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노스포)남산의 부장들 익무 gv 후기 훌륭하게 잘 만든 근현대사 정치스릴러

  • yssds
  • 9302
  • 14

movie_imageMP4ZOYIZ.jpg

 

익무 덕분에 좋은 영화 잘 봤습니다. 영화의 감독님이신 우감독님께서도 익무를 좋아하시고 자주 들어오신다고 하니 이 글을 보실지도 모르겠네요. 영화를 보기전 가장 우려했던 부분은 너무 정치적메세지에 연연해서 영화적 재미보단 의미와 감동에 무게가 실릴까봐 걱정했는데 영화는 전혀 아니었습니다. 개인적으로 영화 1987은 훌륭한 영화지만 결말에서 좀 과한 감동유발의 엔딩이 영화를 약간 유치하게 만들었다고 생각했는데 남산의 부장들은 매우 훌륭하고 담백했습니다. 영화 속 배경과 배우들의 감정선도 그랬지만 몹시 차갑고 웃음기가 아예 없지는 없지만 거의 없다싶이 합니다. 느와르 영화에 가깝고 정치상황보단 인물과 인물들의 갈등에 중점을 주고 주인공 김규평이 왜 이런 선택에 도달했나를 설득력있게 보여줬습니다. 짦은 런닝타임이 실보단 득이된게 낭비된 컷트 없이 영화 내내 필요한 장면들로 꽉꽉 차있습니다. 군더더기가 많았던 마약왕과 너무 극단적으로 비교됩니다.

 

412.jpg

 

좋았던 점중 하나는 극중 프랑스에서 나오는 장면에서 과거 알랭드롱이 나왔던 느와르 느낌이 물신 풍겼습니다. 배경도 끝내주고 해외스릴러 영화하고 비교해도 손색이 없었습니다. 게다가 음악....음악감독이 어느분이신지 꼭 알고싶네요 정말 좋았습니다. 영화 내내 긴장감 유지를 훌륭하게 보조해줬습니다. 단순히 우리가 알고있는 근현대사 영화가 아닌 영화적 재미에도 포커스를 둔게 아주 훌륭했습니다. 우민호 감독님 영화 중 가장 차가우면서 쿨한 영화였습니다.

 

movie_image.jpg

 

그리고 개인적으로 이번 영화에서 이성민이라는 배우님을 아예 다시봤습니다. 그간 훌륭한 배우라는 평을 받으시는 분이었지만 이번 영화에선 고개를 살짝 숙인 상태에서 눈을 위로 치켜뜨며 나즈막히 말하는 순간 이성민이라는 사람 자체가 흔적도 없이 사라집니다. 완전 배역에 동화되어 그동안 없던 카리스마를 보여주신 모습은 흡사 조커를 연기했던 히스레저를 보는 느낌이었습니다. 이분의 연기만으로도 표값은 할거 같습니다.

 

훌륭한 강점도 많고 특히 좋았던 부분들을 뽑자면 후반부 롱테이크 씬과 조마조마한 긴장감을 준 프랑스 장면들이 좋았습니다. 그리고 관객한테 준비할 시간도 안주고 갑자기 훅 들어오는 이병헌의 연기력은 엄지척!! XX를 꽈악 구기는 장면은 솔직히 놀랐습니다. 이 인간이 한계까지 왔구나 하는걸 구구절절한 설명없이 컷트 하나로 설명이 확 되었죠. 그나마 단점을 뽑으라면 배우분들 발성이 나쁜건 아니었는데 대사 중 5프로는 무슨말을 하는지 몰랐습니다. 전문용어가 있던거는 아닌데 믹싱문제인가 싶네요. 그리고 영화를 보기전 역사적 사실을 모르고 보는거보다 알고 보는게 훨신 재밌으실 겁니다. 개봉하면 한번 더 볼 예정이고 감독님 말씀이지만 내부자들때도 이렇게 시사회에서 열광적인 환호를 받진 못했다고 이번 남산의 부장들 기대가 크실거 같은대 제가 볼땐 흥행의 성과를 떠나서 우민호 감독님 필모에서 최고의 영화로 남을겁니다.

