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뉴욕타임즈] 11/13일자 아카데미 작품상 예측기사 (feat. 기생충)

  • fayeyes fayeyes
  • 3744
  • 14

출처: http://cafe.daum.net/ASMONACOFC/gAVU/1540394

원문: https://www.nytimes.com/2019/11/13/movies/oscars-best-picture-contenders.html?smid=nytcore-ios-share

 

2.JPG

 

요약

 

 

1. 아이리시맨

 

찬성 의견: 올해 아카데미 후보 중 스콜세지만큼 다작 감독은 없음. 알 파치노, 로버트 드 니로, 조 페시의 인상 깊은 연기력.

 

반대 의견: 아이리시맨은 넷플릭스 제작 영화. 구식의 투표자들은 스트리밍 사이트에 대한 의견이 긍정적이지 않음.

 

 

 

2. 조조 래빗

 

찬성 의견: 토론토 국제 영화제 관객상 수상작. 같은 상을 받은 작품으로는 '그린 북', 노예 12년', '킹스 스피치' 등이 있음.

 

반대 의견: 히틀러를 상상 속 친구라고 생각하는 나치 어린이가 나오는 영화를 모든 투표자가 좋아하지는 않을 것. 아카데미를 받기에는 과한 풍자

 

 

 

3. 조커

 

찬성 의견: 황금사자상 수상. 호아킨 피닉스의 훌륭한 연기. 남우주연상을 배출하는 영화가 수상에 유리한 경향이 있음

 

반대 의견: 모든 관객들을 즐겁게 하는 전통적인 영화가 아님. 인기가 많기는 했지만 어쨌든 코믹북 기반의 영화

 

 

 

4. 작은 아씨들

 

찬성 의견: 그레타 거윅 감독의 2017년작 '레이디 버드'는 아무런 수상을 하지 못했음. 투표자들의 보상심리로 인한 수상 가능성

 

반대 의견: '작은 아씨들'은 너무도 많이 영화화된 작품이며, 지금까지 영화제에서 수상한 작품이 없음.

 

 

 

5. 결혼 이야기

 

찬성 의견: 아담 드라이버와 스칼렛 요한슨의 남우주연상과 여우주연상으로 유력한 후보작 중 하나. 

 

반대 의견: 최근 오스카 투표자들은 스케일이 큰 영화를 선호하는 경향을 보임. 결혼 이야기는 화려함보다는 조용한 면에 치중

 

 

 

6.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

 

찬성 의견: 오스카 투표자들은 쇼 비지니스와 관련된 영화를 좋아함. 타란티노 감독이 은퇴를 언급한 현재, 아카데미 수상이는 선물을 안겨줄 지도.

 

반대 의견: 지난 20년 동안 여름에 개봉된 영화가 수상한 경우는 2번밖에 없음. 

 

 

 

7. 기생충

 

찬성 의견: 올해 센세이션을 일으킨 외국 작품. 칸 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 '소득불평등'이라는 주제를 다룬 영화 수상의 적절한 시기. 

 

반대 의견: 외국 영화가 오스카 수상한 적이 한번도 없음. 다른 카테고리들에는 후보로 이름을 올렸지만, 연기상 수상은 힘들 듯. 연기상 후보에 이름을 올리지 못한 작품은 작품상 수상이 어려움.

추천인 14

  • 사라보
    사라보
  • SYSTEMATIC
    SYSTEMATIC
  • 소롭
    소롭
  • 꼬꼬
    꼬꼬
  • 가모라
    가모라
  • carpediem
    carpediem
  • 찬영
    찬영
  • 리얼리스트
    리얼리스트
  • rear
    rear
  • (-o-(a긁적
    (-o-(a긁적
  • Hide
    Hide
  • 이마루
    이마루
  • golgo
    golgo

