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스트림무비

로그인 해주세요.

호러이야기

Randy

레비아탄

02.jpg 06.jpg leviathan1zu0.png leviathan7ka9.png leviathan8dh3.png levy.jpg movie_image.jpg


<레비아탄>은 심해의 괴생명체를 다뤘다는 점에서 같은해에 개봉했던 <어비스>와 엄청 비교가 됬었죠.

하지만, 이 영화는 어딘지 모르게 허술해요. 게다가 어디선가 많이 보아 왔던 장면들이 계속되죠.

정체모를 외계 생명체가 인간의 모습을 빼았는다는 설정은 <더 씽>의 판박이네요.

게다가 <에이리언>과 <바디 스내쳐>를 연상시키는 장면들도 다수 보여요. 

그냥 보다보면 아...저 장면 어디서 봤는데 하는 데자뷰를 느낄 정도죠.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영화를 무시 못하는 이유는 전적으로 특수효과 때문이겠죠.

거장 스탠 윈스턴이 특수효과를 맡았거든요.

어떻게 보면 특수 효과만이 이 영화의 전부라고도 느껴질 정도네요.

좀만 내용에 충실했다면 하는 아쉬움도 남는 영화입니다.

Randy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1. 02.jpg (File Size: 37.3KB/Download: 11)
  2. 06.jpg (File Size: 22.1KB/Download: 13)
  3. leviathan1zu0.png (File Size: 19.8KB/Download: 13)
  4. leviathan7ka9.png (File Size: 216.7KB/Download: 28)
  5. leviathan8dh3.png (File Size: 246.7KB/Download: 10)
  6. levy.jpg (File Size: 98.6KB/Download: 21)
  7. movie_image.jpg (File Size: 19.9KB/Download: 147)
댓글
18
불타는 멍멍이
1등 불타는 멍멍이

어비스를 견제하기 위해 급으로 만들어진 경쟁사 영화라고 들었어요. 덕분(?)인지....어비스를 레비아탄의 아류 영화라고 생각한 관객의 외면을...;;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23:56
2012.03.14.
LINK
2등 LINK

당시에 어비스 견재하겠다고, 레비아탄 말고 또 한편, 딥식스.인가도 나왔다는 걸로 알아요 ㅋㅋㅋㅋ (근데 둘다 그럭저럭.. 재미있게 볼 수 있는 영화이기는 했지요 ㅎ)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00:00
2012.03.15.
사다코언니
3등 사다코언니

아마 그때 저희 동네(?)에선 레비아탄 젤 큰 극장에서 대대적으로 개봉하고

딥식스랑 어비스는 디립따 작은 극장에서 일주일 하고 막 내렸나 그랬었던 기억이.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00:14
2012.03.15.
정체불명
정체불명

레비아탄이랑 딥식스 말고 해저에서 사투를 벌이는 영화 없을까요?

그런 분위기를 참 좋아해서리;;; ㅠ.ㅠ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00:15
2012.03.15.
도몬캇슈 정체불명
스티븐 쏘머즈가 미이라로 흥팽감독이 되기 전에 찍은 딥 라이징이라는 영화도 아무생각없이 보기에 참 재밌어요 헐리웃 스타가 되기전에 팜켄얀센의 풋풋한 모습도 나오고요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03:47
2012.03.15.
가시오

그래도 어비스보다 나았죠

흥행도 좋았고

어비스는 특수효과도 유치하고 내용도 정말 못봐줄 정도 였습니다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07:10
2012.03.15.
BeamKnight
BeamKnight 가시오

'어비스'는 스페셜 에디션으로 봐야 제대로 본 거라고 할 수 있어요.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13:03
2012.03.16.
qbrick
qbrick

딥식스랑 레비아탄 참 재밌게봤었어요.

후에 크리쳐(상어가 걸어다는 영화) 보기전까지 해양공포물@_@.

