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봉준호: 오스카는 지역 축제잖아

07-bong-final.w570.h712.2x.jpgo2WuixtzCok2UeWcI2Owq.png

 

최근 미국의 매거진 벌처와의 인터뷰에서

"오랫동안 한국영화가 큰 영향력을 발휘했음에도 불구하고 왜 오스카상을 타지 못한 것 같냐"는 질문에 

"크게 이상할 건 없다. 오스카는 국제적인 영화제가 아니고 지역적(Local)이니까"란 답변으로 깔끔하게 일축함

 

봉감독님의 가벼운 답변에 일부 미국 영화팬들은 그동안 국제적 위상을 지닌 시상식으로 여겨지던  아카데미에 대해 생소하지만 뜻밖의 진실을 마주한듯한 반응을 보였습니다.

 

생각해보면 외국어영화상이 따로 존재한다는 것부터 이미 미국에서 제작된 영어권 영화를 중심으로만 시상한다는 걸 간접적으로 드러낸 셈이죠.

 

우리나라로 친다면 청룡영화제에서 외국어영화 부문도 같이 시상하는 것과 다를 바가 없는 겁니다

 

 

 

 

 

디카프리오7.jpg

...그리고 별로 상관은 없지만 문뜩 떠오르는 한분

 

추천인 28

  • 취존
    취존
  • 형8
    형8
  • 샤하랑
    샤하랑
  • 셋져
    셋져
  • robertdeniro
    robertdeniro
  • alnilam30
    alnilam30

  • 유노스
  • Bogaeme
    Bogaeme

  • 뿅망치
  • Howwasyourday?
    Howwasyourday?
  • 하디
    하디
  • 알폰소쿠아론
    알폰소쿠아론
  • 에라토
    에라토
  • 타미노커
    타미노커
  • substantial
    substantial
  • 영화도령
    영화도령
  • 나가라쟈
    나가라쟈
  • 한조커
    한조커
  • ha_park
    ha_park

  • 멜랑콜리아
  • 찬영
    찬영
  • 복싱아
    복싱아
  • sonso1112
    sonso1112
  • oneplusone
    oneplusone
  • 이마루
    이마루
  • None
    None
  • 알모도바르
    알모도바르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49

댓글을 많이 달아야 레벨업을 할수 있어요~!!
profile image
1등 알모도바르 2019.10.10. 16:46

전 저 인터뷰랑 와인스타인과의 [설국열차]편집권 줄다리기 인터뷰 보고 봉준호 감독님 역시 정말 똑똑하신 분이구나.. 싶었네요ㅋㅋㅋ 너무나도 정확한 표현이죠.

댓글
profile image
Chackskellington 작성자 2019.10.10. 16:53
알모도바르
그 부분도 인상깊었습니다. 졸지에 어부가 된 봉감독님의 아버지 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알모도바르 2019.10.10. 17:05
Chackskellington
그 자리에서 아빠가 어부라고 받아칠 순발력과 재치라면 영화감독이 아니라 무슨 일을 하셨어도 성공하셨을 거예요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2등 크미 2019.10.10. 16:49
세상 쿨하시네요~
빚갚으리오씨...
댓글
profile image
Chackskellington 작성자 2019.10.10. 16:53
크미
자기나라 지역영화제에 헌신하신 분이죠 ㅋㅋ
댓글
profile image
3등 oneplusone 2019.10.10. 16:49
너무 맞는 말이죠 저 말에 놀랐다는것도 웃기긴하네요 외국어영화상이 따로 있을정도인데요ㅋㅋ
댓글
profile image
Chackskellington 작성자 2019.10.10. 16:56
oneplusone
그러니까요 ㅋㅋㅋ. 헐리우드가 세계영화 산업의 중심으로 여겨지는 사이에 아카데미 시상식도 무의식적으로 세계적인 영화제로 인식됐던 것 같습니다. 영화산업의 중심이라고 해서 영화의 중심이란 법은 없는데도요.
댓글
profile image
None 2019.10.10. 16:54
명성만 국제적이고 그들만의 리그나 다름 없는 곳이죠 뭐...
댓글
profile image
Chackskellington 작성자 2019.10.10. 16:59
None
아카데미를 지나치게 고평가하던 그동안의 기조도 어떻게 보면 문화 사대주의 현상의 일부가 아니었을까 하는 생각도 잠시 들었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Chackskellington 작성자 2019.10.10. 16:59
이마루
봉감독님 말이라 더욱 와닿는 것 같아요
댓글
profile image
sonso1112 2019.10.10. 17:02
크으........봉감독님 짱이네요 ㅎㅎㅎ
댓글
profile image
소울니 2019.10.10. 17:13
디카프리오는 왜 받았는데도 고통받는거 같죠?? ㅋㅋ
댓글
profile image
Chackskellington 작성자 2019.10.10. 17:24
소울니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런 식으로 영고라인이 될 줄은 몰랐네요
댓글
profile image
ha_park 2019.10.10. 17:23
ㅎㅎㅎ 봉감독님의 촌철살인 위트에 박수를 ㅎㅎㅎ
댓글
profile image
Chackskellington 작성자 2019.10.10. 17:25
ha_park
거장다운 여유와 품격이 영화뿐만 아니라 인터뷰에서도 묻어나오네요
댓글
profile image
미루스 2019.10.10. 17:23
아.. 마지막 짤의 눈망울이 짠하네요...
댓글
profile image
Chackskellington 작성자 2019.10.10. 17:26
미루스
지역 영화제 수상을 위해 힘쓴 레오를 위해 잠시 묵념(...)
댓글
profile image
줍줍상 2019.10.10. 17:35

