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0
  • 쓰기
  • 검색

간추린 아침뉴스

샤오진
1634 0 0

8월 16일 화요일 간추린 아침뉴스입니다.

● 광복절 휴일이었던 어젯밤 9시까지 전국에서 발생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8만 1,663명으로 집계됐습니다. 같은 시간 집계치 기준으로 전날보다 2만여 명 늘었지만, 평일이었던 1주일 전과 비교하면 6만여 명 줄었습니다. 자정까지 추가된 확진자를 감안하면 오늘 발표될 전체 신규 확진자 수는 이보다 늘어날 전망입니다.

● 현재 한국은 물론 지구촌에 유행 중인 오미크론 변이에 대응하도록 모더나가 개발한 백신 사용을 영국 정부가 세계 최초로 공식 승인했습니다. 새 백신은 오미크론 변이는 물론 기존 코로나19 바이러스에도 대응하는 이른바 '2가 백신'으로 코로나19 백신 2세대의 막이 열렸다는 평가입니다.

● 이번 주 윤석열 대통령 취임 100일을 앞두고 MBC가 여론조사를 했습니다. 윤석열 대통령이 '국정 운영을 잘한다'는 긍정 평가는 28.6%, '못한다'는 부정 평가는 66%로 부정 평가가 2배 이상 높게 나왔습니다. 좀 더 구체적으론 '매우 잘하고 있다' 9.9%, '잘하는 편이다' 18.7% '잘못하는 편이다' 22.2%, '매우 잘못하고 있다' 43.8%로 나타나 '매우 잘못한다'는 답변만 40%를 넘었습니다.

● 최근 비상대책위 체제로 전환한 국민의힘. 이런 위기 상황을 가져온 가장 큰 책임이 누구에게 있는지 물었습니다. 이른바 '윤핵관'으로 불리는 대통령의 측근이라는 응답이 35.5%로 가장 많았고, 윤석열 대통령이 28.6%, 이준석 당 대표가 22.5%였습니다.

● 정부 여당이 펼치고 있는 주요 정책들에 대한 평가도 물었습니다. 법무부가 검찰 수사권을 확대하는 시행령을 발표한 데 대해선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중요 범죄를 구체적으로 규정한 것으로, 적절하다는 응답이 33.9%, 사실상 국회의 입법 취지를 무력화시키는 것으로, 부적절하다는 응답이 55.7%로 부적절하다는 답변이 20%포인트 넘게 앞섰습니다.

● 지난 2019년 탈북 어민 북송 사건에 대한 검찰 수사에 대해 북송 과정에 의혹이 있으므로 검찰 수사에 문제가 없다는 의견이 42%, 문재인 정부에 대한 보복성 수사로 적절하지 않다는 의견이 46.8%로 오차 범위 안으로 나타났습니다.

● 법인세와 소득세 등의 세율을 낮추는 세제개편안에 대해선, '소비촉진과 기업활성화에 도움이 되므로 찬성한다'가 42%, '부자와 기업 중심의 감세에 반대한다'는 의견이 51.3%로 반대가 앞섰습니다.

● 윤석열 대통령이 8·15 경축사를 통해 북한 비핵화 로드맵, 이른바 '담대한 구상'에 대한 구체적인 내용을 밝혔습니다. 일본이 힘을 합쳐야 하는 이웃이라며 김대중-오부치 공동선언을 계승하겠다고 말했지만, 기시다 총리는 A급 전범이 합사된 야스쿠니 신사에 공물을 보냈고 현직 각료들도 잇따라 참배했습니다.

●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회가 이르면 오늘 비대위원 인선을 마무리하고 공식 출범할 예정인 가운데 이준석 대표가 법원에 낸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은 내일 첫 심문을 합니다. 민주당에서 당 대표 선거에 출마했던 강훈식 의원이 중도 사퇴하면서 이재명 후보의 독주체제가 굳어질 가능성이 커졌습니다.