  • 클라리스스탈링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14

글을 읽고 댓글을 달지않으면, 포인트가 깎여나갑니다.
profile image
2등 golgo 2019.11.14. 13:36
원스 어폰 아님.. 아이리시맨이 유력하지 않을까 싶고.. 기생충은 일단 작품상 후보에 들면 좋겠네요.^^
댓글
profile image
3등 이마루 2019.11.14. 13:42
이렇게 언급되는 것만으로도 어느 정도 가능성이 있다는게 아닐까요
댓글
profile image
한솔2 2019.11.14. 13:52
작품상 후보에만 들어도 진짜 대단할것 같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AZURE 2019.11.14. 13:54
이제 정말 얼마 안 남았다는 게 실감이 나네요 계속 언급되는 걸 보니... 설레지 않을 수 없군요
댓글
profile image
(-o-(a긁적 2019.11.14. 13:57
외국어영화상 타는게 최고 현실 가능성이 높겠네요~
댓글
profile image
리얼리스트 2019.11.14. 14:05
그래서 ㅋ 결국 뭐가 탈까요? ㅋㅋㅋ 뭔가ㅜ외국어영화사우탈 것 같아요~
댓글
profile image
carpediem 2019.11.14. 14:47
나머지 영화들과 함께 예측 후보에 오른 것만으로도 이미 멋집니다!
댓글
profile image
가모라 2019.11.14. 15:23
외국어영화상에 주요부문 노미만 되도 대박이죠 근데 작품상,감독상은 힘들어도 각본상은 꼭 봉감독이 타면 좋겠다는 욕심이 생기네요ㅎㅎ
댓글
profile image
미니농구공 2019.11.14. 17:24
후보만 들어도 대단하죠 텃세 심한 아카데미에서
댓글
profile image
SYSTEMATIC 2019.11.14. 18:43
후보는 들지 않을까요 진짜 대단해요
댓글
profile image
사라보 2019.11.14. 19:32
후보 올라간 것만 해도 좋은데 상 하나 쯤...가봅시다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제가 뽑은 최고의 넷플릭스 오리지널 영화 TOP 5 6 영소남 57분 전20:11 836
best IMAX MSM 카메라 (캐리 후쿠나가 인스타) 3 레일트레인 1시간 전19:50 427
best [마카오 영화제] 기브 미 리버티 / 라이트하우스 영화소개 및 후기 2 enchanted 2시간 전18:53 262
best [마카오영화제] 돔 상영관, Planetarium 체험기 12 키노맨 2시간 전18:40 667
best 제임스 건 감독의 [기생충] 강추평 10 JL 2시간 전18:36 2884
best 옥주현, [캣츠] OST "Memory" 뮤직비디오 영상 14 (´・ω・`) 3시간 전18:01 1208
best <포드 V 페라리> IMAX 후기, '장롱면허'조차 가슴 뛰... 6 원진아 3시간 전17:48 854
best 스콜세지 발언에 대한 조지 밀러 감독의 반응 26 JL 3시간 전17:39 3260
best 전국 곳곳에 영화평론가가 있던 시절 13 텐더로인 3시간 전17:25 2234
best 역대 천만영화 천만돌파까지 걸린 시간 18 장료문원 4시간 전16:51 3295
best 아버지와 함께 포드 V 페라리를 봤습니다. 4 오리좋아 4시간 전16:39 793
best 처음으로 한해 천만영화 5편 달성 33 아침꼭챙겨먹어요 4시간 전16:36 3258
best [마카오영화제 - 라이트하우스] 간략후기 10 jimmani 4시간 전16:25 1203
best [포드V페라리] 포스터 맛집이었네요. 14 슬옹am 5시간 전16:08 2381
best 포드v페라리 영화엔 없는 르망24후 그 뒷이야기(스포O 27 차가운핫초코 5시간 전16:00 1949
best 가장 사랑한 2019년 영화 5가지. 3 멜랑콜리아 5시간 전15:43 1041
best [마카오영화제] 히든 라이프를 보고나서.. 8 키노맨 5시간 전15:21 745
best [마카오영화제]Better Days(소년적니) 보고 왔습니다 8 쿨스 5시간 전15:20 945
best [마카오영화제] 3일차 이모저모 (다크로드와 함께 하는 호텔 투어) 6 션님 6시간 전14:34 967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895 다크맨 18.06.19.15:52 283529
678487
image
sirscott 8분 전21:00 128
678486
image
NeoSun 19분 전20:49 106
678485
image
계란여왕쥬리 22분 전20:46 151
678484
image
계란여왕쥬리 25분 전20:43 110
678483
image
겨우살이 26분 전20:42 624
678482
image
홀리저스 32분 전20:36 676
678481
image
국화 33분 전20:35 335
678480
image
박감독 35분 전20:33 325
678479
image
하비에르 37분 전20:31 152
678478
image
A380 43분 전20:25 456
678477
image
콜드워 52분 전20:16 148
678476
image
섬세끝판왕 52분 전20:16 301
678475
image
waterfall 53분 전20:15 141
678474
image
A380 55분 전20:13 404
678473
image
영화관람에티켓 57분 전20:11 266
678472
image
영소남 57분 전20:11 836
678471
image
크미 57분 전20:11 214
678470
image
NeoSun 58분 전20:10 100
678469
image
부찌햄 1시간 전20:07 251
678468
image
NeoSun 1시간 전20:06 205
678467
image
sirscott 1시간 전20:06 143
678466
image
션님 1시간 전20:06 61
678465
image
레일트레인 1시간 전19:50 427
678464
image
트로리 1시간 전19:50 276
678463
image
크리스피크림도넛 1시간 전19:47 583
678462
image
sirscott 1시간 전19:46 583
678461
image
악마적 1시간 전19:44 561
678460
image
아크맨 1시간 전19:34 163
678459
image
sinclair 1시간 전19:28 278
678458
image
KYND 1시간 전19:21 660
678457
image
이나영인자기 1시간 전19:21 447
678456
image
NeoSun 2시간 전19:07 277
678455
image
빈빈스 2시간 전18:59 382
678454
image
enchanted 2시간 전18:53 262
678453
image
미녀와야수 2시간 전18:46 8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