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스트림무비

로그인 해주세요.

호러이야기

수위아저씨

뛰는 좀비 vs 걷는 좀비....당신의 선택은?

호러영화에 있어서 '좀비'란 참 매력적인 소재입니다. 저 역시 참 좋아해요. 오죽했으면 과거 대화명이 'zombio'였을까요?(지금도 네이트 아이디임) 그리고 여전히 "지구에서 좀비영화를 가장 잘 만드는 감독"으로 조지 로메로를 꼽고, 존경하는 영화감독에 늘 그의 이름을 올려두곤 합니다.

 

그러다 어느날 뜬금없이 '쉘로우 그레이브', '트레인스포팅'을 만들던 대니 보일이 나타나 '28일후'를 만들더군요. 그리고 2년 후 잭 스나이더라는 녀석이 나타나 '새벽의 저주'를 만들었습니다. 말 그대로 '좀비의 부활'이었죠. 그들의 좀비는 물론 나름 매력이 있는 좀비였습니다. 하지만 개인적으로 좀 불편한 측면이 있더군요. 이들의 영화부터였을거에요. 좀비가 뛰기 시작한 건...

 

전 좀비가 뛰는게 불편해요. 뭐랄까? 공포가 다가오는 시간을 좀 길게 느끼고 싶은데, 뛰는 좀비는 너무 순식간에 찾아온다고 할까요? 마치 맛있는 반찬은 아껴뒀다 먹고 싶은 마음일수도 있겠네요. 그래서 전 뛰는 좀비가 싫어요.

 

여러분들은 어떻습니까? 뛰는 좀비가 좋나요, 걷는 좀비가 좋나요?

 

115580.jpg 179662.jpg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1. 115580.jpg (File Size: 42.1KB/Download: 28)
  2. 179662.jpg (File Size: 76.6KB/Download: 18)
댓글
17
1등 수위아저씨님 축하합니다.^^
익무포인트 팡팡!에 당첨되셨어 ㅋㅋ.
수위아저씨님은 50포인트를 보너스로 낼롬 챙기셨습니다.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23:40
2012.03.05.
Randy
2등 Randy

뛰어서 갑자기 나타나는 좀비는 왠지 좀비만의 매력이 없는거 같아요.

다른 괴물들도 그 정도는 다 하니..원..


역시 좀비는 천천히 인해전술로 밀어붙이는 매력이죠 ㅎㅎ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23:50
2012.03.05.
LINK
3등 LINK

느린 좀비 원리주의자는 아니지만 (--;;; 그런 거 없다;) 아무래도 느릿느릿 어슬렁어슬렁 거리는 좀비가 더 품위 있어(?????????) 보여요.;;;;;;;;

얼마전에 The Dead라는 꽤 괜찮은, 정말 최고로 느릿느릿한 아프리카 좀비(이 부분도 신선?!) 나오는 (초저예산) 호러를 봤는데 참 신선하더구먼요.

movie_image.jpg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00:14
2012.03.06.
LINK
LINK

맨 첨 눈 클로즈업 톰 크루즈 아님; (작게 보니 닮았네;; )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00:15
2012.03.06.
EST
EST

전 좀비는 다 무서워요. 밍기적밍기적 오는 녀석들은 느린 것 같지만 결국 떨쳐낼 수가 없으니 그게 무섭고,

뛰어댕기는 좀비는 그놈들이 빠르니 미처 뭐 생각할 겨를도 안 줘서 무섭죠. 뛰는 좀비 처음 봤을 땐 정말 기겁을 했더랬습니다.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00:15
2012.03.06.
오드리헵번
오드리헵번

전 뛰는좀비가 좋아요!!!

특히 뛰는좀비의 바이블이라고 할수잇는

 28일후,28주후,새벽의저주 이세편을 엄청 좋아한답니다ㅎ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00:18
2012.03.06.
LINK
LINK 오드리헵번

자 이제 제가 혹시 좀비 영화를 만들면  나는 좀비를 만들겠습니다!

뛰는 좀비 위에 나는 좀비 있다!


(끌려나간다)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00:21
2012.03.06.
EST
EST 오드리헵번

그러고보니 혹시 '헤엄치는 좀비'는 없었나요?

'우주공간에서 유영하는 좀비'도 참신할 것 같은데!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00:45
2012.03.06.
제국

걸어다니는 좀비가 무서운 것 같습니다.

몰리면 끝장이죠. 특히 시체들의 새벽은 생각만해도 끔찍합니다.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03:17
2012.03.06.
체리다케시

저도 걷는 좀비가 좋아요. 늑대인간이나 뱀파이어나 특유의 아인덴티티가 있다고 생각하거든요.

뛰는 애들은 좀비 말고 다른 종 같아요. 개량형인가..


새벽의 저주랑 28주 후는 저도 무지 좋아하는 영화이고 디비디까지 가지고 있습니다만

역시 좀비는 시체 3부작이 바이블이라고 생각합니다.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03:23
2012.03.06.
피의영화

뛰는 좀비가 더 무서워요. 거의 쥬라기 공원의 벨로시랩터 같죠. 전 28주후의 빠.돌.이라 ㅋㅋㅋㅋㅋㅋㅋ

걷는 좀비는 무서운 영화를 한편도 못 봤네요. ㅠ ㅠ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18:55
2012.03.06.
피의영화 EST

그건 좀비가 무섭다기 보다는 '도망 갈 곳 없는 막다른 상황'이 무서운 거죠. 그런 막다른 상황에선 뭔들 안 무섭겠어요. 빠른 좀비든 느린 좀비든 늑대든 살인마든.. 

