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마카오영화제] 조조 래빗 / 리틀 조 / 마이 조 영화소개 및 후기

영화제 개막일이었던 어제, 공교롭게도 '조'가 들어가는 영화 3편을 관람했습니다ㅎㅎ
이름뿐만 아니라 모든 영화들이 '모성'을 주요한 테마로 사용하고 있다는 공통점도 가지고 있어서 더욱 흥미로웠네요.
 
1. 조조 래빗 JOJO RABBIT
조조래빗.jpg
[토르:라크나로크]의 타이카 와이티티 감독 신작입니다.
올해 토론토 영화제 관객상 수상작이고, 오스카 레이스의 주요 후보로 떠오르고 있기도 하죠.
이 영화는 2차대전이 끝나기 직전, 히틀러의 환영을 보고 본인이 독실한 나치라고 믿는 10살 소년을 주인공으로 합니다.
주인공은 영화가 시작하자마자 즐거운 마음으로 어린이 나치 캠프(?)를 가는데, 그 캠프는 결국 불의의 사고로 끝이 나고, 아픈 몸과 함께 집으로 돌아옵니다.
그런데 그 직후, 엄마와 둘이 사는 주인공은 그녀의 비밀에 대해 우연히 알게 되고, 주인공은 그 상황을 헤쳐나가기 위해 고군분투합니다.
쨍한 색감과 명랑한 리듬으로 심지어 히틀러 캐릭터를 직접 등장시키면서 나치를 희화화 하며 시작하는 이 영화는,
이미 모르는 사람이 없을 '나치=악'의 뻔한 교훈 대신 10살의 주인공과 여러 타입의 주변인물들을 배치시키면서,
흥미로운 성장드라마이자 시의적절한 교훈까지 담고 있는 영화로 완성되었습니다.
특히 스칼렛 조핸슨이 연기한 엄마 캐릭터는 배우의 매력이나 연기는 물론이고, 캐릭터 자체로도 무척이나 멋있고 신선한 캐릭터여서 인상적입니다.
개봉 후 이 영화를 보실때, 엄마 캐릭터를 처음 등장시키는 방식이나 이후 인물들에게 영향을 미치는 방식을 눈여겨 보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이러한 지점 때문에 나탈리 포트만이 제인토르로 등장할 예정이라는 [토르: 러브앤썬더]도 더욱 기대가 되네요ㅎㅎ
 
2. 리틀 조 LITTLE JOE
리틀 조.jpg
칸영화제에서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작품이고, 부산영화제와 최근 시네큐브 프리미어로도 상영된 작품입니다.
포스터나 스틸에서 유추할 수 있듯이 색감과 촬영이 인상적이고, 음악과 기이한 스토리까지 결합되어 특별한 체험을 선사하는 영화입니다.
'조'라는 아들을 키우는 식물학자 앨리스는 사람에게 행복을 느끼게 만드는 식물을 고안하고, 몰래 한 송이를 아들에게 선물하며 '리틀 조'라 이름 짓습니다.
그런데 왠일인지 그 이후부터 아들이 이상하게 행동하기 시작하고, 일하는 식물연구소에도 심상치 않은 일들이 벌어지기 시작합니다.
이 영화는 조금 더 직접적으로 '모성'에 관해 이야기하는 영화처럼 보였습니다.
부모가 자식에 대해 느끼는 정확히 반대이지만 분명 동시에 존재하는 감정들에 대해, 리틀 조라는 식물과 그 효능을 빌어 풀어내는 듯 하더라구요.
감각적인 만듦새와 더불어 미스터리를 유지하는 솜씨도 좋은 '식물호러'라고 할 수도 있는 작품이라 이후 기회가 되신다면 추천드리고 싶습니다ㅎㅎ
 
3. 마이 조 MY ZOE
마이조.jpg
마지막 '조'(스펠링은 다 다르네요ㅎㅎ;;)는 줄리 델피가 연기뿐만아니라 연출까지 한 [마이 조]라는 영화입니다.
가까운 미래가 배경인 이 영화는, 초반에는 그 설정도 알 수 없을 정도로 이혼한 후 혼자 딸을 키우는 여성과 공동 양육권을 가지고 매일같이 부딪히는 전남편 간의 관계를 일상적으로 다룹니다.
그러다 딸의 건강상태에 심각한 이상이 생기면서 감정적으로 급격한 전환을 맞이하게 되고, 그 끝에서는 근미래라는 설정과 주인공의 직업을 연관시켜 새로운 이야기를 펼쳐냅니다.
이 영화는 한 여성의 복잡한 내면과 감정을 촘촘한 각본과 연기로 다루고 있는데요.
그 덕분인지 편집점이 굉장히 빠른 인상이었습니다.
컷이 계속 바뀌면서 상황과 심리를 묘사하는데, 정작 극 변화의 속도는 느려서 러닝타임보다 시간이 길게 느껴지더라구요(늦은 시간이라 컨디션의 문제일수도 있지만...)
편집을 포함하여 촬영과 연출적인 부분에서도 매끄럽지 못하다고 느낀 부분들이 있어서, 개인적으로 만족스럽지는 않았던 것 같습니다.
 
