자 2020.09.25. 23:46
A열중앙관객
인도네시아 배우인데, <레이드> 출연으로 유명해졌죠ㅋㅋ 할리우드 대작에도 종종 출연했구요
댓글
profile image
3등 한솔2 2020.09.25. 22:27
검객도 별로 생각없었는데 익무 후기보고 선택하는 영화중 하나가 될것 같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알수없다 2020.09.26. 01:01
디바 아직 못 봤지만 검객 자체에 대한 제목과 평에 엄청 공감합니닼ㅋㅋㅋ
개인적으로 검술 영화 좋아하는데 딴건 다 버리더라도 제가 원하던 바를 보여줘서 너무 좋았네욬ㅋ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네잎클로버 2020.10.03. 21:00

맞아요. 전반부에 무거운 설명이 많아서 좀더 호쾌한 액션으로 빨리 진행됐으면 했어요. 그에 비해 마무리가 아쉽기도 했고...몇몇 조연은 더 중요하게 많이 나왔으면 했는데 말이죠.

그래도 개연성을 부여하려고 노력했다면 괜찮게 봐줄 수 있었어요. 가끔 액션에 몰빵된 영화에서 상황 납득이 어려운 경우가 있어서요.(저는 존윅이 좀 그렇습니다.ㅎㅎ)
분장과 소품도 인상적이었습니다!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마틴 에덴. 좋았습니다. (노스포) 9 영원 53분 전09:30 375
best CGV '원더풀 데이즈' 뱃지 패키지 3 라온제나 1시간 전09:10 1044
best [콜] 넷플릭스 예고편 공개 8 ipanema 1시간 전09:00 1033
best [단독]박훈정 감독 '마녀2' NEW에서 선보인다..막바지 협상 18 라온제나 1시간 전08:55 1924
best 릴리 콜린스 VOGUE ARABIA 11월호 화보 1 e260 1시간 전08:33 450
best 넷플릭스 '나르코스: 맥시코' 시즌 3 제작 확정 2 DPS 2시간 전08:17 435
best 넷플릭스 일본 드라마 [아리스 인 보더랜드] 새 포스터 및 메인 예고편 2 스톰루이스 2시간 전08:15 517
best [BIFF] 꺅~~ KNN TV방송에 저 나왔습니다.😁 56 호냐냐 2시간 전07:52 2152
best 유명 감독 40명 (봉준호등)이 뽑은 최애 호러 영화들 2 goforto23 2시간 전07:46 1509
best 수지 달미는 열촬중 e260 3시간 전07:19 483
best [단독] 정우X오달수 '이웃사촌', 오는 11월 25일 개봉 잠정 ... 6 ipanema 3시간 전07:13 1359
best 프랑스, 독일 전 극장 폐쇄 발표 6 goforto23 3시간 전07:04 1367
best 테슬라 에그지수가 폰조보다 더 낮네요 9 RUMING 8시간 전02:08 1319
best 거리두기 지켜서 앉는 사람만 바보 되는 느낌이네요.. 25 아믈랭 9시간 전01:18 2751
best 슬기로운 익무 생활을 위한 가이드 100 익스트림무비 20.08.11.22:38 23310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1012 다크맨 18.06.19.15:52 392129
814516
image
NeoSun 6분 전10:17 43
814515
image
집에서만보다가 7분 전10:16 77
814514
image
NeoSun 8분 전10:15 85
814513
image
goforto23 10분 전10:13 73
814512
image
NeoSun 11분 전10:12 62
814511
image
NeoSun 21분 전10:02 211
814510
image
DPS 22분 전10:01 124
814509
image
ceres 24분 전09:59 120
814508
image
NeoSun 25분 전09:58 212
814507
image
열수 30분 전09:53 540
814506
image
데헤아 31분 전09:52 473
814505
image
waterfall 38분 전09:45 418
814504
image
NeoSun 42분 전09:41 268
814503
image
None 42분 전09:41 254
814502
image
NeoSun 50분 전09:33 181
814501
image
영원 53분 전09:30 375
814500
image
NeoSun 55분 전09:28 203
814499
image
라온제나 1시간 전09:22 622
814498
image
NeoSun 1시간 전09:20 254
814497
image
낡낡 1시간 전09:18 1161
814496
image
NeoSun 1시간 전09:14 206
814495
image
라온제나 1시간 전09:10 1044
814494
image
NeoSun 1시간 전09:08 381
814493
image
인생은아름다워 1시간 전09:06 425
814492
image
NeoSun 1시간 전09:04 308
814491
image
ipanema 1시간 전09:00 1033
814490
image
라온제나 1시간 전08:55 1924
814489
image
이스케이프FZ 1시간 전08:54 226
814488
image
수위아저씨 1시간 전08:53 358
814487
image
네오룸펜 1시간 전08:46 91
814486
image
이스케이프FZ 1시간 전08:45 318
814485
image
잉어씨 1시간 전08:42 443
814484
image
사과트리 1시간 전08:42 211
814483
image
영사관 1시간 전08:41 264
814482
image
e260 1시간 전08:33 4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