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테리어 님 나눔) <남산의 부장들> 시사회 후기

  • Story Story
  • 10867
  • 3

이걸루.png.jpg

 

 '10.26 사건'에 대해서는 정규교육에서의 근현대사 과목, 혹은 인터넷에 돌아다니는 자료 등을 통해 그 내용을 대강 기억하고 있는데, 영화를 보기 전에 관련 정보를 조금 더 자세히 알아보기 위해 요약 영상들을 몇 개 찾아보았습니다. 실제 사건에 대한 자료만 보아도 당시 정치적 사회적 배경에 대한 긴장감이 느껴졌고, 현재까지도 갖가지 논란이 있는 사건이기에 매우 흥미로웠습니다. 또한, 동일한 사건을 배경으로 한 <그때 그사람들>이라는 영화를 보았을 때의 감상도 되짚어보았습니다. 보면서 '매우 적나라하다'는 느낌을 받았던 영화였는데, 실제로 명예훼손 소송까지 발생했다는 사실은 이번에 알게 되었습니다.

 

 <남산의 부장들>은 <그때 그사람들>에 비해 전체적으로 차갑고 무겁고 어두운 분위기였고, 사건보다는 인물의 감정과 외적/내적 갈등에 중심을 두었습니다. 첩보, 누아르의 형태를 띠면서도 '드라마' 장르이기 때문에, 상황에 대한 인물의 감정을 따라간다는 느낌으로 감상하였습니다. 이번에는 특히 김규평의 심리에 중점을 두고 관람하였는데, 다른 인물의 감정에 집중해서 한 번 더 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또한, 연기, 조명, 음향, 미술, 배경 등 영화를 구성하는 전체적인 요소들이 인물의 감정과 극의 분위기를 더욱 생생하게 느끼도록 해주었습니다. 특히 믿고 보는 명배우들의 연기가 가장 두드러졌고, 관찰자의 입장을 넘어서 당사자가 된 듯한 느낌이 들 정도로 몰입되기도 했습니다.

 

 김규평과 곽상천이 박통에게 더 큰 충성을 보이려는 외적 갈등은 마치 부모의 사랑을 독차지하려는 형제의 다툼처럼 유치해 보이기도 하고, 박통의 내면적 갈등과도 이어지는 것 같았습니다. 박통의 이성과 감정의 충돌이 두 인물의 다툼으로 표출되었다고 느꼈습니다. 본격적인 이야기가 시작되는 단서인 박통의 사설정보대 '이아고'에 대한 이야기가 나오는데, '이아고'라는 이름은 단순히 별칭을 넘어서, 희곡 <오셀로>와 영화 <남산의 부장들>의 등장인물들 간의 닮음을 비유적으로 표현한 단어라고 느끼기도 했습니다. 오셀로 장군, 그의 부관으로 임명된 캐시오, 캐시오를 질투하여 복수를 감행하는 이아고, 이 세 인물 사이의 관계와 감정이, 영화 후반부에서의 박통, 곽상천, 김규평 사이의 그것과 일부분 비슷하다는 느낌이 듭니다. 자세히 비교하면 인물의 성격이나 부수적인 관계에 차이가 있기는 하지만, 그런 사소한 유사점을 찾는 것도 흥미로웠습니다. 권세에 집착하고 2인자조차 살려두지 않을 정도로 아무도 믿지 않는 권력자의 내면, 권력을 쟁취하려는 2인자들의 각축, 민주주의와 국민들을 지키려는(혹은 개인적인 감정이나 권력 욕심에 의해) 결단력 있는(혹은 충동적인) 행동과 심리를 관찰하는 재미가 있었습니다.

 

 상영 전 짧게나마 무대인사를 통해 배우들을 만날 수 있었는데, 중후한 목소리가 매우 인상적이었습니다. 상영 후 진행된 GV에서는 감독님, 그리고 스페셜 게스트로 동아일보에서 연재했던 취재기를 엮은 책 <남산의 부장들>의 원작자인 김충식 교수님이 오셨습니다. 영화를 보면서도 느꼈듯이, GV를 들으면서도, 감독님이 매우 똑똑하고 섬세하다고 느꼈고 존경심이 들었습니다. 특히, 오래 전에 이 책을 보고 영화화하고 싶다는 생각을 했고 그것을 실천했다는 것과, 애드리브 없이 시나리오 그대로 촬영했다는 이야기가 인상적이었습니다. 김충식 기자님께서 이 취재기를 연재했던 당시의 이야기를 듣는 것도 재미있었고, 투철한 기자정신과 용감한 시도에 감명을 받았습니다. <남산의 부장들>은 배경(정치적 사건)이나, 분위기(웃음기가 많이 없음)에 따른 호불호를 제외하고는 대부분의 관객들을 만족시킬 영화인 것 같습니다. 영화를 보는 것에 그치지 않고, 비하인드 스토리를 찾아보거나 영화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는 재미도 있는 영화라고 생각됩니다.