탁 트인 곳에서 느린 좀비는 아무 소용이 없잖아요 걍 뛰어서 도망가면 끝.

빠른 좀비는 정상적인 신체의 능력을 뛰어넘어 오로지 살육만을 위해 본능적으로 엄청난 속도로 달려오니 열라 무서워요 ;;;; 게다가 뻘건 눈에 피 철철 흘리고 있으면;;;;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22:29
2012.03.06.
EST
EST 피의영화

아우, 어슬렁어슬렁 걸어오는 좀비가 얼마나 무서운데요!

술렁술렁 오는 것 같은데 도망칠 데가 없어 막다른 데서 꼼짝없이 그거 기다리고 있는 상황 같은 건...

벽에 매달려 몸부림치다 갈기갈기 찢기든가 맨정신으로 험한 꼴 당하기 싫으면 자살이라도 해야 할 판이니 ㅠ ㅠ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19:03
2012.03.06.
쿨스
쿨스

뛰는 좀비는 본적 없어서 상상이 잘... 좀 체신머리없이 경박스러 보일 것 같긴 하군요 ㅋㅋ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21:21
2012.03.06.
다크맨
다크맨

둘다 좋아...

살벌하게 뛸때가 좋을때도 있고

흐느적 걸을때가 좋을때가 있고 ㅎㅎ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22:46
2012.03.06.
로그인 후 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취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30 호러 바탕화면... 살인마 곰돌이 [2] file 다크맨 12.03.08. 9110
529 닭도축 공장에서 찍 [5] file 빈스과랄디 12.03.08. 14849
528 영화 퀴즈!!!! [9] file Randy 12.03.08. 2817
527 쉬라인 보신 분 계신가요? 포스터 맘에 드네요 [3] file 다크맨 12.03.08. 1383
526 엑스텐션 국내 DVD의 꼼수 [4] file 다크맨 12.03.08. 3826
525 폭력교실 ( CLASS OF 1999) [4] file 박노협 12.03.08. 5936
524 Fernando Vicente [3] file 빈스과랄디 12.03.08. 1534
523 익스텐션 [10] file 긴조토시 12.03.08. 8075
522 Ryan Heshka [4] file 빈스과랄디 12.03.08. 1552
521 그리즐리 레이지 [2] file 다크맨 12.03.08. 4965
520 닐 조던의 늑대의 혈족 [3] file 다크맨 12.03.08. 2041
519 파리의 늑대인간 [2] file 다크맨 12.03.08. 5100
518 외계인 출산영화 찾은 듯-_- [6] file LINK 12.03.08. 11169
517 심해의 공포(Humanoids from the deep) [4] file Randy 12.03.08. 3481
516 나는 전설이다 cgv 채널에서 막 시작 [3] file 다크맨 12.03.08. 2049
515 런던의 늑대인간 잡지에 나온거 [2] file 다크맨 12.03.07. 3321
514 호러 게시판 관련 의견 구합니다 [5] file 다크맨 12.03.07. 2128
513 제니퍼 큰 사진!! [5] file 다크맨 12.03.07. 1532
512 다리오 아르젠토.. 제니퍼 이쁜 스틸 2장 [1] file 다크맨 12.03.07. 5680
511 호러 게임 속 그녀들 [2] file 만년거북 12.03.07. 14170
510 호러라 하기엔 좀 애매하지만 [7] file 수위아저씨 12.03.07. 2540
509 앨비스&케네디 VS 미이라 - 부바 호텝 [1] file Randy 12.03.07. 3709
508 오누이가 나란히 호러 [3] file Randy 12.03.07. 2477
507 호러 게임 역사상 최고의 대사 [3] file Randy 12.03.07. 3168
506 킬러 콘돔 [혐오 주의] [7] file 해피독 12.03.07. 14883
505 호러꿈나무 [5] file 수위아저씨 12.03.07. 11489
504 아 이 엄청난 작명센스란! [10] file wordsmith 12.03.07. 2487
503 '피의 영화'님께서 친절히 알려주신 영화! [10] file wordsmith 12.03.07. 1656
502 [질문] 이런 내용의 단편 호러가 뭐였지요? [4] wordsmith 12.03.07. 1489
501 13일의 금요일 - 슈퍼내츄럴의 동생. [1] file 도몬캇슈 12.03.07. 6238
500 마이 블러드 발렌타인 3D - 하트 초콜릿 박스 [4] file 도몬캇슈 12.03.07. 3490
499 마이 블러디 발렌타인 3D 슈퍼내츄럴의 형. [7] file 도몬캇슈 12.03.07. 2409
498 지옥 그림 [10] file 다크맨 12.03.07. 22063
497 레지던트 이블 3 방영중입니다 [1] file 다크맨 12.03.07. 2578
496 Gerald Leung [5] file 빈스과랄디 12.03.07. 2116
검색

스킨 기본정보

colorize02 board (rawdell)
2017-03-02
colorize02 게시판

사용자 정의

1. 게시판 기본 설정

게시판 타이틀 하단에 출력 됩니다.

일반 게시판, 리스트 게시판, 갤러리 게시판에만 해당

2. 글 목록

기본 게시판, 일반 게시판,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3. 갤러리 설정

4. 글 읽기 화면

기본 10명 (11명 일 경우, XXXXX 외 1명으로 표시)

5. 댓글 설정

일정 수 이상의 추천을 받은 댓글에 표시를 합니다.

6. 글 쓰기 화면 설정

글 쓰기 폼에 미리 입력해 놓을 문구를 설정합니다.

7. 사용자 커스텀

글 쓰기 폼에 미리 입력해 놓을 문구를 설정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