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17
  • 쓰기
  • 검색

다들 주무실 시간이니까 어제 먹은 것 사진 투척.

쥬쥬짱 쥬쥬짱
697 12 17

어제 간만에 외출을 하는데, 부모님 두분과의 외출은 즐거운 반면에 참 피곤합니다.

한 분 챙기기도 힘든데, 두분다 챙기려다보면 혼이 나가버릴때가 있어요.

요샌 방역패스 확인도 해야 하는데, 제가 챙겨드릴때까지 기다림이 없으시고 본인하는데 자꾸 안되니까 불필요하게 반복해서 물어보시고.

저는 저대로 간만에 외출해서 키오스크 몇 개 하다보면 혼이 나간 상태에서 잘 안되고 버벅거리게 됩니다.

(매번 적응이 잘 안될때가 있어요. 키오스크마다 좀 달라서인가. 아니면 나도 나이먹어서 그런가...)

그럼 또 가만있지 않으시고 너는 왜 잘 알지도 못하면서, 어쩌구저쩌구 말씀이 많아지셔서...

소리를 버럭 지르게 됩니다. ~_~ 기분 좋으려고 외출하다가 늘 가족끼리 투닥거리다 들어와요.

그래도 오빠가 있을 땐 한 사람 한 사람 따로 챙길 수 있어서 살 꺼 같은데.

혼이 나갈 것 같은 상태인데, 몇초를 못 기다리고 따따따 쏘아대시면 저도 정말 미추어버릴 것 같을 때가 있어요.

한분에게 신경쓰고 있으면 다른 한분은 시야에서 사라지고, 때론 두분 다 아무말 없이 사라지십니다.

제가 정신 빠릿하게 차려야 하는데, 정신이 없다보니 가끔씩은 부모님 잘 못 챙겨서 뭔가 분실물이 생기기도 하고 그럽니다.

그럼 또 분실물 신고를 하고, 암튼 이래저래 피곤해져요.

한사람이 두분 케어하기가 이렇게 힘든가 싶을 때가 많아서 두분다 모시고 나가면 저는 두배로 피곤해져요.

 

아무튼 영화 감상 잘하고, 뭐 먹을꺼냐고 여쭤봐도 절대 뭘 먹겠다고 말씀하시는 분들이 아니죠.

만두 전골이나 먹을까 싶었는데, 멀리 가지말고 건물내에서 찾으라고 하니까 자동으로 제가 찍어서 간 집입니다.

다행히 가격도 착하고 맛있는 집이었어요.
저는 국물있는 따뜻한 걸 먹고 싶긴 했지만 아버지가 돈까스를 좋아하셔서...

또 좋아하시는 옛날식 돈까스더라구요.

가격이 6500냥밖에 안하는 착한 가격이더라구요. 양도 엄청 푸짐했습니다.

 

271863336_10228918749619775_8985564884491997089_n.jpg

271847644_10228918749739778_4555354530299280305_n.jpg

 

요샌 간만에 함께 외출해도 혼자서 신경쓸 께 너무 많다보니까(앉을 장소, 화장실, 엘리베이터, 에스컬레이터, 너무 많이 걷거나, 멀지 않은지 방역패스 체크할때마다 귀찮아하시고 짜증내시는 부모님 달래면서 제가 체크해드리기) 즐거워야 하는 외식이나 외출이 자꾸만 그렇지가 않네요.

가끔씩 너무 귀찮아지고 짜증이 차 오를때마다, 엄마가 어릴 때 저랑 오빠, 그리고 아빠를 함께 귀찮은 내색없이 에너지 뿜뿜으로 끌고 다녔던 것. 할머니가 그 많은 가족들을 챙겼던 것을 떠올리면서 난 그래도 성인 두 사람만 케어하는 거야라고 저 자신을 달랩니다.

다른 분들은 나이 많은 부모님 모시고 어떻게 외출하시는지 좀 궁금하네요.

너무 외출을 안하면 너무 무기력해하고 체력이 떨어지시는 게(물론 저도 굴러가고 상태가 안좋아지기도 하고요.) 눈에 보여서...

모시고 외출하는데, 그냥 기분 좋게 하하 웃다가 들어올 수는 없는건가.

싶을 때가 있네요. 제가 너무 지친 게 아닌가 싶은 생각이 들기도 하고. 

새벽이라 의식의 흐름대로 적습니다만, 요새 정말 나이드신 어르신 모시고 어디 가기가 만만치 않습니다.