 

근데 생각해보니 리바이어선 을 저렇게 읽어버린건가요? 레비아탄?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10:39
2012.03.15.
ㅁㅁㅁㅁ
ㅁㅁㅁㅁ

레비아탄...추억의 해양크리쳐물이네요. 스탠윈스턴 어쩌구하던 광고문구가 엄청 눈에 띄던 영화 -.-; 감독이 스탠윈스턴인줄알았던 ㅋ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12:41
2012.03.15.
LINK
LINK ㅁㅁㅁㅁ

허... 감독도 아닌 특수효과를 마케팅 포인트로 삼던 시절도 있었군요 ㄷㄷㄷ (스탠 윈스턴을 아는 사람이 얼마나 되었을런지 ㅎㅎ)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13:16
2012.03.15.
독도는우리땅

1989년 어비스, 레비아탄, 딥 식스가 해양물로 전부 나왔네요.

딥 블루 씨는 1999년도에 개봉했고 그건 지능이 있는 상어가 나오는...한 20일전에 케이블에서 또 상영하던데

볼 때마다 재미 있게 보았습니다.^^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13:39
2012.03.15.
블루스카이

어비스가 하도 오랜 기간 제작되어서 후발 주자임에도 먼저 개봉한 영화였죠.

저도 중앙극장(이제는 중앙시네마)에서 개봉날 보러 갔었어요.

아주 재밌다 정도는 아니어도 꽤 볼만은 했던 것 같아요. 근데 사이공인가(기억 가물가물)에 나왔던 여배우 몸매가 착해서

사실 그 기억이 더 많이 남았던, 쿨럭.

그 이후 나온 허접한 크리쳐 물에 비해선 만듦새가 나쁘지 않았었죠. 좋아하는 영화에요.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15:41
2012.03.15.
아자

당시 미드였던 맥스 헤드룸의 여주인공 아만다 페이즈를 좋아해서 극장까지 가서 봤던 기억이..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19:38
2012.03.15.
순돌이삼촌
순돌이삼촌

아..딥 블루 씨...레니할린 감독영화였는데..상어가 뒤로 헤엄치는 것 보구...아 진짜 저럴수 있나 했는데....

전혀.그렇게 안된다고 하네요..ㅋㅋㅋ

뜬금없이 주연인줄 알았던...샤무엘 L잭슨이 갑자기..죽어버리고..헐...

공짜표로 봤던 영화인데..잼있게 본 영화로 기억이 나네요.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21:04
2012.03.15.
EST
EST 순돌이삼촌

극중에서 그 부분은 사무엘 잭슨이 '상어가 뒤로 헤엄을 칠 수가 있는거냐?'며 언급을 따로 합니다.

유전자 조작을 통해 비약적인 지능 상승 뿐만 아니라 비상식적인 능력도 생겼다는 설명을 그런 식으로 풀어낸 것 같더라구요.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21:10
2012.03.15.
진스
진스

레비아탄도..딥식스도 나름대론 재밌게 봤던걸로 기억하네요.. .공교롭게도 어비스만 극장에서 확인하지 못했습니다.. ㅜㅜ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21:32
2012.03.15.
쿨스
쿨스

