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바이러스 소재물 중에서 최고라고 생각하는 작품

[크기변환]115AA9354E5BA57937.jpg

 

스티븐 소더버그 감독의 <컨테이젼>

 

요즘 중국 코로나 바이러스 때문에 난리인데

저는 자연스럽게 이 영화가 떠오르더군요

 

박쥐의 배설물을 받아 먹은 돼지로부터 발현된

변종 바이러스란 영화속 설정만 보더라도

현재 중국 사태와 겹치는 부분이 상당하지요

 

비슷한 소재의 영화들이 많이 나오긴 했지만

<컨테이젼> 만큼 기름기 쫙 뺀 현실적인 공포를

제대로 보여주는 영화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작위적인 구성 없이 담담하고 건조한 시선으로

묘사한 아비규환의 상황은 그저 보고만 있어도

오금이 저릴 정도로 서늘해지더군요

 

클리셰를 최대한 배제하고 다큐적인 톤으로

인간 사회를 파괴하는 전염병의 끔찍한 참상을

너무나도 사실적으로 그려낸 걸작이라 봅니다

 

스타급 배우들이 총출동한 메이저 영화임에도

이를 과시한다는 느낌이 없어서 더욱 좋았어요

 

안 보신 분들 계신다면 꼭 한번 보시길 권장드립니다

 

추천인 35


  • 제주간고등어
  • 찬영
    찬영
  • 에라토
    에라토
  • 쥬쥬짱
    쥬쥬짱
  • 솔방울
    솔방울

  • 뽕쮼호

  • SangARi
  • SYSTEMATIC
    SYSTEMATIC
  • Paranoid
    Paranoid
  • 월계수
    월계수
  • 콩미니카
    콩미니카
  • 이마루
    이마루
  • disneylove
    disneylove

  • 율은사랑
  • 이레
    이레
  • 맹구s
    맹구s
  • 미술관옆영화관
    미술관옆영화관
  • 소보르
    소보르
  • 사라보
    사라보
  • 복싱아
    복싱아
  • mvlike
    mvlike

  • SlowlyButSurely

  • Days_Of_Being_Wild
  • 그래
    그래
  • 리얼리스트
    리얼리스트

  • KST
  • 녕화인남
    녕화인남
  • 레일트레인
    레일트레인
  • NeoSun
    NeoSun

  • 존맥클레인
  • 타비
    타비
  • 국밥마녀
    국밥마녀
  • 시바견..
    시바견..
  • AZURE
    AZURE
  • 닭한마리
    닭한마리

미녀와야수 미녀와야수
37 Lv. 245660/250000P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56

글을 읽고 댓글을 달지않으면, 포인트가 깎여나갑니다.
profile image
1등 닭한마리 2020.01.25. 19:56
소더버그 감독 작품이네요?..ㅋㅋ 별에별 장르를 다 만들어본 감독인거 같습니다...(영화 캐스팅도 좋고..한번 봐야겠어요!!)
댓글
profile image
미녀와야수 작성자 2020.01.25. 20:08
닭한마리
소더버그 감독은 다양한 장르를 섭렵한 장인이죠^^
댓글
profile image
2등 AZURE 2020.01.25. 19:59
와... 이 캐스팅 뭐죠?ㄷㄷ
댓글
3등 존맥클레인 2020.01.25. 20:03
포스터에 배우들과 스토리 소개만 보고 갔다가 영화 시작하고 몇 분 안 돼서 충격받은 게 기억이 나네요. 그러면서 바이러스가 참 무섭다는 것을 다시 한번 느끼게 해준 그 영화였죠
댓글
profile image
미녀와야수 작성자 2020.01.25. 20:12
존맥클레인
스토리 진행 방식이 정말 가차없죠... 그래서인지 더욱 무서웠구요
댓글
profile image
시바견.. 2020.01.25. 20:03
봐야겠네요ㄷㄷ 일단 캐스팅부터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미녀와야수 작성자 2020.01.25. 20:29
시바견..
캐스팅이 화려하긴 하지만 대중적인 영화는 아니니 참고하세요^^
댓글
profile image
미녀와야수 작성자 2020.01.25. 20:29
국밥마녀
지금 시점에서 보기 딱 좋은 영화일 겁니다~
댓글
profile image
bk2ys 2020.01.25. 20:14
감사합니다 ㅎㅎ
댓글
profile image
타비 2020.01.25. 20:15
우와 캐스팅.... 장난아니네요.