너무 배려를 안해주는 상황이라는 생각도 많이 들고요.

어디 쉬었다 앉는 거 자체가 힘드니까 더 힘들어시는데...그 모습 볼때 마다 가슴 한구석이 자꾸만 아프네요.

외출한번, 외식한번이 쉽지 않은 요즘이지만 그래도 아주 나중엔 기억 못하실지 몰라도 그래도 추억으로 남겠지 하면서 투닥투닥 거려도 모시고 나가요. 

오늘 그래도 부모님과 함께 추억을 또 한번 남기고 왔다는데 의의를...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12

  • 율독
    율독
  • 피네아
    피네아
  • 소설가
    소설가
  • 냉열
    냉열
  • 세상의모든계절
    세상의모든계절
  • 케이시존스
    케이시존스
  • 현성
    현성
  • 인간실격
    인간실격
  • 용산요정호냐냐
    용산요정호냐냐
  • SinOf
    SinOf
  • 셋져
    셋져
  • 아늘아늘
    아늘아늘

댓글 17

댓글 쓰기
추천+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더 올라갑니다
정치,종교 관련 언급 절대 금지입니다
상대방의 의견에 반박, 비아냥, 조롱 금지입니다
영화는 개인의 취향이니, 상대방의 취향을 존중하세요
자세한 익무 규칙은 여길 클릭하세요
profile image 1등
부모님께 효도하셨네요^^.
돈까스가 휴대폰 액정을 뚫고 나올것처럼 생생합니다^^.
댓글
쥬쥬짱글쓴이 추천
01:46
22.01.15.
profile image
쥬쥬짱 작성자
아늘아늘
이제는 외출하는 것도 부모님 입장에서 생각했을 때 효도일까 생각해보게 됩니다.
부모님 입장에서는 재밌을 만한 게 뭔지, 편하게 휴식하고 올 수 있는 그런 공간(?)이 존재했으면 좋겠는데...
코로나 시국에 온천이나 스파같은 곳을 가기도 힘드니까 참 난감하네요.
돈까스 맛있더라구요.
댓글
02:07
22.01.15.
profile image
쥬쥬짱
온천이나 스파 가실 수 있으면 참 좋을텐데 정말 안타깝네요. 언제쯤이면 모든게 옛날로 돌아갈 수 있을지 아직도 알 수 없는게 답답합니다...
댓글
쥬쥬짱글쓴이 추천
02:13
22.01.15.
profile image
쥬쥬짱 작성자
아늘아늘
요즘도 엄마는 목욕탕가고 싶다고 그러시는데 호캉스 같은 걸 가는 게 답인 거 같네요.
온천이나 목욕탕 문닫는 곳도 많고…
댓글
10:52
22.01.15.
profile image 2등

아이러니할지도 모르겠지만 오히려 기억 속에 오래 남는 것은 미추어버릴 것 같은 상황이더군요.

그때는 정신이 없어서 그 순간을 벗어나고싶은 감정이 강하지만 이게 오히려 강렬하게 남더군요.

그래서 비록 과정이 순탄치는 않았어도 뒤돌아 생각하면 그때는 그런 일도 있었지하면서 웃어넘길 수 있는게 사람의 인생이 아닌가싶기도 합니다.

댓글
쥬쥬짱글쓴이 추천
02:14
22.01.15.
profile image
쥬쥬짱 작성자
셋져

미추어버릴 것 같은 건 저만이고 부모님은 짜증나는 상황정도이실 듯요.
너무 피곤하고 스트레스 받아서 자버렸어요.=_= 요샌 너무 금방 까먹으셔서 그게 더 슬퍼요.

댓글
10:53
22.01.15.
profile image 3등

글에서 타인은 감히 그 어떠한 말로 쉽사리 형언할수 없는 많은 감정이 느껴집니다. 그래도 한가지 확실하게 다가오는건..

따듯한 마음을 가지신 분이신것 같다는 생각이에요.

두분을 생각하는 익무님의 마음과,그에 따른 고민과 고충도,아무나 할수 있는것이 아닌것같아요.앞으로 더 고된 일이 많으시겠지만,이미 대단한 분이신지라..슬기롭게 헤쳐나가실것이라 그려집니다.

혹,어제 같은 일이 또 있으시다면..주저마시고 끄적끄적 해주세요.제가 도움은 못드리겠지만서도.. 조금이라도 덜어내고 속 앓이 하지마시길 바라는 마음입니다!