 

ㅇㄹ.png.jpg

추천인 3

  • 셋져
    셋져
  • golgo
    golgo
  • 테리어
    테리어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3

댓글을 많이 달아야 레벨업을 할수 있어요~!!
profile image
2등 golgo 2020.01.18. 23:13
디테일한 후기 잘 봤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3등 셋져 2020.01.19. 00:15
김규평과 곽상천이 박통에게 더 큰 충성을 보이려는 외적 갈등은 어찌보면 연인에게 선택받으려는 사람들의 모습을 보는 것 같았습니다. 특히 김규평의 감정선의 충성에서는 애정이라는게 느껴질 정도다보니요.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박성웅, 류경수, 양현민, 정경호 [대무가 : 한과 흥] 스틸 4 ipanema 6시간 전00:13 1394
best 10월 1일 추석 당일 박스오피스 14 장만월사장님 6시간 전00:00 2298
best [간단후기] 해수의 아이 : 철학적이고 심오한 애니. 5 누벨바그흑우 7시간 전23:08 985
best 이쯤에서 추석영화 여론조사 갑니다 21 장만월사장님 7시간 전23:00 2289
best '보랏 2' 첫 공식 예고편 공개 1 goforto23 7시간 전22:53 1176
best 오늘자 한국 넷플릭스 인기 TOP 10(10.1) 6 golgo 8시간 전22:27 1228
best 넷플릭스 <보건교사 안은영> 시즌1 후기! (보건교사다~잽~싸게 ... 4 미뉸 8시간 전22:26 810
best 넷플릭스 10월 공개예정작 10 듀크카붐 8시간 전22:24 2089
best 오늘 올해 최고의 영화와 최악의 영화 보고 온 썰 19 아스티아 8시간 전22:22 3232
best 일터에서 봅시다 (덴젤워싱턴 레전드 수상소감) 18 leodip19 9시간 전21:14 1623
best 넷플릭스 '맹크' 엠파이어지 새 스틸 6종 5 goforto23 9시간 전20:47 1416
best [게드전기]심각하긴 하네요😰 22 닭한마리 9시간 전20:43 1962
best 정유미 ‘보건교사 안은영’ 포스터 촬영현장 스틸 & 영상 - SOOP매... 4 NeoSun 10시간 전19:34 828
best 이시하라 사토미 결혼발표! 8 빨간당근 11시간 전19:27 2671
best 박스오피스 하루 천하 한국 영화들 7 friend93 11시간 전19:24 2542
best 동네 극장의 인심 덕에 마음이 넉넉해지네요 10 박엔스터 11시간 전18:51 2796
best 내~몸이 좋아진다~ 좋아진다~ ♬ 넷플릭스 <보건교사 안은영> 리뷰 12 쭈ccu미 12시간 전18:25 1310
best 슬기로운 익무 생활을 위한 가이드 94 익스트림무비 20.08.11.22:38 21462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1001 다크맨 18.06.19.15:52 389809
804565
image
goforto23 43분 전05:50 137
804564
image
goforto23 50분 전05:43 186
804563
image
익마 1시간 전05:25 107
804562
image
goforto23 1시간 전05:08 186
804561
image
goforto23 1시간 전05:05 124
804560
image
goforto23 2시간 전04:22 512
804559
image
현준 3시간 전03:24 178
804558
image
츄야 3시간 전03:19 241
804557
image
수타 3시간 전02:34 452
804556
image
하이르 4시간 전02:25 320
804555
image
DPS 4시간 전02:07 417
804554
image
모킹버드 4시간 전01:57 414
804553
image
LinusBlanket 5시간 전01:20 830
804552
image
DPS 5시간 전01:13 567
804551
image
NeoSun 5시간 전01:07 426
804550
file
NeoSun 5시간 전01:05 790
804549
image
robertdeniro 5시간 전00:59 748
804548
image
happyyolo 5시간 전00:51 812
804547
image
엠마스톤 5시간 전00:48 1293
804546
image
샌드맨33 5시간 전00:43 751
804545
image
PS4™ 5시간 전00:41 1035
804544
image
Uprain 6시간 전00:32 339
804543
image
Leedong 6시간 전00:29 458
804542
image
트로이카 6시간 전00:20 576
804541
image
스코티 6시간 전00:15 1469
804540
image
ipanema 6시간 전00:13 1394
804539
image
미남아리 6시간 전00:12 519
804538
image
생크치 6시간 전00:11 533
804537
image
궁금해돌지경 6시간 전00:11 386
804536
image
BeamKnight 6시간 전00:10 931
804535
image
민초민초 6시간 전00:10 694
804534
image
장만월사장님 6시간 전00:00 2298
804533
image
듀크카붐 6시간 전23:52 472
804532
image
히하리리 6시간 전23:52 456
804531
image
듀크카붐 6시간 전23:49 7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