 

아 여담으로 이병헌님 무대인사하실때 객석에서 오빠~슈트핏 멋져요~ 소리 너무 재밌었습니다 ㅋㅋ 이병헌님 퇴장하실때 선물도 잔뜩 가져가시던대 기분 좋으셧을거 같네요

 

 

 

추천인 5

  • 녕화인남
    녕화인남

  • 관리해서생긴일
  • 솔방울
    솔방울
  • 온새미로
    온새미로
  • golgo
    golgo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14

댓글을 많이 달아야 레벨업을 할수 있어요~!!
profile image
1등 golgo 2020.01.16. 21:10
저도 이성민 배우 다시 봤어요.
댓글
yssds 작성자 2020.01.16. 21:52
golgo
그동안 이런 카리스마를 어떻게 숨겼는지 신기합니다
댓글
2등 Leedong 2020.01.16. 21:13
음악감독 조영욱일꺼에요 신세계로 유명하신 분이고 우민호감독이랑도 많이 활동한 음감이죠~~
댓글
yssds 작성자 2020.01.16. 21:52
Leedong

이번 영화에서 음악이 와....스릴러 영화보다 더 스릴있게 해줫습니다 감사합니다!

댓글
3등 선바람 2020.01.16. 21:25
이병헌배우님한테 소리지른거 정말 재밌었죠 ㅋㅋ
댓글
yssds 작성자 2020.01.16. 21:53
선바람
ㅋㅋㅋㅋ 웃겻습니다 이병헌님이 관객분들한테 다가올때 엄청 좋아하더라고요
댓글
profile image
온새미로 2020.01.16. 21:32

병헌리도 엄지척...
이성민 배우님도~~~

99ED63485C0FD4CA23.gif

 