댓글
쥬쥬짱글쓴이 추천
03:14
22.01.15.
profile image
쥬쥬짱님께서 부모님을 생각하시는 마음이 정말 크신것 같아요
솔직히 부모님과 안맞거나 귀찮으면 모시고 다니기 쉽지 않은데 말이죠 (특히 두 분 다 케어를 하서야 되니)
그래도 나중엔 힘든것도 다 추억이 되거나 더 잘해드릴껄 생각하게 되더라고요!!

주말 잘 보내세요 😊
댓글
쥬쥬짱글쓴이 추천
03:36
22.01.15.
profile image
쥬쥬짱 작성자
용산요정호냐냐
요즘 생각은 두분다 젊고 건강하셨을 때 같이 많이 다닐 껄…싶네요.
하지만 후회해봐야 무슨 소용이 있겠어요.
호냐냐님도 주말 잘 보내세요.:)
댓글
11:00
22.01.15.
profile image

ㅎㅎ 돈까스도 맛있어 보이고 접시도 예쁘네요. 부모님과 외출할 수 있는 상황이 부러워요. 부모님 젊으실 때 많은 추억 홧팅입니다!!! 신정 연휴 시골 집밥 반사요 ㅎㅎ

20220101_183919.jpg

20220101_221937.jpg

20220102_095721.jpg

댓글
쥬쥬짱글쓴이 추천
07:47
22.01.15.
profile image
쥬쥬짱 작성자
현성
우와 맛있어 보이고 굉장히 푸짐해보여요! 눈으로 즐기게 되네요. 감사해요.
댓글
11:01
22.01.15.
profile image
그래도 쥬쥬짱님은 부모님 이해하려고 노력하시잖아요 여기저기 모시고 다니시고ㅎㅎ 당장 같이 화나서 싸우고 사이안좋은 가정도 많은것 같더라구요 효심이 존경스럽습니다
댓글
쥬쥬짱글쓴이 추천
10:07
22.01.15.
profile image
쥬쥬짱 작성자
케이시존스
요샌 별로 그러지 않는 거 같고, 이해한다기 보다 내 만족에 모시고 다니는 건가 싶어서 나이드신 분들이 좋아할만한 게 뭘까 생각하다가도 스트레스받아도 새로운 환경에 노출시키는 게 중요한 거 같다 생각해서 노출시켜드려요….우리나라는 점점 나이드신 분들이 많아지는데, 그에 따른 환경의 배려가 너무 없어요….환경은 너무 젊은 세대에 맞춰져 있는데 사람들은 나이들어가요….
댓글
11:07
22.01.15.
profile image
별거 아닐 수 있지만 부모님과의 외출이 정말 큰 맘을 먹어야 가능한 일인거.. 많이들 공감하실 거에요. 해가 지날수록 같이 보낼 시간이 얼마 안남은게 체감은 되지만 들여다보는게 맘같지는 않네요.. 불효녀는 오늘도 출근을 핑계삼아 반성만 합니다ㅋ
댓글
쥬쥬짱글쓴이 추천
11:47
22.01.15.
profile image
쥬쥬짱 작성자
냉열
주말 출근, 많이 피곤하시겠지만 화이팅입니다.건강 조심하시고요.
전화나 영상통화로라도 자주 챙겨주세요.:) 울 부모님 떨어져있는 오빠전화를 그렇게 반가워해요.
댓글
11:55
22.01.15.
profile image
수고하셨어요. 또 맛난 거 드시고 오세요!!!
댓글
쥬쥬짱글쓴이 추천
11:53
22.01.15.
profile image
쥬쥬짱 작성자
소설가
네. 다시 충전해서 또 모시고 나가려구요.:)
댓글
11:56
22.01.15.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익무상식사전]익스트림무비에서 자주 사용하는 용어 정리 456 peachland peachland 19.10.22.03:32
HOT 익무 가입후 특.. 17 케이시존스 케이시존스 7시간 전02:41
HOT 주말엔 등산이 좋겠죠? 34 stanly stanly 11시간 전22:49
HOT 이런 싸가지 없는 놈... 25 다크맨 다크맨 9시간 전00:35
HOT [용산 아이파크몰] 새로 생긴 밀크티, 카페 팔공티 포레스트 10 용산요정호냐냐 용산요정호냐냐 11시간 전22:16
HOT 빙티님의 과자 나눔 후기 7 방스 방스 15시간 전18:26
HOT 눈 오던 날……….(흑백 버전) 5 꿈극장 꿈극장 13시간 전20:15
HOT 누가 더 깨끗할까요? 38 stanly stanly 14시간 전19:57
HOT 홍대 유포테이블 카페 후기 19 천둥의호흡 천둥의호흡 15시간 전19:11
HOT 겨울에 꼭 가야하는 자쿠지 숙소 9 NeoSun NeoSun 19시간 전15:03