레비아탄과 어비스 중 레비아탄을 골라 봤더니 어비스가 더 좋았다는 소릴 듯고 급 좌절 했던 기억이 ㅋㅋ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20:57
2012.03.16.
로그인 후 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취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579 촬영소품 인형이 도착했습니다 +_+ [73] file 다크맨 14.12.27. 22422
10578 이토준지 버전 만화들. [4] file 박노협 14.02.20. 22369
10577 서스페리아... 충격의 목매달기 [4] file 다크맨 12.03.06. 22186
10576 호러 게임 실사 영화 [아오오니] 속편 결정 [1] file 카란 14.12.30. 22134
10575 지옥 그림 [10] file 다크맨 12.03.07. 21703
10574 주온 비디오판의 턱빠진 소녀 [4] file 다크맨 12.03.09. 21438
10573 (스포) 영화 아미티빌 호러 / 컨저링의 실제 사건들과 영화 ... [34] file Pilgrim 13.09.03. 21222
10572 [내 무덤에 침을 뱉어라 2] 예고편 [3] Randy 13.07.19. 21132
10571 모에화 된 호러 캐릭터들 [18] file Randy 13.12.02. 21132
10570 21세기 최고의 호러 영화 Top 20 (랭킹) [38] file Hollywood 17.10.08. 21056
10569 요수도시 [4] file Randy 12.02.29. 21050
레비아탄 [18] file Randy 12.03.14. 21030
10567 B급 SF [에일리언 업라이징] 예고편 [3] Randy 13.06.12. 20934
10566 가위... 샤워실의 죽음 [4] file 다크맨 12.03.05. 20745
10565 마이클 매드슨 주연의 공포영화 (MAGI) file 박노협 14.11.15. 20724
10564 호러'만화'에 관한 추억 [15] file Randy 14.02.07. 20220
10563 세르비안 필름... 다시 봤습니다 [20] file 다크맨 13.09.25. 20014
10562 뱀파이어 (LIFE FORCE) [10] file 박노협 12.04.07. 19996
10561 [인터뷰] '널 기다리며' 익무여신 심은경이 돌아왔다 [41] file 익스트림무비 16.03.11. 19921
10560 [레즈비언 뱀파이어] - 섹시 화끈한 뱀파이어 여인들의 육체... [22] file 김치콕 13.08.19. 19661
10559 이벤트 호라이즌 (event horizon 1997 ) [12] file 박노협 12.04.16. 19465
10558 고어 사진 하나 [3] file 다크맨 12.03.11. 19420
10557 <아메리칸 메리> 재밌네요~ [7] file 피의영화 14.04.19. 19271
10556 [ 13일 금요일 특집 ] 호러영화속 핫 스크림퀸 베스트 [3] file NeoSun 13.12.13. 19173
10555 데드 사일런스 (2007) [6] file 박노협 12.04.29. 19007
10554 쥬라기 월드에 나올 공룡들 [4] file 박노협 14.11.29. 18940
10553 섹시 호러영화 TOP 5 [9] file 박노협 15.02.17. 18754
10552 카니발 페록스 장면 [2] file 다크맨 12.03.13. 18738
10551 메간 폭스.. 나두 입찢을줄 안다 [4] file 다크맨 12.03.01. 18693
10550 Nurse 3D (섹시간호사 호러무비)-19금입니다. [4] file 슈리링 14.03.11. 18365
10549 매니악 포스터 및 잔혹장면 [26] file 박노협 13.06.26. 18221
10548 주온 하면 토시오 인데..... [6] file ㅋ_+ 12.02.21. 18151
10547 고어영화의 효시.. 피의 축제 [1] file 다크맨 12.03.11. 17891
10546 신체 변형 호러 베스트 20 [18] file golgo 14.04.14. 17839
10545 미이케 감독 '신이 말하는 대로' 상반기 개봉 [12] file golgo 15.01.21. 17461
검색

스킨 기본정보

colorize02 board (rawdell)
2017-03-02
colorize02 게시판

사용자 정의

1. 게시판 기본 설정

게시판 타이틀 하단에 출력 됩니다.

일반 게시판, 리스트 게시판, 갤러리 게시판에만 해당

2. 글 목록

기본 게시판, 일반 게시판,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3. 갤러리 설정

4. 글 읽기 화면

기본 10명 (11명 일 경우, XXXXX 외 1명으로 표시)

5. 댓글 설정

일정 수 이상의 추천을 받은 댓글에 표시를 합니다.

6. 글 쓰기 화면 설정

글 쓰기 폼에 미리 입력해 놓을 문구를 설정합니다.

7. 사용자 커스텀

글 쓰기 폼에 미리 입력해 놓을 문구를 설정합니다.

×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