댓글
yssds 작성자 2020.01.16. 21:54
온새미로
두분 모두 엄지엄지 척척입니다!
댓글
profile image
솔방울 2020.01.16. 21:46
기대됩니다! 대사가 잘 안들리는 부분이 있다니 그게 좀 걱정되네요ㅠ
댓글
yssds 작성자 2020.01.16. 21:54
솔방울
제가 귀가 안좋아서 그럴수도 있긴 합니다만 약간의 집중이 필요할거 같습니다!
댓글
yssds 작성자 2020.01.18. 16:07
관리해서생긴일
기대하셔도 좋습니다 ㅎㅎ
댓글
profile image
2작사 2020.01.18. 15:47
다른 배우 연기도 훌륭했지만 이번 영화 mvp는 박통 연기한 이성민 배우 같아요 ㅎㅎ
댓글
yssds 작성자 2020.01.18. 16:07
2작사
정말 최고엿습니다 남우조연상 못받으면 이해 못할겁니다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비밀의 숲 시즌 2] 어제 진짜 숨막혔던 촬영 장면 11 제임스카메라 36분 전12:55 696
best JTBC 드라마 <허쉬> 황정민, 윤아 배우님 촬영장 사진 6 leodip19 38분 전12:53 550
best 촬영하다 죽은사람없는게 신기한 영화 10 푸루스 42분 전12:49 1156
best 송혜교 슈콤마보니 2020 F/W BETWEEN #2 1 e260 1시간 전12:13 242
best 넷플릭스 <이야기로 잇다> 한국판 CF 공개 3 이스케이프FZ 1시간 전11:56 663
best JTBC 드라마 <런 온> 임시완, 신세경, 이봉련, 코로나19 음성 판정 4 goforto23 1시간 전11:54 887
best 일본 트위터 유저가 올린 [테넷] 촬영장 사진 10 이스케이프FZ 1시간 전11:47 1201
best 20대 중반 정우성이 대놓고 호감있다고 했던 배우 12 푸루스 1시간 전11:39 3081
best 2020 추석 명절 영화 편성표 16 인사팀장 2시간 전11:17 1702
best 故 타케우치 유코, 복잡한 가정환경을 딛고 성공한 배우 11 golgo 2시간 전11:13 1823
best 10월 CGV 아트하우스 Club 뉴스레터 내용 공개 61 무비런 2시간 전11:06 3465
best 재무제표로 본 코로나 시대의 넷플릭스와 디즈니 8 sirscott 2시간 전10:44 1203
best 배우 최민수가 광고를 거절했던 간단한 이유... 19 온새미로 3시간 전10:27 3180
best 최근 한달 OTT 실이용자수 (넷플릭스,웨이브,티빙,왓챠) 26 루치오 3시간 전10:26 2266
best 김호정, 윤찬영, 정하담 [젊은이의 양지] 첫 예고편 7 ipanema 3시간 전10:13 1058
best 3천만명 방문한 영화관, 코로나 추가 감염은 '전무' 24 PS4™ 3시간 전10:08 2601
best [넷플릭스] '보건교사 안은영' 2차 포스터 6 ipanema 3시간 전09:42 1420
best 고아성, 이솜, 박혜수 주연 [삼진그룹 영어토익반] 메인 예고편 8 ipanema 3시간 전09:39 1582
best 일본팬이 만든 [테넷] 빈티지 포스터 9 카란 3시간 전09:38 1722
best ‘기생충’ 양진모 편집감독, 美 아카데미 편집부문 위원 초청 15 PS4™ 4시간 전09:10 1467
best 이수혁 에스콰이어 10월호 화보 2 e260 4시간 전08:47 797
best 음향 편집기사가 말하는 '한국영화에서 대사가 잘 안 들리는 이유... 19 sirscott 5시간 전08:23 3670
best 슬기로운 익무 생활을 위한 가이드 91 익스트림무비 20.08.11.22:38 21219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999 다크맨 18.06.19.15:52 389438
803044
image
피어스 15.11.05.22:35 964123
803043
image
마법사 18.11.23.14:39 923002
803042
image
golgo 17.06.26.17:17 793492
803041
image
이팔청춘 16.05.11.00:37 648792
803040
image
golgo 14.06.28.18:37 613382
803039
image
민폐플린 15.10.14.15:02 573368
803038
image
윈터스본 16.05.31.12:40 431252
803037
image
포인트팡팡녀 17.02.07.15:44 420069
803036
image
gonebaby 18.08.26.10:39 397997
803035
image
다크맨 18.06.19.15:52 389438
803034
image
박노협 08.06.15.18:07 378702
803033
file
golgo 15.09.14.21:16 350368
803032
image
golgo 15.03.14.14:38 331915
803031
image
HAPPY.. 16.04.21.00:07 330192
803030
image
토리찡 14.01.16.23:17 294892
803029
image
ㅀㅀㅀ 13.12.23.03:12 273311
803028
image
제잘규 09.10.23.16:51 272028
803027
image
부두 14.11.06.22:01 269537
803026
image
Bigboss 18.05.18.12:06 267160
803025
image
Emmit 15.08.07.09:04 252513
803024
image
김치콕 14.03.20.10:39 224976
803023
image
CalvinCandie 15.11.22.18:59 222348
803022
image
키노맨 14.10.19.02:19 219386
803021
image
Zeratulish 17.02.18.01:02 218656
803020
image
수위아저씨 09.06.06.16:01 218396
803019
image
NEil 17.05.18.00:51 213065
803018
image
fynn 18.05.05.07:00 212740
803017
image
Emmit 15.05.08.07:37 202902
803016
image
다크맨 14.12.12.11:20 198125
803015
image
샤잠 19.10.12.14:47 177813
803014
image
수위아저씨 16.03.21.04:38 176555
803013
image
이잉여어 14.02.23.20:05 173528
803012
image
수위아저씨 16.03.30.07:15 172281
803011
image
golgo 14.07.16.11:57 170283
803010
image
메론맛다시마 16.02.01.01:42 1668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