전 아웃브레이크 가 먼저 떠올랐는데
이 영화는 첨 알았어요
댓글
profile image
미녀와야수 작성자 2020.01.25. 20:30
타비
아웃브레이크도 재밌게 봤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캐라 2020.01.25. 20:20
캐스팅이 어마어마하네요
댓글
profile image
미녀와야수 작성자 2020.01.25. 20:31
캐라
캐스팅 만으로도 눈길이 갈 수 밖에 없죠^^
댓글
profile image
밤장 2020.01.25. 20:28
티비에서 가끔 하는 영화인가요?? 왜 본 거 같징...
댓글
profile image
미녀와야수 작성자 2020.01.25. 20:32
밤장
아마 케이블 영화 채널에서 가끔 해줬을 겁니다
댓글
profile image
NeoSun 2020.01.25. 20:29
이거 생각 하고 들어왔는데 딱이네요.
댓글
profile image
미녀와야수 작성자 2020.01.25. 20:32
레일트레인
아마 앞으로 더욱 재조명 되지 않을까 싶네요^^
댓글
KST 2020.01.25. 20:34
엥 캐스팅부터,,,!! 왓챠플레이 최근에 다시 결제했는데 봐야겠어요!!!
댓글
profile image
리얼리스트 2020.01.25. 20:38
소더버그 감독님이야 워낙 영화를 잘만드셔서 ㅎㅎ 화려한 캐스팅 탄탄한 연출, 사실적인 바이러스 묘사 모두 인상적이었어요
댓글
profile image
스크렛 2020.01.25. 20:43
오 제목만 보고 맞췄네요 ㅎ 예지력 상승
댓글
아리무라카스미 2020.01.25. 20:50
마리옹꼬띠아르? 저 배우 혹시 브래드피트랑 얼라이드인가 일라이드인가? 그거 같이 한 배우맞죠? 이름이 기억에남아서 ㅋㅋㅋ 얼굴보니 맞는거같기도하고
댓글
profile image
그래 2020.01.25. 21:05
액션신도 없는데 아이맥스 개봉했었죠
댓글
SlowlyButSurely 2020.01.25. 21:10
이 영화 건조하면서도 몰입도 높은 전염재난물이었죠 다시 한번 봐야겠어요!
댓글
profile image
mvlike 2020.01.25. 21:29
어릴때 극장에서 봤는데 그땐 남 얘기라고 생각했는지 그냥 별로 재미는 없네 정도의 생각을 했었죠. 근데 대유행 질병을 몇번 지켜보고 핸드워시로 손을 빡빡 씻는게 일상이 된 지금은 저영화가 다르게 느껴지네요. 죽어가던 기네스 팰트로우도 기억이 나네요..
댓글
profile image
복싱아 2020.01.25. 21:32
캐스팅 장난 아녔죠 ㅎㅎㅎ
댓글
profile image
소보르 2020.01.25. 22:22
저거랑 아웃브레이크랑 제가 항상 참고하는 영화네요 ㅎㅎ
댓글
profile image
엘산나 2020.01.25. 22:35
헙 한 번 봐야겠네요...감사합니다
댓글
profile image
맹구s 2020.01.25. 22:42
1~2년전에 본 영화인데 과장없이 담백한 연출이 너무 좋았어요. 언급하신대로 호화 캐스팅이지만...그들 모두 바이러스앞에선 공평하다는 거...
댓글
profile image
구름이누나 2020.01.25. 23:06
많이 들어본 영화네요 오늘 밤엔 이걸 볼까봐요..
댓글
profile image
이레 2020.01.25. 23:33
현 시점에서 딱 어울리는 영화소개 감사합니다. 찜해놓고 봐야겠네요.
댓글
profile image
미나스티리스 2020.01.26. 00:04
티저영상만 봐도 바이러스 퍼지는 경로가 진짜 무시무시 하다는걸 알게되더라고요
댓글
율은사랑 2020.01.26. 00:04
극장에서 봤었는데 재난영화의 클리셰를 안 따르지만 그럴싸하게 현실적이어서 무서웠던 기억이 나네요
댓글
profile image
disneylove 2020.01.26. 00:15
컨테이전 개인적으로도 볼만했네요.ㅎ
댓글
profile image
이마루 2020.01.26. 00:19
캐스팅도 좋았도 영화도 매우 괜찮았습니다
댓글
Legend_621 2020.01.26. 00:24
재미면에선 아쉽지만 너무 사실적이라 무섭기도... (어느 한분은 다큐멘터리라고 호평하기도)
댓글
profile image
콩미니카 2020.01.26. 00:47