놀라는게 이해가 되긴 해요. 할리우드 영화가 전세계 영화 시장을 압도적으로 지배하고 있으니 할리우드 영화를 거의 대상으로 하는 영화제라고 해도 우린 권위있고 영향력있는 영화제야! 칸과 동등한 영화제야 이런 의식이 있던거겠죠. 미국 영화제 소개 보면 칸과 함께 ~대 영화제이다 이런 소개글 자주 보이더라구요. 미국 영화인들은 오스카상 받으면 영광일테구요. 그치만 할리우드에 잠식되지 않고 독자적인 영화시장을 가지고 있는 한국에서, 많은 영화팬을 가지고 있는 봉감독이 쿨하게 니네 영화제 상받아도 안받아도 괜찮아~이런식으로 말하니 새삼 신기한거겠죠. it's not a big deal의 뉘앙스가 그랬네요.

댓글
profile image
Chackskellington 작성자 2019.10.10. 18:27
줍줍상
그죠. 이미 세계적인 영화제에서 수상한 상황에서 지역영화제 하나에 호명된다고 호들갑 떨 필욘 없다는 태도인 것 같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substantial 2019.10.10. 17:58
그동안 오스카를 그사세로 생각하고있었는데 뼈 때리는 발언이나와서 속 시원해요 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Chackskellington 작성자 2019.10.10. 18:28
substantial
이젠 마블영화가 노미네이트 된다고 해도 다른 의미로 그러려니 할 것 같아요 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substantial 2019.10.10. 18:47
Chackskellington
마블은 진짴ㅋㅋㅋㅋㅋㅋㅋ 그나저나 저 질문했다가 뼈맞은 인터뷰어 반응이 궁금해지네옄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에라토 2019.10.10. 18:10
이제 디카프리오....놓아주도록해요ㅋ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알폰소쿠아론 2019.10.10. 18:15
한국영화가 오스카를 왜 못 탔냐는 질문은 좀 멍청하네요ㅋㅋㅋ 아카데미가 국제 영화제인가
댓글
profile image
Chackskellington 작성자 2019.10.10. 18:30
알폰소쿠아론
반대로 생각해서 로마나 문라이트가 청룡영화제나 대종상에서 수상못한 걸 보면 답이 뻔한데 말이죠 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Vortex 2019.10.10. 18:19
맞는말이긴 하네요ㅎㅎ
댓글
profile image
하디 2019.10.10. 18:28
디카프리오ㅋㅋㅋ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선우 2019.10.10. 19:09
원론적으론 그렇긴 한데.. 칸느에서 어떤 영화가 대상을 탔는지는 자국영화가 수상하지 않는 이상 거의 모르는데, 오스카 주요부문 수상작은 거의 알게 되니까요. 그 영향력은 다른 영화제 전부를 합친 정도라고 보죠.
댓글
profile image
Chackskellington 작성자 2019.10.10. 19:34
선우
그점도 어느정도는 동의하는 바입니다. 영화가 대중예술임을 고려하면 '대중' 부분에 있어서 만큼은 아카데미를 따라갈 영화제는 없다고 봐요.
댓글
profile image
소울니 2019.10.11. 08:56
Chackskellington
저도 동의해요~ 봉감독 말자체는 맞는말에 속도 시원하지만 아무래도 대중적 영향성은 오스카를 못따라잡는것도 현실이라..ㅠ
뭐니뭐니해도 할리우드가 깡패니깐요 ㅎ
댓글
profile image
Howwasyourday? 2019.10.10. 19:40
맞말 ㅋㅋㅋ 너무나 당연한 말인데 신선하네요
진짜 국제영화제는 부국제 아닙니까 ㅋ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Chackskellington 작성자 2019.10.10. 20:35
Howwasyourday?
??: 영화제의 서열이 어떻게 되는 줄 아느냐! 칸이 1위, 부국제가 2위, 아카데미는 3위에 불과하다!
댓글
유노스 2019.10.10. 21:05
봉준호 감독님 화법 참 좋아요 ㅋㅋ
댓글
profile image
alnilam30 2019.10.11. 00:15
이제 슬슬 오스카도 국제적인 영화제로 가야죠!
댓글
profile image
셋져 2019.10.11. 00:26
디카프리오 : 다음 목표는 국제영화제 주연상입니다!!
댓글
profile image
형8 2019.10.11. 07:20
그쵸, 소위 세계 삼대영화제에 아카데미는 없으니까요 ㅎㅎ
댓글
profile image
아프락사스 2019.10.11. 07:59
그래서 우리나라에서 대서특필하는 것이 황당한 일이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2020년 최고 기대작들 Top10 & 개봉일 리스트 8 NeoSun 4시간 전00:58 1092
best 오늘 이분 생신이시네요! 24 하이데 4시간 전00:32 1702
best [트로이] 브래드 피트보다 더 눈에 들어왔던 배우 24 LifeonMars 4시간 전00:22 2114
best [연인] 인생 영화를 만난거 같아요😭(스포) 41 닭한마리 4시간 전00:12 1472