HOT [용산cgv] 커피빈 오픈했어요!! 오픈 이벤트 추가!! 52 용산요정호냐냐 용산요정호냐냐 21시간 전12:32
HOT 알고 보니 나쁜 습관 7가지 30 샤오진 1일 전08:41
HOT 아.. 아찔해요 30 다크맨 다크맨 1일 전01:29
HOT 쾌감- 편안-한 짤 21 망밍 망밍 1일 전23:07
HOT 부산 98층에서 익무를 외치다❤ 66 별빛하늘 별빛하늘 1일 전22:06
HOT 치매로 가는 지름길 22 레이저 1일 전22:01
HOT 집을 샀습니다 57 야옹장군 야옹장군 1일 전21:58
HOT 금연 포스터 최우수 작품상... 20 온새미로 온새미로 1일 전21:23
HOT 전세계 사람들이 가장 많이 쓰는 비밀번호 43 stanly stanly 1일 전19:30
HOT 익무님들은 강박을 갖고 계시나요?. 57 4월새싹 4월새싹 1일 전17:38
HOT 괴물에게 잡아먹히는 댕댕이 50 당직사관 당직사관 1일 전14:22
HOT 희귀한 새 착륙실패 영상 18 stanly stanly 1일 전12:01
HOT 스타벅스 로고 변화과정 20 아트매니아 아트매니아 1일 전11:24
HOT 대놓고 팁 달라고 하는 식당... 30 온새미로 온새미로 1일 전11:17
HOT 익무 취향 완벽한 방역복 13 stanly stanly 1일 전10:20
HOT 유명 브랜드 로고들의 중세시대 버전 20 제임스카메라 제임스카메라 2일 전09:23
HOT 참내~~아침부터 어이가 없네요!!!! 22 제임스카메라 제임스카메라 2일 전09:14
HOT 팬티스타킹 신은 엉덩이 만지기 .gif 6 바이코딘 바이코딘 2일 전01:38
282582
normal
샤오진 11분 전10:01
282581
image
Shunya Shunya 12분 전10:00
282580
image
아기천국 아기천국 29분 전09:43
282579
image
아이언하이드 아이언하이드 1시간 전08:39
282578
normal
맛난거 2시간 전08:06
282577
normal
전지구적난민 전지구적난민 2시간 전07:36
282576
image
SinOf SinOf 2시간 전07:22
282575
normal
꾸이mk02 꾸이mk02 4시간 전05:15
282574
image
SinOf SinOf 5시간 전04:41
282573
normal
냠냠냠이 냠냠냠이 7시간 전03:01
282572
normal
케이시존스 케이시존스 7시간 전02:41
282571
image
LFCChampions 8시간 전01:44
282570
image
choucream choucream 8시간 전01:41
282569
normal
냠냠냠이 냠냠냠이 8시간 전01:17
282568
image
다크맨 다크맨 9시간 전01:12
282567
image
환풍기 환풍기 9시간 전01:05
282566
image
온새미로 온새미로 9시간 전00:57
282565
image
Supervicon Supervicon 9시간 전00:53
282564
image
차라차차 차라차차 9시간 전00:52
282563
file
다크맨 다크맨 9시간 전00:35
282562
normal
빈쓰 9시간 전00:20
282561
normal
아필아필락 아필아필락 10시간 전00:12
282560
image
보스 보스 10시간 전00:01
282559
normal
설탕이좋다꾸 설탕이좋다꾸 10시간 전23:38
282558
normal
빈쓰 10시간 전23:30
282557
image
레이저 10시간 전23:20
282556
normal
계란여왕쥬리 계란여왕쥬리 11시간 전23:09
282555
file
gonebaby gonebaby 11시간 전22:53
282554
image
온새미로 온새미로 11시간 전22:51
282553
file
stanly stanly 11시간 전22:49
282552
image
stanly stanly 11시간 전22:29
282551
image
하카펠 하카펠 11시간 전22:21
282550
normal
별빛하늘 별빛하늘 11시간 전22:19
282549
image
용산요정호냐냐 용산요정호냐냐 11시간 전22:16
282548
normal
달콤멘토 달콤멘토 12시간 전21:31