뉴스 보고 바로 이 영화 생각나더군요

아이맥스로 본게 더 무섭게 느껴지더라구요ㄷㄷ

댓글
profile image
월계수 2020.01.26. 00:53

제목은 들어본거 같은데 시간나면 봐야겠네요 ㅎㅎ 저는 감기가 떠오르더라고요.. 외국을 통해 바이러스가 전파되는 것도 유사하고요..

댓글
profile image
SYSTEMATIC 2020.01.26. 03:39
증상도 지금이랑 비슷하더라구요
댓글
profile image
솔방울 2020.01.26. 16:21
오 한번 봐야겠네요 추천 감사합니다!
댓글
profile image
쥬쥬짱 2020.01.26. 16:43
이거 요새 케이블에서 많이 해줘요~
감기랑 같이.
이번 사태 생각하니 저도 이 영화만 떠오르더라구요.
댓글
profile image
2작사 2020.01.26. 17:06
제목은 익히 들었는데 아직 못 봤네요 ㅠㅠ
댓글
Tammy0123 2020.01.26. 20:48
바이러스 관련 수업에서 강의시간을 할애해서 보여줬던 영화네요. 감염 경로들도 그렇고, 치료제 개발 과정, 언론과 대중들의 반응까지 픽션이지만 굉장히 잘 만들어진 영화라고 해주셨었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한솔2 2020.01.26. 21:00
이거 완전 재밌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에라토 2020.01.27. 00:49
오 저도못봣던건데... 넷플에는 있으려나
댓글
rabbit 2020.01.27. 08:30
무려 아이맥스로 개봉했었지요
댓글
profile image
테리어 2020.01.27. 11:08
봐야겠네요. 추천 고마워요.
댓글
롯시vip 2020.01.27. 12:03
맷 데이먼 영화들 찾아 보다가 봤었는데
스토리가 현재 바이러스랑 유사한듯 합니다.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기생충 국가별 흥행 정리 10 환환 55분 전22:54 1458
best [다크 워터스] 단평: 호러보다 무서운 영화, 아니 현실 6 FilmWhatElse 1시간 전22:41 585
best 2월 14~16일 스페인 박스오피스 TOP 5 5 fuzoo111 1시간 전22:37 613
best 스다 마사키-고마츠 나나 주연 로맨스 "糸" 공식예고편 5 이나영인자기 2시간 전21:21 1419
best 요즘 이 배우가 너무 좋아서 미치겠습니다 ㅋㅋ 39 영소남 2시간 전21:10 4727
best 이번 달 (26일) 컬쳐데이 쇼케이스 열렸네요. 16 Meerkat 3시간 전19:59 2109
best [1917] 돌비시네마 관람후기 <스포x> 18 알파카짱 4시간 전19:41 1866
best [위처] 헨리 카빌과 로취 투샷 2 JL 4시간 전19:30 1462
best 칸 영화제 - 20주년 기념 [화양연화] 4K 복원 특별상영 23 JL 4시간 전19:23 2044
best 아카데미 역대 가장짧은 수상소감 33 R.. 4시간 전19:13 5159
best 오스카의 비밀 투표 - 천재영화 등장에 당황한 아카데미 회원들 24 송사리 4시간 전19:13 5249
best 익무 시사회 불참자 근황 (2월19일) 60 익무노예 4시간 전19:04 4221
best 월드클래스 배우가 쏘는 커피차 16 수위아저씨 6시간 전17:47 4146
best [1917] 단평(스포X) 12 텐더로인 6시간 전17:24 2242
best [지푸라기...] 봤어요 (no 스포) 30 rbb 6시간 전17:20 2551
best 기생충 영국 극장수 금요일에 561개로 확대 18 fuzoo111 7시간 전16:41 3731