best 7월 2일 박스오피스 11 ipanema 5시간 전00:00 1631
best 영화관에서 부채질 어떻게 생각하세요? 20 달빵이 5시간 전23:55 2121
best CAV [스크림] 간단 후기 & 보기 전 무조건 피해야 할 영화 7 서율 5시간 전23:44 915
best 남들은 좋아하지만 나는 별로였던 영화들 어떤 게 있으세요?! 106 굥필름 6시간 전22:55 2810
best [CAV] [괴물] 이 영화는 극장용입니다!!! 39 알모도바르 6시간 전22:48 1744
best 오늘자 한국 넷플릭스 인기 TOP 10(7.2) 3 golgo 6시간 전22:45 710
best (스포 O) [부력] 후기 - 노동착취라는 비참한 현실을 통한 안타까운 소... 5 Anydevil 6시간 전22:42 565
best 블럼하우스 제작 / 케빈 베이컨, 아만다 사이프리드 주연 [You Should ... 6 흔들리는꽃 6시간 전22:41 911
best 넷플릭스에 영화 [컨테이젼] 등록 8 이스케이프FZ 6시간 전22:20 931
best CAV 상영작 [괴물(The Thing)]시대를 넘나드는 긴장감과 완성도(스포) 12 쿨스 6시간 전22:20 672
best 넷플릭스 "올드 가드' 새 공식 예고편 (한글) 2 goforto23 7시간 전22:04 741
best 오늘 에이리언 1,2편 보신 분들 넷플에서 이것도 보세요 ㅋㅋ 25 야올라프 7시간 전21:52 1473
best 씨네큐 <트로이 : 디렉터스 컷> 증정 포스터 디테일컷 8 해피페이스 7시간 전21:12 1965
best 넷플이랑 왓챠에 있는 CAV 상영작 찾아봤어요.😄 27 핑크팝 8시간 전20:53 1999
best [괴물(The Thing)] 굉장하네요! (노스포) 15 얼죽아 8시간 전20:39 1725
best 여의도 '리플리' 상영중단. 25 숨결군 8시간 전20:23 4349
best [넷플릭스] 집에서 즐기는 CAV기획전 꿀팁, (아이즈 와이드 셧) 13 호냐냐 8시간 전20:19 1261
best 잡지에 나온 월버그네 댕댕이🐶🐶 6 닭한마리 9시간 전19:41 941
best 넷플릭스 영화, 드라마글 올릴 때 주의사항 49 익스트림무비 20.03.14.21:16 24380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960 다크맨 18.06.19.15:52 364179
761089
image
피어스 15.11.05.22:35 925987
761088
image
golgo 17.06.26.17:17 790007
761087
image
마법사 18.11.23.14:39 778044
761086
image
이팔청춘 16.05.11.00:37 648217
761085
image
golgo 14.06.28.18:37 579176
761084
image
민폐플린 15.10.14.15:02 533712
761083
image
윈터스본 16.05.31.12:40 429946
761082
image
포인트팡팡녀 17.02.07.15:44 404952
761081
image
박노협 08.06.15.18:07 378493
761080
image
gonebaby 18.08.26.10:39 376478
761079
image
다크맨 18.06.19.15:52 364179
761078
file
golgo 15.09.14.21:16 337584
761077
image
golgo 15.03.14.14:38 320792
761076
image
HAPPY.. 16.04.21.00:07 316124
761075
image
토리찡 14.01.16.23:17 291914
761074
image
ㅀㅀㅀ 13.12.23.03:12 272959
761073
image
Bigboss 18.05.18.12:06 266106
761072
image
부두 14.11.06.22:01 263695
761071
image
제잘규 09.10.23.16:51 261265
761070
image
Emmit 15.08.07.09:04 251223
761069
image
김치콕 14.03.20.10:39 224698
761068
image
CalvinCandie 15.11.22.18:59 221605
761067
image
Zeratulish 17.02.18.01:02 218523
761066
image
수위아저씨 09.06.06.16:01 217368
761065
image
키노맨 14.10.19.02:19 213852
761064
image
NEil 17.05.18.00:51 212913
761063
image
fynn 18.05.05.07:00 212442
761062
image
Emmit 15.05.08.07:37 202615
761061
image
다크맨 14.12.12.11:20 198022
761060
image
샤잠 19.10.12.14:47 177503
761059
image
이잉여어 14.02.23.20:05 171032
761058
image
golgo 14.07.16.11:57 169652
761057
image
메론맛다시마 16.02.01.01:42 165599
761056
image
수위아저씨 16.03.30.07:15 162623
761055
image
수위아저씨 16.03.21.04:38 1620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