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마카오영화제 - 댄스 위드 미] 간략후기

MV5BMjFmMGE2N2MtMjVmYy00MzZkLWE0ZWMtOWE1MjNkMDBkNTc2XkEyXkFqcGdeQXVyNjE4OTY3NTg@_V1_.jpg

 

마카오영화제 두 번째 관람작으로 야구치 시노부 감독의 신작 <댄스 위드 미>를 보았습니다.

<워터보이즈>, <스윙걸즈>, <해피 플라이트>, <우드 잡!>, <서바이벌 패밀리> 등

늘 유쾌한 코미디 영화를 만들어 온 감독인지라 작품들을 챙겨봐 왔는데, 이번에 귀한 기회를 얻었네요.

특별한 상황에 처한 주인공의 코믹한 고군분투를 이번에도 그리는 가운데, 뮤지컬 장르에 걸맞은

기대 이상의 때깔(?)까지 더해져 남녀노소가 즐길 수 있는 기분 좋은 오락영화가 되었습니다.

 

일본 굴지의 대기업에 다니는 사츠키(미요시 아야카)는 회사의 인기남 무라카미(미우라 타카히로)와

함꼐 일을 하게 된 계기로 그와의 팀에 합류할 절호의 기회를 얻게 됩니다.

그런데 그로부터 일주일의 휴가를 얻게 된 사츠키는 우연히 조카를 데리고 간 놀이공원에서

오랜 경력의 최면술사를 만나게 되고, 조카를 따라 아무 생각없이 최면술을 함꼐 받게 됩니다.

그런데 다음날 아침, 사츠키는 음악만 들으면 무조건 춤과 노래를 하게 되는 기현상을 겪게 됩니다.

최면술사의 최면에 걸려들었다는 사실을 알게 된 사츠키는 그를 찾아가 보지만 빚 때문에 잠적한 상태고,

그렇게 자신이 걸려든 최면으로부터 깨어나기 위한 사츠키의 머나먼 여정이 시작됩니다.

 

야구치 시노부 감독은 불편하고 어두운 기색이 끼어들 틈이 없는, 처음부터 끝까지 밝고 명랑한 영화들을 만들어 왔는데

이번 <댄스 위드 미>도 춤과 노래라는 소재를 적극 활용해 그런 밝고 명랑한 기운을 이어갑니다.

일상 속 공간을 드라마틱한 퍼포먼스의 현장으로 바꿔놓는 뮤지컬 영화들의 클리셰를 현실과 빗대며 비트는데,

퍼포먼스를 보여줄 때는 기대 이상의 퀄리티로 볼거리를 제공하다가 불쑥 현실로 깨어나며 웃음을 터뜨리게 합니다.

우리가 이어폰을 끼고 거리에서 음악을 들을 때 우러나는 흥을 참지 않고 그대로 표출한다면,

우리가 어떤 모습이 되고 그걸 지켜보는 주변의 반응은 어떨지 좀 더 과장된 유머로 그려내는 식이죠.

 

현실에서 사츠키가 음악만 나왔다 하면 춤과 노래를 멈출 수 없게 되는 현상이 웃기게 다가오는 것은

그런 내면의 거부할 수 없는 흥을 통제할 수 밖에 없는 현실의 모습과도 맞닿아 있습니다.

회사라는 경직된 조직 문화에서, 많은 사람들과 부대끼며 살면서 다시 안 볼 타인들의 눈치까지

습관처럼 보게 되는 사회라는 공동체에서 음악과 춤은 누구나가 알고 있고 즐기는 것인데도

누가 안 볼 때 제대로 듣고 따라 부르고, 따라 출 수 밖에 없는 것들이 되고 맙니다.

누가 보지 않는 혼자만의 공간이거나, 누구도 알아보지 못할 어둠 속의 공간이 아닌

남들 다 보고 있는 현실의 열린 공간에서 '함께 노래하고 춤춰보자'는 영화의 메시지는 천진난만하게도 보이겠으나,

그 과정에서 스스로 억압해 두었던 자아를 찾아가는 인물들의 모습은 유쾌한 대리만족을 줍니다.

 

주인공 사츠키를 연기한 미요시 아야카의 연기가 무척 청량감 있고 인상 깊습니다.

가수로도 활동한다는 그는 영화에서 물 흐르듯한 춤과 노래 실력을 선보이며 존재감을 새깁니다.

감독의 또 다른 대표작인 <스윙걸즈>로 역시 깊은 인상을 남긴 우에노 주리가 떠오르기도 했습니다.

우리 나이로 85세로 영화에서 코믹 연기는 물론 노래와 춤까지 거뜬히 선보인 최면술사 역의 원로배우 타카라다 아키라,

최면술사의 우수 연기생(?)으로 어쩌다가 사츠키의 여정에 동참하게 되는 치에 역을 미친 존재감으로 소화한 유 야시로도 인상적입니다.

 

<우드 잡!>, <서바이벌 패밀리> 등 야구치 시노부 감독의 최근 영화들이 안타깝게도 대부분 IPTV로 직행해

이번 <댄스 위드 미>도 국내 극장 개봉을 장담하긴 쉽지 않을 것 같습니다.

그러나 국내에 선보이는 다른 웬만한 일본영화들과 비교해도 뒤처지지 않는, 대중적 유머 감각과

유쾌하고 선한 에너지를 지닌 야구치 시노부 감독의 연출 스타일은 <댄스 위드 미>에서도 여전해서

누구나 보고 기분 좋은 마음으로 극장을 나서게 되리라는 건 의심의 여지가 없습니다.