best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오리지널티켓, 키링, 거울 받았습니다 9 Les_deul_ 7시간 전16:38 1494
best 2019 오스카 작품상 후보들의 베스트 비하인드샷들 모음 (약스포) 13 NeoSun 7시간 전16:07 2380
best 최근에 생각나는 긴장감 고조시키는데 훌륭했던 작품 10선 27 R.. 7시간 전16:00 2543
best 문신을 한 신부님 새 포스터 증정하네용 26 그리움의시작 7시간 전15:56 2350
best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후기 - 더럽게 꼬인 짐승 같은 인간... 3 Anydevil 7시간 전15:53 684
best IMDB(인터넷무비데이터베이스) 인기 인물 현재 1위 6 왕정문 8시간 전15:41 1698
best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호텔 지배인님이 제 익무 글에 댓글 ... 12 peachland 8시간 전15:27 1247
best [필독] 넷플릭스 영화, 드라마 글 올리실때 참고해주세요 89 익스트림무비 19.12.13.23:36 27439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930 다크맨 18.06.19.15:52 321896
714573
image
(´・ω・`) 1분 전23:48 37
714572
image
A380 4분 전23:45 46
714571
image
악마적 4분 전23:45 110
714570
image
나비0 4분 전23:45 71
714569
image
척사광a 5분 전23:44 84
714568
image
스티비원더걸스 8분 전23:41 195
714567
image
mvlike 9분 전23:40 278
714566
image
edan 10분 전23:39 97
714565
image
크리스마틴 11분 전23:38 239
714564
image
영원 11분 전23:38 191
714563
image
깨비. 12분 전23:37 159
714562
image
닭한마리 12분 전23:37 234
714561
image
스티비원더걸스 13분 전23:36 148
714560
image
후지이이츠키 13분 전23:36 273
714559
image
인사팀장 14분 전23:35 131
714558
image
카무이 14분 전23:35 57
714557
image
에라이트 16분 전23:33 57
714556
image
카미유 19분 전23:30 730
714555
image
모르페코 22분 전23:27 320
714554
image
시수 23분 전23:26 300
714553
image
펭펭88 24분 전23:25 459
714552
image
안톤시거 25분 전23:24 143
714551
image
스타바 26분 전23:23 126
714550
image
쀼쀼 27분 전23:22 107
714549
image
미스카메 28분 전23:21 455
714548
image
가나가 28분 전23:21 250
714547
image
None 29분 전23:20 199
714546
image
루니엘 30분 전23:19 375
714545
image
랑게르한스 30분 전23:19 45
714544
image
라인하르트012 31분 전23:18 255
714543
image
JL 31분 전23:18 81
714542
image
ovo 35분 전23:14 1345
714541
image
PS4™ 37분 전23:12 268
714540
image
인생은아름다워 38분 전23:11 123
714539
image
푸른창호 40분 전23:09 1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