● 고 이예람 중사 사망 사건의 수사 무마 의혹의 증거였던 녹음파일을 조작한 혐의를 받는 변호사가 구속됐습니다. 변호사 A씨는 전익수 공군 법무실장이 관련 녹음파일을 조작해 군인권센터에 전달한 혐의를 받습니다. 특검팀은 군 수사 당시 공보 담당자였던 공군본부 공보정훈실 장교 A씨에 대해서도 사자명예훼손과 공무상비밀누설 등 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한 상태입니다.

● 시중 은행에서 환전한 달러 가운데 100달러짜리 위조지폐가 무더기로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해외여행 후 남은 달러를 환전하려다가 낭패를 겪은 전직 경찰관은 은행 직원의 범행을 의심하며 고소장을 냈습니다. 여행 중 누군가로부터 100달러 지폐를 받았거나 교환한 사실이 없다며 은행에서 위조지폐를 지급했을 가능성을 제기했습니다.

● 국토교통부가 오늘 주택공급계획을 발표하면서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본 반지하 주거 대책을 포함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구체적으로 반지하 거주자들이 공공임대주택으로 이주할 수 있도록 보증금을 지원하고, 피해 주택 보수 비용을 지원하는 방안도 검토중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 지난 6월 신규 가계대출 가운데 은행권 신용대출 평균 금리는 6%까지 올랐습니다. 1년 만에 2.25%포인트나 치솟은 건데, 6%대를 기록한 건 8년 10개월 만입니다. 같은 기간 1.31%포인트 오른 전체 가계대출 금리와 비교해도 훨씬 크게 상승했습니다. 금리가 오르자 은행권 신용대출 잔액은 눈에 띄게 줄고 있습니다.

● 어제 오후 항공편으로 도착한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인 빌 게이츠 '빌 앤 멜린다 게이츠 재단' 공동 이사장이 오늘 오전 김진표 국회의장과 환담한 뒤 곧이어 국회에서 연설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게이츠 이사장은 연설에서 코로나19 등 미래 감염병 대응을 위한 국제 공조의 중요성과 한국이 발휘할 수 있는 리더십 등을 강조할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 교통사고로 사망하는 사람이 전국 평균보다 훨씬 많은 제주도가 불명예를 벗기 위해 어린이보호구역에는 430억 원을 들여 스마트 신호체계와 교통안전 시스템이 도입되고 또, 보행자 우선 도로 확대, 무단횡단을 막는 펜스 설치, 고령자 보행자동감지 시스템 설치 등에도 600억 원이 투입됩니다. 렌터카 등 사업용 차량에는 충돌이 예상될 때 자동으로 속도를 줄여주는 안전장치 설치가 의무화됩니다.

● 가수 송가인 씨를 비롯한 국악계가 교육부는 음악 교과서에서 국악을 축소하려는 시도를 즉각 중단하라고 촉구했습니다. 전국국악교육자협의회는 어제 기자회견을 열고, 교육부가 국악 교육에 대한 비중을 유지하겠다고 한 약속을 지키지 않고 2022년 개정 음악 교육과정에서 국악을 배제하고 있다고 비판했습니다.

● 지난달 진행된 국민 제안 온라인 찬반 투표에서 '대형 마트 의무 휴업 폐지'가 가장 높은 지지를 받았습니다. 이후 의무휴업 폐지에 반대하는 소상공인 단체와 마트 노조의 반발은 끊이질 않고 있습니다. 국민 여론과 당사자 의견을 충분히 수렴하겠다고 했지만, 대안 없이 갈등만 부추긴 것 아니냐는 비판이 거셉니다.

● 서울대 이태우 교수 연구팀이 '신축성 인공신경'을 활용해 신경이 마비된 쥐가 공을 차고, 러닝머신 위에서 걷고 뛰도록 하는 데 성공했는데요. 이번의 연구 성과가 단기적으로는 살아있는 신경의 손상을 막고 추후 루게릭병이나 파킨슨병 등 신경퇴행성 질환 치료의 게임체인저로 이어질지 주목되고 있습니다.