여러가지 요소를 고려하며 영화를 고르다 우연히 비슷한 이름들인걸 깨달았는데,
비슷한 소재를 각자의 방식으로 펼쳐내는 걸 볼 수 있어서 재밌었네요ㅎㅎ

추천인 6

  • 낡낡
    낡낡
  • ㅈㅅㅈㅅ
    ㅈㅅㅈㅅ
  • 쥬쥬짱
    쥬쥬짱
  • 엘도
    엘도
  • kmovielove
    kmovielove
  • golgo
    golgo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8

댓글을 많이 달아야 레벨업을 할수 있어요~!!
profile image
1등 golgo 2019.12.06. 16:05
조자 돌림 영화들이네요.^^
글 잘 봤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enchanted 작성자 2019.12.06. 21:01
golgo
비슷한 테마도 가지고 있어서 재밌었네요ㅎㅎ
감사합니다!
댓글
profile image
2등 kmovielove 2019.12.06. 17:51
조조래빗 빨리 보고 싶어요.
댓글
profile image
enchanted 작성자 2019.12.06. 21:02
kmovielove
많이들 좋아하실것 같아요ㅎㅎ
댓글
profile image
3등 엘도 2019.12.06. 18:14
조자 돌림 ㅋㅋㅋㅋㅋ 리뷰 잘봤어요!
댓글
profile image
enchanted 작성자 2019.12.06. 21:02
엘도
감사합니다!ㅎㅎ
댓글
profile image
enchanted 작성자 2019.12.06. 22:02
ㅈㅅㅈㅅ
빠르게 수입이 되길 바랍니다ㅎㅎ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실제 뮤지션이 주조연으로 뮤지션역할을 연기한 영화들 8 sirscott 1시간 전15:54 821
best 다케우치 유코 "스트로베리 나이트" 원작자 혼다 테츠야 추... 5 이나영인자기 1시간 전15:48 833
best 오늘자 중국 박스오피스 차트 (09.27) 3 이스케이프FZ 1시간 전15:46 530
best JTBC “런 온” 스태프 코로나 확진 “임시완,신세경 등 자가격리” 2 열수 1시간 전15:35 1019
best 김민희 배우님 친필 포스터 수령했습니다 압구정 7 영돌이 1시간 전15:33 1408
best '테넷' 올해 개봉 외화 관객수 1위 등극 18 PS4™ 2시간 전15:02 1550
best <뮬란> 제가 추천하는 포인트들 6 타비 2시간 전14:24 732
best 압구정 CGV에 왔는데...근처 카페에서 영화 촬영 중이네요 11 이든K 3시간 전13:55 3279
best 배우들의 자식교육법...🕵 8 닭한마리 3시간 전13:50 1775
best 올가 쿠릴렌코 서울 첫 나들이 - 광장시장 점심 12 goforto23 3시간 전13:38 2414
best [극장판 바이올렛 에버가든] 일본 영화 사이트에 소개된 장문의 리뷰 6 스톰루이스 3시간 전13:37 569
best 내일 당첨자 발표되는 익무 이벤트(오늘 꼭 참여해주세요!) 17 익무노예 6시간 전10:44 2814
best '보건교사 안은영'에 잠깐 나온 배우 고윤정 (넷플릭스) 13 수위아저씨 4시간 전13:00 2412
best 타케우치 유코 이미지 모음1-그녀를 추모하며(스압) 16 아트매니아 4시간 전12:43 1241
best 스즈키 코지 호러 드라마 [그 아이가 태어난다..] 3 카란 4시간 전12:34 736
best 배우들이 힘들던 무명 시절에 잊지 못했던 순간.jpg 14 바이코딘 5시간 전12:06 3322
best 넷플릭스 신작 애니메이션 '오버 더 문' 첫 북미 시사 반응 8 goforto23 5시간 전11:20 2226
best 넷플릭스 <래치드>의 미장센 (약스포) 2 해피페이스 6시간 전11:04 839
best 프라임 스튜디오 쇼케이스 작품들 - 알리타 버서커 모터볼 피규어 외 5 NeoSun 6시간 전10:59 479
best 슬기로운 익무 생활을 위한 가이드 91 익스트림무비 20.08.11.22:38 21145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998 다크맨 18.06.19.15:52 389332
802711
image
피어스 15.11.05.22:35 963779
802710
image
마법사 18.11.23.14:39 921630
802709
image
golgo 17.06.26.17:17 793476
802708
image
이팔청춘 16.05.11.00:37 648783
802707
image
golgo 14.06.28.18:37 613229
802706
image
민폐플린 15.10.14.15:02 573086
802705
image
윈터스본 16.05.31.12:40 431243
802704
image
포인트팡팡녀 17.02.07.15:44 419915
802703
image
gonebaby 18.08.26.10:39 397821
802702
image
다크맨 18.06.19.15:52 389332
802701
image
박노협 08.06.15.18:07 378702
802700
file
golgo 15.09.14.21:16 350299
802699
image
golgo 15.03.14.14:38 331778
802698
image
HAPPY.. 16.04.21.00:07 330090
802697
image
토리찡 14.01.16.23:17 294878
802696
image
ㅀㅀㅀ 13.12.23.03:12 273311
802695
image
제잘규 09.10.23.16:51 271882
802694
image
부두 14.11.06.22:01 269492
802693
image
Bigboss 18.05.18.12:06 267146
802692
image
Emmit 15.08.07.09:04 252507
802691
image
김치콕 14.03.20.10:39 224973
802690
image
CalvinCandie 15.11.22.18:59 222336
802689
image
키노맨 14.10.19.02:19 219363
802688
image
Zeratulish 17.02.18.01:02 218656
802687
image
수위아저씨 09.06.06.16:01 218392
802686
image
NEil 17.05.18.00:51 213065
802685
image
fynn 18.05.05.07:00 212736
802684
image
Emmit 15.05.08.07:37 202902
802683
image
다크맨 14.12.12.11:20 198125
802682
image
샤잠 19.10.12.14:47 177808
802681
image
수위아저씨 16.03.21.04:38 176390
802680
image
이잉여어 14.02.23.20:05 173503
802679
image
수위아저씨 16.03.30.07:15 172210
802678
image
golgo 14.07.16.11:57 170281
802677
image
메론맛다시마 16.02.01.01:42 1667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