 

추천인 1

  • sonso1112
    sonso1112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4

댓글을 많이 달아야 레벨업을 할수 있어요~!!
profile image
1등 sonso1112 2019.12.06. 03:01
국내개봉을 해줄지.....ㅜㅡ....2차에서라도 만날수 있었으면 좋겠네요 ㅠㅠ
댓글
profile image
jimmani 작성자 2019.12.06. 09:04
sonso1112
그렇게라도 된다면 다행일텐데요ㅠ
댓글
profile image
2등 golgo 2019.12.06. 11:13
야구치 시노부 영화는 실망한 적이 없어서 기대되네요.^^
댓글
profile image
jimmani 작성자 2019.12.06. 11:26
golgo
늘 볼 때마다 기분 좋아지죠.^^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소소한 일상을 다룬 영화 추천 부탁드려요~! 27 핫초코에휘핑많이 45분 전16:00 556
best 피해자 코스프레 레쟌드... 34 온새미로 1시간 전15:12 2565
best 크리스 프랫/캐서린 슈왈츠네거 첫 아이 순산 9 goforto23 1시간 전15:12 1499
best [기사] 김지운 감독 2년만에 메가폰… 단편영화 만든다 12 OMGGG 1시간 전14:57 1619
best 최고의 2020년 상반기 영화 월드컵 1차전. 37 장만월사장님 2시간 전14:39 1293
best '반도' 7천원 특가행사 예정 (8월 12일~ 현재 메가박스만 예... 15 PS4™ 2시간 전14:19 1958
best 빵원티켓, 싸다구 하는 저만의 방법 48 bus 2시간 전14:18 2333
best 김남길, '귀선' 주연 캐스팅..거북선 돌격장 이언량 役 [단독] 7 ipanema 2시간 전14:09 1559
best 빵원티켓 도대체 어떻게 성공하시는건가요ㅠㅠ 49 그린나래 2시간 전14:08 1686
best 한효주 [서울촌놈] 출연료 전액 기부 14 영사남 2시간 전13:55 1690
best 여름영화 빅3 기상전망...다만악 맑음,반도 흐림,강철비 폭우... 59 온새미로 3시간 전13:17 2544
best 박서준 주연 '사자' 일본 개봉 타이밍이 좋네요. 18 golgo 3시간 전13:11 1647
best 메가박스 국제수사 빵원 어쩌라는거죠 51 뭉뭉이 3시간 전13:04 3698
best 부부의 세계 이태오역을 맡기 싫었던 박해준 6 푸루스 3시간 전13:00 2819
best 배우 원빈이 거절한 작품 리스트 25 NeoSun 4시간 전12:37 3558
best cgv, 메가박스 "인셉션" 일반관 재개봉은 7천원이네요. 20 유닉아이 4시간 전12:19 3874
best 케네스 브레너 "40년 연기인생동안 가장 많이 정독한 각본이 테넷... 16 goforto23 4시간 전12:12 3300
best '강철비 2' 속 생소한 용어들 정리 13 golgo 4시간 전11:56 1423
best 형은 감독 동생은 배우 조합 6팀 11 sirscott 5시간 전11:45 2124
best 가습기살균제 참사 영화 ‘균’ 김상경, 이선빈, 윤경호, 서영희 출연 13 golgo 5시간 전11:31 1619
best 넷플릭스 영화, 드라마글 올릴 때 주의사항 63 익스트림무비 20.03.14.21:16 30157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979 다크맨 18.06.19.15:52 368669
779331
image
NeoSun 12분 전16:33 86
779330
image
노킹온헤븐스도어 5일 전18:41 93
779329
image
러브제이 5일 전18:50 97
779328
image
해롱해롱 8분 전16:37 97
779327
image
raindrops06 5일 전18:41 98
779326
image
홍홍라니 5일 전18:43 103
779325
image
비밀이지만 5일 전18:12 104
779324
image
맛난거 5일 전18:52 104
779323
image
에펠 5일 전18:17 105
779322
image
하늘빛모래 2시간 전13:49 105
779321
image
PeterQuill 5일 전18:34 107
779320
image
djs4800 5일 전18:17 108
779319
image
xoso 5일 전18:07 109
779318
image
braeroco 5일 전18:47 110
779317
image
플롱 5일 전18:51 111
779316
image
Awesome 5일 전18:51 112
779315
image
이카로스 5일 전18:07 113
779314
image
칠리새우 5일 전18:29 114
779313
image
마징고 5일 전18:13 115
779312
image
펭귄미나리 5일 전18:15 117
779311
image
슈프림 5일 전18:46 117
779310
image
에리얼 5일 전18:44 119
779309
image
밍구리 26분 전16:19 121
779308
image
바바 4일 전18:59 124
779307
image
모피어스 20.07.15.10:57 125
779306
image
유닉아이 5일 전18:49 127
779305
image
마징고 20.07.27.18:34 129
779304
image
백택 5일 전18:28 129
779303
image
caprif 5일 전16:43 129
779302
image
익마 5일 전18:18 130
779301
image
KCC우승 4일 전19:30 130
779300
image
주무 20.07.27.18:18 131
779299
image
LU-LA 20.07.27.19:23 131
779298
image
More 5일 전18:19 131
779297
image
HOJI 20.07.28.18:15 1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