● 전세자금을 마련하기 위해 20, 30대가 은행에서 빌린 돈이 100조 원에 육박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지난 4월 말 기준, 2,30대가 은행에서 빌린 전세대출 잔액은 96조3천여억 원으로 해마다 20조 원가량씩 가파르게 늘고 있는데요. 빚을 내지 않고선 전셋집을 구하지 못하게 된 젊은층의 팍팍한 현실을 반영하고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 추석이 한 달도 채 남지 않은 가운데 농산물 가격 오름세가 심상치 않습니다. 7월 물가를 보면 상추는 한 달 새 2배 넘게 올랐고, 시금치, 오이, 열무 등 안 오른 게 없을 정도입니다. 전체 채솟값이 한 달 전보다 17% 뛰었는데요. 이런 가운데 최근 수도권과 강원, 충청 지역에 폭우 피해까지 겹쳐 당분간 채솟값이 진정되긴 어려울 것으로 보입니다.

● 밤사이 정체전선이 남하하면서 충청과 전북에 강한 비가 이어지는 가운데, 전북 북부에는 시간당 50mm가 넘는 국지성 폭우가 쏟아지고 있어 침수 피해가 우려됩니다. 기상청은 내일까지 호남과 경남 남해안에 최고 150mm 이상의 호우가 쏟아질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출처:간추린 아침뉴스]

신고공유스크랩

댓글 0

댓글 쓰기
추천+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더 올라갑니다
정치,종교 관련 언급 절대 금지입니다
상대방의 의견에 반박, 비아냥, 조롱 금지입니다
영화는 개인의 취향이니, 상대방의 취향을 존중하세요
자세한 익무 규칙은 여길 클릭하세요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46815
image
익무가즈아 1시간 전22:58 96
246814
image
NeoSun NeoSun 4시간 전20:37 207
246813
image
NeoSun NeoSun 6시간 전17:58 264
246812
image
NeoSun NeoSun 7시간 전17:06 183
246811
image
시작 시작 8시간 전15:57 301
246810
image
시작 시작 8시간 전15:55 319
246809
image
NeoSun NeoSun 10시간 전14:11 258
246808
image
NeoSun NeoSun 10시간 전14:06 486
246807
image
NeoSun NeoSun 10시간 전14:04 256
246806
image
NeoSun NeoSun 10시간 전14:03 329
246805
image
NeoSun NeoSun 11시간 전13:22 331
246804
image
천둥의신 천둥의신 14시간 전10:25 591
246803
image
카란 카란 14시간 전09:54 261
246802
image
NeoSun NeoSun 15시간 전08:56 330
246801
image
e260 e260 16시간 전07:45 209
246800
image
e260 e260 17시간 전07:41 232
246799
image
himurock 1일 전00:08 376
246798
image
익무가즈아 1일 전21:23 687
246797
image
박감독 박감독 1일 전21:02 452
246796
image
카란 카란 1일 전20:24 506
246795
image
순둥순둥순두부 1일 전19:55 347
246794
image
스르륵무 1일 전19:12 589
246793
image
박감독 박감독 1일 전18:31 285
246792
image
카란 카란 1일 전16:43 193
246791
normal
환기합시다 1일 전15:19 452
246790
image
NeoSun NeoSun 1일 전14:13 386
246789
image
NeoSun NeoSun 1일 전13:26 212
246788
image
NeoSun NeoSun 1일 전11:57 798
246787
image
NeoSun NeoSun 1일 전11:22 505
246786
image
시작 시작 1일 전09:51 586
246785
image
시작 시작 1일 전09:49 345
246784
image
spacekitty spacekitty 1일 전07:20 488
246783
image
himurock 2일 전00:07 294
246782
file
박감독 박감독 2일 전23:48 543
246781
image
에드월드 에드월드 2일 전22:54 2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